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인공 국적은 '미상'.(후술) 일단은 중학생 정도 되는 금발의 서양인 여자아이야 주인공의 꿈은 여류작가(여자 소설가)! 어떤 장르든 책 그 자체를 너무너무 좋아하고 유명 작가들도 좋아해서 달달달 외우기로도 소문난 아이야 최근에 이 친구 아빠가 일본으로 출장을 다녀와서 기념품을 사오셨는데 그 이후로 일본 문학에 푹 빠져서 자기 친구를 초대해서 서재 자랑도 할 겸 작가들을 소개해주는 장면이 나와(소위 영업) 핵심 문제: 여기서 근대 일본 작가는 동시기 제국주의 및 한국의 일제강점기 문제로 인해 마냥 가볍게 넘어갈 수는 없는 문제이다. 어떻게 하면 중학생 시선에서 미화하지도 않고 보이는 그대로를 짚고 갈 수 있을까? ↓↓단서↓↓ 배경은 1940~50년대. 스레주가 가장 고민하고 있는 것은 왜 한국인이 만든 창작물에 일본은 언급하는데 한국은 언급 안 하느냐임. 허허... 참고로 한국이라는 나라는 21세기... 그것도 2010년대 후반에나 들어서 겨우 뜨기 "시작" 했다는거다. 그러니 최근에서야 해외에 알려지기 시작했다는 거임. 그 이전까지는 정말 볼일없었음. 더군다나 50년대라면 한참 전쟁시기니... 일단 주인공 입을 통해 명확히 이름이 나오는건 히구치 이치요 한명.(지폐에 있다는 이유로) 최대한 한국에서도 위인으로 꼽히고 한국에서 논란이 없는 작가들, 문호들 위주로 뽑고 싶어. 책 제목만 말해도 괜찮을까? 국적을 굳이 밝히고 싶지 않아서 티는 안 낼건데 굳이 따지자면 영국인 혹은 캐나다인. 논란의 여지가 있음 (배경 디자인이 리버풀과 퀘벡의 짬뽕이거든. 표준어는 영어인데 중간중간 프랑스어 쓰는 애들도 나오고.) 가벼운 일상물 소재로 갈거라 2차대전 떡밥을 최대한 피하려고 고심하고 있어.

1950년대 서양 백인 여자애가, 해외 출장도 다녀오실만큼의 지위에 있는 아버지의 영향을 받아 일본의 문학에 빠졌다............참고로 당시 일본은 우리나라와의 관계와 더불어 제2차 세계대전 패망국이 된지 몇 년 밖에 지나지 않은 시점이지 그 당시의 일본을 이런 식으로 다루는 것 자체가 미화라고 생각해. 시대를 아예 현대로 바꾸거나, 아니면 주인공이 일본문학을 좋아했다가 점차 일본의 실체(?)를 깨달으며 더이상 안좋아하게 된다던가 하는 전개가 아닌 이상은 논란이 될 수밖에 없을듯 애초에 굳이 일본이어야 하는 이유가 있나......그리고 시대 자체가 너무 전쟁으로 얼룩져있을 때라서, 식민지였던 나라 입장에선 일본이 아니라 영국이었어도 아니꼬와 보였을 것 같아

암튼 그래서 결론. 그 당시의 일본을 중립적으로 표현하는 것 자체가 미화다.

걷이 중립일 필요가있나? 캐릭터가 어떤 사상을 가진다고 그게 네 사상이 되는 건 아니니까 남의 눈치 보지 말고 딱 일본에 대해 잘 모르는 백인 여자애가 동양문물 보고 신기해하는 정도로만 묘사하면 될듯

어차피 저시대 서양인들은 한일 거ㅏㄴ걔에 대해서는 하나도 몰랐는데 그걸 중학생 여자애가 알게돼서 나빴다느니 타령하는 게 더 이상할 듯 식민지가 많았던 시대이기도 하고 난 개인적으로 소설을 쓰는데 현대의 잣대를 들이대면서 캐릭터의 사상을 시대에 맞지 않게 개조하는 건 몰입감을 떨어트린다고 생각해 또 쟤가 좋아하는 게 일본 문학이면 꼭 근대 일본사를 안 다뤄도 되지 않아? 나도 일본 소설 좋아하는데 모든 소설이 전쟁전쟁 거리빈 않으니까 그냥 그런 소설들을 안 다루면 될듯?

maxresdefaultmaxresdefaultmaxresdefault>>2 >>3 ㅇㅋ. 그냥 시대, 국가에 대한 언급을 삼가거나, 낙지 독일이랑 동급인 절대악이었다 정도로만 여기면 되겠네. 사실 시대적, 공간적 배경이 무의미한게 처음부터 여기도 지구가 아닌 판타지 세계였거나, 사자에상이나 도라에몽처럼 21세기인데 여전히 기술력이나 마을 분위기는 아직도 20세기에 머물러 있는 빈티지 동네일수도 있음. 어떠한 정보든 절대 안 알려주기에 '독자 스스로 생각해라' 정도면 되겠다 스레주가 로즈메리 웰스 작가의 일러스트에 빠져서 적절히 빈티지한 동화책 분위기를 내고 싶어서(ex: 토끼네 집으로 오세요, 메이플 타운 이야기 등.(위 이미지) 전부 40~50년대 구미권이 모티브이다.) 그 시대상을 채용했는데, 생각보다 당시는 너무 피폐했었다... 역사 통째로 가져오는게 아닌, 분위기 정도만 빌려오는걸 예상했음 이 친구가 고대 신화 전설부터 시작해서 아무튼 책이라면 책은 다 좋아하는데... 근현대 소설은 안 다루는걸로. >>4 >>5 딱 이정도만큼이면 좋겠다. 뭐 (만)12세면 아직 애니까. 사실 유일하게 21세기 현대의 사상을 가진 애가 딱 한명 있긴 있음. 개그 속성이긴 하지만 이 여주인공의 절친 남주인공. 요즘 관점으로 보면 "나만 정상인" 포지션이지만 모두가 당연하게 여기는 어떠한 관습들을 혼자서만 이상하다고 생각하고 위화감을 느끼고 있어 얘만 처절히 망가지는 역할임.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63레스 ☆☆창작소설판 잡담 스레 2☆☆ 1시간 전 new 635 Hit
창작소설 2021/08/10 21:37:44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소설 연재 사이트는 어디가 좋아? 3시간 전 new 13 Hit
창작소설 2021/11/27 15:02:55 이름 : 이름없음
317레스 검은 도서관 3시간 전 new 5372 Hit
창작소설 2019/03/05 21:54:09 이름 : ◆anvfQk5RzU5
17레스 모든 인터넷 유행어를 키워드로 시를 지어보겠읍니다 4시간 전 new 83 Hit
창작소설 2021/11/26 00:43:37 이름 : 방삿갓
57레스 촉스레 어쩌구에 이어 그 촉으로 단편 써보겠음. 5시간 전 new 176 Hit
창작소설 2021/11/19 02:21:40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요즘 양판소 많이 나오는 이유가 힘든 사람들이 많아서 그런 거 같음 8시간 전 new 24 Hit
창작소설 2021/11/27 10:17:05 이름 : 이름없음
6레스 » 일본에 대한 이야기를 어떻게 중립적으로 할 수 있을까? 11시간 전 new 51 Hit
창작소설 2021/11/25 02:55:45 이름 : 이름없음
50레스 오고가며 문장이나 글을 쓰고 가는 창고 22시간 전 new 89 Hit
창작소설 2021/11/13 19:48:14 이름 : 이름없음
36레스 소설 처음 쓴 나이가 언제쯤 돼? 22시간 전 new 465 Hit
창작소설 2020/07/06 17:24:16 이름 : 이름없음
105레스 나 망상충인데 23시간 전 new 875 Hit
창작소설 2021/11/17 19:14:48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삼국지 좋아하는????? 2021.11.25 17 Hit
창작소설 2021/11/25 21:05:02 이름 : 이름없음
744레스 가슴이 저릿하게 아려오는 문장 하나씩 적고 가기 2021.11.25 9514 Hit
창작소설 2019/05/09 00:08:06 이름 : 이름없음
531레스 소설 제목 기부하는 스레 2021.11.25 7406 Hit
창작소설 2020/01/18 21:26:21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나만 주인공이 다른 등장인물들 빛내주는 소설 쓰고 싶나 2021.11.25 50 Hit
창작소설 2021/11/25 00:07:03 이름 : 이름없음
30레스 자기 소설 스토리에서 안풀리는 문제에 대해 조언을 해주자! 2021.11.25 476 Hit
창작소설 2020/11/13 09:46:34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