여기에 캐나다에 있거나 갈 예정인 사람들이 꽤 있어서 전용공간을 만들었다!! 캐나다에 대한거라면 뭐든 자유롭게 이야기하는 스레야
  • 오아 죠타ㅠㅠ 단풍국 모여라~ㅠ
  • 다들 캐나다 몇년차야?? 갈 예정이라면 언제쯤 가? 나는 올해안에 가
  • >>3 캐나다 온지 막 1년 쯤 되어가는데 네가 대학 입학으로 오는 거라면 대학 입학 시기에 맞춰서 오면 좋겠지...? 디자인쪽은 보통 9월 입학이고....
  • 나는 bc주야!
  • 우와앙
  • 캐나다 사는 해외러들은 미국영어랑 억양 차이 확연하게 느껴??? 내가 듣기에는 그냥 캐나다 영어가 조금 더 느린거랑 about 발음이 다른거? 정도 빼곤 모르겠던데..캐나다 억양 자주 듣다보면 느껴지는지 궁금해ㅋㅋㅋ
  • 나 노바스코샤인데 ns주 없니?ㅠㅠ
  • 나 내년에 캐나다 유학가는데 거기 현지도 한국처럼 인터넷 쇼핑몰로 옷 사기 좋아?
  • >>9 배송 엄청 느리구 옷도 별로 안예뻐 질에비해 엄청 비싸
  • >>7 억양은 잘 모르겠고 스펠링 다른게 몇개 있지..ㅎㅎ 영국식으로 쓰고 미국식으로 말한다고 보면 돼
  • 나는 알버타주 캘거리 3년차야!
  • >>10 그렇구나ㅠㅠㅠ 그럼 그냥 오프라인에서만 사야겠다ㅠ 인터넷 쇼핑 내 낙이었는데ㅋㅋㅋ큐ㅠㅠㅠㅠ
  • >>5 나도 bc주야!!
  • >>13 오프라인도...하하 그냥 옷은 한국이 최고야 오프라인매장들도 디자인 개똥같구 가격만 더럽게 비쌈 막 한국에선 지하상가 10000원이면 살거 여기선 거의 50불넘어간다..
  • >>15 와...그정도야?? 거기 가서 날씨도 겪고 사람들 입는 스타일도 보고 살라그랬는데ㅋㅋㅋ 그냥 최대한 사가거나 한국갈때 몰아서 사는게 낫겠네ㅠㅠ 백화점같은데 파는 큰 브랜드옷들도 한국보다 많이 비싸?
  • 그립당.....그 나라만의 평화로움이. 총리가 깨어있는 사람이라 더 좋아
  • 몇달 뒤면 가게 될텐데 떨린다
  • 나 9월에 가는데 떨린당 두근두근,,, 인종차별이랑 이런건 안심하지ㅠㅠ?
  • 오 비씨주 많네 나도 비씨주야!! 난 내가 지내고 있는 곳을 굉장히 사랑해 캐나다는 어딜가도 예쁜 것 같아
  • >>19 경험상 그런거 없었어. 거긴 이민자들로 먹고 사는 나라야 ㅎㅎㅎ 지역에 따라 좀 다를 순 있겠지
  • 왜 다들 bc 냐 ㅠㅠㅠ qc 없냐ㅠㅠㅠㅠ
  • 맞아 이민자들로 먹고 사는 나라...아직까지 인종차별 느껴본적은 없어
  • 헐 그래...? 난 캐나다에 있을 때 인종차별 진짜 많이 당했는데... 되려 미국 가선 한 번도 안당했음. 케바케인가 보네..
  • MB...없떠?
  • 안녕 난 퀘벡주에서 유학중이고 1년 조금 넘었는데.. 혹시 퀘벡주 있어?
  • 캐나다 살진 않지만 여행가서 노바스코샤 페기스코브갓다가 랍스터 살아잇는거 바로 쪄서 먹엇는데 인생최고엿다 강추bb
  • 나는 내년쯔음에 캐나다에 대학 다니는 거 목표로 잡고 이번 7월 말쯤에 토플이나 아이엘츠 시작 할 것 같은데 혹시 공부법이나 이건 꼭 공부해가야해! 이런거 공유 해줄 스레주 레스주들 있어??이것저것 추천해 줄 수록 난 좋아ㅠ 과를 추천해줘도 괜찮고,,, 요즘 고민이 너무 많거든
  • >>28 아엘츠 학원 가는게 직빵이여.. 그냥 알아두면 좋은게 캐나다도 인종차별 은근 있다는거 겨울에 디지게 추워서 차 배터리 점프 하는법 배워두는게 좋아 차는 SUV 가 좋고 만약에 차 사면 앞에 보닛? 보넷? 거기 커버하는거 끼고 고속도로 달리는게 좋아 작은 돌멩이 다 튀어서 앞에 다 까지고 벌레 다 치여죽어서 맨날 새차 다시해야해.. 기름은 코스트코가 제일 싸다 주마다 달라서 확실하게 이야기는 못해주지만, 룸 렌트하는거 주인한테 꼭 매달 돈내고 영수증 받아두고, 주소도 다 적어놔 그래야 택스 리펀 할때 편해 택스 리펀은 매년 4월 이전에 다 신청 해야해 일 할때 꼭 콘트랙트 적고 시작하는게 좋아 VacationFee Holiday Fee 주는지 확인 하고, 일 오버타임 주는것도 확인해야해 주마다 오버타임 시간이 조오오오금 다른걸로 아는데 이건 확실하진 않아 VacationFee는 회사마다 다르지만, 매년 7 월에 무조건 돌려주는 곳도 있고, 몇년동안 킾할수 있는곳도 있어 알아보고 퇴사할때 꼭 받아 EI 라고 부득이 하게 일을 그만두게 됐을때 (뭐 남편이 군인인데 이사를 가야해서, 일 하다가 심하게 다쳐서) 회사에다가 EI 신청 하게 서류 준비 해달라고 말해야해 그러면 사장님이 너한테 어떤 종이 하나 줄텐데 (혹은 이멜로) 거기에 니가 관두게된 사유가 있어 그거 가지고 EI 온라인으로 신청하면 니 월급 60-70퍼 까지 돌려받을 수 있어 그리고 다음 잡 시작하면 알아서 끊길거야 일 그만둘때마다 reference 같은거 받아두는것도 좋아 다음에 취직할때 혹시 도움 될지도 모르니까 지금 생각나는건 이정도! 공부는 스레주가 뭐에 관심 있어하는지 몰라서 잘 모르겠다
  • >>29 나 미국영화 엄청 봐ㅠㅠ 아니 너무 친철하다 진짜 나 좀 감동 먹었어... 아이엘츠 학원 알아봐야겠다 근데 나 지금 물리치료쪽 생각 중인데 잘 할 수 있을지 없을지 모르겠지만 그냥 유학 준비 하는 것 만으로도 넘 설레 진짜...,,, 아니 무튼 진짜 너무 고마워 😭😭😭 진짜 두서없지만 시험공부 하다가 댓글 확인하러 들어오길 잘 한것 같아 진짜진짜루 약간 맘이 편해졌달까 내 주변에 이렇게 말 해주는 사람이 없어서 ㅜㅜ
  • >>29>>28단 애인데 와이파이쓰니까 아이디 바꼈다ㅠㅠ 혹시나 못 알아볼 까봐 댓 또 남겨!!
  • 나도 뭐좀 물어봐도될까 ..? 캐나다 가서 살고싶은데 영주권받으려면 워킹비자로 2년정도 일해서 받는방법이 젤빠른건가 ...? 사기도 많다는이야기가 많아서 걱정이야 ㅠㅠ
  • >>32 안전한 방법은 학교 다닌후에 워크퍼밋 받고 일하는거 워홀로 바로 와서 혼자 좋은 직장 구한다는게 상당히 랜덤이고 보통은언어문제, 경력 문제때문에 한인사장 밑에서 일하게 되는데 이런 경우에는 오버페이 베케이션피 안주는 사장들도 많고, LMIA 쪽으로 가서는 사기 치는 경우도 상당히 많아 유학원? 이민에이전시?랑 한인사장이랑 하우스 주인이랑 짜고 돈 많이 내게하고 일 힘들게 시키고 억지로 교회 데려가는 경우도 많고 요즘은 연방만 19개월 걸리기 때문에 주정부>연방 루트를 타는거라면 최소 2년 반 정도는 생각하는게 좋을거같아
  • >>33 고마워 근데 거기 물가가 장난이 아니라서 학교쪽으로 처음에 생각했다가 생활비며.. 이런것들이 부담되어서 일단 영주권을 따고 다니고싶거든.ㅜ 그럼 아는사람통해서 일하게 된다면 괜찮은걸까? 어느정도 조건이면 사기안당하는거야? 미안 물어볼곳이없어서 질문이많네 ㅜㅜ
  • >>34 아는 사람 통해서 가는경우라도 정말 진짜 믿을 수 있는 사람 아니면 안좋을 수도 있어 어느 정도 조건이라고 말하기가 좀 애매해서..음.. 내가 아는경우는 사장님이 취직시켜주고, 주정부 신청 넣기 전에 자르는경우 < 주정부, 연방 진행 약속 했으면서 주정부 신청 넣으려는데 가게 문 닫아버리는 경우도 있었고 가게 문 열기전에 일 도와주는것도 포함해서 두 세달 가게 공사 도와줬다 라고 말 하겠다 하고 약속하고 오버타임 이런거 하나도 안지겼는데 가게 여니까 입싹 닫는거 등등 많은데 기억이 안나네
  • 요즘 캐나다 날씨 어때?
  • 캐나다 중부지방은 피해. 캐나다에서 태어나 평생 여기서 산 사람으로써 너네 겨울에 추워서 못지낼거야
  • 스레 만들어서 질문했는데 답이 없어서 여기에 올려 ㅠ 캐나다 온타리오 워털루라는 곳은 살기 좋아? 곧 유학가게 되는 곳인데
  • 캐나다 온타리오 주에 8년째 살고 있는 사람이다. 위에서 읽은걸 토대로 몇개 알려주자면: 1. 겨울 ㅈㄴ 길고 더럽게 춥다 2. 물건 이쁜게 거의 없고 있어도 비싸다 3. 이 나라의 전통이라 할만한게 없다 4. 볼게 없다. 나이아가라 폭포 정도인데 별로 그렇게 대단하진 않더라. 한 두세번보면 질려. 5. 맛있는 먹거리가 별로 없다. 한국은 김치, 비빔밥 등등, 미국은 햄버거, 일본은 스시 뭐 이럴때 캐나다는 혼자 메이플시럽임. 6. 버스비 존나 비싸다 7. 공사같은 작업이 매우 느려. 무슨 지하철 공사를 일년 내내 하더라. 8. 의료 서비스가 개판이다. 밤새 10초에 한번씩 마른 기침을 해 잠을 못자 병원에 가도 꿀이랑 귤을 많이 먹으라는 말만 하고 돌려보낸다. 그래도 여기서 사는 이유는: 1. 한국처럼 치열한 경쟁이 없다. 2. 다문화라 인종차별은 별로 없다. 3. 성소수자들에 대한 차별도 많이 없다. 4. 많은 학교들이 자유롭다. 여긴 고등학교도 대학교처럼 수업 신청해서 듣거든. 그래서 고딩이 법학 듣거나 자동차 정비 기술 배우고 그러기도 해 ㅋㅋㅋ 5. 나라 전체가 느긋-한 느낌이다. 6. 미국 같은 나라에 비해 테러도 많이 없고 비교적 안전한 편이다. 7. 한인들이 많아 비교적 편하다. 내 친구들 대부분이 한국 사람이다. 8. 한국 물품도 심심치 않게 있다. 9. 걍 존나 프리한 나라임. 니는 니 인생 살아라, 나는 내 인생 멋대로 살란다 이런 느낌. 걍 뭐 범죄 저지르지 않는 이상 존나 내 멋대로임. 혹시 다른거 궁금한거 있으면 물어봐라, 가끔 접속해서 이 스레 들어올테니.
  • >>39 자세한 정보 고마워!! 내년에 캐나다로 유학갈 예정인데, 한국에서 사가는게 더 좋은 것들 있어? 예를 들면 문구가 한국이 훨씬 싸고 좋으니까 쟁여가라던지... 이런것들!!
  • 캐나다에서 추운날 옷 어떤식으로 입어야돼??
  • >>41 캐나다는 보통 눈 많이와서 긴 부츠랑 모자랑 캐나다구스같은 패딩?입어! 긴양말두 신구
  • 나는 bc주고 1년에 1~2번씩 한달? 왔다갔다 해ㅜㅜㅜ
  • 어휴 앨버타 남부에 사는데도 왜 이렇게 덥냐 예전에는 에드먼튼과 캘거리 사이 중간의 시골에 살아서 여름에 제법 시원하고 겨울에도 적당히(?) 추웠는데, 부모님 사업 일로 캘거리 및 레스브릿지 옆 근처 시골로 이사왔는데 남쪽이라 벌써 온도가 5도 차이 남 당장에 미국 중남부 사람들은 어떻게 사는지 신기할 지경에 ,여름에 너무 더워서 다음 사업은 제발 북쪽으로 보내달라고 기도하는 중;;
레스 작성
5레스 여자친구랑 단둘이 2018.09.09 94 Hit
해외 2018/08/20 18:52:13 이름 : 이름없음
11레스 미국 유학생각중인사람 질문있으면 답해줄게! 2018.09.08 186 Hit
해외 2018/07/06 10:04:58 이름 : 이름없음
49레스 장기적으로 이민을 계획하고 있는 스레 1판 2018.09.05 218 Hit
해외 2018/08/18 15:05:19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일본 오키나와 여행 정보 알려줘!! 2018.09.03 21 Hit
해외 2018/09/03 00:36:25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돈없이 2018.08.30 62 Hit
해외 2018/08/23 12:45:05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혹시 해외 오랬동안 다녀온사람중에 2018.08.29 41 Hit
해외 2018/08/29 01:53:27 이름 : 이름없음
21레스 외국 남자한테 로망이 있어. 2018.08.26 416 Hit
해외 2018/05/20 21:24:23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나 내년에 친구랑 나랑 둘만 미국여행 가 2018.08.26 62 Hit
해외 2018/08/19 17:50:44 이름 : 이름없음
44레스 해외판 잡담스레 2018.08.20 578 Hit
해외 2018/03/04 16:28:12 이름 : 이름없음
22레스 해외에서 겪은 인종차별 2018.08.20 347 Hit
해외 2018/07/13 15:27:00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중국어 해석좀... 2018.08.19 83 Hit
해외 2018/08/16 21:17:03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미국으로 이민가고 싶다 2018.08.18 29 Hit
해외 2018/08/18 21:39:45 이름 : 이름없음
44레스 » ☆단풍국 캐나다 스레!!☆ 2018.08.18 503 Hit
해외 2018/03/16 01:19:58 이름 : 이름없음
6레스 불법체류해본 사람? 2018.08.18 193 Hit
해외 2018/08/07 23:13:43 이름 : 이름없음
11레스 난민문제에 대해 어떻게 생각함? 2018.08.18 87 Hit
해외 2018/08/15 17:30:29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