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들 시나 소설 같은 거 읽을 때 분위기 어떻게 느껴? 나는 되게 색으로 분위기를 느끼는 것 같아. 예를 들어서 우울한 느낌이면 어두컴컴한 하늘에 띈 회색빛 달달하고 설레는 느낌이면 봄에 핀 분홍빛 꽃 느낌 이런 식으로

난 이미지가 그려지던데 노래를 들어도 글을 읽어도 이미지가 그려지더라

나도 이미지로! 뭘 듣든 뭘 읽든지 뭔가 상상하게됨! 그리고 몸으로 따라하.........잠깐, 흑역사잖엌ㅋㅋㅋㅋㅋ 혼자 책읽으면서 팔 휘적휘적거리다 친구한테 걸린적잌ㅋㅋㅋㅋㅋㅋㅋ

나는 색, 온도, 향기가 느껴지는 것 같아. 예를 들어 학교를 배경으로 한 여름 느낌의 연애 소설이라면 햇볕에 빛나는 코랄색 루비의 빛깔, 부드러운 따듯함과 간지러움, 장미 향기와 묵직한 단내?

소설을 읽을때 그 장면을 상상함. 지금 소설 시나리오 여럿 구상중인데 요근래에 그 중 하나의 스토리를 상상하면서 스스로 깊이 몰입함. 지연스레 어떤식으로 묘사를 해야 할지도 떠오름

나는 쓰는 사람들 문체에 따라 달라져

질문이 너무 어려워! 나는 분위기를 하나로만 느끼는 게 아니라서... 다들 그런거 아니었어? 굳이 말하자면 >>6과 비슷하게 오감을 사용해.

>>8 내 친구들은 다 이미지만 떠오른다고 그래서 물어봤어! 다른 친구들은 다 이런 내용이 이러이러해서 좋아서 난 이런 소설을 좋아한다 라고 이야기하는데 나는 회색빛의 소설이 좋다고 말 하니까 애들이 이상하다구 그래서...

나는 작품마다 다른데 색깔이 떠오르기도 하고 농도가 떠오르기도 하고 분위기나 구체적인 장면이 떠오르기도 하고... 그냥 통틀어서 머릿속의 심상(imagery)이라고 해야 하남

나도 보통 상상이야. 음, 그냥 머릿속으로 그려진다고 해야하나? 그래도 색상같은 것들은 머릿속에서 바로 떠오르고, 그 앞에 연결되는 비유같은 것들은 나 알아서 채워넣는 편이야. 그러니까, 예를들어서-.[그의 머리카락이 천천히 나부꼈다. 푸른색의 긴 장발이 흔들리니, 마치 잔잔한 바다 위에 파도가 이는 것 같았다.] 라고 한다면, 그게 그대로 대충 이미지가 잡히는 거지. ...미안. 설명을 잘 못하겠어...orz

분위기를 감정으로 느끼는 쪽. 작품의 분위기에 따라 내 감정이 오르락 내리락 하면서 반응하는 편이야. 주인공이 무언가 일을 해내서 성취하면, 내 기분도 고양되서 기분 좋아진다고 할까. 이런거 다들 주인공에 이입하면 어느정도는 느끼겠지만 난. 글의 전체적인 분위기가 잠잠한 느낌이면 내 감정도 평탄하고, 글이 격정적이면 심장이 쿵쾅쿵쾅 하면서 긴장하는등
레스 작성
2레스 아이돌마스터 체험기☆ 2018.07.16 54 Hit
창작소설 2018/07/16 01:04:24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절망에 대하여... 2018.07.15 69 Hit
창작소설 2018/07/14 01:12:52 이름 : 이름없음
9레스 파랑,빨강,보라. 2018.07.15 99 Hit
창작소설 2018/07/10 14:44:58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세상이 두쪽나도 2018.07.14 38 Hit
창작소설 2018/07/14 02:02:23 이름 : 전애인 잊기 시작
4레스 죽이려는 자와 죽이려는 자 2018.07.14 36 Hit
창작소설 2018/07/14 00:37:14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2018.07.13 27 Hit
창작소설 2018/07/13 22:15:10 이름 : 이름없음
10레스 내 남자친구 관찰일기 2018.07.13 55 Hit
창작소설 2018/07/13 21:21:04 이름 : ◆4Gq45dVdV80
12레스 » 난 작가 지망생인데 2018.07.13 171 Hit
창작소설 2018/07/09 21:56:33 이름 : 이름없음
17레스 글 쓰는거 좋아하는데 평가하러 와주라 2018.07.12 153 Hit
창작소설 2018/06/27 22:58:08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소설은 아니구 시인데.... 2018.07.09 106 Hit
창작소설 2018/07/04 01:10:21 이름 : ◆s3wpU6jjwHB
2레스 짧은 글귀 1. 2018.07.08 38 Hit
창작소설 2018/07/08 23:21:41 이름 : 이름없음
19레스 조각 모으다. 2018.07.06 142 Hit
창작소설 2018/06/11 22:30:16 이름 : 이름없음
8레스 결벽증 2018.07.06 61 Hit
창작소설 2018/07/05 23:03:52 이름 : 이름없음
32레스 다이스 기능으로 소설 진행시켜보기 2018.07.05 220 Hit
창작소설 2018/01/30 21:37:50 이름 : 이름없음
45레스 자신의 문체를 얘기해보자 2018.07.05 600 Hit
창작소설 2018/03/04 03:39:24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