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냥저냥 예술대학들어가서 지내다가 하고싶은게 고2때부터 있어서 그쪽으로 준비할려고 휴학하고 서울 올라왔어- 솔직히 21살이면 부모그늘밑에 있어도 된다고 생각했는데 막상 20살되고 내가 혼자 다해얀다는 압박도 오고 난 아직 사회에 나올준비가 안된거같은데 막상 발가벗은듯 내동댕이 쳐진느낌이야. 내가 하고싶어서 올라왔는데 생각보다 일이 잘 안풀리고 나이는 먹고 하고싶은거 할려면 돈이 있어야는데 난 아직까지도 준비만 하고 있고,,한심해죽겠다,서울에 있는 대학친구들도 종강하려면 멀었고 과제때문에 만나지도 못하고 타지라 아는 사람도 없어서 집안에서만 있고 그림그리고 이냥저냥 혼자 이런글쓰고 술좋아하는데 집근처 친구도 없어서 무지 외롭다 ㅜㅜ 그냥 너무 외로우서 몇자 써본다,,

레주 힘내~하고 싶은 일이 있고 그걸 위해 노력하고 있잖아. 전혀 한심하지 않아. 준비하는 일 잘됐으면 좋겠다. 화이팅!!
레스 작성
2레스 난 아직도 힘든가봐 2019.11.11 35 Hit
하소연 2019/11/11 02:32:17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힘들다 버틸수가 없어 2019.11.11 24 Hit
하소연 2019/11/11 05:34:16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학교폭력맞지? 2019.11.11 54 Hit
하소연 2019/11/10 15:01:23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 22살 인생한풀이 2019.11.10 46 Hit
하소연 2019/11/10 18:58:48 이름 : 이름없음
8레스 신은 견딜수있는 시련만 준다는데 너무 딱 맞게 주시는거같다 2019.11.10 153 Hit
하소연 2019/11/08 16:38:25 이름 : 이름없음
398레스 부모님이 나한테 했던 말이나 행동중에 제일 상처받은거 쓰고가줘 2019.11.10 3647 Hit
하소연 2018/09/17 18:00:42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애니메이터가 꿈인데 2019.11.10 54 Hit
하소연 2019/11/09 20:17:12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사소한)하소연 2019.11.10 15 Hit
하소연 2019/11/10 19:46:03 이름 : 공부하는 도비
6레스 오랜만에 옛날에 받은 편지보니까 슬프다 2019.11.10 28 Hit
하소연 2019/11/10 19:17:42 이름 : 이름없음
13레스 .. 2019.11.10 212 Hit
하소연 2019/11/08 01:32:15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 2019.11.10 58 Hit
하소연 2019/11/09 14:04:15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썸남 포기하려 쓰는글 2019.11.10 24 Hit
하소연 2019/11/10 02:23:26 이름 : 이름없음
13레스 노력을 못하겠어. 2019.11.10 86 Hit
하소연 2019/11/07 23:32:45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호우~~~~~~~아아아아ㅏ~~~~~~~~수시붙여줘~~~~~~~ 2019.11.10 50 Hit
하소연 2019/11/09 19:53:17 이름 : 이름없음
27레스 마이너충이라 슬프다.....^-ㅠ.. 2019.11.10 230 Hit
하소연 2018/02/03 09:08:22 이름 : 이름없음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