많이 있겠지만 특히 잊혀지지 않는 것들 있잖아 나는 중고등학생 때 포털 카페에서 쓴 유치한 글들이랑 대학생 때 찍은 드록바 닮게 나온 사진... 다 온라인 카페에 그대로 박제돼있음 ㅠㅠ 사진은 정말 불가피하게 찍혔던 거지만 카페에서 익명성 안 지켰던 건 정말 멍청한 짓이었다... 얼굴도 이름도 알 사람은 알았으니, 그땐 몰랐어요 익명의 소중함 ㅠㅠ 다들 뭐뭐 생각나니

로어를 거부한다. 거부하는 김에 더 쓰고 간다. 좋아하는 작가님이 계셨다. 글 연재하실 때마다 댓 달았는데 질풍노도의 시기라 그런지 당신.. 그 글로 저의 마음의 자물쇠를 언록하는 것이에요..!라는 식으로 썼다. (퍽)이라던가 번역체를 많이 썼다. 망할.

어릴때 거짓말친거...? 솔직히 딴 건 별론데 내가 잘못한건 정말 기억하는 사람도 있고 나도 생생히 기억나고 죄책감이 너무 심함...자기가 잘못하는게 최대 흑역사임 그땐 잘 몰랐지...

하교하자마자 거실에서 이상한 짓 했는데 안방에서 헛기침 소리 들렸다 ㅋㅋㅋㅋ,, 정말 개미가 되고 싶었음

친구2명랑 같이 학원가는데 비가 오고 그친날이 었어. 그때 왜 우리 횡단 보도 안건너? 라고 a가 말함 그래서 내가 지금우리는 횡단보도를 건너기 귀찮 까지햇는데 우산이 펴져서 아 씨발 이라고 말함 합쳐서 우린 지금 횡단보도를 건너기 귀찮 아 씨발 이되서 친구에게 놀림받고 있다...

2학년 듣말쓰시간에 방귀뀐거 내 자리가 3분단 맨 뒷자리였는데 뿍뿌직거리면서 껴서 조용했는데 애들 다 뒤돌아본거 깔깔

한문 시간이였는데 한문 시간은 진짜 조용하거든?? 내가 항문 조절 못하고 방구를 뀌어버림ㅋㅋㅋㅋㅋㅋㅋ 방구가 진짜 뿌룩 뿌류루루룩 이렇게 나옴,,, 쥐구멍에 숨고 싶었다 진심으로 ,,3일 전 이야기야,,,

나는 초딩때 유튭에다가 ㅋㅋㅋㅋ틴트바르기 영상 올린 거 계정 잃어버려서 지우지도 못하고 계속 떠돌아댕기고 있능 거..

나 초딩때 발레했었는데 발레콩쿨? 대회같은거 나가서 솔로로 했었는데 그때 사진 친할머니 집 벽에 박제돼있음ㅋㅋㅋㅋㅋ화장 못알아보게 개찐하고 표정도 웃기거든ㅋㅋㅋㅋㅋㅋ당장 치워버리고 싶지만 우리집이 아니기에 흑흗

어릴때 똥 나올까 말까 하면서 괄약근가지고 놀다가 팬티에 설사 지린 거

나 학교 축제때 공연한거 유튜브에 박제되어있음ㅠㅜㅠ 쌤이 올리신거라 지울수도 없고 심지어 720p고화질...

나는 솔직히 말을 헷갈려한적이있는데 애들앞에서 어떤애랑싸우고있었거든? 키땜에 ㅋㅋㅋㅋ 그래서 싸우는도중에 너키몇인데 라는말이나와서 내가 ㅋㅋㅋㅋㅋ 180이라고한거야 140이라고말해야되는데 ㅅㅂ

나 합창단 영상 아직도 유튭에 돌아다님ㅋㅋ 나 그때 맨 앞이라서 많이 나오는데다가, 예전에 그 영상에서 혼자 장기자랑 한것도 있어ㅠㅠ

박제 = 사진이나 인터넷 기록 등으로 남아서 지울 수 없는 것을 비유하는 말로 자주 쓰임.(사전적 뜻 아님) 모르는 레더도 종종 있는 거 같아서..

자기얼굴나온 유튜브영상삭제는 https://support.google.com/youtube/answer/142443 여기다가 문의넣으면되고 네이버카페,다음카페에 올라온 자기사진도 고객센터에 글내려달라고 요청가능해 나도 카페에 올라와있는 내사진 그렇게 삭제했음

중1때 남친 사겼을때 페북탐라에 글쓴거 존@ 오글거리게 씀 진짜 내가 쓴게 맞는건지... 친구들이 그거 캡쳐해서 가끔놀림

내가 낭만닥터 김사부라는 드라마를 되게 좋아했는데 거기 나오는 대사들 막 카톡 상메에 써놨었음.. 심지어 맞춤법도 틀렸다고,, 대사가 네가 더 나은사람이 되거라 였나 그랬는데 네가 더 낳은사람이 되거라라고 썼음..

페북 옛날 계정..없애고 싶은데 비번을 몰라...하 내 쌍수 전 얼굴이랑 막 뭐 다있는데 없애질 못해

지식인 책만 읽고 어설프게 안 지식으로 답글단거 채택받아서 못지움... 길게 써놓았으면서 오타도 많더라..전문적으로 공부한 사람이 보면 얼마나 같잖을까 작성자 비공개로 올린게 유일한 위안거리다 그나마

구레딕 때 상황극판에 올린 모든 레스. 구레딕은 날라갔지만 같이 놀던 레스주 중 한 명이 캡쳐했다고 합니다ㅠㅠ

내 아이디 구글에 치면 초2때 씨앗키즈 써놓은 거 나오는데 어케 지우는지를 몰라서 몇 년째 방관중ㅠㅠ 막 꺄아아아~~ 이런 거 써놨던데 ㄱㅡ

나 초5~중딩때까지 진짜못생겼었거든 .. 머리도 부스스하고 살도찌고 검은뿔테안경끼곸ㅋㅋㅋ 그냥 그때나이는 생각없었어허 그냥 그러고다녔어 여중이기도했고.. 근데 아빠 프사가 ㅋ그때에 친척들끼리 어디 놀러가서 통통배탄거 찍은 사진이야.. 배에 6명이탔는데 그 중에 내가 제일 못생긴거야 세상에... 그리고 그 프사를 한 7년째하고 안바꾸고있어 ㅋㅋㅋㅋㅋ그때 스마트폰 처음나왔으니까 카톡깔자마자 프사그걸로 설정하고 안바꾸고 그대로두는거지ㅠㅠㅠㅠ 지금은 다 멀끔한성인이되었는데도ㅠㅠㅠ 하 빨리 아빠폰뺏어서바꿔야하는데

어렸을때 동생 학교들간다고 동생 학용품이나 가방 사러갔는데 라라의 스타일기 거울달린 필통 사달라고 그 길에서 펑펑 운거... 아직까지도 꿈에 나와ㅠㅠㅠ

내가 쓴 썰과 소설을 언니가 발굴해서 햔재 언니 컴퓨터 방 앞에 붙어있어 죽고싶다 시발 죽고싶다

집에 아무도 없는 줄 알고 자위하다 동생이 영상 찍은거... 몇년을 부려대서 겨우 자취해서 벗어났는데 2년뒤에 자취방에 짐싸들고 와서 아직도 하인노릇ㅠ

ㅋㅋㅋㅋㅋ레더들대단해..!! 난 옛날 카카오스토리계정.. 로그인이 안돼... 그치만ㄴ 지금쯤은 자동비활되지 않았을까??제발 그랬으면 좋겠다ㅠㅠㅠ
레스 작성
3레스 시험못치면 하느님 부르는 새끼 있음 2019.10.05 172 Hit
흑역사 2019/09/27 21:52:08 이름 : 개굴
8레스 호빠선수에대해 궁금한거있으면 물어봐 2019.10.05 352 Hit
흑역사 2019/09/24 12:58:29 이름 : 이름없음
83레스 고3때 저 도와주신 남자분을 찾습니다. 2019.10.05 1313 Hit
흑역사 2019/01/19 03:34:01 이름 : 워터보틀
1레스 글자 잘못읽은 흑역사 2019.10.05 66 Hit
흑역사 2019/10/05 16:19:02 이름 : 이름없음
31레스 솔직히 구글로 이상한거 검색한적 있지않냐 2019.10.03 1765 Hit
흑역사 2019/01/29 11:47:42 이름 :
2레스 중딩때 남자 꼬시는 법 갤러리에 저장해놨다가.., 2019.10.03 316 Hit
흑역사 2019/10/01 07:31:49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독서실 쪽팔리는썰 2019.10.03 161 Hit
흑역사 2019/09/29 23:08:40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흑역사 생성기 시절 있는데ㅋㅋ,ㅋ 2019.10.03 55 Hit
흑역사 2019/10/03 18:15:06 이름 : 이름없음
8레스 유딩때 장래희망 이상한거 씀 2019.10.03 384 Hit
흑역사 2019/05/25 15:12:53 이름 : 꼬맹이
126레스 » 어딘가에 박제돼서 아직까지 고통 받는 흑역사 말해보자 2019.10.02 3883 Hit
흑역사 2018/07/09 19:23:00 이름 : 이름없음
14레스 나 아는 친구 엄마한테 들켜버렸어.. 2019.10.01 293 Hit
흑역사 2019/10/01 00:15:12 이름 : 이름없음
73레스 과거 흑역사를 세개만 지울 수 있다면 뭘 지울 거야? 2019.09.29 989 Hit
흑역사 2018/10/26 19:16:11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독서실 화장실에서 똥싸고 왔는데 2019.09.28 214 Hit
흑역사 2019/09/28 16:15:45 이름 : 이름없음
8레스 ㅇㄴ독서실에서 방귀뀜.. 2019.09.28 216 Hit
흑역사 2019/09/12 21:02:01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안친한애들 앞에서 넘어져본적 있어? 2019.09.28 54 Hit
흑역사 2019/09/28 00:21:06 이름 : minseo_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