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레스, n0레스 사람이 "눈"이라고 적으면 나머지 ~4, n9 사람들이 "한 밤 중에 내리는 눈." 이런 식으로 쓰면 되. 간단하게 "진눈깨비" 라고 적는 게 아니라, 그 주제에 맞는 자세한 느낌이나 묘사를 적는 거야. 나부터 할게, 애증(4까지)

죽기 직전 고백. 울음을 꾹 참지만 어쩔 수 없이 뚝뚝 떨어지는 눈물. 죽는 쪽이 "왜 울고 그래." 덤덤하게 말하면 잠시 침묵하더니 입을 아주 작게 열고 떨리는 목소리로 좋아해. 고백하는 씬 미쳐버린다.

>>300 >>301 A가 B를 포함한 사람들을 지키고 희생하는 방식으로 죽는 거... B는 A의 죽음에 크게 상심하고 괴로워하지만 자기 자신과 다른 사람들의 삶이 곧 A가 남긴 유품이었기에 이를 지키기 위해 어떻게든 추스리며 자신과 모두를 위해 어떻게든 살아가고 주변에서는 B가 A의 죽음을 잘 극복하고 살아가고 있구나 싶지만 속으로는 후회와 죄책감 등으로 좀 문드러져 있었으면 더 좋겠다!

서로를 위해 희생해서 죽는거.. 원래 A가 죽을 운명이였으면 B가 바꾸고 자신이 죽는거.. 아니면 에이가 비를 죽이는 것도 좋아 뭐 능력이 폭주해서 죽였다~~ 아니면 착각해서 죽였다~~ 그런거

한 명이 다른 한 명한테 말실수하다

나 나 싫어. 같은 말 실수 좋아 들은 애는 막 상처고 말 한 애도 당황하는거

예나... 선정이 딸이에요! 같은 류의 출생의 비밀과 관련된 말실수

두 인물이 한창 말다툼하는데, 어느 한 명이 해선 안 될 말을 해버리고, 다른 한 명이 거기에 뭐? 라고 되묻고 해선 안 될말 한 애도 미안하다 하는데 그 순간 둘이 걍 손절치게 되는거

러시아식 유머라고 하나 앞뒤가 바뀐거 뻘하게 웃겨서 좋음

주인공의 라이벌이 더 위인 상태에서 시작해서 주인공이 서서히 따라잡는 그런 관계 사랑함. 근데 여기서 중요한 건 그렇게 따라잡고 주인공이 앞질렀다! 라는 묘사는 없어야 함. 그냥 그 후로 얘넨 대등한 라이벌로서 한명이 더 앞서 나가고 그런 거 없이 이제부턴 같이 성장해나가는 거 좋아함.

둘중 한쪽이 약간 앞서는 상태로, 뒤에 있는 쪽이 일방적으로 너는 내 라이벌이다 넌 내가 넌 꼭 이기고 말겠다 이러면서 열심히 따라오는 느낌이 좋아! 앞서는 쪽과 따라오는 쪽 중 누가 주인공이고 누가 라이벌이어도 좋고, 또 외형이든 성격이든 이미지가 반대되어야 더 좋아! 다르기에 서로 맞물리는 분위기의 라이벌 겸 파트너스러운 관계 따라오는 쪽은 처음에는 자기를 앞서는 상대를 두고 열등감이나 질투심을 느끼지만 그것들이 긍정적인 경쟁심으로 승화되어 스스로 더 갈고닦을 수 있는 원동력이 되는 과정이 좋아 앞서는 쪽은 처음에는 상대를 라이벌이 아닌 그냥 친구로 여겼으면 좋겠다... 얘가 주인공이면 그냥 마냥 해맑고 착한 주인공이라 자신에게 경쟁심 드러내는 라이벌을 두고 자주 승부를 걸어오는 친구! 이렇게만 보고 주인공이 아닐 경우는 사교성이 서투른 천재 이미지로 치고, 자꾸 자신에게 승부 걸어오는 주인공이 자기 이겨먹으려고 으르렁거리는 건 안중에도 없고 자신에게 먼저 다가와준 몇 없는 사람이라 기뻐하는 거면 좋겠다 그러다가도 둘 다 거의 비슷한 자리까지 따라올 때 즈음 앞서던 쪽도 상대를 대등한 라이벌로 인정하고... 그때가 되면 둘 다 함께 여러 일 겪으며 사이가 좋아져서 최고의 라이벌이자 친구이고 또한 어떤 상황에서는 함께 발을 맞추는 파트너! 그런 이상적인 관계!

>>309 짱구아빠 똥먹는데 카레얘기 하지마라? 에어로버의 션&찰스가 딱 그예시야! 처음에는 모르는 상태에서 라이벌로 만났다가 최종화쯤 될때쯤 둘도없는 절친되는거! 중간에 막 티격태격대는 모습 보는게 귀엽고 재밌어 ㅋㅋㅋ

라이벌이랑 주인공 둘 다 노력충인데 주인공이 라이벌보다 실력 더 좋은 상태로 만났다가 점점 실력 따라잡히는거. 근데 그냥 따라잡히는게 아니라 서로 교류하면서 서로가 서로의 스승이 되야함.

좋아하는 서비스신(?) 이라 해야하나? 평소 스토리와는 다른 어떤 특별한 날 특별한 상황 바닷가/수영복 신, 무도회 or 파티, 학교 축제/학예발표회 연극 등... 난 메인 커플이 후일담에서 서로 데이트하는 장면

난 서로 차려입는 무도회나 파티 같은 거 좋아해 커플들끼리 사귀기 전 이면 더 좋아

축제!!!!!!!! 무조건 축제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717레스 >>5n 레스마다 호불호 저울질하는 스레 8 30분 전 new 1519 Hit
취향 2021/04/17 15:32:50 이름 : 이름없음
974레스 >>5레스가 주제를, 나머지가 취향 하나씩 말하는 스레 2 39분 전 new 2454 Hit
취향 2020/12/21 00:19:17 이름 : 이름없음
318레스 5레스마다 픽크루로 취향캐를 만들어보는 스레(4) 3시간 전 new 1413 Hit
취향 2021/05/04 19:16:33 이름 : 이름없음
580레스 최애캐의 사진을 올려보자!! 4시간 전 new 7387 Hit
취향 2018/04/01 02:06:20 이름 : 이름없음
68레스 최애한테 하고 싶은 말 적는 스레! 5시간 전 new 449 Hit
취향 2021/01/17 20:45:31 이름 : 이름없음
70레스 매력적인 악역을 앓는 스레 6시간 전 new 656 Hit
취향 2020/09/28 06:17:42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빻았는데 본진한테 당하고 싶은 거 말하는 스레 8시간 전 new 15 Hit
취향 2021/06/14 00:04:26 이름 : 이름없음
87레스 개 빻았는데 좋아하는 연출 말하고 가는 스레 8시간 전 new 936 Hit
취향 2021/03/17 23:16:24 이름 : 이름없음
104레스 최애를 때릴 수 있다면 9시간 전 new 1133 Hit
취향 2019/09/01 09:49:58 이름 : 이름없음
62레스 주인공은 사랑입니다. 주인공 파는 스레 9시간 전 new 748 Hit
취향 2019/08/10 10:18:17 이름 : 이름없음
13레스 밸런스 게임🔥 13시간 전 new 60 Hit
취향 2021/06/10 11:30:59 이름 : 이름없음
259레스 좋아하는 캐릭터 이름만 외치고 가기 14시간 전 new 2131 Hit
취향 2019/02/06 00:22:10 이름 : 이름없음
360레스 최애캐의 직업을 적고 가는 스레 22시간 전 new 2913 Hit
취향 2018/08/01 01:02:17 이름 : 이름없음
56레스 인상적이었던 2차를 말해보자! 22시간 전 new 812 Hit
취향 2021/01/31 22:31:01 이름 : 이름없음
37레스 최애캐의 생일을 축하하는 스레 2021.06.13 429 Hit
취향 2019/03/03 00:58:55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