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표 - 탄수화물을 많이먹고, 불규칙한 식사 + 운동부족으로인해 불필요하게 찐 살 건강하게 빼기 규칙적인 생활하기 (아침에 일어나고 밤에 자기) 공부습관 들이기 (작은 목표량으로 시작해서 점점 늘려가기)

2020.08.01 10시 기상 몸무게 56kg 아침밥 - 잡곡밥 2/3그릇 된장국 김 김치 바로 씻고, 설거지하고 침구정리했음 11:35 책상에 앉음 (오늘목표는 한 시간만이라도 공부하기)

12:57 1시간 공부완료 집중이 잘 안되긴했지만 그래도 일단 앉아서 계속 하긴했다. 공부하는 습관이 들여지지않아 힘들긴하지만 꾸준히 하다보면 더 오래 할 수 있을거라 생각한다. 다음계획 1:30에 밥챙겨먹기

식사준비하느라 1:50분에 먹음 생각해보니까 저녁 7시에 밥먹으려면 2:30쯤먹었어야했는데, 뭐 괜찮아 내일부터 그렇게 하면되지 1:50 점심밥 - 바나나한개와 블루베리 간 것 + 양상추와 방울토마토 다음계획 6:30운동하기

하루에 한시간만 공부하자 라고 생각하니 더 이상하다. 평소에 공부를 하면 아예 몇시간동안 붙잡고있거나 아니면 며칠을 그냥 놀아버리고 한 시간도 공부를 안 하는 습관이 반복되다보니 꾸준히 공부를 하자는 마음으로 하루 한시간씩 늘려볼 생각인데, 막상 아침에 오늘 계획인 1시간을 다 채워버리니 나머지 하루에 뭘 할지 고민이다. 늘 공부해야한다는 강박에 사로잡히면서도 불필요한것들을 하며 되도록 공부를 미뤄만 오다가 하루의 계획치를 채워서 쉴 생각하니 좋으면서도 이 여유가 낯설다. 평소같았다면 공부를 미룰 마음으로 여기저기 커뮤를 돌아다니면서 눈팅 해왔는데, 이건 오늘 안하고싶다. 아니 앞으로도 안하고싶다. 인터넷 세상 속 사람들은 솔직한만큼 재밌고 흥미로운 이야기를 많이하지만 또 그만큼 가끔은 과격하거나 불필요한 언쟁을 하곤한다. 물론 내기준 불필요한 언쟁일 뿐 그들에겐 중요한 사안이겠지만 나는 그 언쟁들이 머리가 아프고 속이 시끄럽다. 연예인 누가 어떻게 살든, 다른 사람의 삶이 어떻든 나와는 관련없는 이야기다. 큰 흥미도없으면서 종종 시간을 떼우기위해 그들의 소식을 보고 또 그 소식에대한 언쟁들을 보곤했는데 세상밖에 나가지않은 나에게 그 언쟁들과 그 이야기들은 더 마음의 문을 닫게만들고 편견으로 가득차게 만들곤했다. 그래서 그 이야기들속에서 더는 빠져나오고싶다. 오늘은 여유가 있는 만큼 재밌는 책도보고 영화도보고 또 친구들에게 연락도 좀 해야겠다. 내 경험들로 내 주관을 넓히고 내 세상을 만들어가자. 지금의 계획 - 스레딕도 이 글을 쓸때만오고 다른 글은 되도록 보지 않기, 인터넷 속 이야기보단 내 주변을 챙기고 내 주관으로 바라볼 취향 만들기.

보고싶다고 생각은 해왔지만 늘 미뤄왔던 '인턴'을 보았다. 내가 가진 불필요한 편견을 버리고 모두를 배려하고 그들에게 배우는 자세로 살자. 조급한 감정들은 잠재우고 심호흡 한 번 하고 여유롭게 생각하자. 그리고 멋있는 어른이 되자.

5:50 방정리를 하였다. 6:30 https://www.youtube.com/watch?v=t70t-sklypk 칼소폭 전신유산소운동하였음. 6:50 샤워까지 완료 다음목표 7:00 저녁밥먹기

7:00 저녁밥 - 잡곡밥2/3, 갈비, 쌈채소 9:30 영어회화공부 완료 오늘하루의 계획 최종점검 아침에 일어나기 O 밥 제시간에 먹기 O 밥 두끼는 일반식 한끼는 다이어트식 O 철분제먹기 O 오늘 공부1시간하기 O 홈트30분 O 영어회화 1회차 O 밤에자기 O 인터넷과 멀어지기 O 거의 다 했고 밤에자기와 인터넷과 멀어지기만 남음 항상 밤에 안자고 쓸데없는거 보다가 스트레스만 받곤했는데 오늘은 꼭 밤에 잘자고 만약 유튜브를 보더라도 댓글은 안보길! 오늘 인터넷도 거의안한것같아 뿌듯하다. 오늘하루도 고생했어 어제 일찍 잘잠들었다 유튜브로 영상 한두개봤나? 보다가 졸려서 끄고 바로 잔 것 같다.

2020.08.02 55.8kg 10시 기상 10:30 아침밥-잡곡밥 반그릇, 미역국, 각종반찬

12:35~1:10 전신운동 1:25 샤워하고 나옴 다음목표 2:30 점심밥먹기

1:50 점심밥-매밀비빔면 1/2 부모님이 배고프다고 하셔서 조금 더 일찍먹었다 매밀비빔면을 직접만들었는데 맛있었다 매밀면을 조금먹었으니 다이어트식이라고 합리화할 예정이다. 비빔면 소스 레시피: (1인분기준) 고추장2,고춧가루 1.5,간장2,설탕1,식초1.5,참기름1 다 먹고 설거지까지하였다. 부모님이 아주 좋아하셨다. 다음 목표 : 오늘하루 공부목표랑 2시간 채우기

6:50 저녁밥-잡곡밥 2/3 삼겹살 각종 쌈채소 오늘 부모님과 같이 장도보고 이것저것 얘기한다고 공부를 하지 못했다. 지킨지 이틀째인데 벌써 공부시간을 어기다니 조금 아쉽지만 오늘은 일요일이니 스스로를 용서하기로하자. 내일은 꼭 잘 지키기

12:00 영어회화 오늘하루의 계획 최종점검 아침에 일어나기 O 밥 제시간에 먹기 O 밥 두끼는 일반식 한끼는 다이어트식 O 철분제먹기 O 오늘 공부2시간하기 X 홈트30분 O 영어회화 O 밤에자기 O 인터넷과 멀어지기 O 오늘 하루도 고생했다 집에 부모님이 다 계시고 계속 이것저것 하느라 공부를 하지 못했다 생각해보면 틈틈이 짬내서 한다면 할 수 있는 시간이었지만 하지않았다. 그래도 오늘은 주말이니 쉬었다 생각하고 내일 하면된다. 영어회화도 주말이라는 이유로 쉬려다 계획표에 X를 두개치고싶지않으니 자기전에 억지로했는데 하고나니 후련하다. 고생했다 오늘 밤에도 폰만지지말고 잠들길 폰을 본다해도 머리아픈것 보지말기 고생했어 잘자! 밤에도 잠시 유튜브보다가 바로 잠들었다! 좋은하루를 잘 보냈다.

2020.08.03 55.8kg 10시기상 10:10 아침밥- 잡곡밥 1/2, 미역국, 두부부침, 각종반찬 10:30설거지하고 씻기 10:50침구정리 11시 책상에 앉음 다음계획 오늘하루 목표 2시간 공부하기.

2:50 점심밥 - 계란두개,샐러드,오리엔탈소스 4:00 전신유산소운동 4:30 샤워하고 나옴 6:50 저녁밥 - 잡곡밥 2/3, 두부부침, 각종반찬 7:30 모카빵 꼭 이제 탄수화물을 줄여보자 라고 결심하면 어머니께서 빵을 사오신다. 물론 의지로 안먹을수있지만 난 의지력이 약하지. 맛있었다.

8:30 영어회화 (저녁먹었을때) 철분제섭취 12:20 오늘 목표 2시간 끝 오늘 하루종일 친구들에게 전화가 많이와서 대화하느라 하루를 보낸 것 같다. 특히 오늘은 어머니도 이것저것 얘기하셔서 분명 책상에는 6시부터 앉아있었는데 계속 틈틈이 공부해서 11시까지 1시간정도 채우고 나머지 시간채울려고 계속 앉아서 공부했다. 120분인데 스탑워치에는 100이상이되면 저렇게 표시가되나보다 내일부턴 100분이 되기전에 끊어서 찍어둬야겠다. 오늘 정말 공부하기싫었는데 역시 막상 앉으니 뭐라도 한다. 그리고 뿌듯하다. 오늘하루도 수고했다. 오늘하루의 계획 최종점검 아침에 일어나기 O 밥 제시간에 먹기 O 밥 두끼는 일반식 한끼는 다이어트식 X 빵먹음 철분제먹기 O 오늘 공부2시간하기 O 홈트30분 O 영어회화 O 밤에자기 X 인터넷과 멀어지기 O 오늘도 밤에 불필요한것 머리아픈것보지말고 잠 잘들기 정신이 맑아지는 기분이다. 잘자라 내자신

2020.08.04 55.3kg 2:00 기상 2:30 점심밥 - 잡곡밥 1/2, 김치계란말이,각종반찬 어제 이상하리만큼 잠이 안왔다 그래서 거의 새벽6시쯤 잠에들었더니 아주 늦게일어났다. 아침을 다 날리긴했지만 지금부터라도 화이팅하자. 다음목표 오늘3시간공부, 30분운동

3:30 전신유산소 30분 4:00 샤워하고 나옴 사야할 물건이 있어서 나갔다가 쇼핑하고 들어옴 7:20저녁밥-잡곡밥 2/3,김치계란말이, 각종반찬 저녁에 누군가의 고민을 들어주느라 시간을 다 보냄 고민을 들어주는건 괜찮지만 사실 좀 지친다. 매번 같은 고민을 반복하는 사람의 고민을 들어주는건 나에게도 감정낭비인거같음 근데 끊을 수 없는 누군가이기에 마음만 착잡하네. 더욱이 벌써 시간이 9시를 넘었다. 밖에 나갔다오느라 또 늦잠자서 또 누군가의 고민을 들어주느라 하루가 다 가버림 뭔가 기분이 좋지않은 날이다. 이제라도 공부를 해볼까싶었는데 아무 기운이 없음 그냥 쉬고싶은 날이다.

오늘하루의 계획 최종점검 아침에 일어나기 X 밥 제시간에 먹기 X 밥 두끼는 일반식 한끼는 다이어트식 X 철분제먹기 O 오늘 공부3시간하기 X 홈트30분 O 영어회화 밤에자기 인터넷과 멀어지기 X 가 넘쳐나는 날 하나의 X 를 더 만들고싶진않으니 영어회화라도 할까싶네..............아 하기싫어

5,6,7 쿨하게 날려먹었다. 5일은 친구들과 논다고 하루종일 밖이었고 6,7일은 그냥 빈둥거렸다. 작심삼일 늘 나를 따라다니는 말이었는데 정말이네. 그래도 3일쉬었으니 다시해보자. 오늘은 매운음식을 잘못먹어서 하루종일 누워있다. 좋아하는 영화를 보며 휴식을 취하고 내일부턴 다시 활기찰 수 있기를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302레스 오늘도 쓰레기 같이 살았구나 2020.08.08 1249 Hit
일기 2019/04/04 23:42:58 이름 : ◆4JO4E7gi5Qo
623레스 어떤 심층세계에 관한 기록 2020.08.08 273 Hit
일기 2020/06/25 21:36:30 이름 : ◆cK45e6lClu9
20레스 » 하루기록장 2020.08.07 34 Hit
일기 2020/08/01 11:35:25 이름 : 이름없음
9레스 생각나는대로 2020.08.07 8 Hit
일기 2020/08/07 20:48:42 이름 : 이름없음
641레스 🌷베라는 역시 아몬드봉봉이지🌷 2020.08.07 1200 Hit
일기 2019/03/09 23:38:42 이름 : 디데이
94레스 내 인생도 특별해졌으면 좋겠다 2020.08.07 277 Hit
일기 2020/02/18 19:37:10 이름 : ◆gi7aty2FfRz
46레스 들어오지 마시오 2020.08.07 152 Hit
일기 2020/07/04 02:44:32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2020.08.07 11 Hit
일기 2020/08/07 03:35:33 이름 : 이름없음
7레스 게워내다 2020.08.07 64 Hit
일기 2020/07/19 23:59:53 이름 : ◆GtBy0oJQoGo
291레스 타버린 들판 2020.08.07 426 Hit
일기 2018/07/27 20:16:33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일기장 2020.08.07 8 Hit
일기 2020/08/07 01:30:16 이름 : 이모지는 닉네임에
500레스 🌏 밤이 밝아올때까지 🌓 2020.08.07 594 Hit
일기 2020/01/31 22:13:35 이름 : ◆A2Mo7tjvxwr
632레스 ME TOO! 2020.08.06 578 Hit
일기 2020/05/19 00:27:26 이름 :
4레스 생각은 짧고 글은 영원하니까 2020.08.06 18 Hit
일기 2020/08/05 21:37:50 이름 : O
482레스 💀🔫 (개입=❤💘💞💗) 2020.08.06 924 Hit
일기 2018/12/28 22:54:56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