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제부터인지 상대를 재단하는 눈이 너무 깐깐해진거 같음....... 어릴땐 그냥 마음에 드는 사람, 좋은 사람이면 고백하고 그랬는데 요즘은 나이 사상 예의 식습관 하나하나 보고 다 따지게 된다.. 사실 얼굴도 안따지는 것도 아님 근데 정작 나는 좋은 사상을 가지고 있는것 같지도 않고 싸가지도 없고 편식해서 파프리카랑 버섯은 다 안먹고 고기만 먹고 젓가락질도 잘 못해.. 내가 남들 재단할 처지 아닌거 아는데 그냥 어느 순간에 거슬릴걸 아니까 미리 하나하나 따져서 상처받을 일 후회할 일 줄이려고 하는? 그런 맘이 있는 듯 연애말고도 다른데도 다 그렇게 행동함 내가 어느날 드라마 여주가 되지 않는 이상 솔로로 살듯........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820레스 죽고싶을 때마다 갱신하는 스레 38분 전 new 5026 Hit
하소연 2018/01/19 12:13:28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어릴적 아동학대 트라우마 1시간 전 new 15 Hit
하소연 2021/04/12 14:57:13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안좋은 기억들 버리고 가는 스레 2시간 전 new 6 Hit
하소연 2021/04/12 13:46:02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대인관계라는 거 너무 힘들다 그냥 죽을까 3시간 전 new 11 Hit
하소연 2021/04/12 13:21:16 이름 : 이름
2레스 이런 조건으로 이사가 가능할까 개짜증나 4시간 전 new 10 Hit
하소연 2021/04/12 12:36:09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아아악생리통 진짜 죽여버리고싶어 5시간 전 new 8 Hit
하소연 2021/04/12 10:52:16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죽고 싶다고 생각한 적이 많은데 6시간 전 new 11 Hit
하소연 2021/04/12 10:43:38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엄마 아들 짜증남... 12시간 전 new 18 Hit
하소연 2021/04/12 03:53:54 이름 : 이름없음
763레스 🗑🗑감정 쓰레기통 스레 2🗑🗑 13시간 전 new 3310 Hit
하소연 2020/11/26 21:50:26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체육선생님이 14시간 전 new 14 Hit
하소연 2021/04/12 02:32:04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사춘기때매넘힘드러 15시간 전 new 20 Hit
하소연 2021/04/12 00:33:01 이름 : 이름없음
61레스 오늘 하루, 죽지 않는 이유 5 15시간 전 new 285 Hit
하소연 2021/03/22 22:29:35 이름 : today
3레스 설거지하다가 컵 깼다 16시간 전 new 23 Hit
하소연 2021/04/12 00:08:41 이름 : 이름없음
8레스 아 진짜 다 떠났으면 좋겠어 16시간 전 new 82 Hit
하소연 2021/04/07 20:27:07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그냥 너무 당황스럽다 17시간 전 new 13 Hit
하소연 2021/04/11 23:11:46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