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 인생의 초창기엔 순수하거나 평범한 인물이었고 혹은 그렇게 살 수 있었는데 모종의 사건이나 과거의 아픔 등으로 그만 역사 속에 길이 남을 악인이 되어버린 경우 (특히 폭군, 간신, 독재자 등) 물론 아픈 개인사 때문에 그 인물들의 잘못을 정당화할 순 없겠지만(그럴 생각은 더더욱 없고) 이런 사람들의 전반적인 삶을 보면 되게 영화같고 흥미로워서 더 알아보고 싶음. 역사에 만약이란 없다지만 이런 사람들이 자신의 아픈 과거를 극복해냈다면 역사의 어두운 면이 조금이나마 덜 기록되지 않았을까 싶기도 하고.

난 이런얘기 들으면 연산군이랑 사도세자랑 영조 생각난다ㅠ 연산군이 또라이 기질이 있던것도 맞고 저지른 일이 정당화 될 수 없지만 얘기 듣다보면 마음아프고 영조는 사연은 아는데 용납해주고 싶지가 않오ㅠㅋ 젤 불쌍한건 사도세자인거같아 참 똑똑한 애였고 그리 가기에 너무 아까운아이였는데 아버지를 잘못만났어 이럴바엔 차라리 엄격한 왕의 아들이 아닌 단란한 가정의 아들로 태어나는게 훨씬 좋았겠다는 생각이 들어ㅠㅠ

아 그리고 히틀러도 유대인들한테 엄청 무시당하고 하대받고 나중에 그런 악행을 저지르던데 좀만 더 따뜻하게 대했으면 안내의 이야기는 다른 내용이지 않았을까 싶어

>>3 안네의 일기 아니야?

>>3 괴벨스인가 그 나치 거물 장교도 순박한 농부였다가 180도 바뀌지 않음?? 히틀러도 미술학교 지원한거 탈락하지 않았으면 착한 화가로 살았을지도...

그런 인물들 생각하면 만약 이라는 말이 절로 나와

>>5 합격했는데 우체국쪽 실수로 합격문서가 안갔다는 얘기도 있음

>>9 누가 레스 소리를 내었는가

>>10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거보고 의자왕 떠올랐어! 백제 흥하고 있다가 말년에 흥청망청 써버리고..... 결국 마지막 왕이 되었지.... 뭐 물론 개인사 이런 것 때문은 아니지만 그냥 말년에 타락한 왕이면 의자왕 아닌가 싶어서...,.,

대표적으로 이완용이 있지 처음에는 친일파가 아니었고 독립협회 회원이었지

와 ㅅㅂ 날위한스레인가 하고 들어왔다가 >>13 보고 쇼크먹고 간다.....

연산군도 말년에 사람이 미쳐버려서 그렇지 처음엔 정치 무난하게 잘했고 사치도 국고에 무리가 생길만큼 심한수준은 아니었다고 해.. 연산군 이야기는 들은지가 하도 오래되서 잘 기억은 안나는데 어머니가 살해되었단 것을 알게된후 광끼가 폭발한걸로 알아.. 그나저나 >>13 이건 리얼 충격이다

>>13 근데 이완용은 친일파 친러파 친미파 등등 상황에 맞게 자기가 지지하는 나라를 바꿨던 인물임. 처음부터 친일파가 아니었던 건 맞지만 처음ㅂ

>>17 실수로 끊겨서 이어쓸게. 처음부터 친일파는 아니었지만 처음부터 애국자였던 것도 아니야. 그냥 기회주의자였던 것 뿐이지. 독립협회가 만들어지기 이전부터 보여왔던 행태이기 때문에 독립협회 들어간 것도 그냥 자기 이익때문이었을걸

생각보다 개쓰레기친일파 중에서도 나름 시작은 독립협회든 꽤 착한 출신 많더라.. 머리좋은 사람이 권력을 탐내면 어디까지 돌변하는지 알 수 있던 것 같아...

난 뭔가 흐콰했다고 표현하긴 그럴 수도 있는데 김일성.. 전쟁도 적극적으로 참가하던 독립운동가인데.. 그렇게 흐콰해서 장군님이 진정한 장군님이 되었지...

>>2 연산군이 처음엔 멀쩡했어?

난 공민왱이 생각나네..몽골풍금지, 쌍성총관부 공격, 국내개혁까지 정말 대단한 사람이었지만 노국공주 죽고나서는...뭐 알다시피....

1. 태어나보니 조국이 강대국에 먹힌 지 오래(사실 이건 그리 악영향을 미치지 못한 듯 하지만) 2. 아빠가 술만 처먹으면 엄마랑 자기를 피떡이 되도록 두들겨 팸. 급기야 4살에는 혼자 뛰쳐나가 경찰을 불러올 수 있게 되는 경지에 이름 3. 어릴 때 마차에 치여서 왼팔에 장애 생김 4. 공산주의에 관심 생겨서 잘 다니던 학교도 때려치고 혁명 활동 하다가 서른도 되기 전에 아내를 잃음. 심지어 젖먹이 아들도 있었음. 5. 혁명 땜에 시베리아에 몇 번 씩 유배당하는 등 개고생 ...그러나 이 불쌍한 청년은 끊임없이 노력하여 45살 젊은 나이에 한 나라의 수장이 되었답니다^^는 이오시프 스탈린;;
레스 작성
23레스 아무리봐도 이건 억지/거짓같은데 싶은 사건있어? 2019.02.01 935 Hit
역사 2018/10/06 01:42:50 이름 : 이름없음
10레스 독도는 누구땅입니꽈!!!!! 2019.01.27 289 Hit
역사 2018/12/23 01:04:37 이름 : 이름없음
114레스 자기가 만나고 싶은 역사인물들+이유 적고 가는 스레 2019.01.17 1300 Hit
역사 2018/02/20 23:30:21 이름 : 이름없음
15레스 영국이 거문도를 점령한 것, 일본이 한반도를 점령한 것 2019.01.15 323 Hit
역사 2018/03/16 00:08:26 이름 : 이름없음
40레스 역사에 '만약' 이라는 걸 붙여보자! 2019.01.15 555 Hit
역사 2018/11/03 16:05:31 이름 : 이름없음
12레스 삼국지연의의 내용이 허구의내용이 대부분일까 2019.01.09 200 Hit
역사 2018/08/02 19:44:44 이름 : 이름없음
26레스 5.18 민주화운동에 대해 2019.01.06 537 Hit
역사 2018/09/15 21:54:50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체 게바라 까스레 2018.12.24 29 Hit
역사 2018/12/24 23:39:14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역사란 무엇인가? 2018.12.19 64 Hit
역사 2018/11/25 19:09:57 이름 : 이름없음
6레스 역덕들아 역사 특강이 열린다고 해서 신나서 가봤더니 2018.12.16 159 Hit
역사 2018/12/13 17:43:10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할힌골(노몬한 사건)전투에 대해 이야기하려고한다. 2018.12.15 52 Hit
역사 2018/12/15 10:20:12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저기 얘들아 질문좀 2018.12.14 60 Hit
역사 2018/12/13 21:02:42 이름 : 이름없음
8레스 한국의 근현대사는 정말 행운이 따라주었다. 2018.12.13 271 Hit
역사 2018/06/10 21:21:53 이름 : 이름없음
23레스 » 멀쩡했다가 흑화해버린 역사인물들도 꽤 많지 않나 2018.12.13 694 Hit
역사 2018/09/12 23:33:20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한국사 기반 커뮤 열면 할 사람? 2018.12.09 64 Hit
역사 2018/12/09 03:50:42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