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트: https://docs.google.com/spreadsheets/d/1F0K7QDFvDejVgoiYBrwZQJ0d6IqX-S7eKKPiRb-GuFQ/edit?usp=sharing 시트 스레: http://thredic.com/index.php?document_srl=20630519 플레이 스레: 여기! 설정 정리 및 CP 기록 문서: https://docs.google.com/document/d/1SmicF9DkrN6zFCXrP5bSUZU1BN8IjpTKn84NcvJzvIg/edit?usp=sharing 전술전투 지도: https://docs.google.com/presentation/d/16J0ilQR9c6A2DgN79451Dpz6hFwhrEGErbDIny2NM1o/edit?usp=sharing 대륙 중부의 광활한 사막지대. 그곳의 외곽 한 끝자락에는 방랑 모험가들과 캐러밴을 위한 도시, 알세크가 있다. 따갑게 내리쬐는 죽음의 광선. 그 모든 방랑자들은 도시에서 여정을 점검하고 사막의 단비같은 오아시스의 은혜를 맛본다. 오지에서 온 전사, 샤는 예전 어머니의 모험 동료 한 명, 그리고 조수와 함께 알 세크로 왔다. 조수는 샤에게 '네게 뭔가 알려줄 것이 있다. 하지만 그러려면 알 세크에 잠깐 들러야 한다. 그때까지만 동행해달라.' 고 한다. 따가운 햇볕, 극도의 갈증, 어떤 때는 괴물과 마주칠 뻔 하고, 위험한 것들을 피해 우회해 멀리 걸어가면서 일행은 모두 극도로 피로해진 상태였다. 그러나 우여곡절 끝에, 이제 도시의 성문 앞이다... #처음은 가볍게 스타트~ 샤 투척용 도끼 사양 DR 4 HT 12 균질 HP 12(무게 2) 현재 HP 9 - >>523에서 촉수를 받아내느라 HP 3으로 줄었다. 에반젤은 >>467에서 이슈탐을 소환하는 데에 실패했다. 만 하루동안은 소환 시도를 할 수 없다.
  • >>700 >>701 이걸 오크가... 샤의 창 17-13 = 4 오크의 창 15-6 = 9 오크의 승리입니다. 창의 대미지 1d+2/꿰기. 몸통이니까 갑옷 때문에 사실상 못뚫지만 그냥 굴리죠. Dice(1,6) value : 3 +2 오크는 히죽 웃습니다. "내쪽이 조금 더 빨랐군 그래. 이제 어쩔거지? 순순히 승복할텐가?" "네놈들은 다 이런 식이야. 이런 결투에 무슨 의미가 있지? 어차피 살해하는 데에 정당성을 부여하는 것 뿐이야." 바닥에 침을 탁 뱉으면서 여전히 긴장을 풀지 않고 있습니다.
  • "시야아아!!" 쓰러진 샤는, 다시금 오크의 창을 붙잡고 오크에게 달려들려고 합니다. #...는 부분에서 에반젤이 개입하기 적당한 타이밍 같은데, 어쩌시겠나요?
  • 에반젤은 샤를 붙잡으며 말합니다. "뭐...먼저 도발한 건 그쪽이지 않나 싶네요. 단순히 이름을 물었을 뿐인데 침을 뱉지 않나..."
  • 그리고 이어서 학교에서 가장 유명했던 교사의 명언을 빌려와 샤를 혼냅니다. "포로를 공격하는 건 제네바 협정 위반입니다! 너 재교육!"
  • >>704 오크는 에반젤을 보면서 콧방귀를 낍니다. "흥, 어떤 정보가 되었든, 캐내려는 생각을 한 것부터가 잘못이지." 오크의 명약관화 판정. 9 이하. 재밌을 것 같으니까 해보죠. Dice(1,6) value : 6 Dice(1,6) value : 5 Dice(1,6) value : 3
  • >>705 으앙..! "하, 하지만.. 하지만...! 나쁜 건 저쪽이.." 샤는 우물쭈물, 변명하듯 에반젤에게 답합니다. #이후는 에반젤에게 맡기져!
  • >>706 "그분께선 우리에게 이렇게 멋진 힘을 하사하셨으니까… 키히히." "여지껏 살면서 한번도 느껴본 적 없는 생명력과 투지가 솟구쳐오른다… 너라도 포기하고 싶을 리 없겠지." 그러고보니 오크들이 끼고있는 반지가 눈에 들어옵니다. 아주 작은 붉은색 보석 조각이 끼워져 있습니다.
  • "아! 치사하다! 그거 완전 장비빨이다! 방금 건 무효다 무효!!" 방방거립니다. "반지 빼고 다시 붙자! 아니면 나도 하나 주거나!"
레스 작성
721레스 [All/일상/개그/힐링/연애] 자, 국립 유클리드 마법학교에 어서오세요! 2 분 전 update 719 Hit
상황극 2018/09/02 23:04:31 이름 : ◆GlbeFjwMqi0
801레스 [ALL/이능력/대립] 히어로 vs 빌런? - 5. 많이 힘드시죠..?(측은) 2 분 전 update 628 Hit
상황극 2018/09/17 00:56:49 이름 : ◆ldBhs4HyK1C
173레스 [상L][ALL/연애/일상] 여기는 타래고등학교입니다! 35판 5 분 전 update 270 Hit
상황극 2018/09/18 18:00:59 이름 : ◆nQoIK6ja7gn
766레스 [All/일상/판타지/범차원] 몽환의 숲과 그 안의 학교 1. 길을 잃은 자들 13 분 전 update 700 Hit
상황극 2018/09/12 23:10:30 이름 : ◆9julfQtz9g7
16레스 [상L] 범차원 메모스레 15 분 전 update 185 Hit
상황극 2018/09/11 00:16:53 이름 : 이름없음
251레스 상황극판 앓이 스레 21 분 전 update 3245 Hit
상황극 2018/07/21 12:24:20 이름 : 이름없음
33레스 LUNAR MISSION ONE 29 분 전 update 146 Hit
상황극 2018/09/17 23:54:17 이름 : Astronaut
962레스 상황극판 잡담스레 2 31 분 전 update 5732 Hit
상황극 2018/08/08 23:08:43 이름 : 이름없음
776레스 [1:1][HL/연애/판타지] Liebe und Liebe 31 분 전 update 648 Hit
상황극 2018/08/22 22:18:51 이름 : 슈릴주
18레스 [1:1][HL/일상/판타지] 시간의 미로 36 분 전 update 77 Hit
상황극 2018/09/19 09:57:54 이름 : ◆qY2mrgnQpRD
117레스 [1:1] 편도행 티켓 37 분 전 update 389 Hit
상황극 2018/08/23 21:11:09 이름 : 라시드주
152레스 [상L/GL/학원약대립물/유혈-격투-연애] 발화성 불연소의 교실 - 1 44 분 전 update 170 Hit
상황극 2018/09/18 14:25:34 이름 : 발불교 ◆Ns4Ntjur85V
897레스 [All/현대 판타지/페어/일상] 1호실 - 1. 우리들의 만남 59 분 전 update 787 Hit
상황극 2018/09/09 21:20:15 이름 : ◆s61u5Qnu2k9
44레스 상황극판 임시대피소 스레 3 시간 전 update 110 Hit
상황극 2018/09/09 16:26:17 이름 : 이름없음
709레스 » [TRPG][GURPS][DF] 알 세크의 여행자 플레이 스레 3 시간 전 update 2527 Hit
상황극 2018/06/21 11:21:04 이름 : GM ◆jbdB9cmre1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