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니 토요일에 우리 둘째이모가 엄마한테 전화를 했어 전화 내용은 "나(둘째이모) 아는 언니들이랑 놀고 있는데 우리 남편(나에게는 이모부)한테 연란오면 나 강원도에 너(우리엄마)랑 갔는데 가보니 눈이 너무 많이 와서 너네집(우리집)에 있다가 이제 막 택시타고 집으로 출발했다고 말해줘" 라는 내용이였어 근데 우리 엄마가 나한테 같이 강원도에 갔다가 눈이 많이 와서 집에 왔다는 내용은 말 해주지 않고, 그냥 "만약에 이모부한테 전화오면 이모 우리집에 있다가 방금 택시타고 나갔다고 말해"라고 하셨어 그래서 연락오면 그렇게 말해야지 라고 생각을 했지 근데 그 말 한 뒤에 바로 이모부가 우리엄마한테 전화를 해서 이모 어디있냐고 물어봐서 엄마는 둘째이모가 해달라고 한 거짖말을 했지 근데 이모부가 이런일이 1,2번이 아니니까 의심이 든거지 그래서 엄마랑 이혼한 우리 아빠한테 나한테 물어봐 달라고 부탁을 한거지 그래서 아빠한테 전화가 와서, 나는 일단 엄마가 얘기하라고 한 거짖말을 했지 근데 아빠가 안믿으시는거야... 그래서 하는수 없이 사실을 얘기 드렸지, 아빠가 이모부한테는 우리집에 왔다가 간걸로 말해주는데 이번이 마지막 거짖말이라고 얘기를 하시고 전화를 끊으셨어 근데 아빠가 내가 이러한 곤란한 상황(?)에 처해 있는게 싫으셨나봐 그래서 이모한테 전화를 해서 대충" 앞으로 이런일이 없게 해라"라는 내용으로 좋게 얘기를 하셨데, 그 뒤로 이모가 우리엄마한테 전화해서 아빠한테 들었던 내용을 자초지정 설명한거지, 설명을 했더니 엄마가 나한테 와서 엄청 화를 내셨어 왜 얘기했냐고 나(우리엄마)랑 이모 병신만드냐고 말하셨어 그래서 나는 앞으로 닥칠께 무서워서 나는 사실을 얘기하지 않았다고 했지, 그랬더니 막 아빠랑 3자 대면을 하자면서 뭐라고 따져서 내가 울면서 아빠한테 전화를 해서 "아빠 내가 이모 우리집에 있다고 말했죠" 라고 했더니 아빠가 눈치를 채신건지 그랬다고 말해줬어 근데 이모는 그만하자고 하는데 우리엄마가 나서서 막 뭐라고 욕을 하면서 나한테 뭐라고 하는거야, 그래서 내가 짜증나서 집을 나왔어 과연 여기서 내가 잘못을 한걸까? 나는 일단 나 나름데로 최대한 일을 크게 만들지 않게 하기 위해서 한 생각이였는데 이렇게 될줄은 몰랐었어...

딱 읽었을땐 일단 레주가 맘대로 판단하고 어른들 얘기 전달한거... 그리고 어른들은 서로 말섞기 싫은건진 몰라도 자기보다 어린사람한테 말 전하라 한거?? 얘기하실 일이 있으면 서로 대면해서 풀어야지 암것도 모르는 레주한테 이대로 전달해! 하는건 아닌듯

ㅋㅋㅋㅋ 누가 먼저 잘못했는데... 애초에 어른들끼리의 일을 애들한테 떠넘기는 이모와 어머니가 좋게 보이지 않음. 난 스레주 잘못이 딱히 보이지는 않음. 어머니는 대체 왜 이모네의 일을 스레주한테까지 들이밀면서 애꿎은 사람에게 화풀이를 하시는지 모르겠네. 근본적인 원인은 이모의 거짓말 아니야? 왜 거기에 동조를 못해준다고 상관없는 스레주가 욕을 먹어? 이모가 이모부와의 문제를 해결할 거면 당사자들끼리 해야지ㅋㅋ 남들한테 폐 끼치는 거 별로다 어머니도 지나치셨고

>>2 말을 들어보니 나도 잘못이 있는 것 같다...

무슨 상황인지 모르겠네. 이모: (스레주 엄마에게) 이모부에게 거짓말해. 엄마: 이모부에게 거짓말 이모부: 거짓말인가? 진실인가? 스레주 아빠에게 물어봐야지. 아빠: 모르겠으니 스레주에게 물어봐야지. 스레주: 이모가 엄마에게 거짓말을 하라고 했다. 아빠: 근데 내가 왜 이 상황에 있는거지. 앞으로 부르지 마세요. 이모: 스레주가 자기 아빠에게 다 말했구나! 엄마: 야! 왜 네 아빠에게 왜 진실을 말해! 스레주: 그런적 없다! 아빠: 그래. 그런적 없다. ?? 왜 스레주가 이 이야기에 있는지 모르겠네

스레주 이모와 어머니가 문제있는거지 스레주 넌 잘못한 거 없어 애초에 사실대로 안말하고 거짓말로 둘러대려던 이모와 그걸 또 받아주려던 네 어머니가 잘못한거니까 그걸 들켰다고 스레주에게 화내는건 나쁜거지

엥 뭐 딱히... 아버지는 이모/엄마/이모부 여기에 안엮여있는데 얼렁뚱땅 얽힌거니까 사실을 아실 권리가 있으시지. 아버지가 이모께 연락드린데서 상황이 조금 꼬인것같은데 그게 레주 잘못도 아니고 뭐.... 애초에 정말 자기네 사정을 자녀한테 미주알고주알 떠들면서 거짓말 동참시킨게 누군데 저러신대?ㅋㅋㅋㅋㅋ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6레스 빠룬년생은 버스비 어떻게 내?? 2021.01.11 72 Hit
잡담 2021/01/11 18:19:31 이름 : 이름없음
10레스 야 아니 2021.01.11 46 Hit
잡담 2021/01/11 19:02:50 이름 : 이름없음
9레스 얘들아 나 아이패드 팔까.. 2021.01.11 72 Hit
잡담 2021/01/11 16:02:08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아니 미친 2021.01.11 27 Hit
잡담 2021/01/11 18:18:25 이름 : 이름없음
8레스 인스타 아이디 2021.01.11 36 Hit
잡담 2021/01/11 18:09:04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혹시 편의점 알바하는 애들 주의 2021.01.11 60 Hit
잡담 2021/01/11 16:52:14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 2021.01.11 19 Hit
잡담 2021/01/11 16:52:26 이름 : 이름없음
7레스 » 내가 잘못한 상황인지좀 봐주라 2021.01.11 45 Hit
잡담 2021/01/11 16:08:50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걍 하고싶은 개소리 적어보자 2021.01.11 14 Hit
잡담 2021/01/11 16:22:44 이름 : 이름없음
15레스 한검능 접수하는데 2021.01.11 59 Hit
잡담 2021/01/11 12:58:41 이름 : 이름없음
7레스 다들 이루다 알아? 2021.01.11 121 Hit
잡담 2021/01/11 12:54:22 이름 : 이름없음
26레스 익명성 파괴, 친목의 기준이 어디까지야 2021.01.11 99 Hit
잡담 2021/01/11 04:44:23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영화 시간 늦어도 입장 가능해? 2021.01.11 35 Hit
잡담 2021/01/11 14:41:52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레더들아 언제쯤 밖에서 술마셔도 될까? 2021.01.11 55 Hit
잡담 2021/01/11 13:17:59 이름 : 이름없음
100레스 가장 최근에 사용한 이모티콘이랑 맨 뒤에 있는 이모티콘 적는 스레🌈🏷 2021.01.11 190 Hit
잡담 2020/12/28 16:42:43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