ㅜ 하, 하하, 하하하하!!! (폭발하는 건물에서 뛰어내린다, 정신에 좀 이상이 생긴 것 같다.) 어, 너는... 내 후임이었나... 동료였나... 기억이 안 나네, 머릿속 목소리가 자꾸 말을 걸어서 말이야! (분명히 며칠 전 작전 수행중 행방불명 된 히어로가 틀림없다.) 그럼, 잘가! (고상했던 예전 모습과는 달리 완전히 미쳐버린 모습이다. >>2를 향해 로켓을 쏴서 날린다)
  • ㅗ 이 *끼가.. (이를 뿌득, 뿌득 간다.) 선배다 이 개*끼 야!!!!!!! (가볍게 피하고는 소리친다.) ㅜ 미친놈들.. 다 뒈져라!!! (단검들이 마구날아가서는 빌런들에게 꽃힌다. 아마, 당신을 제외한 거의 모두가 단검에 맞아 쓰러졌지 않을까 싶다.)
  • ㅗ 호오 실력이 좋으시군요... 제 장기말을 다 부셔주신거에 대해션 싫지만 여기선 순순히 당신에게 경의를 표하고 당신을 죽여야 겠습니다. (말이 끝나자 >>2가 서있던 곳에는 엄청난 폭발이 일어났다) ㅜ 이런이런... 아직도 히어로들이 남아있었나요? 흐음... 귀환하겠습니다 이렇게 수가 많아서야... >>3이있던 자리가 폭발하여 >>3은 사라진다
  • ㅗ ...! (여파를 피해 뒤로 물러난다.) 어디로 사라졌지? 생각보다 까다로운 녀석이군. 대비책을 만들어 놔야겠어. ㅜ 무슨 목적 때문인진 모르겠지만 이렇게 막 나온다고 해결되진 않을걸, 죄목이 더 늘어나기 전에 그만 항복하는 게 어때? (하고 허리춤에서 총을 꺼내든다.)
  • ㅗ해겨어어어ㅓ얼???? 너 웃긴다 얘, 해결하는 건 내가 아니라 너희 일이잖니?? 너희 덕에 맘 놓고 일을 벌이는 거란다?? 아하하! 표정이 가관인걸? 걱정 마! 해결할 필요 없게 만들어 줄 테니까!!!! 아무 것도 안 남을 거거든!!!!!!!! (말이 끝난 직후 빌딩의 창문을 깨고 뛰어내려 글라이더를 펼쳐 날아간다, 그리고 이어지는 빌딩 폭발.) ㅜ어머나? 너무 일찍 온 거 아니니? 아직 환영 준비를 못했단다! 어쩔 수 없지! 이런 파티라도 즐겨주길 바랄게! (바닥이 내려앉으며 목에 매단 줄이 팽팽해진다, 허공에서 허우적대지만 웃는 얼굴, 곧 움직임은 멈추고 도미노처럼 주변에 목이 묶여 있던 사람들이 밟고 선 의자가 쓰러진다. 아직이라면 구할 수 있을지도.)
  • ㅗ (주머니에서 단검들을 꺼내 밧줄을 향해 던진다, 단검들은 밧줄을 자르고, 사람들은 풀려난다) 도망가세요, 쭉 가면 됩니다. (사람들을 등지고서, 주머니에서 총을 꺼낸다) 자, 시작이다! ㅜ (죽어가는 사람을 지키기 위해 앞장선다, 앞으로 날아오는 무기중 2개는 쳐냈지만, 1개는 심장에 가까이 박혔다) 아, 안돼.. 이렇게 갈 수는... (피를 뱉는다, 무릎을 반정도 굽히고 겨우 몸을 유지하고 있다)
  • ㅗ 거봐 거봐 너랑 상관없는 사람들인데 왜 신경을 쓰는거야? 그러니까 이런 꼴이 되는거야 (>>6의 볼을 톡톡치며) 너도 이렇게 가는 건 재미없지?? 허무하지?? ... 내가 한번의 삶을 더 주도록 할게 (씨익 웃으며 >>6 손목에 표식을 남긴다. 모습이 변하는 >>6의 모습에 즐거워하며) 이제라도 나랑 같이 재미있게 놀아보자~ ㅜ (>>8을 보며 손짓한다) 어서와~ 마침 궁금한게 있었거든 너가 답을 보여줄 수 있을거 같은데 으음 너는 어떤 선택을 할까? 전동료?? 아님 시민의 안전? 선택해! (>>6>>8에게 다가간다 시민을 선택하면 동료의 죽음, 동료를 선택시 많은 시민의 죽음)
  • ㅗ (히어로라기 보다는 일반인인 것 처럼 보이는 옷차림이다) 뭐래? 얘 약했냐? 왜이렇게 비틀거려? 뽕맞아서 비틀거리는 샊히든 시민이든 관심 없어. 난 너 족치기만 하면 장땡이거든ㅎㅎ(빌런의 발 아래에 마법진이 뜬다) 하여튼 난 너같은 샊히들을 이해 할 수가 없다니까....이런 귀찮은 짓거리를 왜 벌이는 건데? 맘먹고 카페에서 비싼 커피 시켰는데 식기 전에 가야된다고!!! 너땜에 커피를 최상의 온도에서 즐길 수가 없게 됐잖아~~~!! 뒤져라 이 sheep새야 내 비싼 커피값에 대한 응징이다 . 거기서 내 오랜 친구한테 안부나 전해주셔(마법진이 >>7을 불길한 공간으로 빨아들인다) (손목에 표식이 사라진 히어로와 시민들을 보며) 아 뭐 구경났어?? 볼일 끝났으니 집엘 가든 병원엘 가든 가라 얼릉!!! (정신을 차린 듯 일어나는 >>6의 어깨를 잡으며) 아 그리고 >>6 당신 나한테 빚진겁니다? 협회한테 잘 말해서 나 좀 협회에서 빼줘요. 거기 규율이고 뭐고 지긋지긋 하다고. 그리고 난 지금 내 직업에 매~~우 만족하거든요? 수당 안받아도 괜찮으니까 나 좀 빼줘요 제발. 안 그러면 그 손목에 있던 문양 다시 그려버릴테니까. ㅜ (>>9를 보며) 넌 또 뭐야? 지금 돈아까워서 눈에 뵈는게 없으니까 싸게싸게 비켜라? (뒤에 벙 쪄있는 >>6을 바라보며) 어이!! 여기 한 명 또 있는 것 같은데 수고 좀 해줘요 나 커피 식기 전에 가야돼.
  • ㅗ 어머? 돈이 문제였니? 그럼 이 누나(언니)한테 말을 하지~ 자, 얼마면 되니?(돈을 건네주다 >>8의 얼굴에 뿌린다)쯧, 그거나 먹고떨어지렴 아가야. 하? 얘좀보게? 꼴에 영웅이다 이거니? 근데 이거 어쩌니 너 죽을게 뻔한데(어느새 >>8의 목덜미에 꽂힌 주사바을을 빼낸다) 이거 독이거든. ㅜ (거품을 물고 쓰러진 >>8을 구두로 짓밟으며)너도 얘랑 한패니?
  • ㅗ (쓰러진 >>8을 보며) 아이고, 이 양반아. 그러니까 협회 말 좀 잘 따르라니까ㅋㅋㅋ (주사기총을 꺼내 해독제를 쏴준다) 이거면 될거야. 아, 내겐 독 같은거 안 먹히니까 알아두고. ㅜ (어린아이의 머리를 잡아서 들어올린다, 얼굴에 나 있는 손 모양의 흉터가 두드러진다) 내가 말 했지. 이런 변장은 금세 들킨다고. (내팽겨치며) 일어나. 내가 이런 애랑 같이 일을 했다니. (주위에서 죽은 사람들이 일어선다) 이런걸 배운건 좋지만. (흉터에서 검은 빛이나고, 잠깐 고통스러워 한다) 아야...
  • ㅗ 뭐야~ 쓰레기 히어로 군이구나! (검은기운이 휘몰하치며 죽은 사람들이 비명을 지르고는 다시 쓰러진다.) 안녕? 오랜만이다. 그치? 난 하나도 보고싶지 않았지만! 넌 여기까지 온 걸 보니 내가 보고싶었나봐? (낄낄거리며) 너 내앞에서는 무능력 그 자체인거 알고있을데. 멍청하구나! (이내 당신의 동료들이 검은 가루가 되어 사라져버리고는 당신의 상처에서 검은 빛이 계속돈다.) 빨리 죽여버리면 재미없으니깐, 잘 해보라고? (웃으며 사라진다.) ㅜ 와아~ 싫다, 또 히어로 만나버렸어! (얼굴을 찌푸리며) 얍 연막탄! (검은빛이 당신을 동료들을 감싼다. 그리고 이내, 당신의 동료들이 가루가 되어버리고는 그는 사라져있다.)
  • ㅗ (바람으로 가루를 사라지게 하며) 허, 얘가 내가 그냥 보통 히어로인줄 아네? (눈을 감다가 팔을 뻗는다, 팔에서 빛이 나와 이내 >>11을 잡아버린다) ㅜ (왼팔이 잘려서 오른팔로 출혈을 막고 있다) 강하다..! 하지만! (연기로 변하며 옆으로 이동해 배에 단검을 꽂는다) 이거면 끝이야. (뒤로 넘어진다)
  • ㅗ (하드 모히칸 스타일로 머리를 뾰족하게 세운 펑크 청년이다. 양 귀에는 역십자가 귀걸이가 있고, 턱에서 입까지는 은색 큐빅이 박혀있다. 가죽 재킷과 체인을 연결한 가죽바지를 입고 있다. 양손에는 반장갑을 꼈는데, 매 손가락에 십자 모양의 나무토막을 연결한 얇은 실을 달고 있다.) (당신의 공격을 알아차리고 다급하게 외치며 나무토막을 움직인다) 이리와, 멍멍아! (그러자 좀비처럼 움직이는 하수인들이 이쪽으로 달려온다.) (하지만 너무 늦었다. 칼은 그대로 복부에 깊게 박힌다) …씨발, 이리 오라니까 개같은 새끼야! ㅜ 춤춰, 병신아! 춤춰! (혀를 길게 빼고 도취적으로 양 손을 들고 그 양팔, 그리고 몸 전체를 흔든다. 그러자 그것을 보고 있는 당신의 몸도 따라 움직이려는 듯 하다. 그 힘은 억제하기 힘들다.)
  • ㅗ 시...싫어...! (안경을 쓴 작은 소녀가 바들바들 떨며 저항한다. 그리고 마지막 발악으로 바닥을 얼리지만, 그 바닥에 자기가 미끄러져 버린다. 하지만 얼추 춤 추기는 벗어난거 같다...) ㅜ얌...얌전히...잡혀주세요...! (덜덜 떨면서 말을 더듬는다. 사방이 얼음벽 투성이다.)
  • ㅗ캐치 유~ 캐치 유~ 캐치 미~ 캐치 미~ 흠흠흠흠~ (애니 노래를 흥얼거리며 주섬주섬 주머니에서 작은 쇠공 여러개를 꺼낸다.) 이거 뭔 지 알아요? (고개를 옆으로 기울인다.) 어~ 이거 폭탄인데, 맞으면 진짜 아파요. 함 드셔봐. (그것을 >>14에게 던지고 본인은 방어장비를 정비한다.) ㅜ(건물에 폭탄을 설치하고 도주 중에 당신과 마주친다. 멈칫했지만 밝은 목소리로 말을 건다.) 아~ 안녕하십니까! 고생이 많으십니다. 요즘 히어로 사업, 불경기라매요? 진짜 안타깝게 됐어요. 항상 힘내고! 아자아자, 파이팅! 그럼 난 이만! (시야에서 사라져버린다.)
  • ㅗ (손을 흔든다) 잘가, 근데 거기 내 동료들 있을텐데... (빌런이 사라진 곳에서 총소리가 난다) 역시는 역시네. ㅜ 어이, 선배. (머리카락을 잡고서 끌어온다) 어째서 그 쪽으로 넘어간거요? (담배에 불을 붙이고 얼굴에 가까이 한다) 나보고 넘어가지 말라고 한건 그쪽이면서.
  • ㅗ 아, 들켜버렸다 ㅎㅎ (변장이랍시고 쓰고있었던, 코주부 안경을 던지듯이 벗고는 발로 밟아서 부서트여버린다.) 오랜만~, 후배.. 였던가? (가벼운 이야기를 하듯, 능글맞게 웃으며) 그랬던가? (곰곰히 생각하며) 미안, 기억인나는데? 그때의 나에게는 니가 별로 중요한 인간은 아니었나보네, 아쉬워! (자신의 머리를 톡톡 두드리며 기억이 나지 않는다고 대답한다.) 난 이만? 일 열심히 하고~ (순식간에 공격을 해서, 당신의 몸을 마비 시키고는 가 버린다.) ㅜ 워워, 진정하고 이야기를 나눠보자니깐? 이거 풀고~ (능글맞은 웃음을 지으며 자신의 몸을 묶고있는 빌런용 특수 결박 끈을 보며 말한다.) 음.., 선배 였던가? 아님 후배? 음..... (고민하다가 안되겠는지 고개를 절레절레 지으며) 옛정도 있으니깐 좀 풀어줍시다? 우선 그 화난건지 울것 같은건지 해보이는 펴정부터 풀고말이야, (하하, 하고는 가볍게 웃지만 살기가 뿜어져 나오고있다. 일반인이라면 살기를 조금만 느끼기라도 하면 두려움에 벌벌 떨거나 기절할 정도로) 표정, 자꾸그렇게 하면 빨리 늙는다? (이 와중에도 농담이 나오기는 하는지.)
  • ㅗ후배 아니었던가요? 그나저나 당신이야 말로 그 느끼한 표정 좀 풀으라고요! 꽤 마음에 들긴 하지만, 그래도 역시 빌런이라면 죽어주셔야 되겠네요, 뭘 고르시겠어요? 제 특제 히어로빔? 아니라면 한 방에 보내줄 약도 있답니다! ㅜ걸렸다. 빌런 녀석~. 이제 니 녀석의 생은 끝이다! ...는 조금 멋있지 않은 대사니까, 조금 더 고급스럽게 말해줄게. 이 악당님, 제 손에 죽어주세요! (등 뒤에서 당장에라도 던질거 같은 폭탄을 꺼내든다!)
  • ㅗ고급스럽게 말해도 구린건 여전하네. 대사학원에 다녀보는건 어때? (당신을 깔보듯 내려다본다. 그의 주변이 거세게 진동하기 시작한다.) 3분 뒤면 이 주변은 전부 무너져 내릴거야. 살고 싶으면 그거 집어넣고 도망쳐. ㅜ너는 저번의 걔구나. (당신을 흘긴다.) 상처는 다 나았니? 너 그때 아프다고 질질 짰었잖아.
레스 작성
22레스 [All/단문/동양/판타지/수인] 애니멀 타운(수인촌)에 어서오세요! 시트스레 2018.10.09 127 Hit
상황극 2018/10/08 23:54:19 이름 : ◆5fhy59hbyLf
1000레스 [All/육성/모험가]당신들은 모험가인듯 합니다-임시 초소(임시 스레)- 2018.10.09 168 Hit
상황극 2018/10/08 22:33:33 이름 : 이름없음
1000레스 [All/일상/개그/힐링/연애] 자, 국립 유클리드 마법학교에 어서오세요! II 2018.10.09 1040 Hit
상황극 2018/09/22 20:35:45 이름 : ◆HxxB8065dVb
807레스 [상L/판타지/약대립/일상] 2. Βασιλιά : 평화로운 기사단들 2018.10.09 674 Hit
상황극 2018/10/02 20:57:32 이름 : 셀레나/흑기사단 단장/여
9레스 [ALL/일상/개그/아카데미/연애/힐링/성장] 성 시아판 아카데미에 합격한 모두들! 2018.10.09 70 Hit
상황극 2018/10/08 23:26:02 이름 : 세렐리야 미하인
710레스 [ALL/그리스 로마 신화 기반/일상] 그리스 로마 실화 - 01. 실화는 다릅니다 2018.10.09 768 Hit
상황극 2018/10/03 23:03:11 이름 : ◆s1irs3Ci8qq
100레스 [ALL/그리스 로마 신화 기반/일상] 그리스 로마 실화 - 시트 스레 2018.10.08 278 Hit
상황극 2018/10/03 20:15:34 이름 : ◆ZdA0sjfQoJS
75레스 [1:1] 판타지 여행기 설정짜는 스레(임시) 2018.10.08 326 Hit
상황극 2018/09/27 04:20:30 이름 : 이름없음
1000레스 [All/일상/판타지/범차원] 몽환의 숲과 그 안의 학교 3. 세계의 관리자들 2018.10.08 516 Hit
상황극 2018/10/02 15:52:05 이름 : ◆2LbA7tg7zbz
2레스 [상L/착각물/판타지] 위대한 마왕님은 마계를 구원하시리 2018.10.08 50 Hit
상황극 2018/10/08 01:12:42 이름 : 이름없음
1000레스 [상L][ALL/연애/일상] 여기는 타래고등학교입니다! 36판 2018.10.07 1286 Hit
상황극 2018/09/22 23:40:16 이름 : ◆dO7gi659a1a
220레스 [ALL/학원/채팅/일상]바닐라색 채팅방 -바닐라톡 1판 2018.10.06 216 Hit
상황극 2018/09/26 18:17:55 이름 : ◆wNvu4GsmFgY
732레스 [TRPG][GURPS][DF] 알 세크의 여행자 플레이 스레 2018.10.06 2930 Hit
상황극 2018/06/21 11:21:04 이름 : GM ◆jbdB9cmre1y
19레스 » [상L] 홀수는 빌런, 짝수는 히어로! 2018.10.06 232 Hit
상황극 2018/07/13 00:11:08 이름 : 이름없음
10레스 [상L] 홀수는 인간 짝수는 뱀파이어가 되어 대화하는 스레 2018.10.06 151 Hit
상황극 2018/09/05 18:52:14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