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병명은 L 63.1 상세불명의 전신 탈모인데 고등학교 때 원형으로 시작해서 대학 입학한 12년부터 눈썹 음모 머리 다 빠진 말 그대로 달덩어리(...)의 상태야.눈썹이 없다보니 표정을 알 수가 없고 눈썹은 나중에 정말 안되면 문신이라도 하겠지만 머리카락은... 원인을 모르니 치료법 자체가 없고 치료가능성도 모르니 더 문제야.11~12년부터면 거의 8~9년인데 장기화될수록 더 가능성이 없어진다고 하고.. 한방병원부터 대학병원까지 가 봤지만 효과는 없고 자가면역질환 판정을 받았어.대학 2학년 휴학하고 길병원 가서 내 피를 뽑아서 머리에 주사로 찔러 넣기도 하고 미녹시딜 바르고 별 짓을 다 해도 안 나.눈썹도.. 20대 여자로써 특히 길고 풍성한 머리카락에 목숨 거는 사람으로써 그다지 달갑지 않은 상황이야.머리 짧아지는 거 싫어서 잘 자르지도 않았거든. 주사치료 한 10번은 한 거 같은데 바늘로 두피를,그것도 생살을 마취도 없이 수십번 찔러대니 아픈 것도 있지만 내 몸을 날카롭고 긴 뭔가가 깊이 파고드는 느낌이 그렇게 좋지가 않아.하고나면 하루이틀 정도 똥을 못 눠.힘 주면 머리 전체가 아파서. 머리 없이 나다니기 그래서 하이모 가발도 맞췄는데 개당 400씩에 관리비용만 수십만원이야.인모지만 모공에서 영양을 못 받으니 쉽게 상해서 1년 내지 2년에 1번 새로 맞춰야 하는데 지금 4개 째.가발 구입비만 1600에 관리비랑 교통비 등등 탈모치료 손 놓고 가발로만 산대도 만만찮은 가격이야.나 백수라고... 요즘은 코로나 터져서 강제 가택연금(???) 상태라 관리하러 못 나가.자가면역은 말 그대로 세포가 자기 몸을 공격하는 거야.에이즈가 면역이 아예 없어서 위험하다면 자가면역은 너무 세서 문제라(근데 감기란 감기 다 걸림) 혹시 코로나 걸리면 사이코카인까지도 갈 거 같아서 무섭거든. 상황이 이러다보니 취업준비도 차질이 있고 탈모 때문에 스트레스도 꽤 많고 나을 가능성은 없고 조금은 막막해. 취업 하더라도 남들은 집 사려고 돈 모을 때 난 남들이라면 안 써도 되는 발모에 돈을 써야 하니까.돈을 써도 나을 가망도 없고. 우리 외가 친가 전부 탈모 없고 전조증상이라고는 스트레스 받트면 흔히들 온다는 원형탈모 정도였어.처음엔 빠진 구멍에 주사바늘 박다가 다 빠져서 머리 전체에 바늘을 박았고 그래도 안 되깋래 사실은 손을 놓고 있는 상태. 돈과 시간 엄청 깨지는데 나는 산정특례 대상이 아니라 어떤 지원도 못 받아. 루푸스나 류머티스는 된다던데 이건 안 되더라고. 탈모의 최종치료는 모발이식인데 난 내 털이 아예 없어서 그거도 못 하고. 지금은 뭘 어찌해야하나 모르겠어

치료비가 꽤 드니까 그런 거라도 지원받았으면 좋겠는데...

차라리 가발을 사는게 나을거같아.. 너무스트레스 받으면 머리는 더 안나

>>3 가발 지금 4개인데 하나에 400씩이야.. 내년에 또 사야하는데 가격 부담이 너무 커서 고민이야

예전에 문재인 케어 말 나올때도 탈모는 빠졌는데 인간적으로 돈이 너무 들어.산정특례 아니니 다 비급여고 가발비만 해도 빠듯해서 치료는 엄두도 안 나서 치유가능성은 점점 줄고..청와대 국민청원이라도 올려볼까..

작년 11월 3일에 눈썹부터 나기 시작해서 지금은 검게 몽글몽글 올라오고 있어.평생 머리랑 인연 없이 살 줄 알았는데.. 오늘 휴학계용 진단서 떼러 병원 가서 겸사겸사 검사도 받았는데 원형탈모도 아니고 치료제도 딱히 없는 자가면역 전신탈모 환자가 (돈도 없고 코로나 때문에) 치료도 안 받고 다시 온 몸의 털이 올라온 경우는 전세계적으로 없다고 학계 보고감이라고 하더라. 아직 꽉 채워서 나진 않고 머리의 한 80%만 났지만 안 난 부분도 털이 박혀있다고 하고 머리가 자라고도 있으니까 괜찮아. 이젠 꾸준히 보면서 모 심는 마음으로 조심히 키워야지 뭐

>>6 오늘 이 글 처음 읽었는데 진짜 다행이다! 탈모 진짜 스트레스 많이 받는데 지금까지 정말 고생 많았어ㅠㅠ 앞으로는 풍성해질거야!!

>>6 헐 오랜만이다 진짜 잘 됐다... 대박... 너무너무 축하하고 몸관리 잘해서 풍성한 털 가지길 기도할게 종종 들려서 상태 어떤지 말해주고 가!

EppxWkgUUAA53Ko.jpgEppxWkgUUAA53Ko.jpg>>7 >>8 (본인사진이어도 얼굴/이목구비/이름 없으니까 괜찮겠지?) 고마워ㅠㅠ 왼쪽이 원래 다 빠졌던 상태고 오른쪽이 현재상태.뭔가 잔디같긴 하지만(...) 서서히 자라기까지 하고 있어. 스트레스야 내가 어떻게 못하니까 그냥 영양 골고루 섭취하고(나 요즘 코로나로 매번 집밥 먹거든) 자살같은 비관적 생각 안하고 하면 될 거 같아. 혹시 전신탈모(자가면역)으로 고생하는 레주들 있으면 콜라겐 같은 거 먹어봐 나 전지현이 선전하는 콜라겐파우더 먹던 중에 나는 거 발견했어. 날 때가 된 건지 콜라겐 덕인진 모르지만

힘들겠다....난 털+피부병땜에 고민이였는데 아예 선천적으로 없는게 심한 사람도 있구나... 몸관리 잘하고 털이 잘 나길 바라 코로나도 조심하고... 털 좀 주고 싶다 안그래도 머리숱많아서 방청소하기 번거롭고 눈썹 굵어서 남자같고 털 너무 많은데 피부병까지 있어서 제모도 못하니까 피부병도 더 심해지고 악순환이라 스트레스 받는데 스레주가 좀 가져가면 딱일거 같은데..ㅋㅋ...미안 ...

>>10 어디서 무슨 다모증 비슷하게 후유증오는 질병도 본 거 같아.수염도 산타급으로 났으면 좋겠는 사람으로써(...) 일상생활에 불편하고 지장있을 만큼 머리숱 많은(바람 조금만 불어도 바바리사자가 되는 부류) 사람들 진짜 부러워. 나도 바람 불 때 머리 풀면 부는 방향으로 머리털에 휩싸여보고 싶어

>>11 나 얼굴에도 잔털 많고 수염도 있어...구레나룻도 길다........솜털땜에 화장도 잘 안먹고 여자가 수염땜에 면도를 하다니 싶음ㅠㅠ(물론 남자의 수염처럼 완전 굵고 진하진 않지만....) 내 풍성한 털의 기운을 받아 스레주도 풍성해졌음 좋겠다 ㅎㅎ

이후에는 빠져도 보통 사람 빠지는 수준(일반적인 성인이 하루 빠지는 수준)이라고 들어서 다행이야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6레스 새학기 친구 홀수 무리 47분 전 new 29 Hit
고민상담 2021/03/04 12:05:55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진짜 미래가 없는거 같은데 1시간 전 new 13 Hit
고민상담 2021/03/04 14:33:13 이름 : 이름없음
17레스 친구가 담배펴 내가 말리면 오지랖일까?? 2시간 전 new 218 Hit
고민상담 2021/02/24 23:00:42 이름 : 이름없음
7레스 손가락 굳은살 3시간 전 new 39 Hit
고민상담 2021/03/04 00:10:30 이름 : 이름없음
10레스 엄마가 자꾸 얘기마다 야한거 엮어서 나 꼽준다 ㅜㅜ 3시간 전 new 90 Hit
고민상담 2021/03/03 22:29:26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고등학교 1학년 3시간 전 new 18 Hit
고민상담 2021/03/04 01:32:02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고1 새로 사귄 친구가 성인이랑 사겨 3시간 전 new 54 Hit
고민상담 2021/03/03 22:25:27 이름 : 이름없음
14레스 왕따가해자가 단톡에서 개나대 ㅅㅂ 3시간 전 new 165 Hit
고민상담 2021/03/02 13:46:15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문자피싱 현황같은거 없나 3시간 전 new 17 Hit
고민상담 2021/03/04 10:22:42 이름 : 이름없음
7레스 입사한달 퇴사방법 5시간 전 new 77 Hit
고민상담 2021/03/03 02:12:30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얘들아 나 진짜 중요한건데 5시간 전 new 37 Hit
고민상담 2021/03/04 01:09:22 이름 : 이름없음
6레스 부모님이랑 나. 원하는 진로가 달라 5시간 전 new 30 Hit
고민상담 2021/03/04 00:18:13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진짜 ㅅ급함 방송부인사람 도와주라 6시간 전 new 30 Hit
고민상담 2021/03/04 08:02:02 이름 : 이름없음
7레스 한번만 들어주라 6시간 전 new 30 Hit
고민상담 2021/03/03 15:08:29 이름 : 이름없음
11레스 가난과 폭력은 대물림된다 라는 말 7시간 전 new 93 Hit
고민상담 2021/03/03 15:00:22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