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정이 정리된 위키 : http://threadiki.80port.net/wiki/wiki.php/%EC%9C%A0%ED%94%BC%EB%84%A4%EC%8A%A4%20%EC%A0%84%EA%B8%B0 설문 : https://docs.google.com/forms/d/1Yz9B39Z3rBG3h_McWV0t2KGwS8h1oWVEdqbg0bKOBJI/edit#responses 시트스레 : http://thredic.com/index.php?document_srl=35645267 진행에 관하여 진행 시 레스의 마지막이 (?)행동내용 을 서술하시면 반응이 처리됩니다. 포인트제 시작 일상 완료 시(3포인트), 스레가 갈린 경우(일상 참여 1회 이상, 3포인트), 스레주 개인 이벤트(최소 3포인트), 레스주 주최 이벤트(최소 3포인트) 시트 마감 8월 16일부터 시트스레가 막힙니다 시트 처리 9월 15일 안에 모든 시트가 처리됩니다. ~~~더 킹 오브 윾피네스~~~ 참가자 : 참가자 전원 3pt 지급 :: 이번 스레까지만 유지되고 다음 스레부터는 삭제 됩니다 1. 노브 2. 태성 3. 달곰 4. 가로드 5. 카논 6. 레티샤 7. 아이 리타이어 1. 다니엘 2. 오웬 규칙 1. 다이스를 (1,참가자수)만큼 굴려서 나온 결과값과 대응하는 숫자를 가진 사람이 왕이 된다 2. 왕은 누구에게든 벌칙을 시킬 수 있다. 3. 벌칙은 거부할 수 있으며 거부시 술 한 잔 4. 다이스 (1,5)를 굴려 주량을 정한다. 만약 다이스가 3이 나와 술을 3잔 마시면 취한 것으로 판정한다 5. 벌칙을 수행하거나 술을 한 잔 마신 뒤에는 1로 돌아가 다시 왕을 뽑는다 6. 반복 - 유피네스 전기는 방송통신위원회의 방송심의규정을 17세 이상 열람가로 운영됩니다. 이하의 기준은 다음과 같습니다. 노출 : 2등급 중 노골적이지 않은 나신 묘사(백색으로 이루어진 하얀 피부가 보였다) 정도의 심의를 규정할 것. -> 가능한 한 3등급의 부분 묘사만을 이용하며 어쩔 수 없는 경우에 한하여 2등급의 간접 묘사를 허가함. 성행위 : 2-3등급. 역시 노골적이지 않은 묘사(유난히 긴 밤, 더웠던 아침 등.)으로만 묘사할 것을 허가하며 사실상 사용하지 않음을 추천. 단 상황을 짐작할 수 있는 묘사(찢겨진 옷 등의 트라우마 유발 요소)에 한하여 서술 레스 최상단에 경고. 트라우마 유발 트리거가 있을 수 있음을 알릴것. 폭력 3등급. 단, 잔혹한 묘사를 허가하지 않음(장기의 직접적인 묘사, 고문 과정의 묘사 등.) 언어 3등급. 이외 - 무기사용조장 - 도박 - 음주조장 - 흡연조장 등의 요소가 있을 수 있음을 밝힙니다.

치즈피자... 맛있죠... 베이컨 체다 먹고싶다

치즈...피자..........

피자... 점심에 먹을까...

피자를 그렇게 보내놓고 저보고 따뜻한 피자 먹으러 가자는 친구놈.....

그정도면 식고문이네요 ㅋㅋㅋㅋㅋㅋ

페퍼로니랑 베이컨 잔뜩 올라간 치즈피자 먹고 싶어요... 좋피..위피... 페퍼로니 피자에 파인애플이랑 올리브, 피망, 양파를 오려주시고 페퍼로니랑 베이컨을 더블 엑스트라 라지로 올려주세요. 아, 그리고 밀가루를 싫어하니까 도우는 빼주세요. 네?             오케이.

"너....!" 뭔가 귀염성이 없다. 분명히 모래귀신이기 때문이야! 내가 요즘 아렇게나 자주 모래귀신을 보는 이유는 죽었다 살아나서 그런가... 이대로 대화를 계속하다 보면 나도 모래귀신이 될 지도 모른다. "나는 사자다 이 무식한 모래귀신아!!" 레옹식 나뭇가지술 연속 찌르기!!

이게 현대식 국밥인지 뭔지 하는 고문입니까?

"아파! 아파! 아파! 거짓말! 사자라는 증거가 없잖아! 난 사람을 외모로만 평가하지 않아..! 네가 사자라고 주장할거면 저승사자라고 난 해석할거야..!" 그보다, 언제까지 찌를거야! 아파! 아파! 으으으으..! 계속 찔러대자 짜증을 이기지 못하고 자신이 묻혀있는 부분의 땅을 부드럽게 하여 바닥에서 기어나온다! 지상으로 기어 올라오자마자 곧바로 그녀와 거리를 벌리고는 잘 보이지도 않는 얼굴을 잔뜩 찌푸린채 "너너너너너너! 너! 나를 모래귀신 취급하다니! 네가 설사 진짜 사자라고 해도 난 널 고양이 취급 할거야! 왜냐면, 날, 모래, 귀신, 취급 했기 때문이야!"

친구가 사는 거라면... 가서 먹는 것도 나쁘지 않을지도... 핫...! 피자...하니까 페퍼로니가 먹고 싶어졌어요. 점심은 서브웨이 가야지!

엌ㅋㅋㅋㅋㅋㅋ 이 시간에 도서관 앉을 자리가 없다니(동공지진)

"헉! 땅귀신이다!!" 바닥에서 기어나오는 브라키를 보자 크게 놀라며 땅위신이라고 종명을 바꾼 레옹. 그것보다 내가 사자라는 증거가 없어? 귀 끝이 거은것과 사자꼬리를 땅귀신은 보지 못하는 건가...? 땅귀신에게 정체를 들키면 죽는건가......???? "아니다! 이 땅귀신아!!" 짐승화 해서 거리를 벌린다!

추석 전 날인데도... 어딜가나 경쟁은 끊이질 않네요! 이럴수가..!

다 저보다 스무살은 더 많아보이지만요....제 또래 단 하나

레옹이 가로드화 되가는건 기분탓인가요 0ㅁ0

"이이이이이 이 요물..!" 땅에서 나오자마자 곧바로 짐승화를 사용하는 그녀를 보며 다시 망상회로를 돌리기 시작한다. 이 요물은 날 물고가서 뭘 할 생각이지!? 역시, 내가 모은 흙 컬렉션을 비웃을 생각이야!? 다른 사람들처럼!? 호.. 혹시..! 저저저저저저저저... 전쟁에 강제등용?! 이, 이럴수가..! 내 사랑스러운 흙이 사람들의 피로 범벅이 되어버려..! 그건 싫어! 하지만, 어떻게 하지? 고양이도 원래 맹수잖아..! 맹수.. 고양이는 주로 뭘 먹지.. 생선? 난 생선 없는데... 꼬리에 꼬리를 무는 생각들. 결국 모든 생각을 날려버리기 위해 제 머리카락이 흐트러지는 것도 상관없다는 듯 머리를 흔들고 "사사사사사, 제대로 된... 사람이라면 이이이이이이름을 밝혀라!"

추석에 공부하면 좋은점 : 나는 이렇게 공부에 진지하다를 어필할 수 있음

>>918 교수님들이 추석이라고 과제 많이 내주셨나...? 다른 도서관이나 독서실 살펴보셨어요?

가로드가 무슨 일을 했길래... 궁금하니까 찾아보고 오게ㅐㅆ슴다!

"뭐? 이름?" 곰곰히 생각해보니 예전에 엄마가 해준 말이 기억난다. 땅귀신이 이름을 요구하면 절대로 본인의 이름을 대주지 말고 다른 사람의 이름을 대어야 귀신이 잡아가지 않는다고! (엄마 : 아니 그런말 한 적 없는데.) "음... 흐으으으음............................" 누구 이름을 대야 할지 고민하다 평소에 악감정 있는 사람을 떠올려보려 했다. 흠. 없군. 그럼 땅귀신이 잡아가도 잘 먹고 잘 살 사람- "난 오웬이다!" 아닙니다.

오웬ㅋㅋㅋㅋㅋㅋㅋㅋ

사실 저 상황에서 본인이 마도사임을 밝히면 되지만 레옹은 마도사? 그거 마법사 사촌이야? 이 사기꾼!! 할 가능성이 높아보였습니다.

"아니, 내가 그 키큰 거짓말쟁이를 만나봐서 아는데 걘 남자야. 그리고 인간이구..." 갑자기 싸늘해진 분위기. 한 껏 긴장된 분위기가 바람 빠진 풍선마냥 퓌슈우우우우우웅~ 소리를 내며 식어갔다. ...그래서 이 얼빵한 얜 누구지..? 날 노리고 접근한 사람은 아닌 것 같은데.. 그 유명한... (부끄) 내 이름도 모르고 말이야..! "후후, 나는 브라키! 다다다다다른 사람의 이름이나 대는 너와는 다르게 난 본명이라고!" 그 작은 키를 살짝이라도 더 높게 보이려는 듯, 기선제압을 하는 것과 맞찬가지로 발 뒷꿈치를 사알짝 들어 허리에 손을 대고 자신만만한 포즈로 자기소개.

>>923 이 시간에 다른 곳 가면 너무 늦습니다 선생님... 않이 왜 오웬 팔아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929 어쩔 수 없다.. 자택에서 공부하면서 저희랑 놀아요... (뱃사공을 유혹하는 세이렌의 목소리)

>>930 피곤함을 없애기 위한 니코틴 충전만 끝나면 저 다시 사라지는데요

정말 스레를 버리고 떠나시려는거군요 오웬......

저도 취업준비는 해야하지 않겠습니까 렞....

>>931 에.... 크흑... 공부.. 열심히.. 힘...내세요..!

설마하는데 주식이 아리아드네 주식일까요.

하지만, 저희는 알고 있어요. 그는 돌아올 것이라는 것을... 아마, 오후 7시..나 오후 10시쯤에

중간중간 올겁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럼 지금은 뿅

잘가요~ 공부 힘내시길! 화이팅!

"......만났어....?" 아니 이 양반은 어째 여기저기 다 휩쓸고 다니더만 귀신도 만나고 다닌대. 한숨을 쉬며 짐승화한 손으로 얼굴을 쓸어내렸다. "브라키...?" 들어본 적 없는 이름이다. 그리고 지금은 짐승화 해서 내 키가 더 크다고! 렞! 맞죠? 그쵸?! "난 오웬이다!"

>>935 아리아 x 개구리 주식이요?

추석알바는글렀네요

/이름부터 사기치고 있잖아! "저어어어번에... 나, 나보고 전쟁 같이 하자고... 권유까지 해줬는데..." 조금, 길어지는 침묵. 이어지는 한숨. 그 거짓말쟁이 바보는 여기저기 손을 안 펼친 곳이 없구나.. 인맥? 인맥이야!? 나도 마탑에서 인맥을 조금 만들어 놨으면... 아니! 그 놈들은 내 연구와 흙 컬렉션을 훔쳐갈 놈들이야! 흥! 어림도 없지! 끝까지 본명을 말하지 않고 거짓말로 일관하려는 그녀, 아니... 그... 짐승? 을 보며 이건 어쩔 수 없다! 중증 바보다! 라고 결심하고는 몸을 뒤로 돌렸다. "헹! 바보! 바보바보! 그러니까, 거짓말은 이미 간파했다고! 그리고, 난 도망갈거다!" 앗, 이거 맹수 앞에서 절대로 해선 안되는 행동 아니었나? 등을 보이는 거? 도망가는 거?

"...................." 아 오웬 맞잖아 왜 그랬어요 진짜. 나도 전쟁 오라고 꼬드기더만 파티 안 해줘서 북대륙 못 가고 서대륙에서 죽게 생겼다. 이 모든것이 오웬탓. 원래 자리에 없으면서 잘 사는 사람이 욕을 먹는 법이다. 레옹은 이 땅귀신을 어떻게 처리할까 고민을 하던 도중 바보 바보 하면서 멀리 도망가기 시작한다. "아니?! 기다려라!!" 어머니 왈 땅귀신이 도망가면 쫓아가는 척을 해주어야 재밌게 널았다고 생각해서 저주하지 않는단다. (엄마 : 그런 말 안 했어.) 열심히 뒤를 설렁설렁 쫓는다. 야아 잡혀라아 야아 //막레입니다, 수고하셨습니다!

레옹주 수고하셨어요~~~ 제 레스에 불쾌한 점 있으셨다면 언제든지! 꼭 말씀해주세요~ 최대한 바꾸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일상이 끝났다... 이제 무엇이 남은 겁니까? 모르겠는가? 나도 모르겠다. 인 상황이 됐어요! 이럴수가... 약속은 10시부터 있어서 10시까지 뭐 하면서 보내지...

10시까지 흙마탑 노조 건설 계획 구체화하기

마도사라서 노조 필요 없답니다~~~ (아니, 필요한가..?)

흙법사 노동권 쟁취를 위한 투쟁은 마도사에게도 필요합니다!

하지만 흙법사는 저 혼자 뿐이잖아요..? 흠... 흠... 그보다 오웬의 꼬드김에 자꾸만 넘어갈 것 같아서 조금 고민이에요. 뭐라고 해야 할까... 초반부터 광렙을 하고 싶은 RPG러의 소망과 캐릭터를 잃고 싶지 않다! 라는 자캐러의 마음 사이에서 갈등이 되네요..

>>952 포인트샵에 귀환석 팔아요!

>>953 다음 진행까지.. 6의 포인트를 더 얻으면... 귀환석을!!!!! 핫.. 귀환옥이다! 귀환옥! 두근두근버섯이다!

롤링보이! 자! 가자! 롤링발칸 어택!!

(굴러서 흙더미 뿌숨) (뭔)

내 흙 컬렉션을 망쳤어! 우아아악!!! (지팡이 들고 쫓아감)

>>958 (굴러서 도주) (구를때마다 흙더미 뿌숨)

>>959 1콤보! 2콤보! 3콤보! 으아아악! SP게이지 다 찼다! 받아라! 락앤롤! (바위 굴리기!)

>>960 SP게이지는 타격시에도 차오르죠!!! 구-른-다!!!

딜런주 안녕하세요~ 오하요~

반갑습니다 브라키주! 그리고 이시국씨 나와주세요

후후... 아직 한 수 아래시군요! 제품에 대한 불매지, 일본어에 대한 불매는 이시국에 해당되지 않는답니다!

...! 뭐라는겁니까 매국노! (선동

>>964 오하요? 이시국에?

뭐요!? 매국노요!? 당신 일상으로 따라와! 아주 혼쭐을 내주겠어!

>>969 일상은.. 곧 일해야해서... (눈물

대신 24일부터 약 열흘정도 보상휴가를 받았으니 그때 본가 내려가서 신나게 놀고 일상하고 하려고 합니다!

헉... 살짝 졸았다.. 졸려도 스레는 갈고 졸겠어!

안되겠다 너무 졸려...

브라키주 여기에 잠들다...

지금 사흘째 아침으로 국밥을 먹고 있는데 슬슬 입에서 돼지냄새가 나는 기분입니다.

국밥 돼지국밥 돼지국밥 순대국밥 소머리 국밥 깍두기한접시 김치한접시 밥에뚝딱말아먹고 국밥 돼지국밥 국밥

>>981 Good by baby good bye 몰라요?

피카츄 피카아아아아

국밥 먹을바에는 그돈으로 국밥 사먹겠다 ㅋㅋㅋㅋ

여전히! 오늘도! 반갑습니다 가로드주

반가! 방가! 방가방가 햄토리! 이시국씨이이이이이!! (뭔)

검수 부탁받은 소설을 읽었는데 전설의 형님이새끼웃는데요 엔딩을 썼네요

샤이닝로드 ㅋㅋㅋㅋㅋ

주인공이 최종보스를 해치우고 연인의 손을 잡으며 결혼식장에 들어가는 엔딩에서 끝부분에 서큐버스가 해맑게 웃는 주인공의 꿈을 흡수하는 엔딩입니다.

앜ㅋㅋㅋㅋㅋㅋㅋㅋ

방가워요! 누군가 천을 먹겠지
377레스 [1:1/근대/HL] A Hibiscus 2019.09.13 761 Hit
상황극 2019/07/13 13:02:59 이름 : ◆Fii9tjunwrh
18레스 [1:1/스핀오프] 어딘가의 (컨셉)악마와 (전)생존자의 연애일기 2019.09.13 162 Hit
상황극 2019/07/22 14:12:14 이름 : 이름없음
1000레스 [상L] 어딘가의 초차원 오픈 카톡방 -220- 2019.09.13 508 Hit
상황극 2019/09/08 22:49:40 이름 : 이름없음
118레스 자캐이입해서 대화하는 스레 2019.09.13 975 Hit
상황극 2017/10/17 08:45:48 이름 : 이름없음
595레스 [ALL/현판/스토리] Mistrust - 저항군들의 단체 톡방-10 2019.09.12 316 Hit
상황극 2019/08/19 19:58:38 이름 : 톡톡이~ ◆7uraoGtxO04
1000레스 [ALL/육성/여행] 유피네스 전기 - 35 2019.09.12 252 Hit
상황극 2019/09/11 23:44:19 이름 : 미의 신 엘테라
1000레스 [상L/일상/All] 집 보내줘♪ 2019.09.12 1610 Hit
상황극 2019/08/06 23:50:33 이름 : 안 보내줄거야♩
509레스 (1:1) Künstler Und... Polizei?! (가제) 2019.09.12 1546 Hit
상황극 2019/03/18 02:01:56 이름 : 시완주 ◆5cNs4Lfala2
10레스 [1:1] 귀신님, 와주세요! (임시제목) 2019.09.12 44 Hit
상황극 2019/09/11 23:45:18 이름 : ◆gY5TVcHu2mo
144레스 [상L/ALL] 문제아들이 기숙사의 침략자가 된다는 모양인데요?! 2019.09.12 259 Hit
상황극 2019/09/08 10:09:56 이름 : ◆p9a2nwts4Lg
1000레스 [ALL/육성/여행] 유피네스 전기 - 34 2019.09.11 239 Hit
상황극 2019/09/11 08:05:55 이름 : 실수와 고난의 신 파보르
124레스 [상L/남캐온리/일상] 남고생들의 평범한 일상 - 그 첫번째 2019.09.11 302 Hit
상황극 2019/09/06 22:04:47 이름 : 이름없음
1000레스 [잡담] 🍫🌿🍫🌿🍫🌿상황극판 잡담스레 33판 🌿🍫🌿🍫🌿🍫 2019.09.11 3235 Hit
상황극 2019/08/30 19:22:10 이름 : 이름없음
1000레스 » [ALL/육성/여행] 유피네스 전기 - 33 2019.09.11 345 Hit
상황극 2019/09/10 00:30:24 이름 : 장난과 여행의 신 엘라
115레스 [All/세기말/생존] 추악한 이들의 둥지 - 시트스레 2019.09.10 846 Hit
상황극 2019/08/18 15:37:07 이름 : ◆2NwIGmmpVf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