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북에서 괴담 스레딕 쓰는거 보면서 나도 한번 써보고 싶어서 글 써봄. 이렇게 서두 시작하면 되는거지??

난 장례식에서 내가 이 칼로 할아버지를 죽였구나 하는 생각을 했어. 그렇게 그 칼은 내 머릿속에 사람을 죽이는 무기다 라는 인식이 되었지. 물론 절대 그럴리 없지만 어린 나이에 이 칼은 정말 무서운 무기였어. 근데 버리진 못했음. 그게 나 친엄마가 사준거여서. 그래서 벽장속 깊히 숨겨놨음 아예 못꺼내게. 뭐 꼬맹이가 숨겨봤자 뭘 얼마나 깊히 숨기겠냐 ㅋㅋ

진짜 물건 한두개 치우면 바로 꺼내갈수 있을 정도였어. 돌아가시고 시간이 좀 지나서 일년 가까이 지났을 때쯤인가? 내가 꿈을 꾸더라. 아직도 생생해 그 꿈. 내가 벽장을 뒤져서 그 칼을 꺼내들었어. 그리고 동생들을 내려쳤지. 동생 둘을 한번씩 내려치고 난 웃었어. 걔네 안깨더라. 그리고 곧장 엄마 방으로 갔지. 엄마 방 문이 되게 시끄럽게 열린다고 말 했던거 같은데 맞나? 어쨌든 문이 열릴때 되게 시끄럽게 열린단 말이야? 자던사람도 깰만큼.

근데 내가 문을 안열고 베란다로 갔어. 베란다에는 엄마방이랑 곧장 연결된 창문 하나가 있어. 난 거길 통해서 엄마 방으로 들어갔어 되게 조용하게. 난 엄마랑 아빠가 자는 침대를 올려보면서 웃고 있더라. 얼굴이랑 입만 웃고 있었어 소리는 하나도 안내고. 그렇게 한 몇초 있다 칼을 들어서 엄마를 내려 치려고 했어. 근데 내가 팔을 들자마자 엄마가 눈을 확 뜨더니 갑자기 내 뺨을 후려치더라

뺨을 맞고 내가 바닥에 주저 앉았는데 내가 엄마방에서 칼을 들고 바닥에 앉아있더라. 이게 빙의인지 아니면 몽유병인지 모르겠는데, 엄마가 날 끌고서 무당방에 데려간걸 보니까 빙의가 맞는거 같아. 아무튼 날 데려가서 나를 등돌려 앉혀놓더니 내 머리에 손을 대고 막 머리칼을 쥐어 뜯었어. 난 진짜 엄청 아픈거야. 그래서 막 소리도 지르고 잘못했다고 하기도 하고 어쨋든 아수라장이었음.

아빠가 소리 듣고 깨서 엄마 말리려는데 엄마가 '둬 얘 지금 씌었어.' 이러니까 아빠 암말 못하고 문 밖에서 관전플레이함;; 막 그러더니 슬슬 손에 힘을 풀더니 등에 손을 댔음. 그리고 뭐라뭐라 중얼거리더니 머리를 잡고 위로 들어올림. 근데 들어 올려져야 하는데 난 멀쩡함. 엄마가 손에 힘을 푸는 느낌도 없었는데 말이야.

그리고 나더러 가서 자라는거야. 난 잤지 또 쳐 맞기 전에 말 들어야할거 같아서. 근데 진짜 문제는 다음날임. 엄마가 내 칼을 쓰레기봉투에 박아놓은거야. 난 이거 버리면 안된다고 울며불며 난리 쳤지. 그래서 좀 맞았음. 기어코 버리더라. 난 그거 찾으러 가겠다고 나섰는데 날 막더니 문닫고 버리러 갔음. 난 진짜 엄청 울었어. 마지막남은 친엄마 흔적인데 이게 사라지는구나 는 개뿔 어릴때니까 '엄마가 사준거'가 사라진다는 마음에 그랫던거 같아.

아빠한테 이르니까 아빠는 신경도 안쓰더라 ㅋㅋ 진짜 그날 가출을 결심했음 유치원생이 말이야. 저녁에 집을 나섰음.

언제와스레쥬쥬쥬ㅠㅠ

아고 레주 진짜 많이아프나 .. 걱정이다 ㅠ

➖ 삭제된 레스입니다

>>313 일단 시비는 걸지 말자

>>313 그렇게 생각할수도 있겠지 흠 그럼 내가 인증을 어떻게 해야하나?

오랸만에 왔는데 내가 주작을 친다네...

무시해 얘기해줘 스레주

>>316 무시하고 얘기 계속해줘 ㅠㅠ!!

20191213_124159.jpg인증이라면 인증인데 좀 흐릿하게 보이네

20191213_124315.jpg오른쪽 밑에 있는건 동자님꺼라하고 왼쪽 위 흰색은 옥수래 어르신들이 다시는건지 뭔지는 모르겠음.

사진무서워서 못보게쑴

20191213_133651_228.jpg이건 안걸리게 찍느라 좀 고샹했음. 무당방 내부사진.>>313 주작질 아닌거 이제 인증 됐나? 안보고 있나...

ㅂㄱㅇㅇ! 궁금하다ㅜㅜㅜ

보구이이잇슴당 !! ( 스탑

좀만 기다려죠 나 요새 시간이 잘 안나네 ㅋㅋ

스레주 화이팅해 아프지말구 ㅜㅜ

이거 아직 스레주 안온거야?

아 이게 이제 생각났네

그러고 그는 말이 없었다고 한다...>>337

>>337 스레주야 ㅠㅠ ?

스레주 짱이다 졸잼이야 그 때 당시에는 무서웠겠지만 ㅜㅜ

>>201 이 썰 보니까 그 말 생각난다 고양이는 은혜도 원한도 죽고 나서도 오랫동안 기억한다는 거

레주야 인증하지마... 그런곳 함부로 찍지말어.... 지금 모시고 계신 곳이잖아...

맞아..좀 위험할 것 같아..

죄송합니다 맘속으로라도 빌고 사진 얼른 삭제해...

레주야 어디갔어ㅠㅠ

레주 무슨 일 있는거 아니지???

님아 그 강을 건너지 마소..

레주 진짜 어디 아픈거 아니지...ㅠㅠㅠ

>>308 돌아왔는데 아직 써도 될랑가

>>357 헐 오랜만에 들어왔다가 발견! 당근이지! 이어줘!

헐 당연하지ㅠㅠㅠ 넘 기다렸어!!!>>357

>>357 써주세용!!!!!!!!!!!!!!!!!!!!!!!!!!!!!!!!!!!!!!!!!!!!!!!!!!

>>357 헐 레주야 보고있어ㅠㅠㅠ

써줘ㅠㅜㅜㅜㅜㅠㅜ

헐...일케 많이 날 기다리고 있었구나..! 오늘저녁 7시쯤 와서 쓸게 바뿌당 힝구리 ㅠ

헐 고마워ㅜㅜㅡㅜㅠ

레주 언제 와! 기다리는 중

레주야 제일 중요한 건 너 자신인데 보는 우리들한테는 흥미거리일 뿐이지만 너한테는 단순히 흥미거리가 아니고 더 가서는 생명에 지장까지 있을 수 있을 거 같아 계속 머리아프다 하고 코피난다고 하고 무리하면서까지 이럴 필요 없어 그리고 집사진도 함부로 올리는 거 안좋은 거 같은데 너무 무리 안했으면 좋겠다 궁금은 해도 사람이 먼저잖아

무당방? 신 모시는 방? (이런거 잘 몰라서 뭐라고 해야할지 모르겠다) 어쨌든 무지한 내가 봐도 그런거 올리는건 위험할 수 도 있을 것 같은데.... 괜찮아?

ㄹㄴ레레주 기다릴게

레주야 기다리고있어

나도 엄마가 무당제자이긴 한데 귀신은 본 적 없어. 되게 뭔가 신기하다..스레주 기다리고 있을게..!

안녕. 너무 오래 방치했네. 사실 이거 쓰다가 걸렸어. 이제 자취 시작해서 눈치볼일도 없고. 당신 이거 보고 있는거 알아 이젠 남남이니까 신경쓰지말자고~ 암튼 기다리는 사람 있으려나

스레주!지금이라도 써주면 안될까?

>>380 >>380 나 스탑걸고 쓰는데 스탑좀 걸고 써줘 ~~~!!

나만 스레주 너무 철없어 보이나 귀신얘기 하지말라고 해도 기어코 하고 무당방 사진찍는것도 허락없이 막 찍어서 무슨일 날지알고 찍는거지 이때까지 있었던 일들 다 뒷처리 엄마가 해주시는건데 친엄마가 아니라고 고마움조차 모르면 어쩌란거지

게다가 이제 이혼했는지 안그럼 단순히 철없이 자취했다는 이유로 남남이라고 하는것도 맞는지 의문이네 엄마는 그래도 어릴적부터 키워주셨고 무슨일생기면 처리해주시고 정은 없었을지 몰라도 귀신얘기 다 못했으면 자기한테라도 말하라고 걱정해주는거 같은데 답답하네..

>>382 >>383 스탑하고 적어줄래~ 바로 위에 스탑해달라고 적었는데 또 이러는건 뭐지 싶네

>>384 하나는 했는데 나머지하나를 못한듯 미안하다

>>385 응응 다음부턴 신경써줬음 좋겠어!!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25레스 수지 키우기 게임 알아? 10분 전 new 163 Hit
괴담 2021/06/12 13:40:50 이름 : 이름없음
27레스 학원쌤이 들려준 친구 이야기인데 28분 전 new 322 Hit
괴담 2021/06/06 20:26:05 이름 : 이름없음
8레스 어제 친구를 1년만에 만났는데 1시간 전 new 66 Hit
괴담 2021/06/12 16:02:40 이름 : 이름없음
94레스 내 손목에 신기한 자국 1시간 전 new 353 Hit
괴담 2021/06/10 21:38:00 이름 : 이름없음
57레스 야자 중의 학교에서 눈을 뜨면 다시 11시야 2시간 전 new 177 Hit
괴담 2021/06/11 19:28:03 이름 : 박박디라라
3레스 레주가 룸메한테 방안에 가둬달라고 부탁했는데 못견디겠어서 방충망으로 탈출한 스레 아는사람 2시간 전 new 135 Hit
괴담 2021/06/12 03:30:37 이름 : 이름없음
198레스 존재하지 않는 사이트가 자꾸 열려 3시간 전 new 3970 Hit
괴담 2021/05/22 21:34:52 이름 : 이름없음
9레스 이 주술 알아? 3시간 전 new 110 Hit
괴담 2021/06/12 11:15:20 이름 : 이름없음
7레스 이상한 사이트를 찾았어 3시간 전 new 96 Hit
괴담 2021/06/12 15:00:59 이름 : 이름없음
6레스 자기방에 감금되었다고 했던 글 아는사람 4시간 전 new 140 Hit
괴담 2021/06/11 20:57:52 이름 : 이름없음
118레스 애들아 나 2023년에 죽는거 아니지..? 5시간 전 new 2557 Hit
괴담 2020/09/08 15:05:32 이름 : 이름없음
15레스 누가 밖에서 창문 두드려 6시간 전 new 170 Hit
괴담 2021/06/11 02:48:02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글자스킬을 썼는데 저주대상이 아닌 사람이 저주받을수 있나 8시간 전 new 81 Hit
괴담 2021/06/11 21:20:57 이름 : 이름없음
490레스 17일째 겪고있고, 언제까지일지 모르겠어요 읽어주세요. 8시간 전 new 31317 Hit
괴담 2018/07/10 13:07:33 이름 : Aakkjjqqwwee
4레스 날 괴롭히던 애한테 저주 걸고싶어 8시간 전 new 36 Hit
괴담 2021/06/12 11:43:38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