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정이 정리된 위키 : http://threadiki.80port.net/wiki/wiki.php/%EC%9C%A0%ED%94%BC%EB%84%A4%EC%8A%A4%20%EC%A0%84%EA%B8%B0 설문 : https://docs.google.com/forms/d/1Yz9B39Z3rBG3h_McWV0t2KGwS8h1oWVEdqbg0bKOBJI/edit#responses 시트스레 : http://thredic.com/index.php?document_srl=35645267 진행에 관하여 진행 시 레스의 마지막이 (?)행동내용 을 서술하시면 반응이 처리됩니다. 포인트제 시작 일상 완료 시(3포인트), 스레가 갈린 경우(일상 참여 1회 이상, 3포인트), 스레주 개인 이벤트(최소 3포인트), 레스주 주최 이벤트(최소 3포인트) 시트 마감 8월 16일부터 시트스레가 막힙니다 시트 처리 9월 15일 안에 모든 시트가 처리됩니다. - 유피네스 전기는 방송통신위원회의 방송심의규정을 17세 이상 열람가로 운영됩니다. 이하의 기준은 다음과 같습니다. 노출 : 2등급 중 노골적이지 않은 나신 묘사(백색으로 이루어진 하얀 피부가 보였다) 정도의 심의를 규정할 것. -> 가능한 한 3등급의 부분 묘사만을 이용하며 어쩔 수 없는 경우에 한하여 2등급의 간접 묘사를 허가함. 성행위 : 2-3등급. 역시 노골적이지 않은 묘사(유난히 긴 밤, 더웠던 아침 등.)으로만 묘사할 것을 허가하며 사실상 사용하지 않음을 추천. 단 상황을 짐작할 수 있는 묘사(찢겨진 옷 등의 트라우마 유발 요소)에 한하여 서술 레스 최상단에 경고. 트라우마 유발 트리거가 있을 수 있음을 알릴것. 폭력 3등급. 단, 잔혹한 묘사를 허가하지 않음(장기의 직접적인 묘사, 고문 과정의 묘사 등.) 언어 3등급. 이외 - 무기사용조장 - 도박 - 음주조장 - 흡연조장 등의 요소가 있을 수 있음을 밝힙니다.

러프 다 그렸습니다 (빠름)

>>901 상체의 그뉵을 과시하는건가 기사!(아님) >>902 보여주세오

잠시만요 손으로 그린거라 선좀 따고..

>>902 (두근) >>903 그렇읍니다(???

비키니 다니엘과 튜브탑+반바지+겉옷 다니엘중 뭐가 좋을까요...

>>904 추우면 이걸 쬐세요!(브레스) >>905 (기대) >>906 역시 기만기사...

>>911 좀 더워보이는데오...? 저는 김안자가 아임니다 선생님

>>912 그건 픽크루의 한계입니다 그리고 더우면 겉옷을 벗으면 그만인것 맞는데오 기만주

역시 치한.....(?) 아닌데오!

더우면 벗는게 치한이라니 웨지감자 맞다니깐오 김안주의 흔적이 임시스레에 수도없이 남아있거늘...

연도를 기억하기 쉽도록 860년으로 수정해버렸습니다.

그런데 무엇을 위한 출석입니까?

헉 진행? 오웬주 나와보시오

각자 파티원들과 파티 인원에 대해 서술해주세요. 시작지는 총 11곳으로 결정났습니다. 1. 백색 성당 2. 공작의 영지 3. 점령지역 4. 바람의 평원 5. 항구도시 6. 고즈녁한 성벽 7. 약초가 가득한 마을 8. 작은 수련관 9. 스산한 묘지터 10. 몰락한 왕의 유적 11. 하늘을 찌르는 산

>>933 (스산한 묘지터)(끌린다)

파티원 : 쥬라 시르벨라 파티인원 : 2명에 호랑이 단 하나!

파티가 없어오... 도줴주도 1월주도...

아직 시작 아니야 진정해 오른손

파티원 : ㅇ벗음 파티 인원 : 노브 1인 저어는 진행이 첨이라 두근두근해요

일단 마라탕이랑 저랑은 파티고 오웬주는 파티 맞읍니까 ..?

에탈라력 860년 01월 02일. 날씨 : 흐림. 대륙적 인카운터. 고도 경의 복귀가 북부 대륙에 퍼짐. 중부 대륙에서 신장급 대장장이 탄생. 특수 인카운터 없음. 시작합니다.

(?) 아리아드네 , 카논, 니르바나, 한태성 이렇게 4인 이며 백색 성당이 스타팅 입니다

오웬 어찌하여 나오질 않소

두분 다 없으니 어떻게 해야할지를 모르겠네요.. 제가 혼자 결정해야 하나...

레주님 혹시 어디가 동부인지... 알 수는 없나요..?

>>945 수련관 (뇌피셜)

수련관이나 마을이나 아무거나 찍어볼까

(?)몰락한 왕의 유적에서 시작합니다!

(?) 크라우스 단일 파티. 스타팅 - 작은 수련관

소년은, 세계로 나왔다. 만남, 이별, 그런 것들과 마주한 끝에 이 곧에 발을 디뎠다. 풍겨오는 것은 바다의 내음, 들려오는 것은 소금기 섞인 바람의 소리와 사람들의 수다. 참으로 떠들썩한 산 자들의 거리. '항구도시'였다. 소년은 눈을 깜빡거렸다. 소년은 사람들의 생기에 조금 어지럼증을 느꼈을지도 모른다. 소년은 아무리 여행길을 올랐다고 해도 여전히 삶 보다는 죽음이 더 익숙한 자였다. 묘지기의 아이였다. '그'가 죽고, 그의 지인인지 모를 다른 사람이 왔을 때 정식으로 묘지기가 되기 위해 기술을 배우려고 하였으나 '세계를 돌아보고 오렴'이란 말을 들었다. 평생 살아왔던 묘지에서 쫓겨난 것이었다. 그리고 추천 받은 곳이 여기였다. (?) 아이, 멀린. 솔로 플레잉. 항구 도시 스타트.

(?) 노브 혼자서 스산한 묘지터 스타트

솔플을 하다가 합류하는 방식으로 진행해야 하는걸까요...(흐릿)

(대충 여름 크라우스 라는 말) 그려놓고 보니 표정이 뭔가 음험한데...

오웬주 6시까지 약속이시래요 (위에서 봄

도제주 1월주 안 오시면 제 마음대로 합니다?! 와주세요...

>>942 오직 백색의 세상 속, 하나의 점으로 탄생하사 이 세상에 내리신 자. 얀신. 백색은 결백과 순수를 상징하는 색이자, 가능성을 가진 색입니다. 아리아드네는 기도실의 한 켠에서 기도를 마치고 자리에서 일어납니다. 몸은 어느 순간보다 경건하고 맑습니다. 월포트는 이 곳의 풍경이 마음에 드는 듯, 꼬리를 세차게 흔듭니다. 그런 월포트의 행동에 태성은 씁슬하게 웃습니다. 빙글빙글 꼬인 머리카락을 풀면서, 니르바나는 숲 속 커다란 나무를 바라봅니다. 끝을 알 수 없게 퍼진 나뭇잎들의 모습에 피식, 실소를 흘립니다. - 떠날 준비를 하나? 린, 아니면 카논? 무엇으로 부르면 좋을까. 연푸른 빛의 털을 가진, 작은 펭귄은 여유롭게 털을 고릅니다. 자, 여러분의 캐릭터들이 모였습니다. 여러분의 첫 행동을 정해주세요.

오웬 주를 기다 리며 6시 존버

카논의 계약자가 살짝 나왔네요. 펭귄...?

>>959 존 버는 승리 한 다

>>961 왜 냐면승 리할때 까지돈 버하기 때문이 드

그런데 역시 멀쩡한 성당이잖아요 ㅋㅋㅋ 루팅 그런건 없다

" 윌, 얌전히 있어.. 여긴 성당이야 " 윌을 가볍게 쓰다듬고 주변을 훑어본다. 아 그래 여기가 기나긴 여행의 시작이로군. 아주 좋아..그래. 뻐근한 목을 주무르며 혹시 누가 있는지, 안에는 또 무엇이 있는지 살펴보기로 한다. 우선 여기 사제님을 만나면 좋겠네.. 어디 계실려나. (?) 사제님 어디계십니까. //일단...지금은 다들 안계시니 단독행동 해서 정보를 수집하겠습니다

ㅍ ㅔ ㅇ ㄱ ㅟ ㄴ ??? (///∇///)

펭귄이라니 부럽다.

카논주도 우선 자유롭게 대기하죠. 우리 캡튼이 안계시니

소환사는 직업 아이콘도 귀엽습니다. (팩트)

뽀아언0대84내74나ㅕㄱ카ㅕㄱ나7ㄱ나7ㅅ트ㅕㄹ낵트ㅕㄱㄴ.ㅗㄱ마ㅕㅅ카8ㅅ니ㅑㅅ티84누ㅛㄹ커ㅕㄹ누ㅗㅇ먁카ㅛㄱ닉니ㅕㄱ켯@」$@)\$)*$?¥&.?&$☆☆$☆¥¥))!!!!!!!! 펭귄! ㅠㅜ 세상에 존댓말쓰면 됩니까??????????

"어... 애들 다 어디갔담. 여기서 잘못 행동하면 목 날아갈 건데." (?) 점령지에서 시작. 솔로. 레주 애들 기본적인 신상정보는 받은채로 시작하나요 아니면 아직 원맨쇼인가요 그러고보니 전쟁터 스타트는 못하나요?

볼크주 어서오세요. 레주... 체력 괜찮으시려나

>>948 한때는 어느 곳보다 찬란한 빛을 내었을 곳. 황금으로 도배되어 하루에도 수백의 사람과 물자가 나고 들어가며 수없는 사람의 무리에 휩쓸렸을 땅에 이런 삭막한 정적만이 남을 것이라곤 누구도 생각하지 않았을 것입니다. 한산하다 못해 침묵으로 도배된 곳, 수백의 사람들은 뼛가루가 되었고 찬란했던 백년의 왕성은 저주로 가득한 유적이 되었을 뿐입니다. " 이건.... " 쥬라는 유적을 바라보며 탄성을 내뱉습니다. " 불안한 기운이 가득하구려. " 별로 내키는 듯 보이진 않지만 쥬라는 손을 검자루에 가져갑니다. " 뭐, 딜런이 가자면 가야겠지만 말이오. " 사르벨라는 유적을 바라보며 무어라 웅얼거립니다. 자 이야기가 시작됩니다. 당신의 첫 행동은 무엇인가요? >>949 땅으로 전해지는 기운은 천천히 크라우스를 타고 움직여 하늘로 뻗어갑니다. 지통천의 간단한 원리, 단순히 도력을 통해 하늘과 땅. 그리고 곧 자신이 하나가 되는 과정. 초목으로 둘러쌓인 공간. 숲의 중앙에서 크라우스는 기운을 운용하고 있습니다. 거대한 기운이 곧 내가 되고 기운이 섞여 곧 자연이 되며 마침내 하나가 되어 합이 됩니다. 그 간단하면서도 심오한 과정이 끝나고 천근과 같은 눈꺼풀이 떠집니다. 수많은 생명체들이 크라우스의 팔과 다리, 머리 위에서도 장난을 치고 있습니다. 숨을 쉬고 있지만, 그들에게 위협을 주지 않는 나무를 대하는 자세입니다 슬쩍 몸을 움직이자 생명체들은 화들짝 놀라 주위로 사라져갑니다. 첫 계기는 충분할겁니다. 당신의 첫 이야기, 첫 행동은 무엇인가요?

이거 저번 유적탐험 잇는건가오 아니면 그냥 인가오?

천천히 그가 숨을 내쉬고, 다시금 들이쉬는것을 몇번이나 반복했을까. 땅과 자신. 그리고 하늘이 이어지는 느낌이 온몸을 감돌지만 분명 그 사이에는 간극이 아직 존재했다. 무거운 눈꺼풀을 열어 동물들이 화들짝 놀라는걸 지켜본 크라우스는 작게 미소지으며 작게 혼잣말을 되뇌였다. " 시간이... 벌써 이렇게 되었나. " 유지를 잇기 위해서- 라는 명목도 있지만, 그는 결계술을 제대로 배우기 위해 동부로 향하고 있었지. (?) 주위를 둘러보며, 수련관이니 다른 사람들은 없나 확인합니다. 관장이라던가..?

아하! >>986 감사함니다 레옹과 마리안나 두 분은 일단은 따로 행동하셔도 될 것 같읍니다

마침내 볼크는 목표를 하나 세웠다 일단 대목표 두가지 1. "큰 놈"(마이야가흐 언저리) 잡기 2. 돈 많이 벌기 소목표 1. 일단 갑옷부터 다시 맞추기(8000골드) 2. 전쟁에서 살아남기

" 무슨 일이 있었는지는 모르겠지만.. 좋은 일은 아니었을 것 같네요 " 딜런은 불안한 기운으로 가득 찬 유적의 풍경을 둘러보며 말한 뒤 기운내자는 듯 손뼉을 짝 짝 칩니다 " 그 일을 밝혀내는게 제 임무죠! 이번에도 잘 부탁드릴게요! " 일단, 주변 조사부터 시작할까! (?) 주변을 조사합니다!

두분이 안 오시는것 같으니 솔플하다 합류하는 쪽으로 해야겠네요... 어쩔 수 없나...

"전설 속의 인물이 살아돌아왔다라." 놀란 오웬은 집에서 하인에게 이 이야기를 전달받았다. (?) 아돌론 왕국의 수도, 아멜란의 알고노스 남작가 저택에서 시작 가능할까요?

>>992 아니 님아 저희 파티는요

아 위에거 봤읍니다

>>993 유적 아니라는데오 선생님...? >>994 빠밤 그리고 제가 6시부터 약속이라 드문드문 들어올것 같아서...

>>995 거 말고 우리 파티해서 최전방 구르기로 했잖어요

오웬 The 파티 브레이커

>>996 그거 일단 오웬 배치부터 봐야합니다 선생님...

(?) 다니엘 솔플. 공작의 영지 스타팅.
1000레스 » [ALL/육성/여행] 유피네스 전기 - 30 2019.09.08 379 Hit
상황극 2019/09/07 11:34:14 이름 : 기억하세요 국번없이 112 다니엘
2레스 신들의 정원 [먼치킨/일상/개그/힐링] 2019.09.08 81 Hit
상황극 2019/07/22 00:03:29 이름 : 이름없음
29레스 준비스레 - 귀 농 허 쉴 ? 2019.09.08 244 Hit
상황극 2019/06/30 17:17:05 이름 : ◆re6lCpbyL85
4레스 [All/세기말/생존] 추악한 이들의 둥지 - 이벤트용 시트스레 2019.09.07 47 Hit
상황극 2019/09/07 09:54:19 이름 : ◆pbDxSJPjy2F
1000레스 [All/세기말/생존] 추악한 이들의 둥지 - 02: off the record 2019.09.07 821 Hit
상황극 2019/08/27 22:02:14 이름 : ◆fVdTTUY4K0r
166레스 [All/세기말/생존] 둥지 밖 짹짹이 : sns 2019.09.07 402 Hit
상황극 2019/08/27 19:56:09 이름 : ◆Burf85Wi7gr
1000레스 [ALL/현판/스토리] Mistrust: 90. 부정 2019.09.07 361 Hit
상황극 2019/09/03 16:03:04 이름 : 있어서는... ◆nCjgZeIIFjB
70레스 [1인/다중] 도린곁 2019.09.07 250 Hit
상황극 2019/08/30 01:50:20 이름 : ◆81g3Ve4Y7bv
1000레스 [ALL/육성/여행] 유피네스 전기 - 29 2019.09.07 369 Hit
상황극 2019/09/05 21:15:01 이름 : 곰돌이 아조씨 크라우스 ・(ㅅ)・
1000레스 [Gl/여캐 only/고등학교] 백합꽃이 필 무렵 - 여덟송이 2019.09.07 608 Hit
상황극 2019/09/01 18:13:10 이름 : ◆HzQr9jtcsrs
104레스 [ALL/성배전쟁/시리어스] Fate/Thredic - 0. 임시스레 2019.09.06 414 Hit
상황극 2019/08/30 19:16:20 이름 : ◆oE2snU7xTQp
1000레스 [상L] 어딘가의 초차원 오픈 카톡방 -218- 2019.09.05 742 Hit
상황극 2019/08/31 00:20:34 이름 : 이름없음
1000레스 [ALL/여행/육성] 유피네스 전기 - 28 2019.09.05 259 Hit
상황극 2019/09/04 23:40:52 이름 : 무엇이든소환해드립니다 린 카논
1000레스 [잡담]☀️☀️어딘가의 초차원 잡담방☀️☀️ -36- 2019.09.05 879 Hit
상황극 2019/08/30 19:09:59 이름 : 이름없음
672레스 (⚠️모집 중) [TRPG/MASKS/슈퍼히어로] 마스크: 새로운 세대 -시트 스레- 2019.09.05 2131 Hit
상황극 2019/04/03 20:43:38 이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