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워서 배그하던 도중에 너무 졸려서 나도 모르게 졸다가 폭탄터지면서 볼따구 양쪽 입 안을 씹어버렸어ㅠㅠ어금니가 입 안쪽 살에 닿는 딱 그부분이라 지금 입 헤~ 하고 벌리고있는 상황인데 하필 내일 피구경기에 급식이 김치볶음, 비빔밥, 육개장, 떡꼬치야...4교시 체육이라 급식 안먹으면 한달 물안준 화초처럼 비실비실 죽어갈텐데 무슨 방법 없을까??
레스 작성
9레스 폐인생활을 나가고 싶어. 2018.06.16 63 Hit
고민상담 2018/06/15 14:58:03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내 피부 심각하다 2018.06.16 89 Hit
고민상담 2018/06/15 22:57:18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부산에 괜찮은 점집있을까? 2018.06.16 50 Hit
고민상담 2018/06/16 10:36:33 이름 : 이름없음
27레스 죽음이 너무 두려워 2018.06.16 109 Hit
고민상담 2018/06/10 02:54:06 이름 : 이름없음
30레스 » 졸다가 볼따구 안쪽을 씹어버려서 상처가 났는데 내일 급식이 위험해 2018.06.15 176 Hit
고민상담 2018/06/13 21:57:30 이름 : De
14레스 고민상담 많이 들어주는 편인데 미치겠다. 2018.06.15 252 Hit
고민상담 2018/05/31 02:38:36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과거가 후회스럽다. 2018.06.15 89 Hit
고민상담 2018/06/15 11:24:01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오랫동안 백수였는데, 일 하려니 너무 싫어ㅠ 2018.06.15 113 Hit
고민상담 2018/06/14 14:42:43 이름 : 이름없음
22레스 내가 나쁜새낀가? 2018.06.15 80 Hit
고민상담 2018/06/14 23:55:00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앞자리앉으면 바로 뒷자리에서 얘기하는거 잘들려? 2018.06.15 53 Hit
고민상담 2018/06/15 01:47:07 이름 : ㅇㅇ
5레스 신기하게 몇년 동안 계속 거부당하고 어딘가에서 쫓겨나는 걸 경험해 2018.06.14 83 Hit
고민상담 2018/06/13 19:54:03 이름 : 이름없음
26레스 옥상에 운동하러가는데 옆집 사람이 보고있어 2018.06.14 100 Hit
고민상담 2018/06/13 22:27:11 이름 : 이름없음
7레스 집에있기너무싫어 2018.06.14 68 Hit
고민상담 2018/06/12 22:30:00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어느 누구에게나 당당해지고 싶습니다 2018.06.14 66 Hit
고민상담 2018/05/20 11:47:46 이름 : 이름없음
14레스 남자친구가 있는데 랜선으로 짝사랑 하고있어 2018.06.14 240 Hit
고민상담 2018/06/11 14:09:15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