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부터 말하면, 우리 가족이 다혈질 기질들이 있어서 한번 집 안에서 싸움나면 그때만큼은 나 포함 서로 언성이 미친 사람처럼 높아지는데 바로 윗집에 학원 선생님 사셔서 다 들으시는 바람에 한동안 창피했던 적 있어. 안 그래도 주변집에 죄송하고 창피했는데 ㅜㅜ 더 창피한 건 내가 밖에선 완전 숫기없고 내성적인 스타일 ㅎ... 의도치 않은 반전을 선사해드렸다... 말고도 고등학생 이후로 이상하게 감정조절을 못해서 남들 앞에서 울고불고 이상한 사람된 적 종종 있어서 아직까지 생각날 때마다 고통이야 ㅠㅠㅠㅠ 나만 이런 건 아니겠지...
  • 나도 눈물이 되게 많은데 그게 슬퍼서 너무 감성적이고 그래서가 아니라 그냥 화나면 눈물 막 나서 생판 모르는 남 앞에서 운 적도 있고 그냥 잘 울어서 쪽팔릴때가 너무 많아...
  • 나는 내가 사고싶은거 잘 참고있다가 너무 가지고 싶어서 내가 훔쳤던거..그리고 나는 경찰서 갔짘ㅋㅋㅋ......진짜 후회되 그냥 내가 부모님한테 말을 했으면 사주셨을텐데 그걸 훔치다니..... 내가 초등학교일때 이긴한데 나는 아직도 너무 쪽팔리고 어디가서 말을 못하겠고, 이 얘기 아는 애들 여러명있어서 걔네가 아는 애들이랑 알게 되거나 그러면 걔네가 말할까봐 그런게 두려워서 친구도 잘 못사곀ㅋㅋㅋ;; 내 자신이 너무 초라해 보이고 막 그래 그래서 좀 옛날에는 자ㅅㅏㄹ 시도도 해본적있엌ㅋㅋ한심하다 그치?? /익명이라서 올려보는거야ㅎㅎ
  • 점심시간이라 급식실에 줄을 섰어. 어떤일인지 기억은 안 나는데 난 그때 좀 짜증나는 일이 있어서 머리가 복잡했었어 그런데 앞에서 어떤 애가 친구랑 겁나 몸 통통 부딪히면서 놀고 있는거야. 겁나 나한테 어깨 부딪혀대길래 짜증나서 뭐라 하려고 했는데 뇌보다 몸이 먼저 나간거야 팔잡고 좀 세개 밀었더니 시x련이라고 하면서 욕했다. 그 후로 친하게 지내는 친구들이 날 피하더라고, 그 후 반 바뀌고 그 애들하고는 같은반 된적이 없다.
  • 외국인 교수님한테 말실수했어...옆의 동기처럼 평범하게 과제 기한 더 늘려달라 할 수도 있었던 건데. 교수님이 너도 기한 늘려줘?하고 여쭤보셨을 때 과제 때문에 짜증나서 말 막 했는데 그러다가 그만...그래서 그 자리에서 교수님한테 대판 깨지고 사과드렸다...다행히 공사구분이 철저하신 분이라 성적은 자비롭게 내주셨지만. 영어회화 좀 한다고 자부하는 레더들 외국인이랑 대화할 때 조심해...평범한 표현 같아도 잘못 쓰면 비속어이거나 무례한 표현이 되는 거 꽤 있어...
  • 나 중학교때 감정 진짜 기복심하고 불안 쩔었는데 같은반 애가 자꾸 장난으로 놀리는게 항상 뭔가 서럽고 싫었어 그래서 가끔 폭발하듯 울고 난리났던게 아직도...ㅎㅎ 흑역사ㅜㅜ
  • 교복 타이 리본 잡아당겨서 풀었다고 상대 뺨때림...... 다시 돌아가도 화는 날거 같지만 그렇게까지 할 필요는 없었는데
  • 정말 울고싶을때는 눈물이 안나오면서 울지 않았음 좋겠을때는 조절못하고 울어서 만든 흑역사 많아 쪽팔리고 짜증남
  • 난 화가 미친듯이날때 항상 눈물이 나오거든...그래서 맨날 참으려고 노력하는데 2년인가?3년?전에 학교 친구랑 싸우는데 이상하게 그날은 눈물을 참을수가없는거야...그래서 내가 소리지르면서 막 화내고있었는데 그러다가 갑자기 쳐울었음..진짜 ㄹㅇ 분위기 이상했었다
  • 조금이라도 억울하거나 화나면 눈물부터나서 나랑 싸우는 상대를 많이 당황 시킴.... 야 미안하다 내가 눈물이 많아서.....
  • 어린 애한테 소리지르면서 욕한 적 있음. 왜 그랬는지 나도 모르겠다ㅠㅠ 최대 흑역사 중 하나임ㅅㅂ
  • 1.핸드폰 부숨 2.남의 블로그 안부게시판에 도배테러하고 그사람이 운영하는 카페 욕하는 쪽지보냄 3.저격글씀 4.중딩~고딩 초반시절에 같은반애 때림
  • 지금 생각해보면 별거 아닌데 그때 당시 너무 짜증나는 행동을 해서 멱살잡고 하지말라고 한거?
  • 흐ㅏ.......... 서울올라와서 고딩때의 성격을 마음 깊은 곳에 묻어두고 살갑고 멍청하게 헤헿 잘 웃는 고런 차칸 이미지로 바꿧는데 오빠새키가 전화와서는 집에있는 내 굿즈를 조사버렸다고 빌길래 못참고 '니/ ㅅㅂ 지/금\ 뭐/라-했\냐/? ㄱ새꺄?' 이렇게 말해버림......진심 전부다 표정 ㅇㅁㅇ??띠-용) 되고 5초간의 정적이 흐르고 그 자리에 있던 사람들 전부 다쳐웃음.....ㅋㅋ........갸같은........ 과에 소문 쫙퍼짐.....ㅎㅎ..........인생........
  • 운거 우울조절 잘못해서 우울한티낸거
  • 고딩때 실습실에서 실습용 차에 타고있던 친구가 계속 이상한걸로 장난쳐서 빡쳐서 차유리 맨손으로 깸. 손모가지 유리에 잘려서 전치 8주.. 인대랑 신경 끊어졌어
  • 남치이랑 싸우다가 남친 뺨때린거 그러고나서 남친한테 혼남....
  • 나 친오빠랑 싸우다가 숨못쉬고 살려주 세요.. 하악하악 하면서 넘어간일. 다혈질이라 과호흡이 참 많았어. 지금 생각하니 쪽팔리네. 그거 말고도 오빠랑 싸우다 넘 화나서 젓가락 가져다가 구부리고 안구부러 지니까 그걸로 허벅지 막 치면서 자해한거. =_=
  • 어렷을때 태권도하다가 단체로 그 하는게 있단말야 그거 하다가 나만틀렷어 근데 왜 그랫는지 모르겟지만 질질짬
  • 나는 학교에서 책상엎고 뛰쳐나가서 집에서 놀았던거 솔직히 말해서 그냥 수업듣기 귀찮았는데 빡친거 핑계로 뛰쳐나감 ㅋㅋㅌ
  • 초등학교때 전학 막 와서 이래저래 예민해진 상태였는데... 청소시간에 애들이 따돌림당하는 애 책상 만지고 얘 묻었다~ 감염됐다~ 하면서 뛰어다니고 시끄럽게하고 하는거 여러가지로 너무 스트레스받아서... 전학온지 이틀인가 된 상황이었는데 뛰어다니는 애에게 빗자루를 확 집어던져버렸다 다행히 맞지는 않았는데 옆에 있던 다른 애는 그거 맞았으면 어떡하냐고 너 살인미수라고 하면서 뭐라고 했고 나는 진짠가? 나는 그 정도로 잘못한건가?하는 마음과 그렇지만 너희가 먼저 청소 시간에 그런짓 했잖아?라는 마음이 섞여서 혼란스러운 상태였다 6학년때였는데 그 후로 중학교 올라가기 전까지 은따당하기 시작했던거같다 다시 떠올리려니 끔찍하다
  • 나이차 많은 이복동생(그당시 동생 유아였음) 내가 한참 덩치크고 나이있는데도 감정 제어못해서 마구마구 때리고 입을 유괴범처럼 틀어막아서 학대한거..미안해 동생아..미안해..ㅠㅠ나 분조장있는건가 싶다
  • 나쁜짓해서 결국 버림받고 경멸당한거 ... 그런데 그 사람의 모습이 어째선지 내가 아는사람과 겹쳐보였다
  • 회사 탈주하면서 좆같던 나이많은 상사랑 반말까고 온갖 욕설하면서 고래고래 소리지르면서 싸우고 나온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왜그랬나싶다
  • 평소에 하던 조별과제가 있었는데, 평소라면 그냥 피드백하고 끝날것을 그날은 다른일때문에 짜증나던 상황에 너까지 이러기냐며 폭발해서 필기구던지고 내 머리채잡고 발작하듯 화낸거... 10분 넘게 지나서야 화가 겨우 가라앉았는데 엉뚱한 사람한테 화풀이해버려서 정말 미안했어...
  • 초2때 날 맨날 괴롭히고 머리끄댕이 잡던애가 있었는데 하교길에 지나가다가 앞에 걸어가는 걔 보고 바닥에서 빨갘벽돌 주워서 ㄹㅇ 있는 힘껏 머리에 던진적있음 숨어서 던지긴 했는데 9년이 지난 지금도 왜 그때 걸리지 않았는지 참 의문이야
  • 그날도 평범하게 게임하다가 잠깐 자동플레이 해두고 화장실을 갔는데 그사이에 그걸 끄고 문잠그고 지가 하고있는거야. 그자식이 평소에도 그짓을 많이 해서 그냥 그런갑다 하고 넘길려했는데 그날따라 순간 개빡돌아서 방문 중간에 있는 커다란 유리 발로 차서 깨고 방에 들어갔다......
  • 고딩때 스트레스 너무 받는데 표출할 데가 없어서 모의고사 본 날 강아지한테 화내고 다가오면 밀쳐내다가 강아지 시무룩해진거보고 미안해서 왕왕 울었던 거... 아직도 후회됨
  • 내가 살에 예민한데, 살이 찌니까 너무 짜증나고 나한테 화나서 소리지르고 울면서 벽에 계속 머리박고 미친짓 해서 결국엔 탈수로 기절했거든??ㅜㅜ 근데 나중에 보니깐 벽 칼로 긁어서 다 갈라져있고....한 군데만 움푹 들어가있고... 자해 안 한걸 다행으로 여기고있어..
  • 알바 잘린 날 매장에서 펑펑 운 거...ㅎㅎ
  • 조용히 해야되는곳에서 빡쳐서 야!!!하고 빽 소리지른거
레스 작성
38레스 다들 학교에서 똥쌀때 어때? 2018.07.01 548 Hit
흑역사 2018/06/26 19:21:07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살면서 제일 쪽팔렸던거 쓰고 가자 2018.07.01 93 Hit
흑역사 2018/07/01 16:29:23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엄마한테 야썰본거 들킴 ;; 2018.06.30 215 Hit
흑역사 2018/06/30 22:44:43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다들 길에서 이런 적 있지 않아?? 2018.06.30 86 Hit
흑역사 2018/06/30 19:37:33 이름 : 이름없음
8레스 선생이랑 싸운거 하나씩 적어보자 *^^* 2018.06.30 159 Hit
흑역사 2018/06/29 23:58:08 이름 : 이름없음
6레스 이불에 지도그린썰 풀자 2018.06.29 108 Hit
흑역사 2018/06/26 13:24:10 이름 : 이름없음
11레스 도덕시간에 몰겜하다가 걸린썰.. 2018.06.29 77 Hit
흑역사 2018/06/29 16:02:05 이름 : 이름없음
20레스 화장실외에 다른 공간에서 배설해본사람 2018.06.29 301 Hit
흑역사 2018/06/26 21:15:24 이름 : 이름없음
8레스 테런에서 2018.06.29 189 Hit
흑역사 2018/05/24 22:38:41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너네 데이트메이트 라고 알아...? 2018.06.28 212 Hit
흑역사 2018/06/28 18:33:21 이름 : 이름없음
7레스 똥싼적있니 2018.06.27 208 Hit
흑역사 2018/06/25 18:06:09 이름 : 이름없음
31레스 » 감정조절 못해서 생긴 흑역사들 털고 가 2018.06.20 589 Hit
흑역사 2018/05/12 18:37:17 이름 : 이름없음
28레스 동생한테 유튭 기록 들킨적 있냐 2018.06.19 591 Hit
흑역사 2018/05/15 22:39:14 이름 : 이름없음
100레스 내 지난 삼류 소설 같은 일화들... 그냥 다 흑역사야 2018.06.19 760 Hit
흑역사 2017/10/18 16:24:58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 2018.06.13 94 Hit
흑역사 2018/06/13 13:37:37 이름 : ◆dPbdA0nDza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