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 초중고 한 번씩 막말하는 애 피나도록 때렸었어.
  • 돈 많은 친구 옆에 붙어서 맨날 먹을 거 사달라한 거
  • 어떤 여자애가 내 노트를 몰래 보길래 샤프를 던졌더니 애가 그거에 맞았어. 미안해 친구... 엄청 기분 좋았어. 넌 배알 꼴렸겠지만. 으음 그리구 어떤 남자애가 내가 그림을 그리는데 손을 쳐서 덕분에 마감에 한참 늦었어. 그래서 난 걔 필기구를 싹 다 쓸어서 책상 아래로 던져버렸어. 미안해 하지만 덕분에 난 경고 먹었다고! 적었지만 마땅히 내가 잘못한 일은 많이 없네
  • 책상에 콜라가 쏟아져있길래 옆에 있던 친구 와이셔츠로 닦았어. 물론 닦고나서 3초만에 엄청 크게 후회하면서 집에 돌아가 몰래 손빨래하고 원래 자리에 가져다놨지.
  • 알바할 때 컵 깨진 거 아무 생각 없이 쓰레기통에 버렸는데 깨진 유리는 버리는 데가 따로 있었어.. 그날 유리 때문에 쓰레기 버리던 친구 손 찢어졌는데 처음에는 놀라서 몰랐는데 나중에 생각해 보니까 그 컵 내가 버린 거더라고. 잘못했다고 말할 거까지는 아닌가 싶기도 한데 미안해서..
  • 초딩때 어떤애가 날 놀리고 도망가길래 빡쳐서 돌맹이 집어던졌어. 정수리 부근에 명중시켰다. 폭력은 나쁜거고 내가 잘못했지만 솔직히 후회하진 않아. 지금까지 통쾌하거든. 그러게 왜 가만히 있는 사람을 건드린담.
  • 그네타다가 어떤 애가 뛰어들어서 그 애기 머리가 그네에 부딪힌거...다행히 멀쩡했었지만 진짜 놀랐음
  • 내 여친이랑사귈때 너무좋아서 다른애들한태 우리가 뭐뭐하고데이트했는지 다떠벌리고다녔는데 다음날깨졋다 여친이 나 이런놈인줄몰랏대 ㅋ 아직도 학교애서 여자애들한태 쓰레기취급받는다ㅋㅋ 말걸면 다씹음ㅠ
  • 없음
  • 아버지가 출근하는 게 싫어서 차키를 숨겼었어
  • 진짜 친한 친구인데 괜히 자격지심, 우위에 있는듯한 느낌?? 갖고 싶어서 후려치기한거........... 그거 자각할때마다 내가 까여주긴 했는데 아직도 미안해
  • 고딩때 나 면박주는 쌤한테 소리지르면서 대든 거.. 참았음 좋았을텐데 멘탈이 약해서 쉽게 폭발함. 차라리 완전 억울하게 혼난거면 당당했을텐데 내가 열심히 안한 탓도 있어서 더 흑역사다
  • 초2때 친구들이 다른 남자애 연필 부러트리고 했는데 나도 왠지 모르겠지만 했던적이 있었다. 그러다가 걔가 울자 미안하다고 하고 그 애랑 친구가 되서 놀고 집에도 가고 했었는데 집안 사정으로 내가 전학감 이제는 이름도 기억이 안나는..정말 아직도 미안하다..참고로 나 여자
  • 개뜬금없이 완전 어릴 때 친구 연필 빌렸었는데 부러트림...심지어 실수도 아니었음 일부러...나 자신도 개어이없다 내가 왜그랬는지
  • 초딩때 친구가 누구누구 성격 안 좋다 내가 이러이러하게 당했다 그래서 같이 걔 왕따시킨 적 있어. 그래서 지금 벌 받는거 같네. 혹시라도 다시 만날 수 있으면 사과하고싶은데 못하겠지
  • 엄마한테 해준거 없다고 했을때 ㅜㅠㅠㅠㅠ 미아내엄마 ㅜㅠㅠㅠ
  • 초 1때 나 왕따 시켰던 애,(이하 a) 초 5때 a가 음악실에 두고간 a의필통 훔쳐서 내꺼라 거짓말하고 필통 내용물 쓸어담고 필통 버린적 있었어. 그래서 거의 1년동안 a랑 그 일로 싸움. 나한테는 그렇게 좋은 기억은 아니었네. 그거 외에도 a한테 왕따, 은따 당한 애들이 한 10명 이상이었는데,(초 6때까지 a는 친구들 돈으로 사고, 필요없다 느끼면 버리던 친구였어. 그러니까 따당한 친구들은 쌓여만 갔었어. 거의 우리학교의 우리 학년 왕따 주도자라고 생각하면돼. 하물며 a파랑 따당하던 애들파로 나뉘었을정도니까.) 그 친구들이랑 합동으로 초 3때 a 왕따시킨적도 있었어. 그런대도 인성이 썩은 애는 그대로더라. 나도 인성이 그렇게 좋은편은 아니지만. 그래도 중학교 들어가서 다른 파에 들어가 거의 졸병역할 하고있던데 잘된건가? ㅋㅋㅋ
  • ㅋㅋㅋㅋㅋㅋ난 cctv 없는 줄 알구...1층 현관에서 개 처럼 쭈그려서 오줌쌌던 기억이... 그 때는 진짜 바지에 오줌 쌀 것같아서 걍 바닥에 쌌지. 사람 올 까봐 얼마나 조마조마 했는 지 몰라;; 그 다음 날에 유독 우리 동 사람들이 많이 모여서 탔었는데 내 오줌 찌릿내로 다 통합되셨어... 요즘 1층에서 이상한 냄새 난다구...오줌찌린내 난다구...무슨 개가 싼 것 같다고 해서 오히려 우리동 7층에 살던 푸들이 오해받았던 게 생각나네..^^ 참고로 난 여자야 지금은 중1이고 그 땐 초등학교2학년 이었어 이 사실은 나, cctv를 사무실에서 볼 수 있는 경비아저씨, 그리고 이 글을 보고있는 너희 밖에 몰라... 나 진짜 입 근질거렸는데도 절친헌테까지도 얘기안했다쓰바... 지금 생각해보니 뭐같네
  • 예전에 내가 싫어하는데 항상 붙어다녔던 친구가 있거든 걔랑 미술학원도 같이 다니고 피아노도 같이다니고 그랬는데 걔가 내 흰옷에 물감묻혀서 내가 걔 등에다가 물감으로 낙서함......걔도ㅠ흰옷이였는데......근데 진짜 내가 걔 엄청 싫어했는데 어ㅐ 맨날 붙어다녔지 ......?
  • 갑자기 생각났는데 고등학교 3학년 때 친구들 뭐 안 먹는지 기억해 놨다가 이거 안 먹지? 하면서 가져간 거.. 어떤 친구가 보통 사람들은 이거 안 먹어? 그럼 나 먹어도 돼? 하고 가져가는데 너는 이거 안 먹지! 와 동시에 가져간다고 뭐라했던 거 기억나네.. 안 먹는 건데 뭐 어때 했는데 생각해 보니까 어떠네.. 미안하다..
  • 메이플에서 사기친거....
  • 초등학교4학년때 태권도장에서 남자애랑 대련하는데 나만 너무 맞으니까 왠지 억울해서 그애 낭심 엄청 쎄게 찬거...... 키랑 덩치도 나보다 작은 애가 때린거라 맞아도 그리 아프지 않았는데 그땐 그게 왜케 화났을까
  • 나랑 동생이랑 8살 차이 나는데 13살때 왕따 당해서 나 화난다고 동생한테 짜증내고 소리 지른거. 지금 그거 동생 기억에 남았는지 나하고 친하지도 않고 어색해 미치겠다...완전 미안해죽겠음
  • 2학년 때 힘겨루기 자세 하면서 어떤 남자애랑 놀았었어. 그 있잖아.. 무릎 반쯤 접고 서로 어깨 붙잡고 밀어내는 거. 근데 이길라고 니킥을 해서... 그게 그렇게 됐네? 걔가 되게 많이 울었어. 지금 생각해도 먄먄..
  • 엄마랑 외할머니랑 할머니 살아계실 적에 잘해드리지 못한거..
  • 초딩때 아무생각없이 마트에 박스안에 포장되어있는 과일들 그거 위에는 비닐?이잖아 그거 뚫고 과일 찌부시킴..
레스 작성
6레스 기타 치면서 열창하는데 엄마 오심... 2018.10.17 70 Hit
흑역사 2018/10/16 06:34:42 이름 : 이름없음
30레스 일상 흑역사를 만드는 주된 원인이 뭐라고 생각해? 2018.10.17 380 Hit
흑역사 2018/08/07 15:25:48 이름 : 이름없음
303레스 자위... 들켜본 썰들 풀고 가자 2018.10.16 12240 Hit
흑역사 2018/03/02 00:52:25 이름 : 이름없음
15레스 비슷한 상황인데 어떤게 더 쪽팔릴 거 같아? 2018.10.15 177 Hit
흑역사 2018/10/06 17:50:20 이름 : 이름없음
35레스 술먹고 실수한거 말해보자 2018.10.15 1484 Hit
흑역사 2018/05/14 00:00:46 이름 : 이름없음
27레스 겉으로 봤을땐 멀쩡한 관심사거나 취미같은 것들인데 계기나 동기가 황당한거 있어? 2018.10.15 351 Hit
흑역사 2018/10/06 11:48:04 이름 : 이름없음
19레스 집에 들어갓는데 누구잇는거같아서 가오잡아본적 2018.10.15 399 Hit
흑역사 2018/08/09 00:03:41 이름 : 이름없음
11레스 지금보니 별거 아닌데 어렸을때 굉장히 충격먹었던 일을 써보자 2018.10.15 255 Hit
흑역사 2018/06/29 22:32:28 이름 : ◆lxxCnSHA6i2
31레스 타인에게 정신적으로 상처줬던 흑역사 있어? 2018.10.15 1113 Hit
흑역사 2018/02/16 14:57:54 이름 : 이름없음
10레스 데이트폭력 2018.10.15 154 Hit
흑역사 2018/10/12 17:21:56 이름 : 이름없음
38레스 어릴때 순수하게 말잘못한 썰 풀고가자 2018.10.14 479 Hit
흑역사 2018/10/01 21:03:59 이름 : 이름없음
165레스 <<<흑역사하나씩풀고가욜>>> 2018.10.14 2300 Hit
흑역사 2018/02/04 22:33:15 이름 : 이름없음
26레스 » 살면서 기억에 남는 본인이 잘못했던 것 말해보자 2018.10.14 369 Hit
흑역사 2018/09/19 15:50:52 이름 : 이름없음
16레스 얘들아 다들 멤놀 해봤어 ? ㅋㅋㅋㅋㅋㅋㅋㅋㅋ 2018.10.14 216 Hit
흑역사 2018/10/08 23:21:30 이름 : $
2레스 회장선거 2018.10.14 47 Hit
흑역사 2018/10/10 22:21:20 이름 : 나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