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고3이고 내 꿈은 의료관련 학과에 가서 평범하게 병원 취업하는거야... 다시 말하자면 내 꿈은 아니고 나를 제외한 모두가 나에게 바라는 꿈이지 나는 어렸을 때부터 그림 그리는게 좋았어 그림 그리면서 남한테 인정받을 때도 너무 기분이 좋았고 중학생 때까지 캐릭터 디자이너라는 꿈을 가지고 있었어 하지만 경제적인 조건이 너무 열악했어 나는 3자매 중 막내고 내 집은 기초수급자이니까 입시미술은 꿈도 못꿨어 영어 학원 하나 다니는것도 눈치보면서 다녔거든 결국 지금까지 내가 원하지 않지만 모두가 좋아하는 진로를 껴안고 살아왔어 돈 때문에 내가 원하는 걸 하지 못한다는게 너무 서러워 근데 벌써 너무 시간이 지나버렸어 지금까지 나는 뭘 한건지 모르겠어 학교 내신도 5점대에다가 생기부도 완전 텅텅 비어 있어 어떡해야할까 현실적으로 그냥 의료관련 학과에 가는 게 좋을까? 진짜 너무 무기력해 내 꿈에 대해서 흥미도 없고 인생에 큰 동기를 줄 만한 것들이 없어.. 진짜 미술 배우고 싶은데 이미 늦었고 너무 너무 시간을 낭비한거 같아서 내 자신이 미워 현실적인 조언 좀 해줘

미술은... 진짜 돈 많이 들어서 의료쪽으로 가서 돈 모아서 학원 다니면서 창작활동 해보는게 어때?

솔직히 네 꿈을 향하라는 희망적인 말은 못하겠고, 성적부터 올려. 네가 말하는 의료쪽이 어딘지 모르겠지만, 의치한약수는 지금 성적으론 많이 힘들거고, 간호쪽? 일 것 같은데, 간호학과는 다 빡세. 니가 진짜 진짜 그림에 꿈이 있다면 넌 알바해서라도 재료를 사고 조금이라도 독학을 해서 그림그려. 솔직히 말하면 입시미술은 아무리 그림 좋아해도 정말 정말 힘들거야. 그리고 예체능 대학도 실기보다 성적을 더 많이 보는 학교도 많아. 뭐라도 해야지 아무 것도 안하고 환경 탓만 하면 변하는 건 아무것도 없어. 니가 열정을 가지고 꾸준히 무언하를 한다면 환경은 바꿔나갈 수 있는거야.

대학이 목표면 만애과 있는 학교 들어가서 전과하는 것도 방법이야

요새는 비실기로도 뽑으니까 수능 준비를 진짜 엄청 엄청 열심히 하는게 가장 나을거 같아 근데 대학을 가지 않아도 그림은 그릴수있음 다만 미술 관련 학과를 가고싶은게 꿈이라면 비실기로 도전하는게 맞는거 같아 입시미술은 돈이 많이 들어도 너무 많이 들잖아 재료비에 학원비 거기다 특강은 몇백씩 하잖아

캐릭터 디자이너면 뽀로로같은거 말하는거야 아니면 게임캐릭터같은거 말하는거야?

>>6 뽀로로 같은 대중적인 캐릭터

>>6 아니면 나는 일러스트 작가도 하고 싶어 퍼엉같은 작가

정말 나는 그림이 너무 좋고 안해본다면 평생 후회할거같다면 실기없이 들어갈 수 있는 곳이 있으니까 그런데 넣어봐 그리고 들어간다면 어느 과로 들어가야 그런걸 할 수 있는지도 알아보고 ㅇㅇ 보통 그런쪽은 시각디자인과를 갈거같긴한데... 대학 다니면서 돈 벌면서 그런쪽 알려주는 학원다니면서 하면 잘될거라고 생각해 나도 그림이 좋았는데 부모님이 반대하셔서 다른쪽 갔다가 결국 미련이 남아서 그림을 하게 됐고 지금은 그림쪽 회사다니고있어... 한번뿐인 인생 자기가 하고싶은거 하면서 살아 부모님이나 가정형편도 중요하지만 그거때문에 평생 미련남고 후회남을 짓 하는건 아니라고 생각해 물론.. 의료관련으로 학교에 가고 취업을 하고 그림은 취미로 하는 선택을 할 수도 있어 선택은 네몫이지 파이팅!

요새는 다른일을 하다가 삼사십대에 꿈을 찾는분들도 많고 한글을 배우기 시작하는 어르신분들도 많아. 모든사람이 다 자기가 하고싶은 일을 당장 할수는 없지만 스레주가 정말 그 일을 하고싶어한다면 언젠가는 꼭 기회가 올거야. 나도 미술을 정말 좋아하는데 돈이 없어서 그냥 다른쪽으로 틀었지만 나중에는 꼭 미술을 하게될거라 믿고 노력하고 있어. 내가 전에 만났던 어떤분은 미술을 하고싶었지만 일어과에 갔는데 지금은 그림그리는일 하고계신다고 하더라. 스레주도 꼭 꿈을 이룰수 있을거야. 일단 공부 열심히 하고 남는시간에 그림도 열심히 그려서 노력해보자 나도 그럴거야 우리같이 힘내자 스레주!

안전하게 의료계열학과가서 안정된 직장 얻은후에 시작해도 늦지 않아. 미술, 음악 같은 예술은 단순히 좋아한다고 다른걸 포기하고 시작하기에는 너무너무 위험하거든. 너가 남들이 원하는 직업을 가진다고 너의 꿈은 사라진게 아니야. 항상 응원할게 스레주!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1레스 . 1시간 전 new 7 Hit
하소연 2021/06/16 03:25:18 이름 : 이름없음
7레스 나는 친구가 업서~ 3시간 전 new 72 Hit
하소연 2021/06/14 17:45:37 이름 : 이름없음
326레스 우리 비밀털어놓고가자 3시간 전 new 3052 Hit
하소연 2018/08/14 15:05:22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진짜 내가 구제불능이야 3시간 전 new 9 Hit
하소연 2021/06/16 01:16:47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어중간하게 노력하고 힘들다 소리가 나오네 4시간 전 new 16 Hit
하소연 2021/06/16 00:38:11 이름 : 이름없음
595레스 하소연판 잡담스레 2판 4시간 전 new 2993 Hit
하소연 2020/01/29 15:10:23 이름 : 이름없음
38레스 4년간 학교폭력을 당했던 나의 이야기 4시간 전 new 126 Hit
하소연 2021/06/11 14:39:10 이름 : ◆o59h9bg2NxQ
2레스 굶고 죽어봐야 정신차리나 5시간 전 new 21 Hit
하소연 2021/06/15 23:22:42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가족들이 나빼고 곱창 짬뽕 탐수육 낙지 연어 먹었는데 5시간 전 new 31 Hit
하소연 2021/06/15 20:56:21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진짜 우리가족 이해안돼 5시간 전 new 20 Hit
하소연 2021/06/15 22:08:46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인터넷으로 시험보는중 타이밍 좆같게 컴터 전원 나간 썰 8시간 전 new 9 Hit
하소연 2021/06/15 20:40:30 이름 : 이름없음
66레스 🗑🗑감정 쓰레기통 스레 3🗑🗑 8시간 전 new 294 Hit
하소연 2021/06/03 21:21:37 이름 : 이름없음
16레스 아빠 조현병??... 집문제 어떻게 해야할지 혼란스러움ㅜㅜㅜ 9시간 전 new 74 Hit
하소연 2021/06/11 11:02:21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공부 뒤져 10시간 전 new 15 Hit
하소연 2021/06/15 12:51:55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엄빠랑 한바탕 하다가 과호흡 온 후기 10시간 전 new 19 Hit
하소연 2021/06/15 16:40:11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