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 내가 그래ㅠ 탈코르셋한다고 단발도하고 화장도 지우고 다니지만 솔직히 단발보다 긴머리가 나한테 어울리거 내가생각하는 내 개성 더 살려주는것 같고 매일매일이 너무 우울하다 결국 탈코르셋운동도 남에게 보여주기 위한거잖아 나를 이렇게 망가뜨리면서까지 해야하나 싶어
  • 그럼 안하면 되지! 어차피 화장이건 탈코르셋이건 다 자기만족을 위해 해야 의미있는거 아니겠어?? 난 학생이고 평소에 완전 생얼로 다니는데 전혀 신경 안써! 화장 가끔 하는데 그건 그냥 화려한옷에 이목구비가 좀 더 살았으면 좋겠어서? 내가 화장한 내 모습이 맘에 드는데 그렇다고 생얼이 싫거나 눈치보이진 않아. 편하게 살아!
  • >>2 응 이젠 절대 안하려고 꾸미고 살래!
  • 난 솔직히 탈코르셋 의미를 모르겠음 긴머리+ 히메컷 이긴하지만 그냥 꾸미지 않고 살아서 그런가?
  • 코르셋이 문제가 아니라 내 헤어스타일/화장 유무/옷차림 때문에 남들한테 눈치보여서 억지로 자신이 싫어하는 대로 하고 다닌다는것 자체가 슬픈거지...스레주 하고싶은 대로 해!!
  • 그것도 정말 사회생활 제대로 안하고 개쌍마이웨이여야 하는거지;;; 솔직히 그냥 화장 안하고 하는건 딱히 뭐라 안하지만 투블럭하고 하는건 사회에 대한 불만 표출로 진짜 남자고딩이 막 나가려고 염색파마 다하고 댕기는거랑 같은 느낌이잖아
  • 나는 내가 여자라서 겪은 수치스러운 일들에 말은 못하겠고 혼자 속앓이 하다가 나는 남들이 생각하는 여자로 보이기가 조신하고 얌전하고 그런게 너무 싫었어 특히 내가 머리가 정말 길었기 때문에 얌전하다는 이미지때문에 그래서 머리깎고 화장은 원래 좀 했는데 이젠 거의 안해 그래서 약속준비하는데 4시간 걸리던게 1시간이면 충분해서 편하고 자꾸 성추행같은 짓하던 사람들도 끊겨서 속시원하더라 그래도 가끔 혼란스러워 치마가 입고 싶은데 머리가 짧아서 안 어울리는건 아닐까? 가끔 얼굴이 퀭해서 화장을 하고 싶다 하면 안되는건가? 했는데 친구들이 너는 짧은머리에 치마를 입든 화장을 하든 너대로 어울린다고 뭐 어떠냐고 눈치보지 말고 하고 싶은대로 해라 하더라고 왜못하냐 라는 식 그래서 깨달았다... 그냥 자기 맘대로 하면 돼 근데 자기가 정말로 하고 싶은건지 주변에 의식해서 하고 싶다 착각하는건지 이걸 잘 구별하는게 중요한거같아 그리고 탈코는 여자는 머리를 하고 피부가 좋아야 한다 화장을 해야지 같은 은연중에 강압적으로 조이는 코르셋에서 벗어나자는거잖아? 나는 이걸 지금 자라고 있는 내 아래 세대 아이들에게 조여지지 않았으면 좋겠다, 나라도 본보기로 삼아 세상에 다양한 사람이 있고 모두 존중받아야 하는 사람사는 세상이 만들어졌으면 좋겠다는 생각에서 깎았어. 머리깎기는 어떻게 보면 정말 쉽고 작은 방법이지. 탈코는 다른 많은 방법이 있다고 생각해. 편견을 하나하나 벗고 모두가 존중받는 평등한 세상을 만들자는 생각이면 충분하다고 생각해. 일단 탈코를 위해 쉽지 않은 선택을 했던 너는 멋져 후회를 하는건 당연한거야 안어울려서 스트레스 받는다면 너가 원하는 머리로 기르고 다른 탈코운동에 힘써주면 되는거 아닐까?
  • 하고싶은대로 살며는 행복하겠지
  • >>6 투블럭이 긴머리보다 더 잘어울리는 여자들도 있잖아? 그게 어때서...그리고 개인적으로 남자고딩이 자기한테 어울리는 염색파마 하는거면 그게 더 나은걸?
  • 꾸밈노동에 드는 돈이나 노력이 너무 크다는 취지에서 생겨난 거기도 하고 애초에 꾸밀필요가 없다는 보편 관념을 만들고자 선봉장으로서 나선다는 이유도 있기도 한데 어쨌든 본인이 싫으면 안하면 그만... 기본 취지를 이해하고 그걸 위해 뭔가 작은 행동을 한다면 의미가 있는것이겠지요
  • 탈코르셋이 좀 이상하게 받아들여지는 부분이 있는 거 같은데 내 생각에 탈코르셋은 안 할 권리를 추구하는 거지 무조건 안 하는 게 아닌 거 같아. 무조건 머리를 자르고 바지만 입고 화장 하지 말고 살아! 가 아니라 짧은 머리가 좋은 여성은 남성처럼 머리를 자를 수 있고 직장에서는 불편해도 치마를 입어야 한다고 생각하는 여성은 바지 정장도 입을 수 있고 화장하기 싫은 날에는 남의 눈치 보지 않고 화장 안 할 수 있는 권리.
  • 이상하게 받아들여지는게 아니고 그냥 정의하기 나름인데... 사회가 요구하는 미의 기준이 애초에 이상하게 잡혀있고 자신의 미적기준도 사회가 주입한것이니 그것 자체를 깨야한다는 사람도 있는거고
  • >>11인데 내가 이상하게 받아들여진다고 한 건 >>12 말대로 탈코르셋은 정의하기 나름인데 무조건 자기의 탈코르셋을 강요하고 자기와 생각이 다른 사람들을 공격하는 사람들이 있어서 한 말이야!
  • 그냥 스레주 하고싶은대로 하면된다고 생각해
  • >>6 ㅋㅋㅋㅋ파마하고 염색하든 투블럭하든 뭔 상관이야.... 요즘 고딩들 두발규정 폐지 검토하고 있다더라. 투블럭이 어울리는 여자도 있거든?
  • >>6 난 투블럭은 아니지만 귀 파낸 짧은 숏컷이야. 뒤통수만 보면 남잔지 여잔지 구별 못하는 짧은 머린데 근데 나 사회생활 너무 잘 하고 있는것...탈코르셋이니 뭐니 있기도 전에 고3때부터 거의 10년간 이 머리였고 면접도 숏컷인 상태로 봤는데 아무도 뭐라 안 해ㅋㅋ지금도 회사 잘 다니고 있고ㅋㅋ 뭐라 하긴 커녕 오히려 단정하다 잘 어울린다 그런말 듣지
  • 스레주가 스트레스 받을정도면 탈코르셋 하면 안되지,, 거의 강요수준인걸
  • 스레주가 마음 편한대로 하는게 중요한듯 나도 워낙 내키는대로 하고 다녀서 ㅎㅎ
  • 자존감 없는 페미니즘은 가짜다 제발 휘둘리지 말고 살아
레스 작성
24레스 혹시라섹이나ㄹㅏ식하고싶은사람있어? 3 시간 전 update 139 Hit
미용 2018/10/13 10:20:09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골반 크기.. 5 시간 전 new 30 Hit
미용 2018/10/18 16:28:10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1일1식으로 살빼본사람 있어? 11 시간 전 update 90 Hit
미용 2018/09/04 06:22:04 이름 : 이름없음
11레스 묘한 분위기 특징이 뭘까? 11 시간 전 update 198 Hit
미용 2018/09/27 21:42:16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키 162에 적당한 몸무게 11 시간 전 update 56 Hit
미용 2018/10/09 00:11:45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얘드라 나 비대칭 진짜 심각해 도와줘 11 시간 전 update 32 Hit
미용 2018/10/18 01:13:12 이름 : 이름없음
19레스 » 솔직히 여자들중에 탈코르셋 한다하고 후회한사람있어? 11 시간 전 update 278 Hit
미용 2018/10/12 01:49:42 이름 : 이름없음
12레스 분홍이 초록이 먹어본사람 후기알려주라ㅜ 12 시간 전 update 1107 Hit
미용 2018/03/22 12:05:07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지방흡입하고싶다 18 시간 전 new 6 Hit
미용 2018/10/18 18:02:56 이름 : 익명이
22레스 다이어트진행상황보고하는 스레 20 시간 전 update 136 Hit
미용 2018/09/20 05:25:52 이름 : 이름없음
11레스 화장 거의 안하고 다니는데 2018.10.18 102 Hit
미용 2018/10/16 17:22:58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턱 보톡스 맞아본사람잇어? 2018.10.18 34 Hit
미용 2018/10/16 22:11:50 이름 : 이름없음
19레스 난 성형하는거 추천해 2018.10.18 118 Hit
미용 2018/10/10 17:56:04 이름 : ◆s8qqnSK7usk
11레스 이런식으로 살면 다이어트 될까? 2018.10.17 154 Hit
미용 2018/10/02 01:04:13 이름 : 이름없음
14레스 163 에 45키로 인데 2018.10.16 176 Hit
미용 2018/10/07 23:24:10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