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먹고 실수한거 말해보자

일단 난 술먹다가 평소 안친한 남자동기한테 계속 나싫어해? 라고 반복재생하다 뽀뽀한거..

술먹고 실수한거 말해보자

남녀 구분없이 애교부리거나 스킨쉽하려고 하는거 안주 직접 먹여주는거!!!! 챙겨주고 싶은 기분이 막 들어서 먹여주고 챙겨주고 했는데 이것때문에 다들 자기 좋아하는줄 알더라고..

술먹고 실수한거 말해보자

좋아하는 오빠가 자취한다고 놀러오래서 갔어. 엄청 많이 좋아했어. 바라만봐도 너무 좋아서 사귀고싶다는 생각은 못할정도로말야. 오빠가 술한잔먹자하는데 술싫어하고 못먹는데도 더 친해지고싶어서 마셨어. 못마시겠다는 나에게 콜라랑 섞어마시라해서 마셨고 정신차리니까 관계했더라. 그 이후에 오빠 좋아하는데 싫어서 너무힘들었어. 관계하고나서 오빠가 나한테 한 첫말은 첫경험 별거아니야. 나중에 내가 그 오빠랑 첫경험했지하고 웃으며 소주할날이 오게될거야. 하더라. 나 혼전순결주의인거 다알면서 근데 더 슬픈건 그렇게 좋아하는걸 잊었다생각했는데 몇년뒤에 꿈에 그 오빠가 나왔어. 내가 원했던 성격을 가진 오빠로. 일어나서 울었어. 그러지못한 현실과 그랬던 꿈의 차이가 좁혀지지않아서말야. 암튼 내가 술먹고한 실수가 이거고 그후론 술 안마셔. 아는 남자도 없지만 조금이라도 어색하거나 남자들 있음 안마시고 진짜친한친구랑도 가뭄에 콩나듯 술마셔도 한모금외엔 안먹어.

술먹고 실수한거 말해보자

나는 캠핑가서 술먹고 족구장에서 게임하는데 네트가 없어서 무슨 관리실? 가서 받아오라고 아빠가 시켰는데 족구가 생각이 안나서 관리실 아저씨한테 족..족..족발 이럼ㅋㅋㄲㅋㄱㅋㄱㅋㄱㅋㅋ둘다 개터짐
레스 작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