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살 딱 되고 친구들이랑 술 진탕으로 퍼 먹고 동생이 나 데리러 왔거든? 근데 사람 많은 곳에서 길바닥에서 잔다고 드러눕고 동생이 쪽팔려서 일어나라고 해서 일어나서 사람들 많은 곳에서 노래 열창하고 춤까지 췄대 ㅠ 거기서 남자 무리들이 잘한다고 박수까지 쳐줬다 했음 ㅠ 아; 여기까진 기억에 없어 글고 그 날 집 들어워서 바로 나는 자러 들어갔는데 갑자기 일어나서 토했음 ㅎㅎ,, 이불이랑 옷에 싹 다 토하고 동생이 폰 가지러 방에 들어 왓는데 나 토하는 거 보고 부모님 불럿는데 엄마는 비위 약해서 헛구역질 하고 있고 아빠 욕 하면서 내 토 치움 ㅋㅋㅌㅋㅋㅋㅋㅋ ㅠ 그러고 동생이랑 엄마가 내 옷 갈아입히고 나서도 토 쏠려서 아빠 이불 빨고 있는데 옆에 가서 또 토함,, 이게 역대급 술 취해서 한 행동 ㅠ 그 뒤로 술 몇 번 더 마시다가 술 끊엇음

나 좀 헐렁한 청바지 입었는데 택시 내려서 횡단보도 기다리고 초록불에 건너려고 하는데 발목에 바지 내려가 있었어 ㅠㅠ

꽐라돼서 길거리에서 티얼스 불럿던거....

나 소주 한 잔 마시고 얼굴 보라색 됨. 그리곤 신나서 내 비밀 다 떠들다 소주 병나발 불었는데 핑 돌더니 그대로 상에 머리 쳐밖고 괜찮은 척 일어나다가 앞으로 세게 엎어져서 응급실에서 깸 얼굴뼈 금갔었음

음...술마시고 모르는 단톡방에 내 전화번호를 뿌렷더라구...내가...그래서 어디서든지 연락이 오더라....인기폭발...이었달까

난 화장실에서 잠 ㅅㅂ

그 편의점 의자알아? 그 의자 다리가 부서진 잔해를 들고 왔어ㅋㅋㅋㅋㅋ집앞 재활용 버리는데에서ㅋㅋㅋㅋ

나 술먹고 좋아하는 남사친이랑 잤어 두번이나 ㅅㅂ 한번은 내가 덮쳤다는데 기억 안나고 두번째는 어렴풋이 기억나 다음날 되면 나는 모르는 척하고 얘도 모르는 척 하는 거 같은데 한 번도 아니고 두번이면 실수도 아닌 거 같다 ...내가 왜 그랬냐싶다 하...

술집 테이블 자동벨을 가지고 왔음 근데 왜 그랬는지도 모르고 주머니에 그게 들어있었음.....

치마 벗겨짐..... 헌팅술집에서....

어머닠ㅋㅋㅋㅋ 비위 약하셔서 헛구역질 하신 거 귀여우시다 우리 엄마 생각나섴ㅋㅋㅋㅋ 난 술 먹고 여자는 왜 서서 못 싸냐고 ㅈㄴ 뭐라 함 그때 바지 입었고 쪼그려 싸는 변기 였는데 그게 억울 했나봄 그리고 전 애인 한테 겁나 뭐라하고 쪽팔려

새벽에 길바닥이 토하고 썸남한테 전화해서 나 토했다고 징징댔어..

술집 화장실에서 문도 안잠그고 볼일보고 뒷처리도 안하고 자버림...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모르는 분이 깨워줘서 그제서야 뒷처리하고 진짜 고개 푹 숙이고 도망가뮤ㅠㅠㅠㅠㅠㅠ 그 언니 얼마나 황당했을까 심지어 큰거였는뎈ㅋㅋ큐ㅠㅠㅠㅠ

소주반병먹고 울렁거려서 건물안에 들어가서 다토함...

전남친한테 열댓번 전화해서 내친구들 다있는데 전남친 친구들 다와서 전남친이 나 데려다줌......ㅅㅂ

헛개수 존나 세게 바닥에 던지고 밟으면서 좋아함(..)

진짜 죽고 싶다 길거리에서 오줌 쌈 ..ㅋㅋ 사람 없어서 다행이지 친구가 스타킹 사주고 속옷사주고 진짜 자살하고싶음

맨홀 뚜껑 열려있어서 거기 앞에 엎드려서 얼굴만 박고 거기에 토함. 근데 안에 공사하시던 분 계셨음. 너무너무 너무너무너무너ㅜ머ㅜ무 죄송합니다 여전히 죄송합니다 친구야 미안해 조ㅣ송합니다

나 그거ㅋㅋㅋㅋㅋㅋㅋ... 휴가 나와서 술먹고 좆같이 취해서 헤롱거리면서 존나 큰소리로 사랑고백했던거... 무려 옆에 있는 친구한테 그랫다고... 사랑해!!! 사랑해애애액!!!! 넌 왜애 내 마음을 모올라악!!!! 이지랄... 그 때 군복 입고 있었는데 ㄹㅇ 자살마려웠음 친구가 그랬다는 거 들려주니까 존나 쪽팔리더라 시발 자살하고싶었음 내가 해군 출신이라서 그 하얀색 세라복 같이 생긴 군복 입고 잇엇는데 그 차림으로 술취해서 사랑고백했다? 진짜 좆같지

헌팅포차에서 토함,,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동지들...

엠티때 술 겁나 쳐마시고 똥차한테 버림받아서 울고있던 친구한테 전화해서 "왜우러? 나 술마셔따!!!' " 하고 신나게 주절대다가 전화끊은거...

>>23 아 추가할게... 고3때 나한테 일방적으로 카톡고백때려서 내가 차버린 애랑 대학 동기 이름이 한 끗 차이였는데 술에 취해서 그거 햇갈려서 카톡놈한테 전화건거.. 다행히 전화는 안 받았어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506레스 인생 최하의 시험 점수 적고 가자(2) 10분 전 new 4110 Hit
흑역사 2020/03/27 14:29:50 이름 : 이름없음
77레스 너희가 가지고 있는 것 중 들키면 가장 쪽팔린 거 뭐 있냐 3시간 전 new 841 Hit
흑역사 2021/04/22 00:14:46 이름 : 이름없음
113레스 너희가 쓴 글 중에서 제일 이불킥하고픈 글 있음? 3시간 전 new 1842 Hit
흑역사 2020/09/01 17:02:34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 5시간 전 new 21 Hit
흑역사 2021/07/23 21:46:11 이름 : 이름없음
35레스 자기가 낸 역대급 쪽팔리는 비명소리 써보쟝 2021.07.23 464 Hit
흑역사 2021/06/22 23:44:57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내 흑역사 개같아서 2021.07.23 37 Hit
흑역사 2021/07/20 19:56:25 이름 : 이름없음
727레스 흑역사가 생각났을때 소리지르고 가는 스레 2021.07.23 7247 Hit
흑역사 2018/01/25 17:52:35 이름 : 이름없음
44레스 나 커뮤에서 찐특 이러는거 다하고다님 2021.07.23 1669 Hit
흑역사 2021/02/17 03:04:02 이름 : ◆q2KZii3u2sr
1레스 특정한 사상에 빠져셔했던 개같은 짓 말해보는 스레 2021.07.22 61 Hit
흑역사 2021/07/19 22:41:17 이름 : 이름없음
831레스 살면서 자신이 저지른 범죄 썰 풀기 2021.07.22 16934 Hit
흑역사 2019/01/12 21:04:09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온강 흑역사 적고가세유 2021.07.22 97 Hit
흑역사 2021/06/28 10:45:32 이름 : 이름없음
769레스 생리때문에 충동적으로 한 일 썰풀고가 2021.07.20 21716 Hit
흑역사 2018/06/10 12:34:44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다이어트한다고 해놓고 2021.07.20 23 Hit
흑역사 2021/07/20 16:08:38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으아악대가리털존나짜증나 2021.07.20 44 Hit
흑역사 2021/07/20 01:48:07 이름 : 대가리털혐오자
33레스 말실수 자주하는 재앙의 주둥아리들 모여! 2021.07.20 701 Hit
흑역사 2020/12/14 09:20:04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