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어남에 이유 없으니 살고있지만 나라는 사람에 대해서 되게 복잡한 감정이 생겨 힘든 사람들을 보면서 나정도 되는 환경이면 축복이다 생각하는 것도 가끔은 내가 위선자같아서 역겨울때도 있어 그러면서 한편으로는 노력하는 자에게 왜 축복이 내려지지 않을까, 왜 암환자들의 희망을 세상은 저버리는걸까. 가난한 사람들은 왜 끝없는 고통에 시달려야되고, 남의 행복을 팔아 만든 돈을 가진 사람들의 끝이 해피엔딩인지. 불공평한 세상이 아닐까 이 세상은 태어나는 순간부터가 운인가봐. 죽어 어디가는지 모르니 함부로 죽을수도 없고, 그럴용기도 없어. 내가 할 수 있는 것들을 하지만 어딘가 허전한건 채워지지가 않네 세상을 냉소적으로 보고싶지는 않아서 지금 하는일이 끝나면 봉사를 더 많이 해볼까해 그렇게라도 하면 의미가 있는 시간이 될까. 위로가 될까 하면서.

차라리 하하호호 웃는 철없는 사람이었어야했는데 ㅋㅋㅋㅋ ㅜ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4레스 너무 외로워 내 주변에 진짜 아무도 없어 47분 전 new 41 Hit
하소연 2021/05/11 19:55:39 이름 : 이름없음
12레스 새학기 무리 잘못지었다 50분 전 new 49 Hit
하소연 2021/05/11 23:54:27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57분 전 new 3 Hit
하소연 2021/05/12 16:48:21 이름 : 이름없음
31레스 내가 무슨 생각을 하는진 아무도 모를 테니 1시간 전 new 83 Hit
하소연 2021/05/10 22:16:37 이름 : 이름없음
174레스 ? 1시간 전 new 167 Hit
하소연 2021/01/31 11:17:46 이름 : 이름없음
19레스 . 1시간 전 new 49 Hit
하소연 2021/05/10 20:15:18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하늘로 가고싶어. 사라지고 싶어 1시간 전 new 25 Hit
하소연 2021/05/12 05:28:38 이름 : 이름없음
280레스 우리 비밀털어놓고가자 2시간 전 new 2719 Hit
하소연 2018/08/14 15:05:22 이름 : 이름없음
16레스 내게는 4시간 전 new 31 Hit
하소연 2021/05/12 00:54:50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보고있다면 대답좀 5시간 전 new 26 Hit
하소연 2021/05/12 02:13:01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그냥 혼자 하소연하기 14시간 전 new 15 Hit
하소연 2021/05/12 02:51:33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빈익빈 부익부~ 미래가 암담하다 16시간 전 new 16 Hit
하소연 2021/05/12 01:16:50 이름 : 이름없음
8레스 어디다가 풀지 몰라서 여기다가 써 본다... 넌씨눈 친구 손절각? 16시간 전 new 32 Hit
하소연 2021/05/12 00:48:12 이름 : 이름없음
8레스 오늘 개 어이 없었던 사건 17시간 전 new 33 Hit
하소연 2021/05/12 00:13:45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ㅈㄱㅅㅇ 18시간 전 new 19 Hit
하소연 2021/05/11 23:23:36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