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 중2 예고 입시 중이야 중1 1학기 때까지 빵빵 놀다가 정신차려서 여름방학 때부터 그림 그리고 공부 중이야. 그냥 좋아하고 그나마 할 수 있는게 이거밖에 없어서 시작했어. 난 사실 중1 1학기 때 담임쌤이 주신 범죄심리에 관한 책을 읽고 너무 재밌고 신기해서 범죄심리학에 관심이 갔고 프로파일러라는 직업을 알게 됐어. 정말 하고 싶더라 이만큼 매력적인 직업은 처음 봤거든 가족들에게 말했어 난 솔직히 긍정적인 답변을 원했는데 위험하다고 글 쓰는 작가는 어떠냐고 그냥 그림을 그리라고 회사를 차리라고 이렇게 말씀 하시더라고 평소에 그런걸 신경 안쓰는데 이상하게 신경 쓰여서 그만뒀어 아무 말 안하시넌 부모님이 반대하신건 처음이었기도 했고 그래 내 주제에 이런 생각에 포기했어. 그 전에도 그런 적 없고 지금도 그런 적 없는데 이상하게 그때만 자존감이 내려갔나봐 그 뒤로 미술을 시작했어 1년 정도 했는데 실력은 늘은거 같지도 않고 선생님은 시간 없다고 하시고 공부는 재미없고 이대로 맞는걸까? 싶고 같이 예고 준비하던 친구는 예고를 가면 꿈이 생길까? 이런 생각이 들어서 메이크업 쪽으로 갈아타서 특성화고 준비 중이야 ㅠㅠ 메이크업 학원 다니면서 난 딱히 메이크업에 관심도 없고 그냥 그림 그리는게 좋은데 ㅜ 그러면 안되겠지? 목표가 있어야겠지? 그런거 없고 그냥 그림 그리는게 목표이고 꿈도 없이 그냥 2~3년 돈 벌고 세계 여행 다닌 담에 화방 차리는게 내 꿈인데 ㅜㅜ 부모님이 도와주신다고까지 했는데 이건 안되겠지.....이 생각만 하면 넘 스트레스...하

쓸데없는 서론도 너무 길고 무슨 말이 하고싶은 건지 잘 모르겠어..... 그림 그리고 싶고 부모님이 도와주신다고까지 하셨는데 왜 안되겠지야.....?? 미술에 소질이 없는 거 같아서?

>>2 미안 누가 볼 거라고 생각 못함...맨날 혼자 떠들어성....꿈은 상황에 맞춰서 꾸고 있는데 이게 맞는건지 잘 모르겠어서 나는 여전히 프로파일러라는 직업에 관심이 있고 그 쪽으로 가고 싶은데 계속하면 언제 그만두지 그만두는게 맞는걸까 나는 아직 어려서 잘 모르니까 사람들이 하라는데로 가면 난 행복할 수 있는걸까 싶더라고 그래서 하소연 좀 했으 미안 ㅠ 다시 읽어보니까 진짜 서론은 길고 답은 없네...지금 위에 쓴 글들도 딱히 답이 있는거 같지는 않다...미안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3레스 엄마 나 사실 음악이 하고 싶었어 2020.07.01 62 Hit
하소연 2020/06/30 01:37:58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 가끔 내 장래에 대해서 생각하게 되는데 아직도 잘 모르겠어 2020.07.01 23 Hit
하소연 2020/06/30 22:05:03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2020.07.01 13 Hit
하소연 2020/06/30 22:13:37 이름 : 이름없음
13레스 몇년째 숨긴 아픔을 엄마에게 말했는데 너무 후회돼 2020.06.30 96 Hit
하소연 2020/06/29 23:22:27 이름 : 이름없음
11레스 나만 친구 없는 것 같아... 2020.06.30 54 Hit
하소연 2020/06/30 02:53:05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우리집만 이모양이냐 2020.06.30 49 Hit
하소연 2020/06/29 22:03:14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나 왜 이렇게 숨이 안 쉬어지니 2020.06.30 28 Hit
하소연 2020/06/30 13:08:07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뒷담깐거 들키고 내가 뭐라했는데 사과안하는 친구 어때 2020.06.30 173 Hit
하소연 2018/01/01 04:09:55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 2020.06.30 8 Hit
하소연 2020/06/30 06:18:07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중간고사 수학 점수 실화냐? 진짜 가슴이 웅장해진다... 2020.06.30 133 Hit
하소연 2020/06/22 18:49:06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아 진짜 짜증나.... 지가 제대로 올려주던가 2020.06.30 40 Hit
하소연 2020/06/29 23:56:43 이름 : 이름없음
6레스 다들 형제때문에 화나고 짜증났던 적 많지?? 2020.06.29 82 Hit
하소연 2020/06/20 19:27:11 이름 : ◆eFg7xWi60rf
12레스 난 엄마가 진짜 존나게 싫고 내 절친은 화목한 가정이야 2020.06.29 149 Hit
하소연 2020/06/13 20:48:45 이름 : 이름없음
8레스 애들아 제발 도와줘 2020.06.29 108 Hit
하소연 2020/06/12 02:11:42 이름 : 이름없음
8레스 같이 죽어달라고 나에게 말했던 그 사람에게 2020.06.29 51 Hit
하소연 2020/06/29 19:49:21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