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 형 핸드폰에서 야한거 보고 충격먹어서 10분정도 울었닼ㅋㅋㅋㅋㅋㅋㅋ그리고 그거 엄마한테까지 알림... 미안해 형...
  • 난 오빠가 똥싸고 비데햤는디 거기서 충격받음.. 그냥 오빠라서..
  • 일단 산타할아버지...?ㅋㅋ 난 진짜 크리스마스 카드에 엄빠 욕 많이 썼거든 ㅋㅋ근데 산타가 아빠였어^!^
  • 나는 콧노래 부르는데 엄마가 조용히 하라해서 엄마가.. 내가 속으로 하는 노래를 들을수 있어..?!? 하고 충격먹은적있다...ㅋㅋㅋ
  • 6살땐데 어린이집에서 크리스마스 파티하는데 산타할아버지 수염이 신기해서 만지다가 벗겨버림 모든 동심이 나때문에 깨졌어.... 그 이후류 난 산타 안믿어
  • 오므라이스 빨간밥이여서 김치볶음밥 인줄 알고 맛있게 처음 먹어봤는데 김치볶음밥이 아니여서 충격먹고 당분간 오므라이스 안 먹었음(물론 지금은 좋아함)
  • >>6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귀엽다
  • 키티 사탕먹다가 모르고 삼켜서 죽는줄알고 엄마한테 전화해서 사탕 삼켰다고 울면서 소리지른거
  • 유치원때 친구가 추워서 옷안에 팔넣고 있었는데 그거보고 팔 없는줄알고 울면서 괜찮냐고 물어본거ㅋㄱㅋㄱㅋㅋㄱㅌ
  • 드라이기로 머리 말리면서 엄청 큰 소리로 노래 부르고 있었는데 엄마가 노래 못 부르니까 부르지마!!! 했던 거 그 당시에는 드라이기로 머리 말리면서 노래 부르면 아무도 아무것도 안 들리겠지라고 생각했었어...ㅋㅋㅋㅋㅋ
  • 어릴때 젤리삼키면 죽는줄알았음 항상젤레먹울때 꼭꼭씹어먹었어
  • 어렸을 때 생로병사의 비밀이라는 프로그램을 자주 봤었는데 어디 아플 때마다 암 걸린 줄 알고 엉엉 울었지ㅋ
  • 어렸을 때 어쩌다가 아빠 거시기 보고 이상한 게 달려있다고 ㅈㄴ 충격 받았음ㅋㅋㅋ 그리고 내가 산타를 다른 애들보다 좀 더 오랫동안 믿었는데ㅋㅋ 부모님이 이 나이 쯤이면 얘 산타 안믿겠지? 하고 크리스마스 선물을 안준비해둔 거임. 크리스마스날 일어나서 선물 없는 거 보고 산타가 안왔어!!!! 이러고 충격 받아하니까 부모님 엄청 당황하심. 그 다음 해엔 부모님이 선물 준비해 놓고선 와! 산타가 왔다갔네~ 이러셨는데 그 땐 내가 산타를 안믿었음ㅋㅋㅋㅋㅋ
  • 쌍둥이라는 개념이 없었는데 쌍둥이인 애를 같이 본 적이 없었단 말이야 ㅋㅋㅋㅋ 문제는 쌍둥이인 애 둘 다 친해서 이야기하고 다녔는데 애가 내가 한 말 기억 못하고 있는거야 나는 분명히 기억하고 있는데 나는 무슨 귀신인가봐..! 이러면서 무서워하고 있었엌ㅋㅋㅋㅋ 나중에 두 명 같이 있는거 보고 충격받았었음...
  • >>14 진짜 귀엽닼ㅋㅋㅋㅋㅋㅋㅋ
  • 나는 어릴때 항상 티비에서 여아들이 보는 변신만화?? 같이 예쁜 캐릭터들이 나오는 만화만 보고살았는데ㅋㅋㅋㅋㅋㅋ나도 쟤네처럼 이쁘게 생겼겠지? 하고 문득 거울을 봤다가 진짜 충격먹었어......
  • >>16 너 나냐...? 나도 그랫는뎈ㅋㅋㅋㅋㅋ 나는 콜라....친구네 집 놀러가서 처음 친구 엄마가 콜라를 따라 주셨는데 검고 부글부글 끓고 그래서 무서웠음...정말 무서운 음료구나 해서 오랫동안 못먹었엌ㅋㅋㅋㅋ저거 맛있게 먹는 사람들 보면 뭐지..? 하고
  • 청소기 최강버튼으로 올리면 집까지 다 빨려들어가는 줄 알고 , 최강 버튼은 죽어도 안 누르고, 무서워한거. 엄마가 최강버튼까지 올리는 걸 보고 무지 큰 충격을 먹었지... 엄청 아가 때 일이긴하다ㅋㅋㅋ
  • 나도 >>18이랑 비슷한데, 나는 선풍기에 있는 약풍/강풍 버튼을 절대 안 눌렀다... 어른들이 맨날 약풍/강풍 버튼 누르면 다 날아가 버린다고 해서 항상 미풍만 눌렀음... 그러다 어느 날 정말 용기 내서 약풍 한 번 눌러 봤는데 아무 일도 없었다
  • 난 어렸을 때 할아버지댁 가다가 엄마아빠 개고기 이야기하시는 거 듣고 진짜 엄청나게 충격먹고 있었는데 그 때 엄마가 "레스주도 두 살 때 엄청 맛있게 먹었었어~" 해서 운 적 있음 지금은 아무 생각옶소 그 때 이후로 개고기 안 먹어봣소
  • 목사님 사모님 결혼하셔서 같은 집에 사신 거.. 교회 선생님이 목사님 사모님 딸이었던거.. 7년 살면서 제일 충격적이었음 ㅋㅋㅋㅋㅋ
  • 앜ㅋㅋㅋ나는 껌 씹다가 잘못 삼켜서 자고 있는 엄마한테 나 어디 잘못 되는 거 아니냐고 뭐라 그랬거든. 엄마가 괜찮다고 하길래 그 뒤로 몇 번이나 더 삼켰어..
  • 나는 초등학생때 일인데 친구랑나랑 단둘이 집에있었단말야(친구네집) 근데 문득 책상에있는 비타민이 눈에띄는거임ㅋㅋㅋ̆̎ 그래서 친구랑 같이 하나씩 먹었는데 게임하다가 실수로 녹지도 않은 비타민을 삼켜버린거야͠.... 비타민C 인가? 포장지는 좀 콘돎 포장지같이 생겨서 내용물은 둥글넓적한 비타민 알지?? 그걸 삼켰는데 하필이면 목구멍크기애 딱맞게ㅜ걸려버린거야ㅠㅠㅠ 그림그려서 사진첨부햇서 암튼 목구멍이 막히고 먼가 기분상으로 숨쉬기힘든거임 ㅠㅠㅠㅠㅠㅠ 그래서 친구가 학교에서 배운 하임리히법도 해주고 물마셔보고 얼음물도마셔보고 목도 주물러보고 별의별짓을 다햇는데 결국 안빠지는거야ㅠㅠㅠ 119 부를까 생각도해봐는데 바버같이 안 불럿어ㅠ 결국 울면서 엄마아빠한테 목구멍에 비타민걸려서 죽을수도있다고 연락했다ㅠㅠ
  • 일식집에서 돈까스 먹었는데 된장국에서 생강씹고 펑펑 움 그리고 거기 다신 안간다고 울고 돈까스 먹을때 된장국에 입도 안댔음ㅋㅋㅋㅋㅋㅋ돈까스도 반년정도 안먹고ㅋㅋㅋㅋ아 진짜 지금 생각해도 머리띵하다 생강 주거ㅗ
  • 엄마가 예전에 약간 고기 튀긴것처럼 생긴 튀김고기(?)같은거 해줘서 먹었는데 알고보니 두부였어
  • 친구가 야동사이트 알려줘서 봤는데 난 야설로만 알고있던걸 판타진줄 알았는데 현실에서도 해서 놀람
  • 난 여자인데 어릴때는 남자가 한번도 화장실에서 볼일 본걸 못봤고 알수도 없어서 여자만 똥을 쌀 수 있는줄 알았거든ㅋㅋㅋ 애기일때 아빠가 똥싼거 보고서 엄청 충격먹었어. 어린 나에겐 남자도 똥을 싼다는게 큰 충격이였엌ㅋㅋㅋㅋ
  • 난 엘베에서 노래 부르면 다른 사람들한테 안 들릴줄 알았는데 엘베 기다리는 사람들한테 들린다는거 알고 충격...
  • 나 어린이집에서 수박씨 먹었는데 친구가 수박씨 삼키면 뱃속에서 수박 자라서 배 터진다해서 집에서 엄마한테 나 이제 죽는다면서 엄청 펑펑운거..
  • 외할머니가 싸주신 도시락을 보다가 장조림을 봐서 메추리알을집어 신나게 (안삼키고)꿀꺽삼켰는데 마늘짱아찌?간장에 마늘담군거 있잖아 그 마늘이라 울었어.....
  • 지금 생각해보니 언니가 단소불다가 삑소리 개크게 나서 울었는데 왜 울었는지 모르겠다
  • 티비에서 연예인들이나 뉴스 나올때마다 그 사람들도 나를 볼 수 있는 줄 알고 예쁜척했는데 아니었던거.....
  • 박상이랑 거진이 표준어가 아니었던거..
  • 너네 귀엽닼ㅋㅋㅋ
  • >>29 뭐.....? 나 안들리는줄알고 여태까지 엘베에 아무도 없으면 노래불렀는데....? 레스주 넌 내 환상을 깨트렸어 심지어 나 렛있고 히어 아이 스탠~~~ㄷ앤히어아이 스테에에에ㅔ이~~~~이렇게불렀단말야 가끔씩 소찬휘 티얼스도 부르고
  • >>4 나랑 비숫하닼ㅋㅋㅋㅋㅋㅋ 나 초딩 저학년때 콧노래로 여러노래 메들리로 부르다갘ㅋㅋㅋㅋ 친구가 "너 무슨 병있니?" 이랬어...ㅠ
레스 작성
63레스 초딩때 어떻게 하고 댕겼어 ? 10 분 전 update 909 Hit
흑역사 2018/09/30 23:30:07 이름 : 이름없음
38레스 겉으로 봤을땐 멀쩡한 관심사거나 취미같은 것들인데 계기나 동기가 황당한거 있어? 17 분 전 update 552 Hit
흑역사 2018/10/06 11:48:04 이름 : 이름없음
15레스 혹시 자기 ㄸㅗㅇ 만져본 사람 있냐 3 시간 전 update 132 Hit
흑역사 2018/11/18 21:47:16 이름 : ◆Mo0msrAruty
296레스 자신이 썼던 가장 잊고 싶은 말투 재현해보자 3 시간 전 update 4423 Hit
흑역사 2018/01/28 12:37:36 이름 : 이름없음
379레스 어릴때의 골때리는 닉네임 적고나서 이불 차는 스레 3 시간 전 update 4207 Hit
흑역사 2018/01/22 15:12:46 이름 : 이름없음
52레스 엄빠나 가족한테 들켜선 안되는걸 들킨 경험 쓰고가 5 시간 전 update 1667 Hit
흑역사 2018/07/03 15:09:39 이름 : ◆8paq1vjunvj
112레스 어딘가에 박제돼서 아직까지 고통 받는 흑역사 말해보자 2018.11.18 2661 Hit
흑역사 2018/07/09 19:23:00 이름 : 이름없음
7레스 나 예전에 너무 웃겨서 오줌지렷서...ㅠㅠ 2018.11.18 52 Hit
흑역사 2018/11/17 22:21:01 이름 : 이름없음
71레스 어릴때 순수하게 말잘못한 썰 풀고가자 2018.11.18 958 Hit
흑역사 2018/10/01 21:03:59 이름 : 이름없음
23레스 얘들아 다들 멤놀 해봤어 ? ㅋㅋㅋㅋㅋㅋㅋㅋㅋ 2018.11.17 434 Hit
흑역사 2018/10/08 23:21:30 이름 : $
36레스 » 지금보니 별거 아닌데 어렸을때 굉장히 충격먹었던 일을 써보자 2018.11.17 727 Hit
흑역사 2018/06/29 22:32:28 이름 : ◆lxxCnSHA6i2
4레스 인소 ㅂㅇ님 소설 ‘잘난척하는입술로*****’ 2018.11.17 146 Hit
흑역사 2018/11/13 11:45:04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염병 지금 흑역사 갱신하고 옴ㅠㅠㅠㅠㅠㅠㅜ 2018.11.17 78 Hit
흑역사 2018/11/14 15:45:47 이름 : 이름없음
202레스 생리때문에 충동적으로 한 일 썰풀고가 2018.11.17 4384 Hit
흑역사 2018/06/10 12:34:44 이름 : 이름없음
12레스 고삼때 했던 최고 미친짓을 적어보자! 2018.11.16 184 Hit
흑역사 2018/11/12 14:46:00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