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담...까지는 아니고 아직도 개인적으로 좀 아리송한 일이라서 이야기 해 볼까 해 혹시 소원팔찌라고 들어본 사람 있어? 두어해 전에 유행하던건데 기본적으로는 색실을 꼬아 만든 팔찌야. 이 팔찌는 한번 묶으면 끊기 전에는 풀 수가 없는데 이게 스스로 뭐 해지거나 해서 끊어지면 차고 있던 사람의 소원이 이뤄진다고 해. 나 같은 경우는 제작년쯤 여자친구가 만들어줘서 차고 다녔었는데, 작년 초에 일하다가 이 팔찌가 스스로 빠지듯이 풀어져 버린 일이 있었거든, 그때 우리 회사가 자금 사정이 상당히 안좋아서 월급이 밀릴랑 말랑 하던 상황이었거든. 갑자기 소원 팔찌가 끊어져서, 로또라도 되려나 하면서 웃고 있었는데, 갑자기 사장님이 사무실로 뛰어들어오더라고 「우리 회사 대박 계약 따냈다! 이 프로젝트 잘 되면 최소 몇십억 단위야!!」 그때 월급이 밀릴 위기라서 월세며 뭐며 걱정하고 있었는데, 갑자기 말도 안되는 단위의 금액 계약이 성사 되었다고 해서 우린 놀랐지. 우리 회사는 기본적으로 프로그램 제작 하는 회사라서, 몇십억짜리 계약을 할 일이 거의 없었거든, 끽 해야 1억? 큰 규모라도 몇억 수준이지 그때 까지만 해도 소원 팔찌가 내 고민을 해결 해 준 줄 알았었지.
레스 작성
2레스 궁금한게있는데알려줄수있어?? 2018.06.28 75 Hit
괴담 2018/06/28 17:15:07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중학생때 자다가 귀신?같은걸 봤어 2018.06.28 36 Hit
괴담 2018/06/28 20:47:04 이름 : 작성자
14레스 저번주부터 꿈이 이상해진다 .. 들어줗사람 .. 2018.06.28 114 Hit
괴담 2018/06/28 19:31:56 이름 : 이름없음
7레스 내가 중학생때 겪은 일이야 2018.06.28 60 Hit
괴담 2018/06/28 19:23:08 이름 : 이름없음
259레스 실제 겪었던 괴담얘기하자 2018.06.28 1285 Hit
괴담 2018/06/27 21:44:25 이름 : 이름없음
104레스 우리집에 아무도 없는데 문을 열어줬대 2018.06.28 1553 Hit
괴담 2018/06/26 16:02:29 이름 : 밍밍밍밍
7레스 얘들아 미스테리 어디갔어...? 2018.06.28 157 Hit
괴담 2018/06/27 01:33:10 이름 : 이름없음
13레스 자면서 그대로 죽을뻔 했던 내 꿈이야기 2018.06.28 147 Hit
괴담 2018/06/28 14:50:48 이름 : 이름없음
64레스 돌아가신 할아버지가 내가 싫어하는 애를 다치게 하는것같아 2018.06.28 431 Hit
괴담 2018/06/27 19:39:44 이름 : ㅅㅇ
29레스 새벽마다 누가 찾아와 2018.06.28 145 Hit
괴담 2018/06/28 01:44:44 이름 : 이름없음
26레스 [실화]택시기사의 위험 2018.06.28 211 Hit
괴담 2018/06/28 13:17:34 이름 : 이름없음
29레스 너무 무서워 2018.06.28 111 Hit
괴담 2018/06/28 05:48:14 이름 : 이름없음
21레스 가위 눌리면 어떤 기분이야?? 2018.06.28 84 Hit
괴담 2018/06/28 14:34:05 이름 : 이름없음
8레스 꿈에 죽은사람이 나는거 믿어? 2018.06.28 140 Hit
괴담 2018/06/28 13:48:33 이름 : 이름없음
25레스 » 소원팔찌 아는 사람 있어? 2018.06.28 1324 Hit
괴담 2018/06/02 00:21:01 이름 : 소원팔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