룬스톤으로 점을 시작해보려고 하는데 어떻게 보면 좋을지 모르겠어. 배열법이나 리딩같은데서 혹시 팁같은거 알려줄 수 있는 사람 있을까? ㅠㅠ 기타 자료를 찾아보려고해도 검색되는건 게임이나 룬을 읽는 다른 이름들 뿐이야 ㅠㅠㅠㅠ

하나만 뽑아서 보는 것, 2개, 3개, 4개 여러개를 뽑아서 보는 법, 타로카드처럼 배열해 놓고 보는 법, 다 펼쳐놓고 손으로 훑으면서 찾는법 등등 방법은 여러가지야. 모든 점이 그렇듯 배열법이나 방법이 중요한게 아니라 그 안에 담긴 의미를 해석하는게 더 중요한거지. 그리고 룬스톤 점은 딱히 정해진 방법이 없어. 무슨 말이냐면, 역사적으로 그러니까 오래전부터 룬스톤을 가지고 점을 봐온 "정해진" 방식이 없다는 뜻이야. 애초에 룬스톤을 가지고 점을 봤다는 것조차 역사적으로 확신할 수 없다는 의견이 지배적이지. 룬스톤으로 점을 봤다는 증거라고 제시되는 사료를 보면 1세기까지 거슬러 올라가지만, "룬문자를 가지고 점을 봤다"는 결정적인 내용은 없다고 알려져 있어. 또한 소위 말하는 룬스톤점이라는건 대부분 현대적, 더 정확히 말하면 역사가 약 40년 정도 밖에 안된거야. 처음으로 현대적인 룬스톤점에 대해서 쓰여진 책이 1982년에 발간되었는데 이건 룬문자를 중국의 주역점과 결합시켜서 저자가 만들어낸 것이고, 이게 뉴에이지/위카 등과 접목되면서 룬스톤이 점술 도구로 크게 유행을 하게 된거지. (이런 면에서 보면 타로랑 비슷하지. 다만 타로는 그 시기가 조금 더 오래되었을 뿐.) 그리고 이 때부터 가지고 다니면서 점을 칠 수 있는 세라믹, 나무, 돌, 플라스틱 등에 새겨진 룬스톤이 본격적으로 시장에 나오게 된 걸로 알고 있고. (더 깊게 들어가면 20세기 초반으로 거슬러 올라가는데 복잡해지니까 생략) 그러니까 룬스톤점을 보려면 룬문자의 의미 파악과 해석이 절대적으로 중요하고, 방법은 그다지 중요하지 않아. 막말로 자기 스스로 만들어도 된다는 뜻이야. 그러니까 배열은 크게 신경 쓸 필요 없고 의미 파악부터 시작해. 룬문자의 의미는 구글링 하면 나오니까 찾아보면 되고, 영어가 어려우면 타로/점성술을 전문적으로 다루는 카페에 들어가서 자료를 찾아봐. 자료 찾는 것도 쇼핑 하는거랑 똑같아. 발품 팔아야 좋은 정보를 많이 찾을 수 있어.

>>2 장문의 친절한 답변 고마워 ㅠㅠㅠㅠㅠㅠㅠㅠ 의미는 그럼 판매사의 가이드북 + 구글링으로 나오는 추가 의미들을 추가해서 상황에맞게 타로보듯 하면 되는걸까? ㅠㅠㅠㅠ 역위치는 딱히 없다고하는데 역위치도 신경써야하는 부분일까 싶어서 ㅠ 어쩌다가 본 라이도의 역위치 모양은 스톤으로는 나올수 없는 모양이더라고 ㅠㅠㅠ

>>3 응. 그렇게 하면 돼. 역위치의 의미도 보기는 하는데 앞서 말했듯이 다 '현대적인 점성술'로 변모하는 과정에서 추가된거야. 타로처럼 정위치/역위치 해석을 룬스톤점에 접목시킨거지. 그리고 룬스톤점 책을 보면 읽다보면 알겠지만, 저자들 중에는 자신의 개인적인 해석을 과도하게 중시하는 사람들도 종종 있어. 그래서 이런 부분들이 논란이 되기도 하고 그래. 대표적으로는 룬스톤점을 유행시킨(?) 랄프 블룸이라는 사람이 있지. 이 사람 책은 룬문자가 가진 전통적인 의미에 자신의 해석을 추가해서 전통적인 의미를 중시하는 사람들 사이에서는 많이 까이는데, 반대로 룬스톤점을 처음 시작하는 사람들에게는 오히려 호평을 받기도 해. 본인 스스로 해석하는 것보다 누군가 자세하게 설명해 놓는걸 따라하는게 더 쉽고 편하니까. 이 사람 책은 우리나라에도 번역서로 출간되었는데, 현재는 절판이라 도서관 같은 곳에서 찾아봐야 될거야. 룬스톤을 타로카드처럼 만들어서 점을 치는 방법을 다룬 룬카드에 대한 책인데, 네이버에 검색하면 나올거야. 그 외에 추천할만한 책은 Diana L Paxson이 쓴 책이 있는데 이것도 검색하면 정보가 나올테니까 참고해. 나도 룬스톤은 깊게 알지 못해서 이 정도까지야.

>>4 ㅠㅠㅠㅠㅠㅠ고마워 ㅠㅠㅠ덕분에 뭔가 감이 좀 잡힌 느낌 ㅠㅠㅠㅠㅠㅠ그럼 타로처럼 굳이 역위치가 안적혀있음 패스해도 되겠구나 고마워고마워 ㅠㅠㅠㅠ 그럼 익숙해지고 경험쌓는게 먼저겠구나 ㅠㅠㅠㅠ

>>5 도움이 되었다니 다행이네. 그만 울고ㅋㅋ 실력 일취월장하길 바랄게! 좋은 밤 되길.

>>6 이건 레더에 대한 고마움의 눈물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레더도 좋은밤 되고 베푼거의 배로 돌아오는 덕많은 삶 되길 바랄게!!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8레스 이시스홀 왜 사라진거지?? 2020.01.23 348 Hit
오컬트 2020/01/19 02:58:30 이름 : 뀨잉
7레스 » 룬에 대한 팁이나 조언 있을까? 2020.01.22 139 Hit
오컬트 2020/01/22 03:41:22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진짜 간절한 소원 이루는 방법 좀 알려줘 2020.01.22 207 Hit
오컬트 2020/01/22 13:56:53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귀신본적 있음? 2020.01.22 86 Hit
오컬트 2020/01/22 12:23:05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회복 같은건 어디서 배워? 2020.01.22 166 Hit
오컬트 2020/01/22 00:12:35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다들 알고있는 강령술같은 거 있으면 와서 적고가줘 2020.01.20 216 Hit
오컬트 2020/01/10 18:15:40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가볍게 읽을 수 있을만한 오컬트 관련 책 좀 추천해주라! 2020.01.18 180 Hit
오컬트 2020/01/13 23:23:10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타로 2020.01.18 89 Hit
오컬트 2020/01/17 01:50:01 이름 : 이름없음
16레스 타로를 보려는 이들을 위한 조언스레 2020.01.18 482 Hit
오컬트 2019/11/15 12:09:28 이름 : 이름없음◆ksjirAjcmoK
15레스 타로 2020.01.18 109 Hit
오컬트 2020/01/16 22:20:09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질문겸잡소린데 2020.01.18 140 Hit
오컬트 2020/01/16 03:06:49 이름 : 개소리여자
1레스 혹시 사주 잘 아는 사람 있을까? 2020.01.14 82 Hit
오컬트 2020/01/14 21:27:44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사주나 타로 쪽 잘 아는사람.. 2020.01.13 75 Hit
오컬트 2020/01/12 23:56:32 이름 : 이름없음
7레스 사주에 대해 잘 아는 사람 있어 ?? 2020.01.12 198 Hit
오컬트 2020/01/06 21:36:44 이름 : Crown 799
378레스 제 3의눈 개안일지 2020.01.10 7764 Hit
오컬트 2018/08/30 13:45:26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