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본 스레는 15세 이상의 참여를 권장합니다. 때때로 잔인한 묘사, 성적으로 일부 문제가 있을 수 있는 문장이 포함되는 스레입니다. ★ 스레주는 학생 신분입니다. 그렇기에 스토리 진행은 주로 주말에 진행되며 주말 오후 7시부터 10시까지가 정규 진행 시간입니다. ★ 본 스레는 2015년 스레딕에 있었던 크라노미온 연대기의 리부트 스레입니다. 약 3년만에 리부트를 진행하는 만큼 이전 설정들과는 다른 부분이 존재합니다. ★ 본 스레는 분쟁을 지양하고 화합을 지향합니다. 가능한 한 싸우지 말고 완만히 해결할 수 있도록 부탁드립니다. 또한 중재가 필요한 경우 스레주가 직접 상황을 중지시킨 뒤 분쟁에 대해 판단하고 중재할 것을 약속드립니다. 스레주는 무조건적인 중립을 취할 것을 약속드립니다. ★ 스레의 진행은 행동이 필요한 대사에 >>을 써 주시는 것으로 판단합니다. 없는 경우 진행이 아닌 것으로 판단합니다(ex: >>상점 주인에게 말을 걸어봅니다.) ★ 완결까지 즐겁게 달리는 것을 목표로 합니다. ★ 시트스레 : http://thredic.com/index.php?document_srl=23986419 ★ 캐릭터 정리 : https://docs.google.com/spreadsheets/d/1MEIo4hOLyVPxxmyjjQhb2dV_APnQmNGS3ZtRpKAxo2k/edit?usp=sharing ★크라노미온 연대기 위키 : http://threadiki.80port.net/wiki/wiki.php/R.%20%ED%81%AC%EB%9D%BC%EB%85%B8%EB%AF%B8%EC%98%A8%20%EC%97%B0%EB%8C%80%EA%B8%B0?action=show

세상에 마상에 케일럼보다 세다더니...! 그럼 새디가 다크나이트인것도 이미 알아차렸나요?

정확히는 쿼터 갓이지만요. 네. 이미 첫눈에...

끼에에에에에엑.................................

빌로도 교단은 선신은 아니니까요. 중립신이에요.

헉 다행이네요. 하긴 선신이였으면 보자마자 칼 빼들고 사막의 율법 봤을거야...

새벽이니까 레주가 레스주들에게 던지는 질문들 더 없나용

칼랑카 넘모 위험한 땅.. 언제나 죽어버린 미래를 볼 때 마다. 유론주의 후회로 멘탈을 너덜너덜 ...아아...

Q. 레주의 문체에 대해 서술해봅시다. Q. 중간평가. 가장 후회하는 행동은? Q. NPC 하나에게 어울리는 BGM을 올려봅시다.(종류 무관. 주제는 분위기/목소리중 잡아서 올릴 것) Q. 얻고싶은 스킬이 있다면 어떤 스킬인지 써봅시다

>>910 크크크.... 크라노미온 나이트 크크...

>>900 앗... 아아... 그럼 빌로도는 무슨 신인가영!

태양과 전사의 신입니다.

>>911 A1 : 정직하고 호소력 있는 문체 A2 : 딱히 없음 A3 : 올디옴 목소리 https://youtu.be/RKGM1cUmezg A4 : 짱짱 센 중추술?

>>911 A. 강렬해요. 특히 헬론타의 등장에서 그 느낌이 가장 잘 느껴졌어요. 그리고 헬론타가 갑자기 죽었을 때의 그 허무감도 굉장히 잘! A . 베나티아 백작에게 진심을 담아 스승님이라고 못 불러본 것. 목숨을 구해줘서 고맙다고 진심을 다해 감사의 인사를 하지 못한 것. A. https://www.youtube.com/watch?v=dT2owtxkU8k 케일럼 분위기. 마나 폭주로 사망한 애인을 아직도 생각하고 있다는 점에서.. A. 마음가짐에 대한 거요. 기본적으로 유론이는 멘탈이 약해서..

Q. 레주의 문체에 대해 서술해봅시다. 설명은 못하겠는데 읽는 사람을 빨아들이는 무언가가 있습니다... 몬가... 몬가 일어나고 있음... Q. 중간평가. 가장 후회하는 행동은? 아직은 없네영. Q. NPC 하나에게 어울리는 BGM을 올려봅시다.(종류 무관. 주제는 분위기/목소리중 잡아서 올릴 것) 잘... 모르겠따...! 음알못이라 흑흑... Q. 얻고싶은 스킬이 있다면 어떤 스킬인지 써봅시다 악신의 성기사다운...(?) 막 어두운 검기를 쏘는 그런 간지포풍 스킬...!

새디주 안녕히 주무세여.

유론주도 이만 자러갈게요! 모두 안녕!

유론주도 안녕히~ 후후후... 최후의 생존자...(아님)

이전에는 평일이라 해도 가끔씩 심야일상도 돌리고 그랬는데. 이젠 그럴 짬도 안 나네요.

오늘 점심은... 프로토스가 우승합니다.

어서오세요 제라드주!

"쏟아 부었으니까요. 우와 되게 고슴도치 같다." 보통 사람이었으면 열댓번은 죽었어도 죽었을 수의 화살이었다. 튕겨나간 것도 아니고 갑옷이 아닌 곳에는 죄 제대로 박혀선 그야말로 고슴도치꼴을 하게 만들고 말았다. 플린츠는 너무 많이 쐈나- 하는 생각을 하며 새삼 피가 묻어나지도 않는 활을 보며 흐음- 하는 소리를 냈다. 확실히, 정면에서 나서는 사람에게는 훌륭한 능력이었다. 죽여도 죽지 않는다는 건 수호자에게 있어 좋은 요소였다. "그렇다면 다행이네요. 동료가 강하다는 거잖아요?" 플린츠는 유쾌하게 웃으며 말하고는 바닥에 발 끝을 푹푹하고 박아대었다. "그럼 전 이만 가볼게요. 사실 마수잡으러 가던 길이어서요." 그럼! 하고, 플린츠는 곧바로 달려가기 시작했다. 여전히 빠르게, 앞서가는 바람을 쫓듯. //막레입니다. 수고하셨어요!

어서와요 플린츠주!!

>>911 A1. 무언가 임팩트 있는 장면을 표현할 떄 좋은 것 같아요. 단장님 멋지다!!!(포효) A2. ...낭로님 그냥 보낸 것? 좀 더 메달리면 스승님 되주셨으려나....하고,... 사실 후회되지 않는 떄가 없어요. '좀 더 잘할 수 있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이 계속해서 들어서.... A3. 낭로 라네올, Sunset https://youtu.be/8On2lQenMIQ 사실 이 질문 봤을 때 부터, '황혼무렵의 모험가'라고 하니까 이거 말고 생각나느 게 없더라구요.. 인생에 석양이 지는데도 멈추지 않고 떠도는 모험가에게 바칩니다. A4. 현재는 궁투술이죠? 사실 현재는 가속계 스킬을 얻고 싶다는 생각이 드네요. 바람속성 인챈트도 좋고...

사실 플린츠의 테마곡인 Journey도 생각해봤지만서도. 라네올님.. >>928 안녕하세요 유론주!

그나저나 탕아 유론 굉장하네요. 그 쪽으로 갔어도 굉장했을 것 같은데....

>>930 반가워요! >>931 보면 아마 다른 플린츠도 있었을 것 같은데... 탕아 유론이요? 아 그건 다른 사람입니다. 우리 유롱이가 저렇게 믿음직스러울리가 없습니다.

>>932 아마 있었겠죠? 어제만 하도 낭로의 후계자 플린츠라는 선택지가 사라졌을 수도.... 그리고 현재 유롱이도 믿음직스러운걸요. 가장 강하니까.(끄덕)

>>933 사기꾼이고 자신감이 없는 유롱이보단.. 탕론이가 너무 믿음직스러워서..(절레)

>>934 멀지 않은 미래에는 약지 유론이도 매우 자신감 넘치게 되게죠!(확신) 탕론이.. 왜 탕수육이 생각나는지 모르겠지만 아무튼, 그것도 유론이니까요. 유론이는 믿음직스러운 것이다!(확신)

믿음직스러운 유론이라니.. 언밸런스에요! 다른 분들도 더더 강해져서 다양한 데이터 보여주셨으면... 0ㅁ0 캡틴 크라노미온 제라드 나 투기장의 황제 카강!

유롱 별명의 바리에이션이 늘어나는 느낌이에여

어서오세요 로지온주!! 바리에이션은 얼마든지 늘어날 수 있져. 로지온도 별명 만들 수 있어요!

유론 유롱 율혼 탕론 >>936 광전사 로지온!

갑자기 플레쉬 골렘(시체골렘) 조종하는 네크로멘서 카를라가 생각났습니다. 왜지

새디주 어서오세요! 위에 막레 있슴다!

어서오세요 새디주! 카를라주!!

>>940 네크로맨서는 멋지니까입니다. 인사 까먹어서 죄송합니다. 어서오세요 카를라! >>943 수고하셨어요!

새디주 플린츠주 유론주 반가워요! 저는 다시 사라집니다 스르륵...

>>946 안녕히가세요..(합장)

잘가요 카를라주.. 잡담..음. 유론이는 사실 정말 괴도 같은 느낌을 생각했으나. 복수귀의 설정은 약지가 더 어울려서 결국 약지를 선택했다고 카더라..

다들 어울리는 길을 선택해서 전직을 하겠죠!

플린츠... 전직은 할 수 있을까...(절레)

플린츠도 전직 할 수 있을거에요!!

(원했던 반응을 얻어서 흡족함)

저두요..... 으으 칼랑카. 으으 제국 으으 마수. 제국 1번창이 기사단을 이끌고 방패검병을 대리고 온다면 어떻게 해야할까요..

(우동 먹어서 든든) >>955 제국 xxx 를 외치며 다투면 됩니다?

>>955 라간이 어떻게 해주지 않을까요 . ..(먼산

어쨌든 15,16기 사람들이 할 수 있는건 없다! 도망가자!

근데 제국애들은 이 성에 있는 사람들이 반제국 주의자라는 걸 모르는 것 같던데.. 백작 " 아! 마수 잡기 빡세다! 성에서 사람 좀 차출해야지 ㅎㅎ"

>>959 은근슬쩍 모른 척 끼어서 마수 잡은 다음 지친 녀석 등에다가 칼침놓기?

>>959 그렇게 15,16기 전원이 차출되고....

>>960 ..... 0ㅁ0 사건사고가 이렇게 또. >>961 마수... 레이드...

하늘 산책 마법사는 하늘을 나는 것을 꿈꾸었다. 그러나 타고난 마력이 미약했던 마법사는 자신이 언제가 되어도 하늘을 날 수 없을 것을 알았다. 그랬기에 그 마법사는 제가 구할 수 있는 가장 좋은 신발을 구하고서, 세계를 돌아다녔다. 미약한 마력으로 소박한 도움을 주며 누군가의 기억에 남은 그 마법사는 마수를 만나 생의 마침표를 찍었다. 시답잖은 마수였으나, 마법사에게는 그마저도 재해였다. 피가 묻고 찢어진 옷, 망가진 지팡이, 남은 건 그가 평생을 신고 다닌 신발 뿐. 그가 평생을 신고 다닌 신발에는 그의 소원이 담겨 있다. ▶착용자에게 무게 감소(소)를 부여합니다. ▶착용자에게 도약력 강화(소)를 부여합니다. ▶여행자의 마지막 바람이 깃들어있습니다. 빈사상태에서 한 턴 비행을 할 수 있습니다. ▶착용제한 : 레벨 15이상, 셋 이상의 나라에 방문한 자. //출품작! 하늘 산책!

그러고보니까 마수 레이드가 내일이었나요? (두근둨흔)

>>963 플린츠주! 레어템은 효과가 3개 까지입니다!

>>966 아는데... 제한도 효과에 추가인지 잘 몰라서요.... 레주가 제한을 추가해봅시다- 라고 하셨는데 이게 어떤 제한인지 잘 몰라서 일단 저렇게 넣어놨어요.

허나 인간은 방법을 찾는다. 메인인 빈사시 비행 능력에 제한을 걸어버린다!

갱신. 토, 일은 마수 레이드를 하고 오늘은....불금이니 이벤트 레이드를 해볼까요?

옷 이벤트 레이드 이벤트 레이드!(만세만만세) 아 레주 착용 제한도 효과라 레어템 효과 제한에 포함되나요?

제한은 따로 두시면 됩니다. 루치아의 붉은 눈의 친절이 제한의 참고용이네요

이벤트 레이드 만세에!! 이벤트 레이드!!

제한 넣었다! 플린츠로 얻는다 하더라도 15렙....한참.... 이벤트 레이드 아무튼 레이드니까! 좋다아!

무려 이벤트 레이드 대상 중에는 고대의 킹급 마수 둘이 들어있단 사실...

..미래버전으로 싸우거나 그런건가....

이기려고 하기보단 체험이니까요. 과거에는 이런 애들이 있었지만 결국 종족들한테 당해 죽었다. 같은....

(언데드 군대를 이끄는 다크나이트의 미래를 꿈꾸는 중)

그렇다고 원본을 상대하면 상대는 커념 보자마자 공포로 죽는 레스주들도 있을테니까 힘의 제한을 겁니다. 킹급 마수같은 애들은 생전 무력의 1% 정도만 사용 가능해요.

...와아.. 레이드 목록.. 누구누구 있나요??

>>980 1%인데 레이드 대상인 것도 정말.... 킹급은 괜히 킹급이 아닌....

탕아 유론 잿빛 바람 플린츠 강철의 귀장 제라드 용술사 루치아 아르테니아의 두번째 검 새디 엘프의 친구 로지온 신의 검 키아라 크라노미온의 열한번째 달 케일럼 오크왕 바거나트 무검의 기사 아반트 사형의 재앙 유야챠 크라노미온 최강의 검 라옐 마장 아율타 심해의 주인 라스티우라 낭로 라네올

라엘 백작에.. 마수의 바다? 에 있는 심해의 주인까지 있네요. 라네올에 아율타까지...ㄷ 유야챠는 처음 들어봐요

>>983 잿빛바람..? 낭로님을 따라갔다면 갔을 길인가요? 그나저나 무서운 사람들 너무 많잖...

개인적으로 캐릭터들 미래랑 싸워보고 싶은데 어떻게 되려나요...

일단 미래의 새디랑은 싸우고 싶지 않은걸로......

유야차는 고대의 킹급 마수인데 세력을 이끌지 않아서 킹급이었지 세력을 이끌었다면 충분히 엠페러급의 마수였어요. 네 개의 머리가 각각 검, 활, 방패, 지팡이를 상징하고 페이스마다 머리가 바뀌면서 전투 방식이 바뀌는 마수입니다. 생전에는 현자 유론과 실버 드래곤 세나트루나, 검성 하이덴베르트, 대벽의 진, 야수들의 아버지 라타루스 등이 모여 토벌했습니다.

검성에 현자... ..0ㅁ0 너무 강한ㄷ..

>>989 전설적인 영웅들이 가득 모여서 토벌해야만 했던 괴물이라니...(소름) 1%로도 플레이어블 정도는 가뿐히 뭉게버릴듯한.. >>988 그리고 미래 새디랑 만났다고.

그러려나요. 한 0.4%정도로 해야하나..

아무튼 플린츠주는 대 기대!

율혼주도 기대합니다!!

불금이니 다른 분들 오시면....불태워봅시다. 혹시라도 이기면 보상은 보스템 진짜 드립니다.

>>996 레이드 뛰다 죽어도 괜찮나요?

>>996 혹시라도....0ㅁ0

뭐...! 이벤트 레이드...!
855레스 [반상L/ALL/이능력/대립] 히어로 vs 빌런? - 술이 들어간다 쭉 쭉 쭉쭉~★ 2018.11.11 156 Hit
상황극 2018/11/10 19:55:09 이름 : 이름없음
958레스 [상L]폭풍고교 사이클론 동아리! 2018.11.11 870 Hit
상황극 2018/11/02 03:17:33 이름 : 부장
108레스 [상L] 여명은 별을 꿈꾼다. 2018.11.11 374 Hit
상황극 2018/11/08 22:02:48 이름 : 이름없음
1000레스 [반상L/연애/감정 교류 중심] 사랑이겠죠, 이런 내 마음은. - 8판 2018.11.10 437 Hit
상황극 2018/11/08 21:02:12 이름 : ◆9cnu3u02k3y
1000레스 [All/판타지/육성/리부트] 크라노미온 연대기 - 011 2018.11.10 244 Hit
상황극 2018/11/09 08:10:25 이름 : ◆mHxBe5gqi4E
1레스 [상L] 민턴 가문의 이상한 나날들 2018.11.10 46 Hit
상황극 2018/11/10 18:12:05 이름 : 이름없음
1000레스 [ALL/이능력/대립] 히어로 vs 빌런? - 20. 유감이군.(비웃) 2018.11.10 785 Hit
상황극 2018/11/06 20:32:02 이름 : ◆K46lA7wNtiq
1000레스 [상L][크로스오버] 몽환의 숲으로 이어진 밤거리와 고등학생 - 05 2018.11.09 1025 Hit
상황극 2018/10/29 22:26:55 이름 : ◆s9zhxO6ZcnB
1000레스 » [All/판타지/육성/리부트] 크라노미온 연대기 - 010 2018.11.09 317 Hit
상황극 2018/11/07 17:21:42 이름 : ◆va8nTXwGla1
1000레스 [반상L/연애/감정 교류 중심] 사랑이겠죠, 이런 내 마음은. - 7판 2018.11.08 445 Hit
상황극 2018/11/06 21:18:24 이름 : ◆U2HwsmK3Vht
46레스 수인 느와르 딥 다크 일상 대립물을 만드는 준비&수요조사 스레! 2018.11.08 255 Hit
상황극 2018/11/05 23:46:15 이름 : 예비스레주
278레스 [상L/개그] 어서오세요, 피자가게입니다! 2018.11.08 618 Hit
상황극 2018/10/22 16:51:53 이름 : 좋(같)은 피자, 위대한 피자
12레스 [상L/좀비/아포칼립스/생존] 원예부원인 우리들의 학교생활! 2018.11.08 86 Hit
상황극 2018/11/08 01:44:19 이름 : 한유수/여/3학년/부장/지력
1000레스 🌸상황극판 잡담스레 4🌹 2018.11.08 4354 Hit
상황극 2018/10/20 11:46:13 이름 : 이름없음
1000레스 [All/판타지/육성/리부트] 크라노미온 연대기 - 009 2018.11.07 323 Hit
상황극 2018/11/05 22:51:32 이름 : ◆6o447tbg45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