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평소와 다름 없는 일상. '당신'은 침대에 누워 하릴없이 휴대폰을 만지작 거리고 있었다. *) 게임, 유튜브 시청, 스레딕, 기타 SNS 등등... '당신'이 좋아하는 걸 하고 있을 무렵 모르는 번호에게서 이상한 문자가 도착했다.

*) 문자를 확인하니 70억분의 1에 당첨 되었다는 영문모를 소리와 함께 수상한 사이트 링크가 주어졌다. '당신'은 어떻게 하고 싶은가? >>3

*) '당신'은 링크를 눌렀다. 그러자 스마트폰의 화면이 급격히 뒤틀려지더니 시끄러운 소음을 내기 시작했다.

*) 갑작스러운 스마트폰의 이상현상. '당신'은 어떻게 대처할 것인가? >>7 1. 가족에게 들고 가서 도와달라고 부탁할 것이다. 2. 집과 가장 가까운 AS센터로 찾아갈 것이다. 3. 스스로 고쳐질 수도 있으니 그대로 냅둬본다. 4. 그 외(자유기재)

*) '당신'은 스마트폰을 가만히 냅둬보기로 했다. *) 몇분 정도 지나자, 스마트폰의 소음이 한결 줄어들었다. 화면은 여전히 뒤틀려진 상태지만.

*) '당신'은 뒤틀려진 화면을 가만히 주시했다. *)귀가 소음에 익숙해질 무렵. 사람으로 추정되는 형태가 화면에 나타났다.

지직.....치치직...."아ㅡ 아ㅡ 마이크 테스트ㅡ"...지지직.... 칙....."어때? 내 목소리".....지직.... "잘 들려ㅡ?".....치익ㅡ *) '그것'은 기계음이 섞여 여자인지 남자인지 구별 하기 어려운 목소리였다. *) '당신'의 대답은? >>11

음질이 구려서 잘 안 들려요.

*) '당신'의 대답을 들은 '그것'은 킥킥거리면서 웃었다. "미안미안." ....치직...직..."내 힘으로는" ....치이이익ㅡ "이게 한계야" 치익....."정부의 지원" 치지직...."을 받지 않고" 지직.... "사비를 털어" 지지직ㅡ "만들다보니....." 치익 *) '당신'의 대답은? >>14

웃프네요... 그래서 용건이 무엇이길래?

"웃프다?" 지직...."처음 들어보는 말이네." 칙...."아무튼, 용건은" 치지직...치익 "간단해...." "네가 살고 있는" 치이이익ㅡ "2010년대의" 칙...치직..."생활방식을" 치직.... "알고 싶어." *) '당신'의 대답은? >>16

*) '당신'의 대답을 들은 '그것'은 당황한 것 같다. "뭐?" 치이이익....."그럴리가 없잖아." 치직..."너의 이름도 얼굴도" 지직...."모르는걸." "나는 단지" 치익ㅡ "150년 전의" 지지직...... "사람들에 대해" 칙...."알고 싶을 뿐이야." *) '당신'의 대답은? >>18

안사요, 폰 안바꿔요, 계좌이체 안해요.(엄근진)

*) '그것'의 목소리가 조금 의기소침 해졌다. "날.... 사기꾼으로" 지직ㅡ "생각하는" 치이익.... "거야....?" 지직 "너무해.................." 지직...칙... *) '당신'의 대답은? >>21

미래인인 걸 증명해주셔야 믿을 수 있을 것 같아서요.

".....으으으음" 치직ㅡ "지금 상태로는" 치익.... "목소리를" 칙ㅡ "보내는 것조차" 지지직 "벅찬데......." "아까 전에" 치익.... "네 통신기를" 치직...."장악했던 것으로" 지이이이익 "믿어주면 안될까?" *) '당신'의 대답은? >>24

지이이익ㅡ 지직ㅡ....직...."고마워!" 치익....직... "당신에게 계속" 지익ㅡ "거부 당하다가" 지직...."통신이 그대로" 치이익ㅡ "끊겨버릴까봐" 칙...."걱정했어." 치익ㅡ "이런 기회는" 치이이익ㅡ "두번 다시 오기 힘들테니까."

*) '그것'의 목소리가 한결 밝아졌다. "1분 1초가" 치익ㅡ "아까운 상황이니" 지직....직.... "다시 본론으로" 직...."돌아가자." "2010년대의" 칙...치직..."생활방식을" 치이이이직.... "알려줘."

*) '미래인'을 자칭하는 '그것'의 부탁. '당신'은 어떤 식으로 대답을 할 것인가? >>28 1. 최대한 긍정적인 이야기만 알려줄 것이다. 2. 개인적인 감정이 섞이지 않은 객관적인 내용만 알려줄 것이다. 3. 거짓말을 섞어 과장되게 알려줄 것이다. 2010년대 사람들의 90%가 스레드타르교를 믿어! 4. 그 외(자유기재)

이제 미래에도 달걀님의 구원이 내리는 것입니다... 오오 에그놀!!!

오오ㅋㅋㅋ왠지 고퀄이야

*) '당신'의 대답을 들은 '그것'은 흥미를 보였다. "수많은"지지지직...."사람들이" 지직.... "단 하나의" 치지직 "존재만을" 직... "숭배하다니," 지익..."신기하다." 치익....칙...."혹시 너도"....."스레드타르교를" 직...."믿고 있니?" *) '당신'의 대답은? >>32

아니요, 저는 다른 종교의 마지막 교인으로서 스레드타르교를 저지하는 숙명을 띠고 있습니다.

"...........뭐라고?!" 지직...지지직...."네가" 칙..."그렇게" 지직..."대단한 위치의" 치지직ㅡ "사람인 줄 몰랐어." "내가" 치이이익...치직...."괜히 시간을" 치익..."뺏고 있는게" 직...."아닐까" 치익..."모르겠네....." *) 지금까지 별 움직임 없었던 '그것'의 형태가 심하게 요동쳤다. *) '당신'의 대답은? >>34

음... 당신이 진짜로 미래인이라면, 저도 당신의 도움이 필요할 것입니다.

지지직...."알았어." 칙....."내가" 지직ㅡ "할 수 있는 건" 치익..."최대한" 치이이익 "다 해볼게." 치직...."우선" 치이익ㅡ "뭐부터 하면 될까?" 지직.... *) '당신'의 대답은? >>36

스레드타르교의 몇 안되는 약점중하나는 아재개그입니다 아재성이 강한 아재개그일수록 녀석들은 웃다지쳐 결국 그들의 종교를 포기하게되죠... 그러나 현대의 대부분 아재개그는 그들에게 하도 써먹어서 대부분 면역된상태입니다..! 부탁이예요 미래에 유행하는 아재개그를 알려주세요!!

아재개그라니..! 무섭군..!!!

앜ㅋㅋㅋ고퀄이다 스레주 대단해!!

미래인 궁금한거 있을때 자료는 안찾아보고 바로 친구에게 답을 물어보는 느낌이야ㅋㅋㅋㅋㅋㅋㅋ1500년도 아니고 150년이면 사소한건 몰라도 대부분의 사람이 믿는 종교정도는 알아줘야지ㅋㅋㅋㅋㅋ속아주는척 놀리는걸까

갱신!!! 이거 어케 된거냐

흑흑...스레주 돌아와

너무 막장이라 포기한거냐ㅋㅋㅋㅋㅋㅋㅋㅋ
레스 작성
75레스 자취생 키우기 2018.11.05 669 Hit
앵커 2018/10/12 17:19:15 이름 : 이름없음
39레스 대충 그리는 4컷만화☆ 2018.11.05 320 Hit
앵커 2018/10/24 16:52:34 이름 : 피카소
9레스 스레주의 요리교실<3 2018.11.04 90 Hit
앵커 2018/11/04 01:53:51 이름 : 이름없음
21레스 (병맛) 눈누난나 2018.11.04 101 Hit
앵커 2018/11/02 21:28:43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미연시! 2018.11.04 59 Hit
앵커 2018/11/04 02:55:25 이름 : 이름없음
26레스 릴레이앵커) 소녀는 숲속을 걷는다 2018.11.03 196 Hit
앵커 2018/10/13 22:31:57 이름 : 이름없음
16레스 앵커로 방청소를 한다. 2019.05.31 206 Hit
앵커 2018/01/13 21:03:27 이름 : ◆pWkk7aq6lwq
42레스 » 미래인과 교신하는 스레 2018.11.01 250 Hit
앵커 2018/09/27 14:45:28 이름 : 이름없음
8레스 어?! 으어?! 으아아아아ㅏㅏㅏㅏ! 2018.10.30 86 Hit
앵커 2018/10/30 18:39:43 이름 : 이름없음
150레스 돕고있는 스트리머에게 시킬 게임을(...) 찾아보겠어! 2018.10.30 948 Hit
앵커 2018/09/14 12:37:37 이름 : ◆GmnxBcFa6Zh
19레스 친구를 사귀고 싶어요. 협력해주세요. 2018.10.29 175 Hit
앵커 2018/10/25 19:35:49 이름 : 스레주
15레스 선택장애가 커뮤를 뛰려고 할때 생기는 흔한 일 2018.10.29 137 Hit
앵커 2018/10/14 16:38:57 이름 : 이름없음
9레스 카톡 앵커 2018.10.28 90 Hit
앵커 2018/10/28 02:18:23 이름 : 이름없음
10레스 어쩔 수 없이 친구한테 편지를 쓰게 됐는데 2018.10.28 72 Hit
앵커 2018/10/10 12:06:16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내일 오전 10시 시험, 벼락치기를 한다 2018.10.22 60 Hit
앵커 2018/10/21 17:45:05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