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느 누군가를 따라 달리고 달렸다. 하지만 그 사람은 금새 눈 앞에서 사라질 정도로 빨랐고, 그 사람이 흐리게 보일 정도로 안개가 자욱했다. 그 사람만 보고 달리다보니 정신이 아득해졌다. 체력도 생각하지 않고 너무 무리했다. . . "그렇기에 니가 잡혀온거야." *** "여긴 어디지?" 눈을 떠보니 빛이 들어올 틈 조차없는 방안, 전등도 없었다. 그리고 나는 구석에 있는 쇠기둥에 난 밧줄로 묶여있었다. 난 정신을 차리고 주위를 두리번거렸다. 가만히 바닥에 다리를 쭉 피고 기둥에 허리를 기대고 머린 벽에 기대고 있었지만, 발바닥에 0.5cm가량 떨어져있는 커터칼을 발견했다. <선택의 갈림길♧> 1. 발을 꼼지락거리며 움직여 칼을 줍는다. 2. 매듭을 먼저 풀 것이다. ♧게임 선택의 갈림길은 다수결의 선택을 우선시합니다. ♤1탄 시작을 끝내시면 2탄으로 넘어갑니다.

칼을 주웠다. 칼로 밧줄을 끊어 팔이 자유로워졌다. [ITEM획득 - 낡은 커터칼] 이제 방이 눈에 점점 들어온다. 4평가량 되어보이는 방에 길다란 쇠기둥, 그리고 왼쪽 벽 모서리에 작은 회색 상자가 보인다. 열쇠를 찾아야 할 것 같다. 하지만 상자보다 중요한 것은 방에서 나가 이 일이 왜 벌어진 것인지 듣고싶다. <선택의 갈림길♧> 1. 방을 더 살핀다. 2. 문이 열리는지 볼 것이다.

>>4 [소지 i-tem : 낡은 커터칼] 방을 더 살피기로 했다. 열쇠를 찾으려고 방을 돌아다녔지만, 어딘가 색이 다른 네모모양의 벽을 발견한 것 이외엔 소득이 없었다. 그 네모는 열쇠구멍이 있는 것도 아니었다. 혹시 버튼일까? <선택의 갈림길♧> 1. 눌러본다. 2. 자세히 더 살핀다.

[소지 item - 낡은 커터칼] <item을 획득하셨습니다 : 회색열쇠> "다.. 다행이야. 이제 상자를 열까, 문을 열까?" 하지만 상당히 낡고 녹슬어서 한 번밖에 사용할 수 없습니다. <선택의 갈림길♧> 1. 상자를 연다. 2. 문을 연다. ♧실수하실 경우 GAME OVER 다시 하실 수 있습니다♧

<찰칵찰칵> "왜.. 왜 안열리지?" <바삭> "열쇠가.." [GAME OVER.] 첫 번째 엔딩 - 신중하게 파악하자 [SISTEM - 이어서 하시겠습니까? 처음부터 시작하시겠습니까?] 1. 이어서 진행 2. 처음부터 진행

어느 누군가를 따라 달리고 달렸다. 하지만 그 사람은 금새 눈 앞에서 사라질 정도로 빨랐고, 그 사람이 흐리게 보일 정도로 안개가 자욱했다. 그 사람만 보고 달리다보니 정신이 아득해졌다. 체력도 생각하지 않고 너무 무리했다. . . "그렇기에 니가 잡혀온거야." *** "여긴 어디지?" 눈을 떠보니 빛이 들어올 틈 조차없는 방안, 전등도 없었다. 그리고 나는 구석에 있는 쇠기둥에 난 밧줄로 묶여있었다. 난 정신을 차리고 주위를 두리번거렸다. 가만히 바닥에 다리를 쭉 피고 기둥에 허리를 기대고 머린 벽에 기대고 있었지만, 발바닥에 0.5cm가량 떨어져있는 커터칼을 발견했다. <선택의 갈림길♧> 1. 발을 꼼지락거리며 움직여 칼을 줍는다. 2. 매듭을 먼저 풀 것이다. ♧게임 선택의 갈림길은 다수결의 선택을 우선시합니다. ♤1탄 시작을 끝내시면 2탄으로 넘어갑니다.

칼을 주웠다. 칼로 밧줄을 끊어 팔이 자유로워졌다. [ITEM획득 - 낡은 커터칼] 이제 방이 눈에 점점 들어온다. 4평가량 되어보이는 방에 길다란 쇠기둥, 그리고 왼쪽 벽 모서리에 작은 회색 상자가 보인다. 열쇠를 찾아야 할 것 같다. 하지만 상자보다 중요한 것은 방에서 나가 이 일이 왜 벌어진 것인지 듣고싶다. <선택의 갈림길♧> 1. 방을 더 살핀다. 2. 문이 열리는지 볼 것이다.

[소지 i-tem : 낡은 커터칼] 방을 더 살피기로 했다. 열쇠를 찾으려고 방을 돌아다녔지만, 어딘가 색이 다른 네모모양의 벽을 발견한 것 이외엔 소득이 없었다. 그 네모는 열쇠구멍이 있는 것도 아니었다. 혹시 버튼일까? <선택의 갈림길♧> 1. 눌러본다. 2. 자세히 더 살핀다. (아이디 입력실수)

[소지 item - 낡은 커터칼] <item을 획득하셨습니다 : 회색열쇠> "다.. 다행이야. 이제 상자를 열까, 문을 열까?" 하지만 상당히 낡고 녹슬어서 한 번밖에 사용할 수 없습니다. <선택의 갈림길♧> 1. 상자를 연다. 2. 문을 연다. ♧실수하실 경우 GAME OVER 다시 하실 수 있습니다♧

[소지 item - 낡은 커터칼] <item 사용하셨습니다 - 회색열쇠> <item 획득하셨습니다 - 건전지가 들어있는 리모컨> "어! 상자 안에 왠 리모컨?" 상자 안에는 On Off만 적혀있는 리모컨과 작은 지도가 그려져있었다. 일렬로 정돈되어있는 공간이지만 첫 번째 방 구조는 상당히 간단했다. 두 번째 방부터는 옆으로 갈 문도있지만 그 문은 연결된 문이 두 번째 방이다. 갈 수록 방이 복잡해진다. 현재 리모컨으로 할 수 있는것이 무엇일까? <선택의 갈림길♧> 1. on 버튼을 누른다. 2. off 버튼을 누른다. 3. 방을 더 조사한다.

<의견 불일치로 한 분 더 기다리겠습니다.>

[소지 I-tem : 낡은 커터칼] [소지 I-tem : 건전지가 들어있는 리모컨] <리모컨을 사용하였습니다.> "문이 열린다..! 그나저나 진짜 뭐 하는 곳.." "읍읍!! 읍읍읍!!" 두 번째방으로 나오니 입에 청테이프가 붙여져있는 머리가 긴 여자와 만났다. 진짜 이쁘게 생겼.. 그게 아니지. 테이프가 있어서 말 못 할거 같은데 몸도 묶여있고.. 테이프를 떼고 상황을 들어볼까? 아니면 첫 번째 방처럼 조사하여 혼자 탈출할까? 가둔 사람이랑 연관되어있다면.. 어떻게하지? <선택의 갈림길♧> 1. 테이프를 풀어주고 상황을 듣는다. 2. 적이랑 연관되었을 수도 있으니 풀어주지 않는다.

[소지 I-tem : 낡은 커터칼] [소지 I-tem : 건전지가 들어있는 리모컨] <그녀의 청 테이프를 풀었다.> "고마워요.. 어쩌다 오시게 되신거에요?" "여자친구를 데려다주고 집 가는길에.." "아.. 그렇군요, 일단 이 방에서 나가야 할 것 같아요. 옆 방에 문 열쇠가 있어요. 저는 그의 얼굴을 봤어요." "일단 진정하시죠. 밧줄을 풀어드릴게요." <낡은 커터칼을 사용하였다. 칼날이 부러졌다.> "이 방 구조는 책상, 책상의 서랍, 옷장, 옆 문, 문 안은 자세히 모르지만 열쇠를 두고 나가는 걸 봤어요. 기절한 척 하느라 힘들었지만요. 나갈 준비를 하세요. 갑시다." <선택의 갈림길♧> 1. 책상을 먼저 찾아본다. (서랍포함) 2. 옷장을 먼저 찾아본다.

<소지 I-tem : 건전지가 들어있는 리모컨> "책상 위에 책이랑.. 엇. 책 사이에 열쇠찾았어요" "그걸 써봐야할 것 같아요. 어디 열쇠일까요? 크기가 작은데." "일단 찾아봅시다." 작은 열쇠를 획득했다. 책상에 잠겨져있는 서랍이 있다. <선택의 갈림길♧> 1. 서랍을 연다. 2. 옷장을 연다.

<i - tem : 건전지가 들어있는 리모컨> 서랍 문을 열었다. 안에는 작은 상자로 ○○○○. 네개의 숫자를 입력하여 확인하는 방식이다. 어디에 숫자가 있을까.. "숫자 입력방식이네요. 키패드도 숫자이고.. 비밀번호의 힌트가 어디 있지않을까요?" "그렇게 생각해요. 일단 어디부터 둘러볼까요?" <선택의 갈림길♧> 1. 옆문이 열렸을지도 모르니 옆문을 열어본다. 2. 옷장을 열어본다.

[소지 I-tem : 건전지가 들어있는 리모컨] <옷장을 열었다.> 옷에 <2제곱2:12+66> 라고 적혀있다. "이걸 풀어서 넣는것 아닌가요?" "하하.. 이런 문제를 너무 오래전에 풀어서.." "그럼 제가 해볼게요." <정답을 맞춰라♧> 1. 앞의 제곱은 일의 단위 숫자이므로 맨 앞은 0으로 표기한다. 2. 제곱의 결과는 두번째 자리.

[Item : 건전지가 들어있는리모컨] <0478 입력>.. "문이 열렸어요! 옆 방으로 가요!" 그녀를 따라 옆 방으로 넘어갔다. 그 곳에는 암흑 그 자체였다. 불을 키거나 양초가 필요할 것 같아. 하지만 너무 어두워서 스위치도 안 보여. 옆 방에서 양초를 봤었나..? 맞다, 초가 있어도 라이터가 없다면.. 제길, 빨리 나가서 애인만나야하는데..!!!! <당신의 선택은?> 1. 양초, 라이터, 스위치가 없다. 2. 서술형입니다.

리모컨을 사용해보면 어떨까?

[system : 건전지가 들어있는 리모컨을 사용하여 전등을 켰다.] "방에 누가 살았나봐요. 집 같은 구조네요." "그럼 뭐 부터 해볼까요? 찾아봅시다. 책상쪽이랑 난로 쪽은 그 쪽이 찾아주세요. 저는 상자쪽을 찾고 합류 할게요." [system : 이제 여성과 남성으로 나뉩니다. 여성분은 책상을 먼저 찾아봐야 하며, 남성분은 상자를 찾으셔야 합니다. 여성 시점으로 하실경우 '여자 :' 라고 행동을 선택해주시면 됩니다. 앞으로 수수께끼가 많은 질문으로 나올 것입니다.] [system : 시점은 누구 먼저?] 1. 여자 2. 남자

[system : 여자 시점으로 진행합니다.] 책상을 먼저 살펴보기 위해 찾아왔다. 서랍엔 잠겨져있는 부분도 있고, 서랍도 있다... 어? 저게 뭐야. 아까는 봤을때 없던 것 같은 네모 상자가 책상 밑에 구석에 놓여져있다. 풀어볼까? 아니면 함정일까? [system : 상자를 여시겠습니까? 서랍을 먼저 찾아보시겠습니까?] 1. 상자 2. 서랍
레스 작성
4레스 검거된 밀수꾼 2019.08.11 84 Hit
미궁게임 2019/08/11 12:46:00 이름 : 이름없음
11레스 안녕하세요 저는 ○○입니다 2019.08.11 171 Hit
미궁게임 2019/08/08 02:47:55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납치범의 제안 2019.08.11 120 Hit
미궁게임 2019/08/11 06:43:55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Prison Escape Game !! 2019.08.11 72 Hit
미궁게임 2019/08/11 08:30:04 이름 : 이름없음
7레스 . 2019.08.11 51 Hit
미궁게임 2019/08/11 01:14:00 이름 : ◆BBxXvvhglvj
60레스 SHoRT QuiZ 2019.08.10 353 Hit
미궁게임 2019/07/20 12:55:19 이름 : ◆s5O4NwK5fbx
268레스 어서오거라 아가야 2019.08.09 2567 Hit
미궁게임 2019/07/09 15:30:43 이름 : ◆VbwoFcla8mG L
3레스 Last 2019.08.07 49 Hit
미궁게임 2019/08/07 08:24:58 이름 : Don't escape
250레스 마녀의 저택 2019.08.07 1147 Hit
미궁게임 2019/02/03 21:03:51 이름 : Rosa
84레스 문제 같이풀자 2019.08.05 1200 Hit
미궁게임 2019/05/31 13:46:21 이름 : 이름없음
43레스 » 어두운 빛 _ 시작 2019.07.31 304 Hit
미궁게임 2019/07/19 22:46:46 이름 : ◆Pcmk5TRClBe
944레스 title:come back home 2019.07.26 1235 Hit
미궁게임 2019/07/24 23:31:21 이름 : 이름없음
6레스 마법의 용사 2019.07.25 78 Hit
미궁게임 2019/07/24 22:40:30 이름 : 이름없음
11레스 천번의 앨리스와 어딘가의 카드 2019.07.25 191 Hit
미궁게임 2019/07/16 15:42:19 이름 : 채셔
142레스 미궁게임인지 뭔지 몰라서 여기 스레세웠어 test delete 2019.07.24 312 Hit
미궁게임 2019/07/23 22:48:55 이름 : 이름없음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