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 글써보네 나 진짜 대체 어떻게 해야할지도 모르겠다 친구가 어제였나 당장 서너시간 전에도 떠들면서 놀았는데 그날 새벽에 갑자기 연락해서 나보고 너한테 불만이 엄청 많았다면서 말을 하더라고 그래서 나는 일단 알았으니까 얘기해보라고 했어 그런데 막 2년 전에 왜 그렇게 반장 일 소심했냐 그런 것부터 무슨 네가 다른사람 돕는 수호자라고 생각하냐 민폐 끼치지 마라 너는 나한테 도움준거 아무것도 없으면서 하고 얘기가 흘러가더라 나는 일단 나 때문에 네가 스트레스받았다면 미안하다고 사과하고 이야기 이어갔는데 나도 내 이야기 하고 사과하고 그랬어 다 내가 잘못했다고 생각하고 계속 나를 미워했었던 것 같아 나는 진짜 친하고 같이 늘 다니고 항상 장난치고 그래와선지 정말 하나도 몰랐어 최근엔 방학이라 만날 기회도 없었고 나도 그 친구한테 잔뜩 실수한 점이 있겠지 내 이야기를 하고 나니까 자기가 너무 자기 중심으로만 생각해서 남들이 나를 좋은 사람이나 잘 도와주는 애라고 생각하는게 질투나고 싫었다고 하는데 그게 나하고 sns 다 끊고 손절할 이유가 될 줄은 같이 놀던 친구들한테도 그날 다 말해놨대 난 몰랐어 말한 줄도 어느 친구가 말해주더라 이거 잘못하면 너만 혼자 남고 자기 편 만들려고 그러는걸지도 모르겠다고 어떡하냐고 물론 그 친구가 자기 문제니까 너네까지 눈치보지 말라고 하긴 했다지만 보통 그 친구랑 싸운 친구들 보면 싸운 애 빼고 다 붙어서 놀곤 했었어 내가 그 입장이 되니까 뭔가 서운하긴 하네 답으로 마저 이어야겠다 무슨 말이라도 해줘 너무 착잡해

여기다 마저 적으면 되는건가

맞구나 어쩌면 좋을지 잘 모르겠어 사실 나도 그렇게 그 친구한테 집착할 마음은 없거든 내가 그렇게 자기랑 비교되고 싫은 사람이라는데 거기에 장단 맞출 생각은 딱히 없어 좋아하는 친구여서 많이 속상하긴 하지만 다른 친구들도 다 잃어버리는 걸까 나는 그 애가 다시 나한테 돌아와주면 좋겠다고 생각은 하지만 걔 말로는 뭔가 나한테 미안하긴 하지만 자기 자존심은 지키고 싶은 걸까 그냥 나로 인해 계속 스트레스만 받고 그러는 건지 더 보고싶지 않다고 했다가 그런 건 또 아니라고 했다가 하고 그랬다더라 다른 친구가 말해줬어

그냥 여러모로 착잡하고 스트레스받아 나도 잘못한 부분 많겠지만 그냥 내가 싫은 것 같더라고 울고 싶다 그냥 나랑 항상 잘 지내고 웃고 떠들면서 속으로는 저렇게 모든 걸 내가 잘못했단 식으로 생각했다고 하니까 뭔가 무서워진다 보니까 다른 친구들한테도 그렇게 생각했었나 봐 왠지 나한테는 유독 더 그런 것 같긴 하지만 나는 이제 어떡하지 친구가 다는 아닌거 아는데 왜 이럴까 그냥 털고 일어나고싶다

난 걔한테 딱히 화난 마음이라든가 없긴 하지만 이번 일이 좀 충격이 크긴 하네..

다른 사람들도 이런일 있었던적 있어..? 어떻게 대처했는지 물어보고싶어

...?ㅈㄴ 웃기네 친구야 왜 혼자 쌓아놓고 갑자기 지랄이니

나도 모르겠다 이제ㅜㅜㅜ 그냥 포기하고 안보는게 걔나 나나 서로 좋은거같기도 하고 그렇네..

>>8 그게 맞는거 같아 나도 옛날에 비슷한 일 있었는데 그친구랑 연 끊었어 같이 있으면 괜히 내가 뭘하면 애는 앞에서 괜찮은척하지만 나중에 또 않괜찮았다 하면 어떻하지?라는 생각들이 안할려고해도하게 되더라 그러면서 점점 무의식적으로 애 눈치보게 되고 자연스럽게 애 말고 다른 친구들까지 의심하레 되더라고

내가 그런 사람이었어 아주아주 오래 동안 친구였던 애를 어느 순간 싫어하게 되더라. 나도 아직도 왜 그런지 모르겠어 내 신경을 긁는 걔가 싫었는데 어느 순간 그 애 행동 하나하나가 싫어지더라 나는 그 애를 싫어하기도 싫었고 내 감정 낭비하기도 싫었어 웃긴건 그 친구도 나를 싫어하고 있더라 서로 싫어했던거였어 아마 서로를 너무 잘 알아서 시간이 많이 흐르고 변한 점을 그런 척한다고 생각했나봐. 그래서 그냥 손절 했어 우리가 좋은 친구일줄 알았는데 나는 후회했어 왜 그렇게 그 앨 싫어했을까. 아마 그 친구는 나중에 후회할거야 아니면 오랜 시간이 지난 후에도 스레주를 싫어할걸? 충격적이긴 하지만 괜찮아 스레주가 멋진 사람이라서 그렇게 싫어하는 사람도 있는거잖아

>>9 >>10 고마워... 착잡하긴 한데 생각해 보면 그 친구가 이런 거 하루이틀도 아니었던 것 같아서 이제 괜찮아... 내가 그냥 아 오늘 기분 안 좋은가 하고 그런 시그널을 외면했던 것 같아 내가 그렇게 싫은데 다른 친구들 앞에서는 단체행동의 눈치라느니 하면서 친한 척한 거라는 거였다는 게 너무 상처받았는데 이제 나도 그닥 보고 싶지 않아졌어 나랑 같이 있는 걸 죄다 하나하나 열등감으로 만들고 자기 자존감 깎인다고 나를 깎아내리고 싶어하는 거였다는 걸... 알기 싫었는데 알아버렸어.... 난 진짜 좋은 친구라고 생각했었는데 뭐였을까 싶다... 사람들이 인생에서 만나는 인연이 다 좋은 건 아니니까 끊을 건 끊으라고 조언하던데 바로 끊기는 무리니까 조금씩 정리해보려고 다른 친구들은 어떻게 되는걸까.............. 이게 제일 속상하다.......

다른 친구들도 앞에서는 친구지만 속으로는 다 가식이고 그렇게 생각했었대 나랑 이야기하니까 그게 아닌 건 알지만 자기도 모르겠다면서.. 모든걸 합리화하고싶은걸까 싶지만 더 뭐라고 하기 싫다... 그래도 정이 있어서 그런가........ 아ㅜㅜㅜㅜㅜ 다른 친구가 따로 말해주더라고 뭔가 시간 좀 지나면 다음 타겟은 자기일거같다고 지금의 나랑 똑같이 돌아올 것 같다고.. 우리들끼리 재밌게 놀던 시절은 다 간걸까 해서 너무 속상하다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1레스 진짜 개소극적인 사람은 수시로 가기 너무 힘든 것 같아 8분 전 new 4 Hit
하소연 2021/03/04 11:50:02 이름 : 이름없음
20레스 너희는 과거로 돌아갈수 있다면 언제로? 9분 전 new 57 Hit
하소연 2021/03/02 20:16:45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중학교가 그립고 다시돌아가고싶어 9분 전 new 15 Hit
하소연 2021/03/04 01:39:08 이름 : 이름없음
18레스 20살에 취업해서 돈벌고 사는거 인식 어떠나 궁금해 10분 전 new 165 Hit
하소연 2021/01/23 03:31:17 이름 : 이름없음
560레스 🗑🗑감정 쓰레기통 스레 2🗑🗑 13분 전 new 2310 Hit
하소연 2020/11/26 21:50:26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나 수험생인데 너무 힘들어 33분 전 new 3 Hit
하소연 2021/03/04 11:25:26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있잖아 요즘에 자꾸 1시간 전 new 4 Hit
하소연 2021/03/04 10:48:00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1시간 전 new 7 Hit
하소연 2021/03/04 10:35:06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원래는 3월 초에 제일 공부 열심히하지않아? 1시간 전 new 14 Hit
하소연 2021/03/04 02:35:12 이름 : 이름없음
6레스 오늘부터 딱 일주일... 이 생의 정리에 들어가려고해 (5일차) 2시간 전 new 64 Hit
하소연 2021/03/03 13:33:57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외치고 싶다 7시간 전 new 13 Hit
하소연 2021/03/04 03:56:34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맨날 감정기복이 심한건 모두가 그런걸까 아니면 내가 문제인걸까 8시간 전 new 21 Hit
하소연 2021/03/03 00:14:15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편한 자살방법 어디 없나 9시간 전 new 58 Hit
하소연 2021/03/03 19:37:35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여학교 특유의 꼽주는 여우짓 문화 개극혐이다 11시간 전 new 80 Hit
하소연 2021/03/02 23:57:39 이름 : 이름없음
18레스 쌍수 망해서 결국 자살 생각하는 내인생 레전드 12시간 전 new 239 Hit
하소연 2021/02/26 00:25:10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