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한지 얼마 되지 않은 초보여서 연습 겸 하루에 선착순 다섯 명씩 봐줄게! 어떤 질문이든 괜찮아!! 00시부터 선착순 다섯 명이 질문을 써주면 내가 답해줄게! 나는 보통 저녁에 들어오니까 재촉하지 말아줘:)

로어가 될거야 뀨우 뀨우 뀨잉♡ 이전레스 : >>100 >>101

>>85 한동안은 어려울 것 같아!! 그래도 확률을 더 올리고 싶다면 네가 호감있는 사람과의 오해에 주의해야해!

>>86 이제까지는 실패했지만 곧 희망이 올 거야! 만약 불운이 닥친다하더라도 기적적으로 극복할 수 있을테니 걱정마!!

>>87 아웃팅이나 차별벋을 가능성이 조금 있는 것 같아! 그 친구의 성격이나 인맥을 고려해봐야 하지 않을까?

>>105 으악 >>87 인데.. 그렇구나 고마워 ㅠㅠ

>>89 곧 연락이 올 지도 몰라! 마음의 준비를 해두는게 좋아!!

이거 12시 지나면 신청 가능한거야? 언제 신청 가능해?

>>90 마음을 가라앉히고 준비를 한 상태에서 남친이랑 얘기해보는 게 사이를 푸는데 도움이 될 것 같아!

>>107 허걱ㅠㅠㅠㅠㅠㅠ 이게 진짜면 좋겠다... 마음의 준비 하고 있을게 봐줘서 고마워!!

>>103 전남친이랑 다시 만날 수 있을지로 봐준거지??

>>92 1)꽤 있는 것 같아! 갑작스럽게 고백받을 수 있으니 마음의 준비를 해 둬!! 2) 경쟁률이 정말 높을 거야! 네가 간절한 만큼 엄청난 열정과 노력이 필요해! 3) 확실히 너는 창의력을 필요로 하는 직업 쪽에 맞을 것 같아! 네가 원한다면 그쪽으로 가봐!!

스레주 지금 신청 돼? 아 아니다 12시 안지났구나

>>93 1) 없는 것 같아! 2) 호감 정도는 가지고 있네!

>>94 정신적으로 힘든 일이 찾아올 것 같아! 조심해야 해!!

>>72 인데 다시 도전! 1. 외국에서 학교를 다니는데 학교 다니는게 너무 힘들어....좋은 성적 내는것도 너무 어렵고 선생님들이랑 잘 안맞는것 같아서 하루하루 너무 스트레스야... 나 외국에서 학교 계속 다니면 좋은 성적 낼수있을까? 아니면 한국으로 돌아가는게 맞을까? 너무 고민돼ㅜㅠ 2. 지금 내 주변에 나를 이성적으로 좋아하고 있는 사람이 있을까? 이제껏 짝사랑만 해봐서…짝사랑 좀 그만하고 싶다!ㅠㅠㅠ 질문 너무 많으면 스루해줘! 늘 고생해줘서 고마웡

신청할게!! 1. 내가 올해 연애를 할 수 있을까? 2. 1번이 된다면 내 짝남과 가능 할까? 3. 내 짝남은 나를 어떻게 생각할까? 4. 짝남이랑 이어질 수 있을까?

>>96 아마 조금 좋아했을거야! 다시 연락해보면 분명 좋은 성과가 찾아올거래!

12시 넘었구나! 지금 바로 이어서 써줄게!!

올해 안으로 연애가 가능할까?

올해 원하는 대학에 들어갈 수 있을까?

애매한 상태로 이어지고 있는 연하남이 있어. 이 친구랑 연애할 수 있을까?

>>104 ㅠㅠㅠ이렇게라도 위로 해줘서 고마워.. 진짜 이대로 살다가 죽는 건 아닌지 심각하게 생각했었거든 너무 외로운데 날 좋아해줄 사람은 없는 것 같기도 하고ㅠㅠㅠ맨날 우울해서 울었다.. 내가 날 잘 가꾸고 닦는다면 희망이 보이겠지 고마워!

>>117 조금만 견디면 너의 노력의 상과를 볼 수 있을 것 같아! 그래도 너무 힘들다면 무리는 하지 말구! 그리고 아마 짝사랑인 것 같다.. 힘내!!

>>118 1) 연애 할 수 있을거야! 2) 가능성이 있네!! 3) 아직 호감은 없어도 너를 좋은 사람으로 생각하고 있어! 4) 그 사람에 많은 관심을 가지고 다가가면 희망이 있어!

>>121 마음을 단단히 먹고 어필해보면 좋을 것 같아!

>>126 고마워ㅠㅠㅠㅠ 못 자고 기다럈어!! 음... 근데 그 아이가 내가 자기를 좋아한다는 것을 알아... 그래서 더욱 걱정인데... 혹시 이걸로 이어지는게 방해받진 않겠지?? 딱히 싫어하지는 않지만 좋아하지도 않는 눈치라...

>>122 그 대학의 대표적인 부분이 너의 재능과 맞는다면 네가 충분히 노력해서 들어가서 잘 할 수 있을거야!

>>123 노력하면 곧 이루어질 것 같은데?

난 내일 일정이 있어서 이만 잘게!! 내일 봐~

>>127 봐줘서 고마워! 성과를 본다는건 학교에 잘 적응 한다는거겠지?ㅠ 아니면 지금 부모님께 한국에 돌아가자고 계속 설득 중인데 돌아갈 가능성이 있는걸까. 나를 짝사랑하는 사람이 있다는 말이야? 그럼 내가 그 사람이랑 이어질 가능성이 있는거라고 이해해도 될까?

>>129 헉 사실 그 대학이 추구하는 게 르네상스, 민주화인데 내가 준비하는 내용도 예술 향유의 민주화라서.. 인문학 좋아하고..하하 이 정도면 통하지 않을까 기대중이야ㅋㅋㅋ 봐줘서 고마워 스레주😘

>>130 고마워!! 스레주 말따나마 내가 좀 더 노력해야 하긴 함 ㅎㅎ

안녕 스레주! 12시가 되기만을 기다렸어 ㅠㅠㅠ 너무 많으려나...? 그리고 좋아하는 사람은 동성이야. 내가 동성을 좋아하는것도 다 알고있어. 잘 부탁할게..! 남은 주말도 즐겁게 보내길 바라! 1. 좋아하는 사람이 있는데, 몇 달째 매일매일 연락 중이야. 이 사람과 잘 될 확률이 있을까? 날 좋아하긴 하는건지 모르겠어 2. 위에 사람이 나와 매일 연락하는게 내게 호감이 있어서 그런건지 내가 도와주는게 많아서 그걸 위해 계속 연락하는건지 궁금해. 틈 나면 자주 만나자고 말하긴 하는데..(노는 목적으로) 모르겠네. 3. 만약 좋아한다면 내가 고백하는게 좋을까, 고백을 기다리는게 좋을까? 4. 웹툰 준비중인데 올해나 내년안에 정식으로 연재할 수 있을까?

신청할게! 1. 내년에 연애할 수 있을까? 2. 접점은 없고 오가며 몇번 마주치는 짝남이 있어. 내가 초반에 그 애를 좋아하는 티를 좀 많이 냈거든..눈을 가끔 마주치는데 그 애가 나를 의식은 하는지, 어떻게 생각하는지 궁금해ㅠ

12시니까 질문해도 되겠지?? 나 지금 수능전에 발표나는 대학이 하나 있는데 1차에서 붙을 수 있을지 궁금해.. 면접준비를 조금은 해둬야 하나싶기도 하고ㅠㅠ 그리고 가능하다면 하나 더 묻고 싶은데 난 사실 일본으로 취직하는 걸 목표로 두고 있어. 한국에서도 취업비자랑 일본어 실력이 아주 좋다면 가능하지만 난 일본에서 대학생활하면서 일본애들처럼 졸업전에 아예 취직하고 싶은 마음이 있거든 그래서 수능끝나고 알바하면서 꾸준히 일본대학입학시험 준비해서 메이지로 가고싶은데 가능할까..?

12시 좀 넘었으니까 달께 !! 내가 올해에 연애 운이 있는지 보구싶어 !

지금 신청해도 되려나ㅜㅠㅜ!? 미래에대해서 막막한데.. 지금 외국어를 공부중인데 외국어로 먹고살수있을까..? 내가 나중에 어떤직장을 갖고 살아가는지 궁금해...!! 또 성공할수있을지도 ㅠㅠㅠ..!!

저기..나도 한가지만 물어볼게 내가 노래를 좋아해서 그런데.. 이걸 일로 해야 할까 아님 그냥 취미로 해야 할까?

12시 넘으면 해도 되는 것 같아서 할게 아니면 그냥 넘겨주라 나 짝남이랑 이어질수 있을까?

신청해도 되려나? 12시지났으니까 신청할게! 지금연락하고있는 남사친이랑 잘될수있을까?

나도 하나 해볼께 올해 안에 여자친구를 만들 수 있을까?

내년에 솔로탈출할수있을까?

애인은 언제쯤 생길까?

지금 사귀고 있는 남자친구랑 성인 되어서도 안헤어지고 결혼까지 가능 할까 ?

애들아 스레주 다시오면 시작하자 스레주 안온지 2일은 됬는데....

>>151 횽 태클은 아닌데 애들아 아니고 얘들아...

맞아..좀만 배려하자 심지어 하루에 다섯개라고 >>1에도 떡하니 적혀있는데;

아직 점 봐주는거라면 나 봐줬으면 좋겠어 오늘 수시 6개 쓴거중에 하나 떨어졌는데 남은 5개중에 붙을 수 있는게 있을까?

ㅋㅋ 좀만 배려하자고 위에 바로 써져있는데도 신청을 하네 대단...

나한테 10월달안에 행운이 올까 ?

>>156 위에 안 봤나봐?

>>156 배려도 안하는 사람이 행운은 무슨

내 질문은 두개야! 1. 지금 좋아하는 선배가 있어 오랫동안 연락했고 옛날엔 존경했지만 지금은 좋아하는것 같아 근데 요즘 따라 날 피하구 연락도 많이 줄었어 이 선배랑 잘 될 수 있을까ㅠ? 2. 중학교때까진 전교 1,2등을 했지만 지금은 아무래도 특목고에 있다보니 100등 넘게 떨어졌어 다시 열심히 하고 있긴 한데 과연 성적을 올릴수 있을까?

나도 두개야,, 부탁해 ㅠㅠ 아직 전교에서는 상위권을 유지하고 있어. 중학교 2학년이야. 국젝고나 외고 아니면 유학을 생각 하고있어. 이 셋중에 하나라도 합격할수 있을까? 유학가면 내가 성공할수 있을까? 나는 꿈이 디자이너여서 디즈니나 드림웍스쪽에서 일하는게 꿈이야. 나중에 그쪽에서 일하고 싶은데 면접이나 시험에서 합격할수있을까?

아니 신청 작작하라니까 진짜 신청하는 사람들 죄다 스레 안보는거임? 무시하지말고 좀 하지 말라면 하지말지 진짜 이기적이네
레스 작성
5레스 제발 무속일에 종사하는 사람 도움 좀 2018.10.27 130 Hit
오컬트 2018/10/27 04:28:55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사실 오컬트하는 사람의 구분을 짓는게 2018.10.27 64 Hit
오컬트 2018/10/27 12:34:56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사주 독학 좀 물어볼게 2018.10.27 93 Hit
오컬트 2018/10/27 11:02:33 이름 : 이름없음
9레스 인간관계를 일정한 패턴으로만 겪는것도 오컬트적인 원인때문일수있을까? 2018.10.27 121 Hit
오컬트 2018/10/26 23:14:36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캐나다 오컬트 단체 2018.10.26 103 Hit
오컬트 2018/10/26 08:33:10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추방의식 2018.10.26 55 Hit
오컬트 2018/10/26 10:27:25 이름 : 이름없음
161레스 » 룬스톤 점 봐준다. 2018.10.26 1397 Hit
오컬트 2018/10/07 16:35:03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말하는대로 (원하는대로) 이루어지는 능력을 갖고싶다 2018.10.26 111 Hit
오컬트 2018/10/26 00:54:32 이름 : 이름없음
43레스 첫 에보케이션 경험담 2018.10.26 512 Hit
오컬트 2018/10/19 17:25:52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뭔가 실수한거 같다 2018.10.25 179 Hit
오컬트 2018/10/15 00:25:45 이름 : 이름없음
11레스 살인범이 나오는꿈 2018.10.25 368 Hit
오컬트 2018/10/25 17:43:26 이름 : 이름없음
12레스 악마나 정령과 계약해서 재능을 얻고싶어 2018.10.25 420 Hit
오컬트 2018/09/19 03:10:54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귀신이 보이는 사람들이 궁금하다 2018.10.25 122 Hit
오컬트 2018/10/25 05:00:58 이름 : ◆bfQtwGmk66n
1레스 전생체험 2018.10.25 70 Hit
오컬트 2018/10/25 08:25:52 이름 : 이름없음
6레스 글펑 2018.10.25 162 Hit
오컬트 2018/10/24 04:43:14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