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랑 친한 무리 중 두 명이 너무 안 맞아서 서로 싸우는데 내가 중재자 역할을 하게 돼서 둘 다 들어주고 화해시키려다가 일이 커져서 둘이 손절각을 본거같아. 원래 내 성격상으론 다 손절치고 그냥 관련안하는데 이번 친구들은 내가 둘 다 너무 좋아하는 친구라서 쉽사리 해결하기 힘들다,,,ㅠ 대체 내가 얼마나 더 해야할지도 모르겠고 한명은 아예 자기혐오식으로 가고있어서 그나마 남은 하나를 붙잡고 어떻게든 해보려고 했는데 잘 안되는거같다,,,, 너무 속상해,,, 그냥 둘 다 손절치는게 답인가 싶기도하고.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3레스 나 응원 좀 해줘 2020.10.19 11 Hit
하소연 2020/10/19 01:01:04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두려움이란 감정은 왜있는걸까 2020.10.18 26 Hit
하소연 2020/10/18 20:12:31 이름 : 이름없음
15레스 . 2020.10.18 26 Hit
하소연 2020/10/18 19:21:05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진지하게 엄마가 없어졌으면 좋겠어 2020.10.18 27 Hit
하소연 2020/10/18 19:01:04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내가 나쁜걸까? 2020.10.18 26 Hit
하소연 2020/10/18 14:39:57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이거 내가 좀 이상한거지 2020.10.18 22 Hit
하소연 2020/10/18 16:53:04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2020.10.18 9 Hit
하소연 2020/10/18 16:20:50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어정쩡한 완벽주의 너무 싫어... 2020.10.18 32 Hit
하소연 2020/10/18 15:00:38 이름 : 이름없음
13레스 내가 아픈걸 못마땅하게 생각하는 부모 어떻게 생각함? 2020.10.18 114 Hit
하소연 2020/09/05 13:44:52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스레딕에서 상처받은 경험 2020.10.18 79 Hit
하소연 2020/10/17 21:37:55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 2020.10.18 34 Hit
하소연 2020/10/17 21:42:46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 친구 문제 때문에 너무 지쳐. 2020.10.18 27 Hit
하소연 2020/10/18 03:06:02 이름 : 이름없음
38레스 나 위로좀 해줘 2020.10.18 32 Hit
하소연 2020/10/18 01:04:04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익숙함에 속아서 소중함을 잊고 있었어 2020.10.18 30 Hit
하소연 2020/10/18 01:49:18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으아악 2020.10.18 20 Hit
하소연 2020/10/18 01:22:59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