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레딕+위키 폐인인 여고생. 기숙사에 살고, 이과지만 소설 쓰는게 취미야 난입 대환영★★★★★
  • 스레주는 앞으로 100레스를 쓰는 동안 나를 보게 될 거야(찡긋 왜냐묜 난 302레스니까!! (로어 아님)
  • >>302 자꾸보면 안되는데. . .정들잖아!
  • 원래 머리 안 묶는데 어쩌다 묶었더니 애들이 이게 더 낫대서 요즘 묶고다님
  • 일렉트릭블루(파워에이드색)나 미드나잇 블루로 염색하고싶다
  • 개소리하는 분들을 위해 스레주가 추천하는 한마디 ㅡ자던 개구리 낯짝에 찬물붓는 소리하고 앉아있네
  • 쓸데없는 소잿거리 척결 -수중생물 스레였음..
  • 바다 하니까 생각난거ㅡㅡㅡ 일본 요괴 아야카시(토리야마 세키엔 화집 속)&이쿠치 미즈하메&미즈치 ㅡㅡ 대표적 일본 뱀요괴 3종 이쿠치(해수),미즈치(담수),오로치(육지)
  • 교훈:탐구보고서 주제는 쉽고 보편적이고 간단한걸로 하자 게일-섀플리 알고리즘 건드렸다가 이시간까지 이ㅈㄹ하는중(탐구에 진전이 있었다는 뜻이 아니라 무의미한 검색+성과없음의 반복)
  • 기말끝나면 애니나 좀 봐야겠다 -이어볼것: 슈타인즈게이트,어서오세요 실력지상주의 교실에,카케구루이,판도라하츠 -볼것:소아온2기 외 다수 -집중해서 재탕할것:노라가미1,2기
  • 저번에 내가 다음생이란게 있다면(없다고 생각하긴 하지만) 미국 초특급인싸 남고딩으로 살아보고싶다고했는데, 아인슈타인급의 천재로도 한 일년만 살아보고싶다 노벨상이나 필즈상같은거 받고ㅋㅋㅋ 천재들에겐 세상이 다르게 보인다는데 그걸 실제로 경험하면 어떨지 궁금하다
  • 존잼 sf소설 추천해주실분
  • 당장 주말에 외출 쓰고 친구들이랑 마트 가서 기숙사 간식보관고에 쵸코사브레,버터와플, 다꼬야끼볼, 덴마크민트쵸코우유,각종 라떼,치즈케잌,마카롱,커피번,핫바,워터젤리,쁘띠첼을 채워넣고 싶지만 참는다.
  • 중학생들한테 실험해주러 옴
  • 학교에서 시청각실에 200명쯤 모아놓고서 익명의 사연들을 소개하고 방청객들이 자유롭게 마이크 잡고 의견 말하는 행사를 했다 교사 참관× 마지막 사연에서 다들 감성터져서 말을 많이 했다 주위를 둘러보니 나 포함 한 2명쯤 빼고 다 울고 있었다
  • 스레주의 일과ㅡ 과학실험 봉사 사연 토크쇼 참여 2018 신작애니 하나씩 건드려보다가 별거없어서 노라가미 1기 정주행( 그리고 야토에게 치였다 한다) 무섭거나 그로테스크한 노래 찾다가 노래 '컬마이어' '글루미선데이' '이적&김윤아의 어느 날'들음
  • 나를 처음 일본 서브컬쳐의 길로 이끌어준건 <하울의 움직이는 성>이였다 아니 정확히 말하자면 그냥 하울 그 자체ㅋㅋㅋㅋ 초딩때 영어 시간에 하울의 움직이는 성 영어더빙판을 봤는데 영어 쌤이 절묘한 타이밍에 끊어버렸었다. 내용이 궁금했던 나는 집에가서 이어보고 한번더보고 두번더보고 세번더보고 학교에서는 친구들이랑 '만약 황야의 마녀가 다시 강해졌더라면?' 같은 '~가~했다면'식의 대화를 했었다.(사실 이게 덕질용 썰풀이의 시작이였던거지. . .) 그 뒤로 더 몰입도 높고 재밌는 애니도 많이 봤지만 여전히 1년에 꼭 2번정도는 봐줘야되는 띵작이다 * '첫사랑은 못 잊는다'는 말과 비슷한 느낌
  • 흑,역,사, 뜬금이지만, 맛살은 '맛있는 살'의 줄임말이 아닐까
  • 나를 주인공으로한 다큐가 제작된다면(다큐계의 클리셰 범벅) ㅡㅡㅡㅡㅡㅡㅡㅡㅡ 왠지 심각+슬픈 브금 깔림. 검은바탕에 흰글씨로 ㅡ나에게 세상은 이야기였다. (-스레주) ㅡ초간단 프로필이 뜸 스.레.주(여)(?~불로불사) ㅡ모자 쓴 신생아 사진&5세가량 여아가 세상 해맑은 표정으로 브이ㅡ하는 사진.(흑백처리 필수) 글 삽입 'ㅇ년 ㅇ월 ㅇ일. 평범한 중산층 가정의 외동딸로 출생.' ㅡㅡㅡ 뒤는 귀찮아서 못 잇겠다 ㅡㅡㅡㅡ ↑오늘 스레주가 한일중 제일 비생산적인것
  • My deathday
  • 포스텍을 정시로도 갈 수 있었다면 지금부터 정시공부만 팔텐데. ..
  • '성적향상' 20번 따라읽다보면 어느순간 '성적망상'으로 보임
  • >>322성적향상을 하면 할수록 포스텍 컴공에 합격할 확률이 높아지지! >성적망상을 하면 할수록 포스텍 컴공에 합격할 확률이 높아지지! ㅡㅡㅡㅡㅡ ?! ㅡㅡㅡ 저 말 대로라면 전교생의 90프로는 다 서카포 갈 듯 하버드,칼텍,MIT도 무리가 아냐. .
  • 광속!컴공! 정력!신공!(님들이 아는 그 뜻이 아닙니다) 싸인!코사인!탄젠트!얍! ㅡㅡㅡㅡㅡㅡㅡㅡ 기억해놓고 2년뒤 외쳐야지
  • 인생애니 꼽아보아라는 스레 있길래 ------------------ 난 스토리,작화,캐릭터성 셋다 만족해야만 정주행할 맛이 나는 타입이라 첨부터 끝까지 다본게 드묾 ---------------- 1.하울의 움직이는 성-날 일본 서브컬쳐로 이끌어준 애니 2.도쿄구울-모든 면에서 취적. 카네키 각성장면은 열번정도 돌려봄.그러나 RE:를 말아먹어서 슬픔. ----------------- 내 인생애니라 꼽을만한건 이거 둘뿐이고 특별히 재밌었던건 미래일기,아카메가 벤다,문스독,노라가미,살육의 천사(앞은 존잼이였고 작화가 환상적이였지만 뒷부분 전개가 좀 느렸다) 정도 전체적인 분위기가 제일 취적이였던건 노라가미,흑집사,살천 ------------ 호-스릴러,판타지,sf ,치유물(치명적 유해물),능력자배틀물 불호-일상,로맨스.치유물(치유해주는 작품) ----------- 시험끝나면 꼭 볼것:슈타인게(이어보기),카게구루이,소아온2기,판도라하츠(중도하차했었는데 다시 봐야겠다) --------- 애니계의 인생최애 흑발 하울(하울의 움직이는 성), 야토(노라가미), 다자이 오사무(문스독)
  • '스레주가 정신차렸다'는 소문이 기숙사 내에 퍼지고 있어
  • 스레주 문스독 좋아하는구나... 인간실격도 좋아하는 것 같던데...
  • >>327 맞아! 사실 문스독을 계기로 인간실격도 알게됬거든ㅋㅋㅋ
  • 이세상에서 가장 힙한 여고생이 될거야
  • >>329이건 ㄹㅇ의식의 흐름에서 나온 말이였으니 무시해주세요 ----------- 3월에만 해도 의대지망자가 반 이상이였는데ㅋㅋㅋㅋ결국 다들 현실을 깨닫고 공학계열,자연과학계열,심지어는 문과로도 전향해버리네ㅋㅋㅋㅋ
  • 포스텍에 가서 포스틱을 먹으면 포스텍에서 포스틱 먹는 사람이고 포스텍에 가서 포스틱 먹는 사람과 함께 포스틱을 먹으면 포스텍에서 포스틱 먹는 사람과 함께 포스틱 먹는 사람이고 포스텍에가서 포스틱 먹는 사람과 함께 포스틱을 먹는 사람과 함께 포스틱을 먹으면 포스텍에서 포스틱 먹는 사람과 함께 포스틱 먹는 사람과 함께 포스틱 먹는 사람이고 포스텍에 가서 포스틱 먹는 사람과...
  • 스레주는 포스텍 과잠을 입고 포항 앞바다에서 포스를 내뿜으며 포스틱을 먹기 위해 공부하러갑니다! == 꿈은 포스텍이지만 서성한은 갈 수 있을지 심히 걱정스러운게 현실
  • 짝남 웃는 얼굴이 신경쓰여 활짝 웃을 때보다는 눈 크게 뜨고 머쓱한듯이 미소지을 때. 그표정 지으면서 '레주야 베스킨라빈스 먹고 싶어'하면 하프갤런이든 아이스크림케잌이든 아이스박스까지 마련해서 고이 넣어주고 텅빈 내 지갑을 봐도 행복할것같아 ----------- 사실 지금 베라가 땡기는건 스레주...
  • 초반엔 가장 쉬운게 함수지만 파고들면 가장 어려운것도 함수인듯
  • 탐구보고서 주제 변천사ㅡ 비둘기집의 원리>조건부확률>게일ㅡ섀플리 알고리즘 ㅡㅡㅡㅡㅡㅡ 분명 저 주제들을 책에서 보고 증명해봤을땐 재밌었는데 '보고서 빨리 안내냐'는 말이 떨어지는 순간 급격히 노잼화됨
  • 노오력껏 블랙라벨 다시풀기 하는중 후회 하나 추가. 중3때 수학공부좀 더할걸.
  • 잠이온다 잠이와 내 옆에서 전교1등이 역사공부한다 ㅅㅂ분발하자
  • 잠이온다 잠이와 내 옆에서 역사공부하던 애가 이제는 영어공부한다 1분도 안쉬고 공부하는걸 내가 다봤다 분발하자
  • 친구년 개빡치네
  • 그나마있던 외부 인맥 끊기는소리들리네 시발 대가리에 우동사리만있는년ㅋㅋㅋ머리 싹 다 뽑아주고싶다ㅋㅋㅋ 개썅년 진짜 왜 인생 그따위로밖에 못살고 주둥아리 그따위로밖에 못놀리냐 시발년아 내 돈이나 내놔
  • ㅅㅂ어이가없어가지고ㅋㅋ미친년이 염치가없어도 정도껏해야지 옛날부터 인성 드러운건 알아줬지만 썅년이 이딴식으로 뒤통수칠줄이야ㅋㅋㅋ
  • 손절할려면 돈이나주고 손절해 개년아 니 좆대로 살고싶겠지만 좆대로 살다간 좆되거든^^
  • 갑자기 글 이상해서 놀라는 레스더들 있을텐데. . . 스레주가 좀 많이 빡쳤거든요 어떤 썅년때문에
  • 너같은거 입히고 먹이고 격려해주시는 니 부모님께 죄송해하고 너같이 노력같은건 1도 안하는주제에 어렵다고 징징대기만하는 패션이과년이 좆대로 주둥이놀릴수있게 해주신 세종대왕님께 무릎꿇고 절해라 무식하면 용감하다는게 니년같은애들두고 하는 말이였구나ㅋㅋㅋ무식하면 찌그러져 그냥 좀 남한테 민폐끼치지말고
  • 찌그러져서 세상의 깡통이나 되렴ㅎ
  • 코딩 수업 와서 시험공부중 지금은 이게 더 중요하니까 그치만 방학때 하루 3시간 자는 한이 있더라도 일주일 속성으로 코딩 꼭 배울거다
  • 연락한지 얼마 되지도않은 펜팔이 고백해왔다 그러나 거기에대한 내 감상은 "かわいそうな子...www"(물론 이렇게 보내지는 않았다) ㅡㅡ 짝남이였다면 "よし! よし! 君がこの学校の男子生徒の中で最高だ! 無条件にいい!"였겠지만 (쪽팔리는 감상이라 차마 한국어로 쓸 수가 없어)
  • 기숙학원 괜찮을까
  • 윈터스쿨 기숙ver.풀타임 기숙사 인생 스레주. . .
  • 치킨>피자>라면>엽떡>신전>>>넘사벽>>>학교급식
  • 내일부터 시험이 매우 가까워지므로 시험 마지막날까지 스레딕을 끊겠어 물론 오늘 계획은 신나게 말아먹었지! 그것도 제일 중요한 수학이랑 사회를! 한국사랑 국어를 사수한걸 그나마 다행이라 해야되겠지만 일단 내일 계획이 터졌거든. . .난 내일 잠 못 자. . . 말아먹은 시간엔 뭘했냐고? 장장 네시간의 ppt제작! 수행평가 멸망해라
  • 다짐삼아 내일할거 적어놓고감 커피타기(고농축 액기스로) ㅡ 수학ㅡ★★★★★블랙라벨 좀 끝냅시다^^ㅡ4시간 이상 영어부교재/고전산문해독2페이지ㅡ1시간 한국사ㅡ★★★오늘2회독한파트는 문제집풀고 1회독파트는 2회독ㅡ4시간 사회ㅡ★★오늘 1회독한파트 빼고 나머지ㅡ5시간? 1년치누적 ㅅㅂ 국어ㅡ중세국어 자습서문제풀기ㅡ시간없으면 스킵 ㅡㅡ 수학 보고서 ㅡ본론까지 완성해야됨.알고리즘은 증명순서 작성까지/검투사 문제는 2째 단계까지 (3째 단계부턴 모르기때문)
  • 시험기간엔 꼭 감기걸리더라
  • 열나고 코막히고 집중도안되고 미치겠어서 자습 빠지고 기숙사 왔어 침대에서 등 켜고 사회 암기&역사문제집 해야겠다 수학은 이따가 불켜지면 하고. 근데 기숙사에 돌아오니까 갑자기 낫는건 왜인지. . .
  • >>353 반대로 생각하는거야. 감기에 걸리기 때문에 시험이 오는거라고. 그러니 건강해지면 시험은 오지 않아! 아마도?
  • >>355 그랬음 좋겠다 >>354 낫긴 개뿔...오늘 최소 3시애 잘 삘이다 이제 공부시작
  • 내게 1도 감정이 없고 내 감정을 1도 모르는 짝남을 정면으로 보면서 '너 같은 사람 정말 싫어한다'ㅡ고 말하는 것 ㅡㅡ하는거 자체는 의외로 쉽지만 뒷맛이 씁쓸함
  • 11모 결과정리ㅡㅡㅡ 국 94 수 97(5번틀려서ㅋ)영100 사탐 45 과탐 43 한국사 50 ㅡㅡㅡ 국어ㅡ화작,문법,문학 골고루 틀려주심. 앞 2개는 실수로 틀린거. . .뇌가 삭았나 진짜. .(재밌는게 우리학교에선 지구과학 지문을 다 맞았는지 틀렸는지로 문이과 구분이 가능했다) 수학ㅡ역대급으로 쉬웠는데도 5번을 틀리는 스레주의 실로 대단한 경이로움 시발 영어ㅡ어휘력 부족하단걸 느낌 ㅡ 내신 한등급 이상 올리러 간다
  • 감정적으로 크게 흔들렸던 적이 올해 들어 딱 두 번 있었다 첫번째는 말할 수 없고, 두번째는 오늘. A에게있어서 나는 같은 반 애-그 이상도 이하도 아니라는 것은 원래부터 잘 알았다. 난 현실 파악은 잘 하는 편이다. 그런데도 A를 좋아했다. 나름대로 조금씩 호감을 드러냈다고 생각했지만 솔직하지도 적극적이지도 못했다. A가 좋아하는 사람은 따로 있고,애당초 날 여자로 보지도 않는다는걸 잘 아니까. A 때문에 기분을 완전히 잡쳤는데도 아직 그애한테 관심이 많은 난 진짜 병신인가
레스 작성
11레스 소설 연습방(소재가 없으면 무슨 소설가에요 ㅜㅜ) 2018.11.30 64 Hit
일기 2018/11/29 18:32:04 이름 : 손방이
134레스 제발 저 좀 사랑해주세요 이 씨발년아 2018.11.30 492 Hit
일기 2018/11/11 20:25:17 이름 : ◆0tzbDBBxQpX
34레스 나는 항상 나였다. 2018.11.29 33 Hit
일기 2018/11/19 23:42:28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오늘의 일기, 잊어버릴까봐 적는 스레 2018.11.29 11 Hit
일기 2018/11/29 20:05:54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평범한,아니 평범하지 않은 2018.11.28 16 Hit
일기 2018/11/22 07:01:56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테스트 2018.11.27 17 Hit
일기 2018/11/27 09:45:02 이름 : 이름없음
561레스 Nevermore 2018.11.27 1357 Hit
일기 2018/04/29 16:54:43 이름 : 이름없음
1000레스 두번째 기록 2018.11.27 2066 Hit
일기 2018/08/16 00:29:18 이름 : ◆SL9g5aq5ffa
260레스 Closer 2018.11.27 3091 Hit
일기 2018/01/03 00:51:12 이름 : 이름없음
359레스 » 나의 기일 2018.11.27 781 Hit
일기 2018/10/11 14:00:22 이름 : ◆wJWlBgjdu63
20레스 매일매일 운동하며 갱신이다! 2018.11.26 34 Hit
일기 2018/11/21 20:03:27 이름 : 이름없음
31레스 死而後已 2018.11.26 24 Hit
일기 2018/11/24 17:52:32 이름 : 이름없음
160레스 안녕, 푸른 하늘 :) 2018.11.26 461 Hit
일기 2018/09/19 18:23:15 이름 : ◆Zg7vxCo0slA
3레스 Sequential 2018.11.25 21 Hit
일기 2018/11/25 00:01:30 이름 : ◆vCkleFjtbjB
1레스 나를 삭제합니다 2018.11.25 22 Hit
일기 2018/11/25 17:37:39 이름 : 슈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