ㅠㅠ 난 내 방 청소를 엄마가 해주시는데, 아 물론 내가 잘 치우지만 꼭 한번씩 엄마가 대청소를 하시면서 내 방에 물건들의 위치를 옮겨놓으시지... 여튼 그런데, 난 평소 겁이 많은 성격이라 남친하고 ㅍㅇ기구를 꼭 사용해. 그치만 그래도 월경을 제때 안하면 너무 걱정되서 임테기를 사용하거든 (전체관람가라도 이정도는 괜찮지?) 그래서 그걸 약국에서 사고, 내방 옷장에 넣어뒀는데 ....... 어느날은 옷장이 다 정리되어있네??? 물론 임테기는 그 자리에 그대로 있었지만 ... 누가봐도 볼수밖에 없는 상황이었지ㅠㅠㅠ 엄마에게 보셨냐고 물어볼수도 없고 지금 남친 있다는것도 숨긴 상탠데 망했지뭐... ^^ 음 흠... 그리고 남친과 성인용품점 같이 가보자고 글 써둔 종이도 들켰다....^^ 하...
레스 작성
206레스 흑역사가 생각났을때 소리지르고 가는 스레 2018.11.26 2091 Hit
흑역사 2018/01/25 17:52:35 이름 : 이름없음
11레스 염병 지금 흑역사 갱신하고 옴ㅠㅠㅠㅠㅠㅠㅜ 2018.11.25 287 Hit
흑역사 2018/11/14 15:45:47 이름 : 이름없음
29레스 얘들아 다들 멤놀 해봤어 ? ㅋㅋㅋㅋㅋㅋㅋㅋㅋ 2018.11.25 591 Hit
흑역사 2018/10/08 23:21:30 이름 : $
27레스 혹시 자기 ㄸㅗㅇ 만져본 사람 있냐 2018.11.25 426 Hit
흑역사 2018/11/18 21:47:16 이름 : ◆Mo0msrAruty
66레스 초딩때 어떻게 하고 댕겼어 ? 2018.11.21 1044 Hit
흑역사 2018/09/30 23:30:07 이름 : 이름없음
8레스 나 예전에 너무 웃겨서 오줌지렷서...ㅠㅠ 2018.11.21 138 Hit
흑역사 2018/11/17 22:21:01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일본여행 갔을 때 흑역사(약19금) 2018.11.21 1330 Hit
흑역사 2018/02/05 12:36:15 이름 : 이름없음
113레스 어딘가에 박제돼서 아직까지 고통 받는 흑역사 말해보자 2018.11.21 2823 Hit
흑역사 2018/07/09 19:23:00 이름 : 이름없음
38레스 겉으로 봤을땐 멀쩡한 관심사거나 취미같은 것들인데 계기나 동기가 황당한거 있어? 2018.11.20 617 Hit
흑역사 2018/10/06 11:48:04 이름 : 이름없음
52레스 » 엄빠나 가족한테 들켜선 안되는걸 들킨 경험 쓰고가 2018.11.20 1802 Hit
흑역사 2018/07/03 15:09:39 이름 : ◆8paq1vjunvj
36레스 지금보니 별거 아닌데 어렸을때 굉장히 충격먹었던 일을 써보자 2018.11.17 780 Hit
흑역사 2018/06/29 22:32:28 이름 : ◆lxxCnSHA6i2
4레스 인소 ㅂㅇ님 소설 ‘잘난척하는입술로*****’ 2018.11.17 200 Hit
흑역사 2018/11/13 11:45:04 이름 : 이름없음
202레스 생리때문에 충동적으로 한 일 썰풀고가 2018.11.17 4518 Hit
흑역사 2018/06/10 12:34:44 이름 : 이름없음
47레스 <<<흑역사판 잡담 스레>>> 2018.11.16 658 Hit
흑역사 2018/04/08 11:05:51 이름 : 이름없음
7레스 말 잘못하거나 이상한 드립해서 갑분싸된 흑역사 적는 스레 2018.11.13 210 Hit
흑역사 2018/11/04 19:53:06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