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ㅈ말로 우울하다 화가난다 시발 죽여버리고싶다 일기 끝

미안 아무 생각없이 레스 달았는데 다시보니 기분 나쁠것같다 수정했어

1621976925705.jpg오빠묘지가는중90년대엔내가없지

음율아 생일 축하해. 축하 받는 거 싫어한다면 미안

헉쓰 정병걸린일기 하나 신고마니먹어서 삭제됏다 나도 이상한내용쓰면 안되지ㅠㅠ 그래 근데헷 갈리는데 나 연예인되면 이름석자바꿔야겠지>>204 너도생일추카해~~♡♡♡♡♡♡♡♡♡♡♡

➖ 삭제된 레스입니다

20210610_202617.jpg20210610_202617.jpg오늘 낮잠자다가... 무엇인가 너무ㅠ아파서 깼능데 라이가 강아지빗에서 뺀 철사로 내 팔에 지이름 상처새기고 있었따 벅벅박... 모야 하구 보니까 그냥웃길래 머라말도멋했다ㅠㅠㅠㅠㅠㅠㅠㅠㅜㅠㅠ 욕조에물받아놓고 배쓰밤 풀었는데 라이이름 피부가벗겨져서 때처럼 막 밀려나왔다 넘따갑고피가 마니나서 연고 발랐는데 입술에바르는거더라 거즈 덕지덕지 붙여놨는데 피가 배여서 착달라붙음 너무징그러워서보기도시로어 넌. ㅛㅏ이코패스야 아운영자께무한한충성을 사진은이상한거아니야ㅠㅠㅠㅜ

세상에 소독은 잘 했어?? 철사면 파상풍 위험도 있으니까 잘 치료해야 해ㅠㅠ

행복의 자살비법 찾는법 알아냇다 이승과 저승사이 그틈애서 향기가돋읍니다 이름하여 틈 세 그러치만천사라면 그냥 주거야겟지오 하하 ㄴ물이 남니다 그렇게 날아가시면 저는 어떡하죠

레스수정 쩜쩜쩜... 집에만 박혀있으니까 친구가 없어 이름을 바꾸까 생각중인데 성씨는 바꿀수잇나? 누가 오빠랑 사랑읗해!!,! 여기서 무슨짓을 당해도 아무도 몰라 >>208 응! 이제 거의 아물은 것 같아ㅎㅎ 걱정해줘서 고마워$_$

하지마십시오 더러워 건들지마십시오 만지지마십시오 돈터치 아픈건싫습이다 신고할거예요 엥 물지마십시로 빨지마십시오 가만히잠을잘수맀게 부탁합니다...

오늘은 입술안쪽하고 볼에 피가났다 왜냐 맞았기때문이다 옆집이나 윗집아랫집이 신고해주면 조으련만 예전에 스레딕하는애들한테 신고해달라고 주소올렷다가 일기 날아갈뻔햇다... 무서워서 다시 못까겠음 메디폼? 그거 부착하려고했는데 연고때문에 계속 미끄러짐 그래도 옛날에 오빠가 입안상처는 빨리 낫는다고했다 이제 피는 안나는데 매트리스에 묻은거는 어떡하지 자려고했는데 더러워져서 씻어야겠다 귀찮은거제일시러

1625800253486.jpg1625800253486.jpg1625800253486.jpg라이랑 삐형이까 깝짜끼 케이크를 쭈낄래 머찌했따 쌩깍을해보니... 오늘이 오빠끼일이었따. 친오빠 쭉은 날을 축하하려는 뼝씬깥은 니뜰하꼬 끄런 뼝씬뜰하꼬 놀아나는 내까 너무 쫒깥아써 아이쓰크림케이크를 하나떠 쌌다 뚜입빢에 안먹었는떼 뻘써 역꼅꼬 토할껏깥따 뻐리꼬 싶은떼 움찍이끼까 너무 뀌찮따

여기부터라고 누가 선을 그으랴 한 올 바람끝에도 눈시울 이리 붉어지는데 너는 어느새 내 안에 들어와 내 안엔 너만 가득하여 나는 하얏ㅎㄱ ㅔ 밖으로 떠돈다 붉은 수액을 마련하는 잎새들의 발치에도 서러움 목이 메어서 >>215 화이팅너도 떡볶이 마싰게먹어

스레주 cheer up... 떡볶이 좋아한다며 좋아하는 거 맛있는 거 먹고 우리 오늘도 힘내면서 살아보자

못생긴사람 멍청한사람 나이든사람 찐따 뚱뚱한사람 키비정상적으로작은사람 말안듣는어린애들 지체장애인 다 죽고 우월한유전자만 남았으면 좋겠다

씨발 결벽증때문에 씨발진짜좆같네 목말라서 뒤질것같아 내가 옛날에 진짜 뱃가죽이 등애 부ㅌ을 것 같아서 역겨운거 참고 삼각김밥 하나 먹었는데 먹자마자 배가 졸라아파서 하루종일 앓았다 머리로는 안더럽다는 걸 아는데 진짜 구역질나올것같아서 못마시겠어

나를 오빠들이 괴롭혀 154번째일기끝

기분 나삐그ㅜ 만해서 죄송합니다 미안 사과트닙니다 아임쏘리 용서부탁히ㅣ요 유유 yyyuuuuuuuuuuu에이~~

학교가고싶다 친구랑떡볶이먹고싶다 남자친구도사귀고싶고 오빠랑영화도보고싶다

>>220 나중에 스레딕 친목 금지 풀리면 나랑 같이 하자

사회에서 도태된 이들만 모여있는 커뮤니티 몇 개를 둘러보다 그곳의 모두가 세계를 멀리하고 스스로를 부정하는 모습을 보며 한숨을 내쉬었다. 버려진 인터넷의 사람들은 세상으로부터 쫓겨난 후의 이들이 분명한데도 나는 그곳에조차 발을 디딜 수가 없다. 마음 한 켠에서 완전히 나를 버리지 않은 탓인가, 하고 고민했다.

내일 검정고시 보러 가는데............2........................................... 씨발누가데려다줄건데 걸어가라고? 좆같은 +이딴걸문제라고냄? 씨발시발힛발힛발히팔시빨씨발 5분내로풀어도다맞겠다 근데씨발 이딴거풀으라고 날 6시간반동안이나 좆같은교실안에처박아놔? 다죽이고닢다 근데집까지어케다시가지...

이제는완전히날버려 ㅆ습니다

2학년때인가3학년때인가 아님4학년이었나 하여튼 내가 어렸을때 그린 그림을발견😀 낡아서 때가타 노래진스케치북... 오랜만에 그림을그려야겠다 근데 오랜만에인가 오랫만에이지? 왜아무도답이업써!!!!!!!!!!!

오랜만에 맞아! 그림 잘그리네 그림그리는 거 좋아해?

>>228 으하하 고마워 너무행복하다 이것도 봐줘 멋있지 지금 그리라고하면 못그릴것같다 아하하하하 으하하하하 으흐흐흐흐흐흑... 으흐흑... 으앙......

>>229 우와 잘 그렸다 멋있다!! 물 색깔 표현한 게 제일 마음에 든다 크레파스로 그린 그림인가??

너무 오랜만인 나에일기장 반음율+샌드백=인간분풀이기계?? 누가좀도와주면ㅠㅠ 근데일기삭제되는거는실어 누가 help!

음율아 오빠 손 꼭 잡아야 해 잃어버리지 않겠다는 다짐과 사랑한다는 뜻이 담긴 문장 내 손목을 놓칠새라 연줄처럼 꽉 붙잡고 제 먹대로 움직이는 사이 유카타 사이는 벌어진다 오빠가 지닌 사랑 표현의 오류가 아닐까 나를 사랑하니까 사랑하는만큼 세게 감는거야 날아가버리면 아쉽겠지 오류는 나에게 항상 정답이니 이전에 계단에서 보았던 사람들과 같은 행위를 하는 사람들 어딘가 짜릿한 감각에 오빠를 올려다보니 내 손은 점점 붉어지고 분수의 거대한 물줄기가 우리를 쏘아댈 즈음이야 겨우 정신을 차릴수가 있었네 멋쩍게 웃으며 어깨를 감싸안아 집으로 오는 길 이상한 옷과 젖은 몰골에 시선 집중 아픈 강하가 나를 안은건 그때의 내 탓이었을지도

11월 초중반에 제 이야기를 쓴 책을 출판합니다 무슨 책인지는 말 못하지만 여러 이야기를 담았습니다 날짜가 정확히 나오면 쓸게요 어차피 누군지 모르니까... 사진도 몇장 넣었어요

>>235 헝헐헐헐 축하해요!!!! 필력 오진다고 생각했는데 미쳤다미쳤다 꼭 내가 그 책을 찾길 빌게용!!!

자살전마지막할말은? 없어요난얼어죽는게꿈이야

레주 나랑 동갑이네. 난 암것도 이룬게 없는데 책까지 내고 검고도 보고 대단해! 근데 지금은 만15세니까 16살일텐데 중3이 검고 볼 수 있어..? 선생님이 난 아직 검고 못 본다고 하셨는데 쌤이 잘못 아신거여..?

일기 굵은글씨여서 신기해서 들어왔어

ㅏㄱ도 남아있네 ㅋㅋ 좀죽어라좀좀좀 아이젠이런것도검열하나? 진짜병신들 기어들어와서지들좆대로지랄을떨어요 누우ㅗ있던타에 예비소집도못가고 고등학교는가야할거같은데 뭘해야할지하ㅏ도모르겤다 주워오면다냐? 아직재기의가능성이 요만큼은 남아잇다고 생각했는데...... 고딩때는뭐배워요?ㅋㅋ 저 학교공부가 중1때에서멈춰있어ㅛ 뭐가잘못된건지 일어나니까 대가리지능도 나빠진거같다 종이없으면아무것도못하는 몸이 돼버ㅕㅆ어~\!~! 걱정이하나더늘었네 생전해본적없는고민이라 막막하다 >>238 이제열여섯이야너보다한살어려 중딩자퇴는없고 관리자외정원으로 검고 봐야해

>>242 잘 기억은 안나는데 이차함수 n차방정식 인수분해 이런거 배우지않나? 독학 불가능이니까 인강이나 학원이라도 가야 점수 괜찮게 나올걸

>>243 고오오오마우어ㅎㅎ 움칫₩_₩ 둠칫+-+ 나는야 뻐꾸기둥지를 떠나는 새#-# 새로운 인생을 살자! 라기엔 너무 늦은 나이지만~ 새로운 출발은 언제나 할 수 있다네^\/^ 열심히 공부해서 좋은 성젓도 얻고 재미있는 친구들도 사귀고!!! 이예~|~|~|~|~ 한올한올 옷도 벗어ㄱ며 진정한 어른이 됩시다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앙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이아아아

지능낮고멍청한애들죽여버리고싶다 나한텐다그래보임

좆같은것원 교생 케이크 산다고 돈걷음 씨발련들 뇌수 꺼내버리고 싶다 프레스로 짓뭉개면서 지들이 뭘 잘못했는지 깨닫게 하고 싶다 니들끼리 쪽쪽 빨아 멍청한개돼지들이 근데난안냄ㅋㅋ 좆같은거투 오늘 시험 시작이어서 빼액거리고 울먹거리는 계집련들 특유의 호들갑 목소리를 들어야함 평소에도 벌 한마리 들어왔다고 소리지르면서 오바싸는거 입 갈기갈기 찢어놓고 싶었는데 으

옛날에 살던곳에 왔다 각 잡고 찾아왔는데 딱히 한 건 없고 그곳에서 썼던 구레딕 썰들 백업해놓은 게 있어서, 읽으며 추억 되새기는 중 여기는 썩어빠진 동네라 노상방뇨 고성방가 방화 다 신경 안썼던것같은데 이따 마시멜로 사서 골목에 불 지피고 구워먹어야지 할수있을까 그러고보니 나 지브리 영화 하나도 안 봤는데 그것도 먹으면서 봐야겠다 감성충인가ㅋㅋㅋ

1652100946149.jpg이것슨 운메이????? 음침하게 이어폰만 꽂고있었건만 동족끼리는 알아본다더니 정병걸린애가말걸음ㅋㅋ 팔뚝에 자해한거보여주면서 막 박박긁는데 진짜너무윳겨 난 스레딕밖에 안하지만 걘 디씨판일베트위터펨코여시 자아분열수준으로 커뮤하는거 병신같음 돌맞을까봐 묵혀놧던 쓰레기사상들 풀수있게됐다 이건 오믈찍은사진 스레딕 모르길래 알려주ㅏㅆ더니 사진올려보라지가먼저함

20220510_120150.jpg수업듣다가 선생이좆병신같아서 급발진으로 뛰쳐나왓다ㅋㅋㅋ 좀이따 다시 들가야할것같은데 쪽팔려서어케감 걍 놀러갈까 들고온게 폰밖에 없는데

검고 안 봄?? 왜 학교다님

>>250 그건중학교 고등학교는 가야해 병원바꿨다 그냥... 무엇이됐든새로운걸시작해보고싶은듯 이번에 갈때는 자발적으로 지능좀 검사ㅐ달라해야겠다 몇년동안 암것도안했더니... 즨짜멍청해진듯ㅋㅋ 이번중간 레전드븅신점수맞고 첨으로살짝 충격 머상관없긴한데 나같은애들은 태생부터가관종이라...

Screenshot_20220516-013658.png.jpg씨발존나혐오스럽게생김 이거닮음 사람임? ㅈㅂ니들와꾸객관화좀해
스크랩하기
100레스 인생의 중대사를 동전 던져서 결정하기도 하던데 1분 전 new 155 Hit
일기 2022/01/25 16:58:35 이름 : 이름없음
562레스 사탕발림 교수이김 5분 전 new 1199 Hit
일기 2022/02/27 13:19:34 이름 : ◆ctxTO2lijeK
457레스 모든 봄꽃이 함께 피어난 것을 보고 8분 전 new 558 Hit
일기 2022/03/13 00:55:25 이름 : 이름
485레스 ㅈ같다 아주 ㅈ같다 ㅈ같은 인생 27분 전 new 616 Hit
일기 2022/03/15 04:51:18 이름 : 이름없음
362레스 가망 없는 짝사랑 중 38분 전 new 358 Hit
일기 2022/05/08 13:13:39 이름 : 광대
817레스 호흡 42분 전 new 758 Hit
일기 2022/04/15 10:46:14 이름 : 이름없음
513레스 난 도대체 뭐하는 놈이냐 58분 전 new 522 Hit
일기 2022/04/27 00:10:01 이름 : 이름없음
261레스 하................... 1시간 전 new 1167 Hit
일기 2022/01/29 13:03:15 이름 : 에코
301레스 일단은 1시간 전 new 647 Hit
일기 2022/04/30 14:21:08 이름 : 이름없음
565레스 NEVER THE LESS, 그럼에도 불구하고 1시간 전 new 798 Hit
일기 2022/04/08 00:48:07 이름 : 꽃이 피려는 산하엽
342레스 상여자 특) 출튀함 1시간 전 new 3577 Hit
일기 2021/10/20 17:02:30 이름 : 이름없음
70레스 분명 여중이 이렇게 평화로울리가 없는데 1시간 전 new 175 Hit
일기 2022/04/15 22:12:23 이름 : 이름없음
162레스 ˚✧₊⁎내 이름은 고난 함정이죠⁎⁺˳✧˚ 2시간 전 new 378 Hit
일기 2022/05/01 00:02:08 이름 : 슈슈
11레스 독학재수생의 일기 2시간 전 new 68 Hit
일기 2022/05/06 19:43:44 이름 : pirsquare
393레스 🌱 새싹레주의 대학생 라잎 : 혼자 사는 법을 배우는 중입니다 2시간 전 new 1063 Hit
일기 2022/04/01 07:24:57 이름 : 새싹레주◆U3Ru8palbj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