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렸을 때는 공부를 정말 좋아했어 워낙 욕심도 많고 배우고 싶은 것도 많은 애였어서 초등학교 1학년때부터 하루에 학원 3,4개씩 다녀도 정말 즐거워 했거든 나서는 것도 좋아해서 초등학교 6년 내내 1학기 회장을 놓친적도 없고 전교 부회장도 되봤어 전국대회도 나가보고 학교 상장은 거의 내가 쓸어왔었지 어디 조장이나 나서는 일, 발표 같은 거 시킬때면 백이면 백 애들이 날 추천했었어 친척들 모이는 자리에서도 항상 ㅇㅇ이는 교수다 의사해야한다 이런 말은 당연하다는 듯이 나왔고 나도 은근히 다른 애들이랑 비교되면서 나를 치켜세우는 게 나쁘지 않았어 근데 중학교를 다른 동네로 왔거든 아는 애들이 하나도 없었어서인지, 사춘기가 와서인지 나서는게 무서워 뭔가 내편이 하나도 없는 느낌이었어 물론 조장 같은 건 많이 했지만 회장같은 거는 꿈도 못꿨고 그냥 조용조용히 다녔어 초등학교 때는 진짜 학교에서 아무한테나 말걸어도 다 아는 애들이었거든(학교가 작은 건 아니었어 한반에 30명씩 5반정도?) 근데 초등학교 때까지는 공부가 정말 재미있었는데 중학교 1학년되고 2학년이 되고 하니까 정말 아무것도 하기 싫어졌어 학교를 정하고 진로를 정하고 내 미래가 지금부터 정해져야한다니까 너무 숨막혀 공부고 뭐고 다 놓고싶고 그냥 학업 걱정 없이 하루만 살아봤으면 좋겠어 내가 2학기 시험을 망쳤거든 그래서 원하던 특성화고는 아예 포기한 상태야 원래 부모님이 내 성적에 관심이 없으셨는데 갑자기 관심이 생기더니 너 특성화고는 어디갈거니 공부를 그정도 해서 되겠니 똑바로 하는건 맞니 하는데 정말 숨막히거든 너무 답답해 벌써부터 고등학교에 올라가기 전에 진로를 정하고 생기부를 채우려 하나하나 계산해 활동해야한다는 생각에 미칠 것 같아 공부도 하기 싫고 미래도 생각하기 싫어 그냥 다 놔버리고 아무 생각없이 놀고 싶어 그러면서 흐르는 시간이 너무 야속해 다시 초등학교나 하다못해 중1때로 돌아가고 싶어 지금 내가 처한 이 현실에서 회피하고 싶어 부모님은 왜이렇게 변했냐는데 나는 원래부터 이랬고 이것도 나인데 하는 생각이 들어서 속상해

근데 벌써부터 이러면 안돼는 거잖아.. 나보다 더 열심히 하고 같은 꿈을 가진 애들은 많은데 벌써부터 나같은 게 힘들어하면 안돼는 거 아는데 걔네들은 어떻게 버티는 걸지 너무 신기해 나는 요새 하루하루가 살얼음판 같은데 좋은 대학에 가서 내가 원하는 꿈을 이뤄야한다는 거 너무 잘 알겠는데 너무 무서워 내 미래가 지금의 조금의 실수로 바뀔 수 있다는게 나는 아직 준비도 안됐는데 애들은 목표지점을 찾고 벌써 뛰어가고 있고 나는 그걸 멍하니 바라본다는게 너무 한심해 내가 지금 잘못한다면 미래의 내가 바뀔 수 있다는게 너무 두려워

특성화고가 특목고 말하는 거야? 특성화고는 그... 취업하려고 가는 데 아닌가 외고 과고 이런 데는 특목고 전공하고 싶은 과는 예체능이 아닌 이상 고등학교 올라가서 정해도 문제 없어 대학 갈 때 어차피 중학교 생기부 안 보잖아 그리고 예체능이라 할지라도 뭐 자기 하기 나름인 거니까 사실 ㅎㅎ 중학교 땐 난 공부 적당히 하고 놀기도 적당히 노는 게 제일 좋은 것 같아 스레주가 지금 공부를 싫어하게 된 이유가 꼭 앞서나가서 성공해야 한다는 압박감 때문인 것 같은데 마음 편하게 먹고 지금 모든 걸 다 하지 않아도 된다고 생각하면 좀 더 나아질 거야!! 뭐 나도 너랑 같은 학생일 뿐이라 많은 도움은 못 되겠지만... 난 이런 생각으로 그냥 적당히 공부하고 있어 ㅋㅋㅋㅋ 방학이니까 잠도 실컷 자고 하고 싶은 것도 하고 그러면서 다시 공부가 필요하다고 느낄 때쯤 공부했으면 좋겠다!! 정 네가 지금 하고 싶은 게 뭔지 잘 모르겠다면, 그럼에도 목표가 있어야만 한다면 목표 대학부터 정해보는 것도 괜찮을 거고 커리어넷 등등 진로 관련 사이트에서 진로적성검사도 해 볼 수 있으니까 그런 걸로 어떤 과가 있는지부터 알아나가도 괜찮을 거야 ;)

>>3 아 특목곤데 특성화고라 잘못적었나보다ㅋㅋ 내가 어제 정신이 없어서 그랬나봐 위로해줘서 고마워!!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1레스 괴롭다 진짜 6분 전 new 1 Hit
하소연 2021/02/27 12:17:54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하....무서워서 눈물나 54분 전 new 60 Hit
하소연 2021/02/25 00:48:18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아니 시발 살이 왜 빠져 1시간 전 new 13 Hit
하소연 2021/02/27 11:21:51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도로주행 좆같아 1시간 전 new 13 Hit
하소연 2021/02/27 09:45:22 이름 : 이름없음
7레스 트위터로 눈치주는 거 짜증난다 2시간 전 new 67 Hit
하소연 2021/02/26 16:48:08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반배정이 얼마나 망했는지 하소연 하기 2시간 전 new 17 Hit
하소연 2021/02/27 01:55:09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29살 여자인생 2시간 전 new 27 Hit
하소연 2021/02/27 04:40:21 이름 : 이름없음
21레스 언니한테 진짜 죽도록 맞음 4시간 전 new 29 Hit
하소연 2021/02/27 05:52:25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 4시간 전 new 21 Hit
하소연 2021/01/28 09:16:31 이름 : 이름없음
16레스 20살에 취업해서 돈벌고 사는거 인식 어떠나 궁금해 5시간 전 new 142 Hit
하소연 2021/01/23 03:31:17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오늘부터 딱 일주일... 이 생의 정리에 들어가려고해 (1일차) 5시간 전 new 21 Hit
하소연 2021/02/27 02:52:52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나 오늘 생일인데 8시간 전 new 14 Hit
하소연 2021/02/27 03:25:44 이름 : 이름없음
15레스 오늘부터 딱 일주일... 이 생의 정리에 들어가려고해 9시간 전 new 137 Hit
하소연 2021/02/25 23:15:36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은따 9시간 전 new 12 Hit
하소연 2021/02/27 02:57:19 이름 : 이름없음
522레스 🗑🗑감정 쓰레기통 스레 2🗑🗑 9시간 전 new 2183 Hit
하소연 2020/11/26 21:50:26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