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게 쓸 기력이 없어서 그냥 이렇게 신청 받아서 조금씩 써보려고... 아무나 단어 하나씩만 던져줘

>>2 흙을 깊이 파헤쳐 그 곧은 몸 하나 지킬 울타리를, 이름 드높일 팻말 하나를 단단히 박아 주겠노라 제안했을 제 나무는 모든 것을 거절했다. 이 든든한 몸이 얼마나 많은 풍파를 맞았는지, 이 이름 알아주는 이 하나 생길 때까지 얼마나 오랜 세월을 거쳤는지 아는가? 이 생명 아직 어리고 약할 적에 품어주고 받쳐주던 이가 흙이라. 뿌리깊은 나무의 이 뿌리는 벗을 지키기 위해 깊이 새겨진 것이니 아이야, 지켜져야만 하는 것들을 지켜라. 과연 삽으로 흙을 파내고자 했더니 굳건한 뿌리에 먼저 부딪히더라.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7레스 소설 도입부 피드백좀 해줘... 1시간 전 new 13 Hit
창작소설 2021/05/12 01:32:53 이름 : 이름없음
222레스 아래로 좋아하고 위로 싫어하기 1시간 전 new 1148 Hit
창작소설 2021/03/14 09:34:22 이름 : 이름없음
15레스 혼자서 마냥 글 쓰는 스레 (키워드/주제 제공 상시 환영) 2시간 전 new 85 Hit
창작소설 2021/04/27 21:03:13 이름 : 이름없음
225레스 내가 너네 캐릭터들 이름 지어줄게!! 와줘!!아니 와!!!오지 않으면 가시로 콕콕 4시간 전 new 1514 Hit
창작소설 2021/02/17 05:25:17 이름 : 이름 지어주는 고슴도치🦔
9레스 이야기 이어 쓰기 할 사람 손!! 7시간 전 new 56 Hit
창작소설 2021/05/07 21:26:01 이름 : 이름없음
95레스 한 줄 떼어낸 다음 8시간 전 new 1116 Hit
창작소설 2020/03/30 17:20:05 이름 : ◆fdU0qZcnA7w
1레스 기억에 남는 문장들 9시간 전 new 11 Hit
창작소설 2021/05/11 17:13:54 이름 : 이름없음
24레스 글쓰기에 관한 나만의 철학을 말하고 가는 스레 9시간 전 new 168 Hit
창작소설 2021/05/02 20:29:57 이름 : 이름없음
7레스 소설 잘쓰고 많이봐본 친구들아 이것좀 봐줘 12시간 전 new 68 Hit
창작소설 2021/05/10 19:08:09 이름 : 이름없음
84레스 글 쓰다 막힐 때 소리지르고 가는 스레 14시간 전 new 596 Hit
창작소설 2020/03/02 19:50:33 이름 : 이름없음
148레스 주작스레를 만들어보자 (스탑걸어줘) 15시간 전 new 149 Hit
창작소설 2021/05/09 16:59:28 이름 : ◆6Y63QnyMmHA
4레스 소설 좋아하는 친구들 도와주ㅓ~~!~~~~~~~ 16시간 전 new 23 Hit
창작소설 2021/05/11 10:06:50 이름 : 이름없음
107레스 10레스마다 문장을 꾸며보자! 22시간 전 new 446 Hit
창작소설 2021/02/11 19:19:34 이름 : 이름없음
8레스 홀수 키워드 짝수 글 스레에서 '눈 붕어빵 학원' 글 이어적음 23시간 전 new 92 Hit
창작소설 2021/05/02 01:44:50 이름 : ◆3Co1yK1wrdX
4레스 얀데레 시뮬레이션 2021.05.11 35 Hit
창작소설 2021/05/11 00:27:13 이름 : 레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