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분탓인가 내가 예민한건가 일단 써볼테니까 맞는지 아닌지좀 알려주라

아이고... 스레주 어떻게 위로를 해줘야 할 지 모르겠다. 사정 들어보니 가스라이팅을 당하는 게 맞는 것 같네. 그리고 레주네 동생이 중학생이 됐으면 밥은 스스로 차리는게 맞는 것 같아. 아버지가 꼽 준다고 계속 하다가는 레주가 어머님을 대신해서 밥을 한다던가 모든 집안일을 떠맡을 것 같아서 그래. 레주도 아직 미성년자고 하고 싶은 것도 많을텐데 너무 가족에 매여있지 않으면 좋겠어. 나중에 어머니랑 아버지가 완전히 이혼 하셨을때 아버지는 회사 다니느라 집안일을 못보실테고, 그 집안일이 동생이랑 레주가 둘이서 하는게 아니라 레주 혼자서 해야될 수도 있으니까... 그리고 나이차를 보면 동생이 적어도 중2는 되는데 아무리 사춘기라고 해도 저 나이 되면 스스로 밥 지을 나이는 되거든...

ㅅㅂ 밥 그냥 지가 알아서 처먹으라 그래 애새끼도ㅠ어니고 나중에 지 와이프한테 밥 차려달라 징징댈 놈이네 중3아님? 알아서 처먹으라해ㅜ진심 편점에서뷸닭을 먹든가 굶든가 레주는 동생 밥 차려쥬는 식모냐 고2면 가뜩이나 가족 중에 젤 바쁠 나이인데 참ㅋㅋ 레주네 아빠도 너무 엄마 욕 하시는거 좀 그렇다 어떤 사연인지는 몰라도 자식한테 계속 얘기하는건..... 그리고 왜 아버지까지 동생 밥에 신경쓰는겨?? 남동생 밥 차려주기 라니,, 솔직히 말만 들어도 끔찍함 ㅜ

혹시 엄마랑 살 수는 없어...?

>>6 >>7 역시 가스라이팅이 맞았구나 맨날 듣고 느끼고 꾹 참으며 사는게 익숙해서 그랬나봐 모든 요구사항을 너무 다 들어주진 말아야겠다 고마워ㅠㅠㅠㅎㅎ

>>9 그생각도 하긴 했었는데 엄마랑 대화를 안한지 3년정도 되어서 그건 좀 불가능할 것 같아ㅠㅠㅠ 엄마 몸이나 얼굴 목소리를 듣는 것 엄마라는 단어를 꺼내는 것 자체가 불편해서ㅡㅠ

양자택일 극단적이야...

굳이 남녀차별이라고 하지 않더라도 동생이랑 나를 차별하는건 맞는거같은데 왜 본인은 모르지 정말 차별을 한게 아니라면 내가 차별받으면서 산다고 느끼지 않게 해줘야 하는거 아닌가 맨날 차별은 무슨 차별? 내가 언제 차별을 했다그래? 말도 안되는 소리 하지 마 라고 하는데 그럼 내가 느끼는건 뭐지

>>12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ㅠㅠㅠㅠㅠ울고싶다

>>10 그래도 가족이라고 마음 약해지지 마. 레주가 성인이 되고 경제적으로 독립을 할 수 있겠다 싶으면 가족이 뭐라하던간에 집을 나오는게 좋을 것 같아. 동생은 아닌 척 은근슬쩍 레주를 무시하고 아버지도 레주 말을 들으려고 하지도 않으시는데 그건 정상이 아니야... 다 자라지도 않은 미성년자을 보호해주지도 못할망정 그렇게 대우한다니 내가 다 힘드네. 스레주는 누구한테 무시받으며 살 사람이 아닐텐데 말이야. 사람은 고쳐쓰는거 아니라고 동생이나 아버지나 레주 대하는 태도를 바꿀 것 같지도 않으니까 성인되면 집을 나오라는 조언 밖에 할 수 없네...ㅠㅠ 스레주 너무 기죽지 말고 열심히 살면서 가족한테 매이지 않고 당당하게 자기만의 인생을 살았으면 좋겠어 힘내 스레주 응원할게

>>18 그래도 이 집구석에서 꾸역꾸역 열심히 살고있어..ㅎㅎ 고마웡 힘내볼게!!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5레스 친구는 어떻게 만드는거야? 1시간 전 new 20 Hit
고민상담 2021/06/13 03:20:05 이름 : 이름없음
9레스 나 이거 심각한거야? 2시간 전 new 21 Hit
고민상담 2021/06/13 02:40:21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하소연이랑 고민좀 들어줘 (장문) 3시간 전 new 8 Hit
고민상담 2021/06/13 02:30:54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난 평생 연애를 못할거같아.. 3시간 전 new 19 Hit
고민상담 2021/06/13 02:10:58 이름 : 이름없음
778레스 신이 해주는 고민상담 4시간 전 new 3083 Hit
고민상담 2021/05/01 00:50:36 이름 : 이름없음
16레스 고민상담 들어줄게! 힘든 사람 들어와 4시간 전 new 44 Hit
고민상담 2021/06/12 00:13:44 이름 : 고민상담소
1레스 엄마가 사람들 얼평하고 다님 쉬발 4시간 전 new 19 Hit
고민상담 2021/06/13 00:55:32 이름 : 이름없음
10레스 정신병원 초진말인데 5시간 전 new 59 Hit
고민상담 2021/06/12 21:13:37 이름 : 이름없음
6레스 오빠 친구가 계속 들이댈때 5시간 전 new 38 Hit
고민상담 2021/06/12 21:37:14 이름 : 이름없음
33레스 위클래스에서 상담어때? 5시간 전 new 262 Hit
고민상담 2021/05/10 01:37:42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어색한 친구랑 할 말 추천... 6시간 전 new 27 Hit
고민상담 2021/06/12 23:12:52 이름 : 이름없음
8레스 소외당하는 기분이 들까봐 6시간 전 new 59 Hit
고민상담 2021/06/11 22:50:59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나를 사랑하는 방법 나를 아껴주는 방법엔 뭐가있을까...? 6시간 전 new 16 Hit
고민상담 2021/06/12 22:59:46 이름 : 이름없음
11레스 선생님이 우리 엄마한테 나 자존감 낮아보인다고 그랬대 6시간 전 new 89 Hit
고민상담 2021/06/12 10:26:17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6시간 전 new 18 Hit
고민상담 2021/06/12 22:25:14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