꽤 된 일이긴 한데 오늘 본 웹툰이 고시원 이야기라서 문득 생각난 김에 풀어보려고. 들어볼 사람 있어?

>>100 지금 생각해보면 여러 일이 있었을때도 되게 멍청하게 대처헀는데 말짱한거에 매우 운이 좋았지..

>>101 맞아ㅠㅠㅠ 잡아냈어야 했는데 그때 내 정신이 너무 약해져있고 계속 이 일을 언급하는게 힘들던 때라서 부모님들도 그렇고 고시원 주인분들도 내 생각해서 그냥 넘기게 되신 것 같아

근데 말투가 같아..라는건 안쓰는게 좋을거같아 ㅠㅠ 같아는 말그대로 불분명할때 쓰는건데 말끝마다 같아같아 하니까 약간 몰입감이 떨어져..

와 미친 진짜 미친놈이다ㅡㅡ 그럼 범인은 못 잡은거야? 특정 가는 사람도 없었어? 스레주 너무 고생했어ㅠㅠㅠㅠㅜ

>>104 그당시에 내 심정을 추측하는거다보니까 나도 모르게 많이썼네. 실시간으로 어딘가에 적은 것도 아니고 자세한 부분은 친구들한테 했던 카톡들 찾아보면서 쓴거거든. 앞으로 또 글 쓸일 있으면 참고할게!

>>105 고시원 사람들하고 내가 아예 생활패턴이 달라서 마주친 적도 별로 없었거든. 그래서 더 잡을 엄두도 못냈어
레스 작성
16레스 입 찢어지고 마스크 쓴 사람 본적있어? 2018.10.11 480 Hit
괴담 2018/10/09 22:23:45 이름 : 이름없음
31레스 집에서 발자국 소리 2018.10.11 163 Hit
괴담 2018/10/11 16:26:22 이름 : ◆rtbdxzO3wpX
14레스 이 글을 여기다 쓰는게 맞는지 모르겠다. 2018.10.11 153 Hit
괴담 2018/10/11 14:37:12 이름 : 이름없음
8레스 이걸 빨리본사람은 답글해주ㅜ 2018.10.11 425 Hit
괴담 2018/09/16 06:24:22 이름 : 이름없음
10레스 2018.10.11 163 Hit
괴담 2018/10/11 02:47:09 이름 : 이름없음
77레스 내 동생 진짜 사이코패스일까? 2018.10.11 1051 Hit
괴담 2018/08/18 12:54:38 이름 : ◆6nXxO7ar9a0
84레스 내가 옛날에 살던 무당이 기가쌔다하던집 2018.10.11 2112 Hit
괴담 2018/10/07 02:25:57 이름 : 이름없음
107레스 » 고시원에서 겪었던 소름돋는 일 2018.10.11 1795 Hit
괴담 2018/10/09 19:20:21 이름 : 이름없음
102레스 빨간지옥 파랑지옥 (학원글 레주야) 2018.10.11 1319 Hit
괴담 2018/09/13 22:05:48 이름 : 이름없음
12레스 징징이의 자살 2018.10.11 607 Hit
괴담 2018/10/10 19:20:42 이름 : 이름없음
49레스 그 애의 실종 2018.10.11 622 Hit
괴담 2018/05/06 20:29:12 이름 : ◆zfhBtipfdQo
39레스 내가 계곡 안가는 이유 2018.10.11 534 Hit
괴담 2018/10/07 15:53:19 이름 : 이름없음
19레스 소름 돋는? 기괴한 그런 얘기들 없을까 2018.10.11 340 Hit
괴담 2018/01/23 15:00:36 이름 : 이름없음
13레스 그 날 아침 버스에서 있었던 일 2018.10.10 144 Hit
괴담 2018/10/10 20:47:15 이름 : 이름없음
8레스 내가 겪은일 2018.10.10 51 Hit
괴담 2018/10/10 19:31:51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