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안건에 대해 더는 나올 건의가 없는 것으로 판단하고 이 해의 중앙회의는 이로써 마칩니다. 아, 마지막으로 네바르 포인트 사건의 진상에 관한 것은, 이 회의실에 참석하신 분들만이 아닌 모니터로 시청하시는 분들께서도 큰 관심을 가지고 계시더군요. 그래서 제가 알고 있는 선에 한마디 해볼까 합니다. 어쩌면 이 사건을 풀어내는데 좋은 정보가 될 수도 있겠습니다. 귀 기울여 들어주시길 바랍니다. 과연 그곳에서 무슨 일이 일어났는지를 알고 싶다면 말입니다. -73차 중앙회의 중 초대 총장, 헤르제우스 로브나의 일부 음성기록-
  • 네바르 포인트 소멸 사건 이주 하고도 십사 시간 이십오 초 전 To. Hover Williamson 어... 윌리엄슨 씨? 저를 기억하실지는 모르겠지만 얼마 전에 연락드렸던 13지구 연구팀의 안젤라 홉스라고 해요. 네, 그 네바르 포인트가 있는 13지구에요. 아무튼, 그때도 조금 난감하실 부탁을 드렸지만 이번에도 약간 그런 종류의 문제가 생겼네요. 왜냐하면, 조금 창피하긴 한데 한 개체가 실수로 격리 해제가 돼서 말이죠. 그 정도로 심각한 문제는 아니에요! 당신도 네바르 포인트가 얼마나 안전한 구역인지 알잖아요. 지구뿐만이 아닌 온 주주를 통틀어서 가장 사고율이 적은 곳이란 건 모두 다 알만한 사실이에요. 그런데 하필 그 해제된 개체의 특성 중의 하나가 '부분 암화 현상'이라서 완전 돼지 목에 진주 같은 상황인 거죠. 하필 그것이 워낙에 격리실에서도 격리된 구간에 있고 저도 이 현상을 눈으로 직접 목격한 적이 없는지라... 대응 매뉴얼이 제대로 갖춰지지 않았다고도 할 수 있겠네요. 게다가 그 제대로 되먹지도 않은 임시 대응 매뉴얼은 이미 암화되어 사라진 지 오래예요. 일단 최대한의 수단으로 구덩이에 밀어넣긴 했지만 언제까지고 버틸지는 모르겠어요. 그래서 정말로! 무리한 요구인 것은 알겠다만 혹시 kh-89-7610의 연구기록을 보내주실 수 있으세요? 절대로 해서는 안 될 일인 것은 저도 아주 잘 숙지하고 있어요! 징계당할 건 뻔해요. 솔직히 두렵죠. 하지만 제가 있는 이곳은 징계를 걱정할 만큼 그리 밝지 않아서요. 그 처벌을 받아들일 정도로 우리가 급박하단 것을 부디 알아주세요. 그러니 제발 저희의 간청을 들어주세요! 지체되면 지체될수록 저희는 한계에 더 다가가고 있다는 것을 기억해주세요. 추신: 참, 중앙회의에 보고는 하지 말아주세요. 제가 위에 말했듯이, 무슨 말 하는지 아시겠죠? 그럼 부탁할게요, 제발. From. Angela Hobbs
  • 완전 내 스타일이다! 물흘려보내듯 편하게 읽었어... 다음 내용이 궁금해 ㅠㅠ
  • 네바르 포인트 소멸 사건 이 주 하고도 일곱 시간 십사 초 전 >Angela Hobbs .0918 일단 홉스 씨께서 원하는 것이 무엇인지는 잘 알았습니다. 그리고 네바르 포인트, 제가 아는 그 네바르 포인트가 맞는다면 상황이 조금 이상하게 돌아가는군요. 큰 문제는 아닙니다만, 이 점은 다음 연락을 통해 더 자세한 정보를 듣도록 하겠습니다. 대응 매뉴얼은 걱정하지 않아도 됩니다. 요구한 kh-89-7610의 연구기록은 꼭 보내겠습니다. '부분 암화 현상'은 중앙회의에서 논의되어야 할 중요한 사안이지만, 상황이 상황이니만큼 13지구 내에서 처리할 수 있다는 믿음 하에 그쪽에서 자치적으로 격리하는 것이 적당할 듯합니다. 단지 제가 부탁하고 싶은 점은 홉스 씨가 수시로 상황보고서를 제출하셨으면 합니다. 일단 연락은 이 정도로 마치고 괜찮다면 이 자료는 긴급회선망을 통해 전해도 되겠습니까? >Hover Williamson .3902
  • >>3  ᕕ( ᐛ )ᕗ
  • 네바르 포인트 소멸 사건 십삼 일 하고도 십육 시간 십오 초 전 To Hover Williamson 네! 당연히 되죠! 정말 감사드려요, 윌리엄슨! 허락해주셔서 정말로 감사드려요. 당신이 없었더라면 13지구는 완전한 종말을 맞이했을 거예요. 그리고... 어떻게 죄송하단 말을 드려야 할지 모르겠네요, 이런 일에 휘말리게 해드려서. 그래도 최대한 노력해서 당신의 노고에 꼭 보답해드리도록 할게요. 저희를 믿어주셔서 진심으로 감사해요. 네바르 포인트는 뭐라고 말해드려야 하나요? 일단, 음. 협회 기록으로는 N15.94-7.44에 있고 지리적인 특징으로 보자면 폴타라르 반도 북서쪽에 있는 거대한 해안절벽 위의 도시라 할 수 있겠네요. 특이한 지형으로 인해 관광객이 많이 오는 곳이기도 하고요. 얼마 전에 모녀 살인사건으로 인해 줄긴 했지만 아직은 명성이 높은 곳이에요. 최근에 생긴 타코 음식점은 나름대로 괜찮은 것 같아요. 세계적인 프랜차이즈점이라고 하는데 저희 도시가 그만큼 발전하고 있다는 방증이 될 수 있겠죠. 사람들이 많이 모인다는 것은 꽤 좋은 신호잖아요. 그렇죠? 그 모든 음식점과 시끌벅적한 사람들, 네, 상상만 해도 기쁘네요. 아, 제가 너무 주절댔나요? 죄송해요. 제가 이 도시에 대해 애정이 깊어서 좀 흥분했네요. 상황보고서란 것은 저희가 알아서 작성할게요. 하지만 네트워크상에서 이쪽에서 그쪽으로 보내는 것은 곤란하게도 불가능해요. 네트워크 서비스가 고장이 나서 서류작성으로 우편에 동봉해서 드려야겠네요. 되도록 도움이 되고 싶었는데... 그럼, 다음 보고서로 찾아뵐게요. From. Angela Hobbs
  • 네바르 포인트 소멸 사건 팔 일 하고도 일곱 시간 십이 분 오 초 전 개체 격리 식별 번호: 알려지지 않음. (개체의 특성으로 보아 A등급 이상일 것으로 추정) 개체 현 위치: 임시 걱리소 - 자료 보관실 A-18 통로 가장자리 콘크리트 덮개로 임시 격리 중. 개체 현 상태: 교차에너지 감소로 인한 수면 상태에 접어듬. 앞으로 이 주 후에 비수면 상태에 돌입할 것으로 예상. 피해 상황: 격리 D동 파손 격리실 이동 회랑 D-1~20 통로 파손 격리 상태 관리실 파손 중앙회랑 파손 직원 휴게실 파손 13지부 건물의 전체적인 파손 13지부 일대의 미미한 지진 - 네바르 포인트 주민들에게서 불안증세 검출 --- 11등급 직원 8명 사망 10등급 직원 2명 사망 8등급 직원 12명 사망 7등급 직원 5명 사망 --- 11등급 직원 2명 중상 8등급 직원 5명 중상 --- 11등급 직원 8명 경상 8등급 직원 5명 경상 4등급 직원 1명 경상 격리상황: 자료 보관실 A-18 통로에 격리 중. 콘크리트 덮개를 이용하여 임시로 격리실을 설치하였고 kh-89-7610의 연구 결과를 동해 지속해서 억제제를 임시 격리실 내부로 살포 중. 개체의 교차에너지는 이전보다 상당히 낮은 수치를 기록하고 있음. 외부 자극에 대한 무반응. 육안으로 위협적인 움직임은 보이지 않음. 격리실 내의 개체에 대해선 주목할 만한 반응을 보이지 않고 있음. 격리실 파손에 관해 전체적인 복구 작업은 불필요한 것으로 간주. 13지부 관리 시스템은 무리한 파손에도 정상적으로 가동 중. 격리실에 일시적인 전력 감소가 있었지만, 현재 정상 가동 중. 이차적인 건물 파손은 없을 것으로 확인. 최소 인원으로 지반 안정화 작업을 하고 있으나 이른 시일 내에는 불가능함. 총 재적인원인 103명 중 사망자 27명, 부상자 21명, 활동가능 인원 55명. 사망자는 '임무 중 사망에 대한 조칙 6호'에 따라 전부 화장 조치. 중상자로 인한 추가적인 사망자가 나올 가능성이 높음. 경상자와 이외의 직원에게서 나타나는 정신적 스트레스로 인한 불안장애로 현재 대다수 직원은 직원 휴게실에 보호 중. 담당 박사인 Angela Hobbs 아래로 15명의 직원이 개체 격리 작업 착수. 암화 현상으로 인한 지반 약화가 초래한 여진에 대해서 네바르 포인트 시청에서 조사단을 모집하고 있음. 2단계 기억 제어제를 사용할 여지에 관한 가능성 고려 중. 격리과정계획: 1. 본 격리실 복구 및 보완 - kh-89-7610 연구 자료를 토대로 파손된 내벽을 구리 재질로 보완하고 내부의 각 가장자리에 개체 억제제 살포 장치 설치 2. 임시 격리실 분리 - 개체를 자극하지 않는 선에서 임시격리실을 바닥의 약 10cm 아랫부분까지 분리, 이에 유리한 K등급의 안전 개체를 적절히 이용할 것을 권장 3. 임시 격리실 격리 - 임시 격리실 전부를 본 격리실 내부에 격리, 적당한 충격을 가하여 개체의 행동 양상을 분석 후 판단 4. 운영 정상화 또는 격리 보완 추가 발언: 위에 대체적인 정보는 전부 써놓았어요. 이렇게 정리해서 보니까 그리 안심할 만한 상황에 처한 것은 아니었네요. 그리고 개체에 관한 것은! 당신이 보낸 연구자료를 확인하니 아마 일 주 간의 휴식기가 있을 것 같아요. 저희가 준비하고 대처할 수 있는 충분한 시간이 있다는 뜻이죠. 오 일 후에는 본 격리실 복구 작업이 끝날 예정이에요. 이제 정말로 모든 게 제자리로 돌아간다는 기분은 이토록 상쾌한 것이었군요! 자, 그러면 다음 주에 보고서를 보낼게요. 마지막이 될 거니까 기대하시고요. 물론 매우 짧은 보고서였지만! 그런데 혹시 그곳에 있는 초기 대응팀의 카슨 로저스란 남자에게 안부 좀 전해주실 수 있나요? 많이 개인적인 사정이긴 한데... 그 사람이 걱정하는 일이 없었으면 하네요. 워낙에 불안이 심한 사람이라, 그냥 제가 잘 있다고만 전해주세요. 왜 당신을 통해 말을 전하냐고 의심하면 제가 회선망 비밀번호를 잃어버렸다고 해주시고요! 힘드시겠지만 부탁드려요. --- >Angela Hobbs.0918 일이 순조롭게 진행된다니 다행입니다, 안젤라 씨. 제가 도움이 됐다니 저도 어느 정도의 역할은 해냈군요. 제가 더 도울 수 있는 게 있다면 언제든지 연락해주셔도 됩니다. 다음 보고서도 물론 기대합니다. 그리고 카슨이란 사람은 꼭 찾아보겠습니다. 그분과 좋은 사랑 하시길. >Hover Williamson.1302
  • 혼자 뭐하냐
  • .
레스 작성
17레스 글 쓰는거 좋아하는데 평가하러 와주라 2018.07.12 146 Hit
창작소설 2018/06/27 22:58:08 이름 : 이름없음
30레스 릴레이 소설 2018.07.09 160 Hit
창작소설 2018/07/04 01:06:33 이름 : ◆fSJO05SE79d light
5레스 소설은 아니구 시인데.... 2018.07.09 100 Hit
창작소설 2018/07/04 01:10:21 이름 : ◆s3wpU6jjwHB
2레스 짧은 글귀 1. 2018.07.08 28 Hit
창작소설 2018/07/08 23:21:41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릴레이 소설 2018.07.07 44 Hit
창작소설 2018/07/07 05:10:22 이름 : 이름없음
19레스 조각 모으다. 2018.07.06 136 Hit
창작소설 2018/06/11 22:30:16 이름 : 이름없음
8레스 결벽증 2018.07.06 57 Hit
창작소설 2018/07/05 23:03:52 이름 : 이름없음
32레스 다이스 기능으로 소설 진행시켜보기 2018.07.05 206 Hit
창작소설 2018/01/30 21:37:50 이름 : 이름없음
45레스 자신의 문체를 얘기해보자 2018.07.05 587 Hit
창작소설 2018/03/04 03:39:24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오퍼레이터! 출격합니다! 2018.07.04 29 Hit
창작소설 2018/07/04 16:33:28 이름 : ◆LfgoZa8i1cn
12레스 사극로맨스 이어서 써보자 2018.07.04 139 Hit
창작소설 2018/05/29 01:32:39 이름 : 이름없음
9레스 구성이 있는 릴레이 소설을 써보자 ㅠㅠ!!!! 2018.07.04 196 Hit
창작소설 2018/04/30 00:47:13 이름 : 이름없음
94레스 이 별 2018.07.04 71 Hit
창작소설 2018/07/01 23:13:09 이름 : 2
64레스 릴레이로 소설을 써보자 그냥어찌되든 이어가는스레 2018.07.03 610 Hit
창작소설 2018/03/08 13:26:54 이름 : 이름없음
9레스 » THE LATTER 2018.07.02 315 Hit
창작소설 2018/05/05 21:55:29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