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가 비하X 최근들어 전개가 급작스럽고 이제 지각은 너무 익숙해진 상태라 기다리다 지쳐서 탈덕할까 심각하게 고민중이야. 그와중에 작가님이 게임 광고나 타 웹툰 홍보는 하고 있어.

나 둥글레차 너무 좋아하고 장기휴재도 기다렸다가 돌아왔을때 너무너무 기뻐한 팬임 근데 이번 연재는 진짜 모르겠어.... 작가님이 작품에 흥미가 없어진건가 싶을정도로 스토리는 중구난방에 작화는 망가져가고 잦은 지각에..... 작가님 아프신거 아직 회복이 덜되신거면 제발 제대로 회복하고 돌아오셨으면 좋겠어. 이렇게 지각을 자주하면 작가님한테도 독자들한테도 좋을게 없잖아.

>>2 맞아 차라리 블로그나 작가의 말에 몸상태나 본인 상황이라도 적으면 이해하겠는데... 블로그에 타 웹툰 홍보하고 있고, 독자들이 댓글로 항의해도 묵묵부답이더라

이번에도 화요일에 분량 적게 업로드해놓고 블로그에는 "쉬는 시간에 잠깐 그렸습니다." 라면서 등장인물 키를 공개하는데... 거기까지야 그렇다 치더라도 전개가 갑자기 겨울로 바뀐건 이상하다고 생각해.

작가님이 본인 작품에 지친 것 같아

>>5 독자들이 잦은 지각에 몇년씩 휴재한 거 기다려줬는데 현여원 캐릭터 등장에 주은영 갑자기 사망하고 작 중 배경이 한 화만에 겨울로 넘어가는 건 진짜 문제 있다고 생각해.

이번주 일요일도 역시 업로드가 안됐다.

이거보고 생각나서 들어가봤더니 아직 업로드안되었네 ㄷ 뭔가 얘기라도 써주지 그런것도 없이...ㅠ

드디어 작가 해명과 업로드가 올라왔다. 완결이 가까워져서 준비를 하다보니 늦을 수 밖에 없단다. 작가의 역량은 논외로 하고 작품성 자체로만 봤을 때도 흐름이 끊기고 무엇보다 자기 친누나를 죽였으며 자신의 존재를 세상에 없앤 당사자를 주은찬이 말리는 거 자체가 납득이 안됐다. 대체 어떻게 완결을 낼 생각인지 모르겠다

스토리 정리하고 계시다고는 하는데 전혀 그런 것 같지가 않음. 애초에 파밸부터가 이상함... 아니 사신강림=엄연히 사신의 경지에 도달했다는 증표인데 사신강림 안한 현여원>=사신강림 한 청가람 이게 말이 됨? 아무리 현무가 사기라도ㅋㅋㅋㅋ 그냥 현여원 무쌍찍고 끝내려는듯

그냥 어두운 과거나 뒷설정없이 평범하게 무술소년 4명이 봄,여름,가을,겨울 동안 수행하는 일상물로 만들었으면 작가나 독자들도 스트레스 받을 일 없이 무난하게 연재하고 진작에 완결 냈을 거 같다ㅋㅋㅋㅋ

>>11 >>11 초반에 뿌려놓은 떡밥에 비해 일상물만 잔잔하게 흘러가다가(현무 집안이야 어두운 부분이 드러나긴 했지만...) 갑자기 어둡게 흘러가서 전체적인 분위기 밸런스가 잡히지 않았는데 그마저 캐붕이라 더 혼란만 가중되는 거 같아.

수요일인데 역시 업로드가 안됐다. 둥차는 화요웹툰인줄 알았는데 목요웹툰이었나보다

헐 아직 안떴구나 ㅠㅠ

둥차 뭐라고 해야하지... 정연이 가람이 한테 자신이 가정을 꾸리고 싶었다는 장면이나, 은찬이가 이보통령 발현했을 때나, 연출에 임팩트가 없다고 느껴짐. 특히 은찬이의 이보통령은 신기 발현이라는 중요한 떡밥이었는데 대사 몇 줄로 가볍게 넘어가는 감이 있음. 그냥 캐릭터 보는 맛으로 계속 보던가 해야지.

그냥 그림 구경하려고 보는 느낌.. 스토리 기대치가 제로야..

헐 아직 안떴네.. 무슨말이라도 해주지..

난 ㅈㅇㅇ이 죽은연출이 너무 아쉬워... 얘가 과거사도 짠하고 중요인물인데 죽었을때 저게 끝???? 현 주작이야 그렇다쳐도 감성풍부한 주은찬이 별 태도안보이는게 의아했음.

일요웹툰인데 금요일인 지금까지 업로드가 안되고 있는 게 실화냐...

이쯤되면 격주연재 아니냐ㅋㅋㅋㅋㅋㅋㅋㅋ

캐릭터성이 완전히 붕괴된 거 같아. >>18 처럼 ㅈㅇㅇ 죽음에 미적지근한 반응을 보인 주은찬도 그렇고.. 은찬이랑 가람이가 ㅎㅇㅇ죽이는 거 반대하는 것도 솔직히 납득이 잘 안 가. 특히 가람이는 ㅎㅇㅇ이 왜 미호랑 겹쳐보인다고 하는 건지도 잘 모르겠고... 솔직히 미호처럼 오랜 시간 함께 해온 것도 아니고 세뇌된 것도 아닌데 인간인 ㅎㅇㅇ을 왜 동정하지? 하는 생각이 들어. 나머지 사신후계자들도 기억이 안나는 은찬이를 이 상황에 당연히 받아들이고.. 그냥 모든 게 모순에 캐붕 투성이인 거 같아.

돌고돌아 일요일 격주연재해서 둥굴레차가 아닐까... 원래같으면 일요일에 올라왔어야 될 웹툰이 월요일, 화요일까지 지나 토요일 오후가 됐는데도 업로드가 안된 걸 보면...

>>22 라고 썼는데 놀랍게도 일요일 자정이 다되어가는 지금까지 업로드가 안되었다!

이쯤되면 작가가 어그로 끌어서 조회수 엄청 뛰는 걸 즐기는 게 아닐까?

>>24 다른 웹툰 같으면 이미 별점 5점쯤 됐을 웹툰이 코어팬 때문에 8점 유지하는 것만으로도 대단하다 생각해. 격주연재 하는 거 아니냐고 농담식으로 말했는데 격주를 넘어서 아예 월요 웹툰 마감 기한이 다 되어가도록 안올라가는 거 보면..

솔직히 팬들이 갑자기 이렇게 반응 차가워진거 아니고 이미 휴재했을때부터 작가님 건강상태 안좋은거 알고있었고 이번에도 작가님 건강이 회복이 안됐나보다 생각해서 차라리 휴재를 더하시는게 어떻냐는 얘기도 나왔어 만약 작가님이 이렇게 된거에 대해 이러이러한 사정이 있다만이라도 말씀해주셨으면 팬들이 이렇게까지 반응이 안좋아지진 않았을거라고 생각해....

>>26 작가님이 건강이 안 좋아지신 건 3년 전 휴재 당시에 그랬던 거고 지금은 작가님 상태가 어떤지 알 방법이 없어. 독자들이 괜한 걱정에 건강 악화나 우울증 등 오히려 작가님께 실례가 될만한 유언비어를 날리면서 옹호하고 있는 거지...

이 스레 세웠던 레스주인데 16일동안 무통보 잠수하는 웹툰은 살다살다 처음 봤다. 응원 댓글부터 시작해서 독촉 댓글까지 달았는데 작가님이 댓글을 볼 거 같지도 않고 이젠 스스로도 지친다. 최애 한 명 때문에 작품이 망가져도 끝까지 붙드는 것도 정도가 있어야지. 난 이만 하차하련다.

>>28 내 말이 3년동안 쉬다와서 사실상 휴재가 대체 뭐냐고 블로그에 연재하는거도 아니고 지망생들 죄다 가고 싶어하는 네이버 웹툰자리 꿰차놓고 이런 식으로 행동하는거는 걍 책임감이 없는거지 다시는 웹툰판에서 안 봤으면 좋겠다 작품에 대한 애정이나 독자들에 대한 존중이 손톱만큼도 안 보여

난 이제 그냥 둥굴레차를 포기했다 완결나면 볼라고...ㅋ

아무리 몸이 안좋아도 3년이라는 기간동안 sns엔 설정풀이글 쓰고 다른겜도하는거 완전... 아니라봐...

>>31 sns?? 작가님 블로그밖에 안하는 줄 알았는데 따로 개인적인 소통수단이 있긴 했구나...

방금 보니까 10월까지 휴재라네... 진작에 이렇게 올려주시지... 주은영 나오기 전에 휴재 올리셨으면 스토리가 이만큼 엉망까지 가진 않았을텐데...ㅠㅠ

팬들 진짜 화났나봐 10월에 다시 돌아온다는게 2021년 10월 휴재냐고....;

이런 동인판..? 트위터판? 뭐라해야할지 모르겠는데 하여튼 이런거 잘 아는 사람있어? 우연히 본건데 요즘 웹툰작가 뇌피셜 써본다 이러면서 글 올라왔었거든? 대충 요약하면 1. 오타쿠 입문 후 자커판, 동인계에서 그림쟁이로 살다가 2. 틧터랑 블로그로 인지도 쌓으면서 전공ㄱ함 3. 노력+잘돼서 연재시작 4. 애초에 그냥 오타쿠판에서 그림 좀 그리던 덕후라서 정식연재에 숨이 막힘 5. 자캐뽕+덕후몰이 캐디 등으로 인기 얻었지만 말그대로 캐뽕 밖에 할 줄 모름 6. 주간연재는 힘들고 슬슬 스토리에도 한계가 오니까 못 버티고 나가리 대충 이런거였는데 댓글에 둥차ㅜㅜ도 언급 되더라고.. 너희는 저게 맞는 말이라고 생각해?

>>35 동인계에 잠깐 발 담궜다가 쎄해서 트위터 계정 삭제했던 적 있었는데 대충 맞는 거 같아. 지금 대학만화 최강자전 수상작들이 네이버에서 정식 연재로 넘어갈 때 문제가 생기는 경우가 종종 발생하거든. 둥차 스레라서 몇 작품들을 직접적으로 언급은 못하지만 상습 지각도 잦고, 회차 제한 없는데도 작가가 갑자기 완결을 내는 경우도 있어. 그리고 우리나라에 만창과가 그다지 많지는 않은 편이라 모 산업대학을 중심으로 동인계 인맥이 형성되어 있기도 하고... 둥차의 경우도 설정이랑 캐릭터 디자인은 잘 뽑았는데 작가님이 스토리를 부드럽게 진행하는 역량이 부족했다고 생각해.

난 비급 파괴 내용 나오기 전까진 괜찮았었거든 근데 갑자기 비급 파괴 내용 나오고 난 후 내용이 너무 이상하더라 분명 주술사는 상성상 무술사보다 우위인데 사신 제외 최강의 주술사가 듣보잡 무술사에게 한방에 당하지 않나..

시트콤과 자캐놀이 그 사이에서 줄타기하는 웹툰...

>>37 맞아 미호 이야기까지만 해도 작가님 컨디션 좋아져서 다행이라고 생각했는데 갑자기 비급파괴자 나오면서ㅜㅜ

솔직히 비급파괴 이야기만 쫌 뺏어도 내용이 훨씬 나았을거임

예잔에도 뚝뚝 끊기긴 했어도 그리 문제될 만한 건 아니었는데 비급파괴때문에...

둥글레차인가 마시는차정보알려주는 웹툰인지는 모르겠는데 인기가 많았다는걸보니 최소 작화실력은 괜찮은 작가인가보네. 3년이나 쉬었고,무통보도 했다고 하고.. 대부분 사람들이 스토리지적을 하는 것을 보면.100프로 작가가 잘못한거다. 독자에 대한 배려도 부족한것같고. 프로답지못하다. 팬서비스도 약하고. 진심 제 3자로써 봐도. 상처,실망임. 3년씩이나 기다려주고 좋아하는 사람이 1명이라도 있는게 얼마나 고마운 일인지 모르는 것같다. 옆 나라 경쟁 완전 치열한 일본은 특히 인기많은 작품이.. 3년이나 쉬고 무통보하는거 상상하기 어려운 일인데.. 이쯤이면 둥글레차라는 작품을 끝내야지. 작가는 이기적이면 안된다. 자기 작품에만 독선적이어야지.. 작가도 일종의 서비스업이라고 생각함.. 이런 류 보면 진정한 작가는 희귀한 것 같다..

이 스레 세웠던 스레주인데, 10월중에 돌아온댔더니 언제부터인지 공지에 "10월"이라는 말도 빠지고 지금까지 안올라오더라. 진짜 일말의 희망이라도 놓지 않았던 나를 후회한다.

둥굴레차 초반에 쫌 보고 안본 레스주인데 솔직히 쉬고 오셨으면 더 열심히 하셔야 하는거 아닌지..ㅠ 진짜 레스주들 말 그대루 덜 회복되셨으면 조금 더 쉬거나 작가의 말에 적어 주셔야 하는게 맞다고 봄..

>>43 2021년 10월ㅇㅇ 한달 휴재였으면 빡치지도 않았지 근데 그거도 삭제 됐다는거 보니까 그냥 완결이라고 생각하는게 속 편할듯ㅋㅋㅋㅋㅋ

작가님... 돌아오세요...ㅠㅠ

이젠 걍 포기함...ㅋㅋㅋ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421레스 🌋 뒷담판 잡담스레 14판 🌋 13분 전 new 2334 Hit
뒷담화 2021/05/10 02:46:32 이름 : 이름없음
7레스 연예인 팔 때 가장 고통스러운 거 까보자 29분 전 new 79 Hit
뒷담화 2021/06/13 20:56:37 이름 : 이름없음
619레스 네이버 웹툰 댓글 깐다 5시간 전 new 11775 Hit
뒷담화 2018/10/15 09:42:36 이름 : 이름없음
104레스 귀칼이랑 헤타리아 빠는 애들 깐다 5시간 전 new 1721 Hit
뒷담화 2020/03/04 23:05:31 이름 : 이름없음
599레스 제5인격 까는 스레 시즌 2 5시간 전 new 4693 Hit
뒷담화 2020/07/04 19:48:48 이름 : 이름없음
456레스 학폭 피해자라면서 내용 속에 '구두'라는 학생이 가해자라고 허위사실유포하는 레주 깐다 ㅋㅋ 5시간 전 new 5007 Hit
뒷담화 2019/10/05 12:15:11 이름 : 이름없음
12레스 할 일 안 하고 스레딕 들여다보는 애들 깐다 6시간 전 new 118 Hit
뒷담화 2021/06/13 20:07:52 이름 : 이름없음
224레스 일회성으로 소소하게 까는 스레 (6) 6시간 전 new 1367 Hit
뒷담화 2021/04/30 12:40:40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자기가 산 물건중에 후회되는 물건 까스레 6시간 전 new 19 Hit
뒷담화 2021/06/14 00:40:43 이름 : 이름없음
172레스 유튜버ㅋㄷㅁ 까스레 7시간 전 new 2644 Hit
뒷담화 2021/03/16 22:50:29 이름 : 이름없음
173레스 유튜버 까스레 2 7시간 전 new 3512 Hit
뒷담화 2020/08/31 18:38:34 이름 : 이름없음
768레스 자캐커뮤에서 있었던 일 까자(2) 7시간 전 new 16880 Hit
뒷담화 2020/08/16 11:04:55 이름 : 이름없음
88레스 주변에 오만한 그림쟁이들 있어? 7시간 전 new 3864 Hit
뒷담화 2018/11/18 02:54:50 이름 : 이름없음
977레스 싫어하는 광고 까보자 8시간 전 new 13091 Hit
뒷담화 2018/01/20 12:09:27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미안하다고 했는데 그거 계속 잡고 늘어지는 사람들 짜증남 8시간 전 new 130 Hit
뒷담화 2021/06/06 15:40:08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