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당히 심사숙고해서 답변하겠다는 의미입니다. 아주 간단한 대답도 아주 길게 늘어뜨려서 3문장 이상으로 한번 만들어보겠습니다. 이 스레는 1000레스를 채웠으면 좋겠다는 바람이 있습니다.

레주의 대학합격을 응원하면서 로어가 될 거야! 이전레스 >>299 >>300 >>301

레주는 제일 좋아하는 숫자가 뭐야?

>>303 음... 숫자는 잘 생각해본 적 없는데, 1? 뭔가 가장 간단하면서도 가장 중요한 숫자잖아요. 곱하기를 할 때도 1이 섞이면 바로 지울 수 있으니까 계산이 수월하게 되기도 하고요! 그리고 1등처럼 모두가 우러러보는 숫자이기도 하지요. 아니면 행운의 숫자 7이나 8도 좋아하는 것 가타요

>>304 8이 행운의 숫자였어? 그동안 몰랐네

스레주가 좋아하는 게임은?

>>305 8은 중국에서 행운의 숫자에요! '돈을 벌다'라는 발음과 일치해서 그렇다네요. 돈을 벌고 싶은 야망이 가득하기 때문에 쿡쿠 저에게도 행운의 숫자입니다

>>306 메이플스토리였는데.. 최근 사태로 인해 접어버렸어요 주륵.. 아 물론 학업 때문에 이제 웬만한 게임은 다 접어서 좋아하는 게임은 딱히 없고, 인생 게임은 언더테일이랑 스타듀밸리! 둘 다 제 감성을 제대로 촉촉히 자극하는 게임이죠

>>308 답변 감사합니다! 질문 하나 더 드리자면 무서운거 잘 보시나요?? 무서운 이야기나 썰, 공포영화 등등

>>309 괴담 스레들은 잘 보는데 공포영화처럼 시각적인 공포는 잘 못 봐요 ㅠㅠ 공포영화는 바바둑 정도가 그나마 볼만하고 국내 공포영화 대부분도 못 볼 정도로 공포를 싫어해요. 하지만 공포스러운 분위기는 좋아해서 디바제시카님이 푸는 무서운 이야기들은 좋아해요! 미스테리에 관심이 많기도 하구요

스레주 고3 이야ㅑ??? 나랑 나이 차이 얼마 안나는구나...신기하당

왜 1000레스 채우고싶어?

>>312 네 살아있어요! 아마도요..? 고3이니까 더욱 열심히 열공할게요, 다음주 토요일 이 시간에 돌아올게요! 정말 바쁘니 죄송해요 ㅠㅠ 질문해놓으시면 나중에라도 꼭 답변해드리겠습니다

>>313 1000레스를 채운 스레가 있다는 건 기분이 되게 좋거든요.. 특히 나중에라도 가끔씩 회자될 수 있는 스레가 될 수 있어서 정말 좋고, 2판 채우는 기분도 새롭고 좋아요! 그리고 응당 스레주라면.. 레스가 많이 달리고 싶은 것이 국룰이랍니다 쿡쿠

레주 강아지 좋아해??

3문장으로 답하기 어려운거 해야지!! 오늘 몇요일이야?

ㅋㅋㅋㅋ 재밌다 ㅋㅋ

>>316 네 민초 좋아해요! 특이취향 식품들을 좋아해서 호불호 갈리는 음식들은 다 좋아해요! 싫어하는 음식이 거의 없을 정도에요! 늦어서 죄송해요

>>317 네 강아지 좋아합니다! 하지만 고양이를 더 좋아한답니다 애옹애옹.. 그래도 강아지, 그 중에서도 털 복슬복슬한 놈들을 좋아한답니다

>>318 질문의 요일은 일요일이었습니다. 그러나 전 대답을 이번 주에 했군요. 오늘은 토요일입니다.. 이것 참, 미리 알려드리지 못해서 죄송하고, 3문장으로 답해버렸네요 쿠쿠

>>319 재밌게 봐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질문해주시면 꼭 답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힘들어서 많이 들어오지는 못한다는 점 양해 부탁드립니다

300억 주면 바퀴벌레 먹는다 vs 안 먹는다

오옹 이스레 저번에도 왔엇는데 또보네ㅋㅋㅋㅋ 또 질문할겡 레주는 마카롱 좋아해?? 난 너무 좋아하거등ㅠㅠ

>>325 당연히.. 300억이면 평생 써도 남는 돈인데 바퀴벌레 그깟 거 눈 감고 먹을 수 있어요! 갈아먹으면 바퀴벌레인 줄도 모르지 않을까요..? 걔 때문에 죽을 수 있지 않은 한 전 무조건 먹습니다, 눈물 흘리면서..

>>326 >>174에도 말해놨지만 마카롱은 제 최애 디저트랍니다! 저희 집 근처에도 맛있는 마카롱집이 있어서 정말 애용하고 있어요.. 마카롱 비싸지만 먹으면 세상 행복

>>327 음... 생각보다 돈을 위해서 뭐든 하는 성격이구나 레주는 나는 아무리 돈을 줘도 하기 싫은 일은 죽어도 안 하는 성격이라 신기해

>>328 허우엉 마카롱은 사랑이야 레주 진짜 바람직하넹

생일 선물 거절하는 이유가 뭐지? 내 생일 챙기기 귀찮나? 아님 친하다고 느끼지 않는 걸까

>>329 앗 저와 성격이 반대시군요.. 하지만 정반대인 성격끼리 더욱 잘 친해지고 잘 맞는 법. 어쩌면 우리 서로에게 득이 될 수도 있어요

>>331 생일선물을 줬는데 거절했다는 건 너무 과분해서 그런 것 아닐까요? 선물의 규모가 커다랐나요? 아니면 친구에게 맞지 않은 선물이었을 수도 있고요. 나도 생일을 챙겨야지 하는 강압감이 저도 있긴 한데, 저는 선물만큼 아니더라도 충분한 정성을 쏟는 편이라..

4개 초과 라는 말은 5개 부터 라는 뜻이죠?

>>333 가지고 싶은 거 있냐고만 물었는뎅...

>>334 네 그렇습니다! 4개 이상이 4개부터랍니다. 늦게 대답해서 죄송합니다, 설마 그게 수학 문제는 아니었겠죠?

>>335 이런.. 어쩌면 생일선물 자체를 부담스러워하는 사람일 수도 있지요. 너무 마음에 담아두지 마시고 그냥 훨훨 날려보내세요! 어차피 나야 이득..이라고 생각하면 이기적이려나요

>>336 저는.. 사과요! 포도는 씨 때문에 먹기 불편하고 껍질 쓰레기도 많아서.. 게다가 사과는 되게 아이코닉한 과일이라서 좋은 것 같아요! 과일 나열할 때 가장 먼저 나올 정도로 대표적이기도 하고요

>>337 제 스레에 오신 걸 환영합니다! 하실 질문이 있으시면 해주세요, 제가 3문장 이상으로 대답해드리겠습니다! 단 대답하기 버거운 질문은 거절입니다 :)

점심 뭐먹을거야? 점심메뉴는 항상 난제인것같다..

>>342 저는 점심 때 일식집 갈거랍니다 후후 메뉴판 보고 뭐 먹을지 결정할거에요! 점심 메뉴 골라주는 표 있던데 활용해보세요! 아니면 레더님도 일식집 한번 가보시는 것도 나쁘지 않아요 입맛을 돋굴 수 있으니까요

더운 날 바닥에 살아있는 지렁이가 있다면 무슨 행동을 취할꺼야?

일식집 간다고 했는데 일식 중에서 뭘 제일 좋아?

>>344 지렁이 같은 벌레는 싫어해서 그냥 꿈틀대는 지렁이 구경만 하지 않을까요? 아니면 지렁이가 시원한 곳에 갔으면 좋겠다고 속으로 빌 수도 있겠네요 쿸쿠.. 아니다 제가 먼저 그늘로 뛸듯

>>345 저는 일식집에서 덮밥류 먹었답니다 ㅎㅎ.. 꿀맛 일식 중에서 개인적으로는 초밥이 제일 맛있는데 초밥집이 아니라 일식집이라서 덮밥류 먹었었던걸로 기억해요! 초밥 말고 우동도 맛있고.. 음 또 먹고 싶네요

오 오랜만이당 잘 지내지?-?

레주야 이차함수 이해 좀 시켜줘

>>348 오랜만이에요! 저는 요즘 많이 힘든 것 같아요, 쓰러질락말락.. 여러분들은 행복하셨으면 좋겠어요

>>349 이차함수는... 화이팅입니다 전 문과라서 이만 지나가보도록 하겠습니다. 참고로 저희는 삼차함수 배우는데 이때 미칩니다 주의하시고요.. 수학 포기하지 말고 열심히 붙들어매세요

>>351 오오 동접인가..?!

>>350 r분의 y 싸인함수 삼각함수의 정의를 정확히 알아야지.. 제 최고의 하이틴 곡으로 선정된 곡이랍니다. 11월 수능이 끝나면 진짜 행복하게 놀겁니다 진짜로

>>353 앗 동접이군여! 질문 대답이 빨리빨리 가능한 시간이겠군요.. 12시까지는 어찌어찌 해보겠습니다 후후

요즘 뭐가 가장 힘들어요..??ㅠㅠ

>>356 평상시에 쌓여왔던 우울감과, 고3이라는 엄청난 압박감 속에 시달리며 받는 스트레스, 그리고 외부 요인들이 작용하는 것 같아요.. 어쩌면 일시적인 감정이겠지만 이게 성인이 되서도 지속될까 두려워요. 그래서 그런지 웃음을 서서히 잃고 있지만 괜찮슴다 허허

그림에 의욕이 생겨서 그려보려고만 하면 실패하는 바람에 매번 슬럼프가 찾아오는데... 뭔가 극복할수 있는 방법이 있을까ㅜ

>>358 낙서 같은 걸 비비작작 해봐요! 약간 따뜻하고 몽글몽글한 작은 것들.. 지금은 너무 크게 잡으니까 그런 것 아닐까요?! 정말 작은 걸 해봐요, 예를 들어서 차를 컵에 쏟는 찻잔과 그걸 얌전히 기다리는 아이들이라던가

>>359 어머 너무 귀엽다.... 그리고 맞아 난 한번 그리려 하면 의욕이 넘쳐서 완전 풀 일러스트를 그리려 하거든.... 역시 현명한 고3....힘내!!! 답변 고마워(๑•̀ㅂ•́)و✧

>>360 앗 힘내라니.. 말 정말 고마워요! 그런 작은 것들부터 큰 일러스트까지 쭉쭉 그려내는 멋진 일러스트레이터가 되길 기원할게요! 우리 모두 행복하자구요

>>357 고3.. 전 아직 고1이지만 꿈이 없어서 너무 슬퍼요ㅠㅠ 수행평가도 진로 관련 책읽고 독서기록장 쓰기 이런거고.. 이제 정말 공부해야하는데 어디서부터 시작해야할지도 모르겠어요.. 고3도 공부 엄청엄청 힘드시겠지만 꼭 많이 웃으실 수 있길..!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45레스 XX초등학교 전설의 12회 졸업생들 5분 전 new 199 Hit
잡담 2021/04/13 22:28:09 이름 : 이름없음
8레스 4월 16일 14분 전 new 39 Hit
잡담 2021/04/16 00:10:56 이름 : 이름없음
63레스 🎗20140416 잊지말자🎗 23분 전 new 214 Hit
잡담 2020/04/16 00:02:11 이름 : 이름없음
95레스 ☆스레딕 부흥 캠페인☆ 39분 전 new 644 Hit
잡담 2021/03/11 06:26:37 이름 : 이름없음
149레스 👖하의색깔+자기가 가장 최근에 먹었던 음식🍽 45분 전 new 317 Hit
잡담 2020/04/17 13:06:25 이름 : 이름없음
355레스 크리스마스 디데이 1시간 전 new 2649 Hit
잡담 2020/08/27 18:22:58 이름 : 이름없음
31레스 요즘은 09도 담배피던데 1시간 전 new 174 Hit
잡담 2021/04/15 16:58:02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인스타그램에 스토리 올릴건데 1시간 전 new 31 Hit
잡담 2021/04/16 00:33:57 이름 : 이름없음
18레스 약사 한의사는 망할 직업같아? 1시간 전 new 125 Hit
잡담 2021/04/15 02:10:50 이름 : 이름없음
7레스 학교에서 또라이로 낙인찍히기 1시간 전 new 36 Hit
잡담 2021/04/16 00:34:29 이름 : 이름없음
274레스 🎊🎊😄둠칫둠칫 잡담판 잡담스레 30판😄🎊🎊 1시간 전 new 671 Hit
잡담 2021/04/02 16:42:07 이름 : 이름없음
12레스 우리반 애들 너무너무 귀여워 1시간 전 new 51 Hit
잡담 2021/04/15 23:19:39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나만 요즘에 스레딕 1시간 전 new 63 Hit
잡담 2021/04/15 23:44:55 이름 : 이름없음
14레스 고2 보고 10시되면 폰 내라는게 말이 돼? 1시간 전 new 111 Hit
잡담 2021/04/14 22:37:09 이름 : 이름없음
32레스 다들 용돈 얼마받음? 1시간 전 new 153 Hit
잡담 2021/04/13 00:34:39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