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가 있어 ㅠ 집에서 밥 먹을 수 있는 명단에 난 제외되어있어서 집 올때 라면이나 편의점 도시락 사와서 먹는데 오늘은 데우지도 못하고 차갑게 먹어야 하네ㅠㅠ 그래도 라면 아닌게 어디야.. 비싸지만 도시락 사길 잘했다 집에서 엄마가 만든 밥도 못먹고 사와서 데워먹는것도 못하니 방에서 몰래 먹는다 🥺

집에서 밥 먹을 수 있는 명단은 무ㅜ야..?

>>3 22 맞아 스레주 그게 뭐야..?

>>3 >>4 내가 설명을 좀 이상하케 했네 .. 엄마랑 아빠랑 나랑 동생 이렇게 네명 살거든 근데 엄마는 나랑 자주 싸운다는 이유로 나한테 밥 자체를 안해주고 스스로 꺼내먹지도 못하게 해 사와서 먹는것도 안되고,, 집에서 먹을 수 있는 사람은 아빠, 엄마, 동생 뿐이고 난 거기 낄수가 없다는 뜻이야

이런지 좀 오래 됐는데 아빠는 식비도 안주고 결국 엄마 손을 들어주고 그러는게 그냥 너무 서러웟어ㅜㅜ

사와서 먹지도 못하게하다니 이런법이 어딨어..... 진짜 너무하시네 좀 싸우는걸로 왜그러셔

이거 학대ㅜ아니야? 밥도 안주고 식비도 안주고 레주가 미성년자면 학대 아닌가? 말이 좀 심했다면 미안

세상에 지랄맞은 부모가 많구나 이거 학대 맞음

에반데 이거 학대야 신고해

스레주가 밥을 못먹게된게 몇살때냐부터에 따라 조금 다르겠지만.. 학대신고 해야하는게 아닌가 싶음; 혹시 모르니 한동안 스레주가 먹는거 사진찍고, 기록해둬. 돈 받고 쓴 기록도. 아예 부모님 말을 녹음할수 있음 좋겠지만 그건 위험하고..

녹음같은건 상대의 승낙이 없으면 법적 효력을 가질 수 없다고 어디서 들은것같은데 아닌가..?

>>16 스레주가 녹음하는 대화에 직접 참여하면 됨

한국인은 밥심인데 왜 밥을 못먹게 해ㅜ

>>7 >>8 >>9 >>10 >>11 >>12 >>13 >>14 진짜 내가 냉장고 부터 해서 집에 있는 음식이라 할만한거 다 뒤져봤는데 딱 쌀이랑 김치랑 김만 있거든 전에 작정하고 아무것도 안줬다가 내가 신고 한번 했었는데 그 뒤로는 저렇게 딱 기본중의 기본 ? 인 것만 둠으로써 '학대' 라는 법 망을 피해간다는 생각도 들어 그리고 못먹게 했다는 증거도 증거겠지만 저거 있었는데 안먹은건 니 잘못 아님? 이런 식으로 되려 당할까봐 무서운게 크다 지금 ㅠㅠㅠ

난 쌀 김 김치라는 반찬을 무시하는게 아니고 저거 외에는 세 끼 내내 어떠한 것도 먹지 못하게 하는게 문제라고 생각하는데 이런거 신고해도 학대라고 정의 내려 줄까 ㅠㅠㅠ

>>16 그런거 최대한 기록 해볼게 일단 아빠가 나한테 용돈이랑 식비 넣어주는 계좌 있는데 거기 1863원 있었어 근데 그거로 식비 충분하지 않냐고 안 넣어줬다는 캡쳐본이야 이게 이 뒤로도 내가 설득 했는데 안된다고 안된다고 했지만 만원은 넣어 줬거든? 이제는 거절 당하는 것들 다 기록 해둘게 >>18 나도 맛있는거 먹는거 좋아하는데 이런 식으로 가니까 삶의 의욕도 뚝뚝 떨어지고 살도 빠지는데 괴롭고,, 영양분이 골고루 공급되지 않아서 빈혈도 오는거같아서 넘 힘드러ㅠㅠ

내가 궁금한건 쌀과 한두가지 반찬은 있는건 맞는데 이걸 못 먹게 정신적 압박을 했고 내가 신고를 하면 학대로 넘어갈 수 있는지를 모르겠어 그래서 고민되네 물론 기록은 해둘거야 계속

이거 진짜 문제있는거같은데 영양분 섭취 제대로 못하게 한거는 학대 아닌가?? 나도 모르겠다 어떻게 도와줘야 할까 불쌍해 스레주 ...

진짜 말도 안된다... 내가 다 마음아파 진짜로... 혹시 중학생이야..? 동생도 그럼 쌀 김치랑 뭐 단순.. 이런것들만 먹는건가... 진짜 속상하다..

언제부터 그랬어? 그외에는 다른 학대 같은 행동은 없어? 싸움은 심각하지도 않은데 그런거야? 진짜 가정학대면 큰일인데😞

>>24 동생은 엄마아빠랑 먹으니까 더 맛있는 거 먹지 않을까??

>>27 너 몇살임? 십대면 에반데...

헐 야 에바야;; 밥 안주는것도 에반데 사와서 먹는것도 안된다고? 뭔 논리야 그게...

>>27 동생이라도 일단 잘 챙겨먹으면 다행인데.. 어후

아니 이게 무슨일이여 아무리 자식이랑 싸워도 밥을 못 먹게 한다니ㅋㅋㅋㅋ 진짜 도랏네

>>28 응? 난 십대인데 나 레주 아니양!

>>33 아.. 미안😣 레주인줄 알았어

>>24 동생이 사달라고 하는거나 먹고싶다는건 다 해줘 >>27 마자 이게 맞는 말이고 .. >>28 >>31 고2고 18살이야 지금

>>35 진짜 내가 다 개빡친다 부모가 어떻게 지가 낳은 자식이 미워가지고 밥도 못먹게 하냐... 그리고 고2면 매일 등교하는 것도 아닐텐데 그냥 굶어 죽으란거야 뭐야?? 어른이 어른답질 못하네

제대로 집에서 밥 못먹은지 얼마나 된거야.

김치나 그런걸로도 충분히 신고가능할거같은데. 못사는 집이라서 온가족이 그렇게 먹을 수 밖에.없으면 모를까. 본인들은 잘먹고 넌 그런거준다? 것도 먹는것도 몰래 먹어야되고 그러는거면. 걍 못먹게하는거나 다름 없지.

>>36 그니까 .. 어떻게 해야할지를 모르겠어 >>37 불규칙적이라 어떻게 설명해야할지 모르겠다 . 일단 한번 갈등 일어나면 최소 일주일은 못먹고, 일주일이 지나도 주는둥 마는둥 하다가 자꾸 서로 시비 붙고 또 그럼 못먹고 이게 반복인거같아 >>38 애매하게 해서 법 망 빠져나가려는 큰그림인거같아서 무섭다 너무

언어든 뭐든 혹시 사진같이 기록해둔거 있어?

동생이랑 싸워도 혹시 그르냐.

레주야 이거 심각하게 짚고 넘어가야 할 문제같은데....

>>40 아빠한테 맞은적은 있는데 최소 2~3년 전이라 요즘엔 없어 >>41 그렇다 할만한건 위에 보낸거처럼 문자기록 같은거 >>42 애초에 동생이랑 나랑 대우가 다르기도 하고 같은 잘못 했을때 처벌 수준도 다르고 ,, 불공평해서 갈등 자체가 잘 없어 금방 풀리고 >>43 법 망을 피해가려는 행동들이 눈에 종종 보여 일부러 안주다가 1-3일 정도에 아빠가 나와서 밥 먹으라고는 하는데 그거 외에는 없거든 근데 내가 신고 하더라도 ''집에 뭐 김치 김 이런거 있었고 나와서 먹으라고도 말 했으니 학대가 아니다'' 이런식으로 나올거같아서 진짜 너무 답답해 나도

>>44 너 동생 남동생이구 너 누나인거냐. 차별대우하는게 그런삘이 나서. 그냥 그거.. 니 존심상해도 머리굽히고 그럴 수 밖에 없다... 그러다가 그냥 집나와. 차마 너한테 고2나이에 가출하란 얘긴 못하겠고 성인되면 무조건 나가.

야 이건 진짜 심하다... 레주야... 진짜 마음고생 심하겠다 나같으면 서러워서 매일매일 울었을거같아... 그냥 싸우는것도 스트레스고 속상한데 여기서 밥도 못먹게 하고 명단같은게 있고...? 너무하잖아... 레주 좀 힘들더라도 알바하면서 돈 좀 모아두는거 어때? 고등학교 졸업하자마자 자취해... ㅇㅇ...

>>46 그래 자취해 나같으면 형편 되는대로 집 나가고 나가자마자 가족이랑 연 끊고 살거야

>>47 ㄹㅇ 이건 심해... 그래 말 그대로 폭력같은게 안나온다고 해도 이건 정신적인 데미지 문제잖아... 레주야 네가 진심으로 가족이랑 멀어져서 너만의 시간을 지내면서 행복했으면 좋겠다... ㅠㅠ 좀 힘들어도 알바하거나 짬짬히 돈 모아두고 진짜 빨리 집탈출해 진심 이런말하면 안되는데 어머님도 아버님도 좀 답이없다ㅠㅠ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6레스 . 2020.09.18 24 Hit
잡담 2020/09/18 11:58:35 이름 : 이름없음
12레스 ㅋㅋ나보다 마이너스인 손 들어와보셈 2020.09.18 98 Hit
잡담 2020/09/18 07:52:30 이름 : 이름없음
21레스 이거 나 엿 먹이는 거? 2020.09.18 80 Hit
잡담 2020/09/18 10:31:58 이름 : 이름없음
49레스 아 저 개화나요 온라인클래스 한 15번은 지각한거같아요 ㅋㅋ쿠쿠쿠 2020.09.18 374 Hit
잡담 2020/05/29 09:03:52 이름 : 이름없음
7레스 배고프면 배 아픈 스레더들 있음? 2020.09.18 32 Hit
잡담 2020/09/18 11:08:55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회사마다 틀리겠지만 2020.09.18 39 Hit
잡담 2020/09/18 09:36:31 이름 : 읭왕
18레스 시골 사는 애들아 물어볼 거 있는데 2020.09.18 85 Hit
잡담 2020/09/18 09:40:05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이시국에 캐리어 끌고 지하철 2020.09.18 63 Hit
잡담 2020/09/18 09:50:52 이름 : 이름없음
38레스 키보드 위에 자동완성에 있는거 누르기 2020.09.18 110 Hit
잡담 2020/09/17 22:07:02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나 근 2달동안 초예민 프로불편러 상태야 2020.09.18 50 Hit
잡담 2020/09/18 09:38:07 이름 : 이름없음
48레스 으으아아 2020.09.18 80 Hit
잡담 2020/09/15 15:17:20 이름 : 이름없음
48레스 » 되게 기쁜 마음으로 도시락 사서 집 왔는데 2020.09.18 217 Hit
잡담 2020/09/17 12:48:03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밤샜다 2020.09.18 30 Hit
잡담 2020/09/18 06:12:13 이름 : 이름없음
7레스 지금 날씨에 모기물리는거 어케생각 2020.09.18 33 Hit
잡담 2020/09/18 03:05:27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좀 창피를 당하고 수치스럽다고 죽을건 없는듯.. 2020.09.18 139 Hit
잡담 2019/12/16 13:37:00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