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스레드
이름없음 2023/08/13 23:06:59 ID : woNunva8ja0
지금은 고3이고 문득 생각나서 하는 얘긴데, 잼민이시절 이야기지만 이직도 가끔 기억나. 이야기에 들어가기전에 물론 나도 명확한 잘못이 있음을 밝히고 들어갈게
이름없음 2023/08/13 23:08:19 ID : BcHxyE1jupW
ㅂㄱㅇㅇ
이름없음 2023/08/13 23:11:47 ID : woNunva8ja0
기초수급자 형편이라 당시에 내가 아동센터를 다녔거든(지금은 복지관 지원받음) 근데 내가 초4때인가? 나보다 어린애한테 내가 악감정이 들었는지 걔 뒷담을 적어놓는다든가 그랬어. (이건 내가 존나게 못되처먹은건 알아. 하지만 이 일 이후로 두번다시 비슷한 짓은 안저질렀어) 그래서 그것때뭉에 cctv도 설치하고 지금 얘기안하면 애들한테 다 까발릴거다 라는 식으로 얘기해서 내가 자수했거등? 물론 엄청나게 혼났지. 이거까지도 내가 마땅하게 받아야할 일이라고 인정해. 대가리가 큰 지금도 그애한테는 아직도 미안하거든.
이름없음 2023/08/13 23:19:43 ID : woNunva8ja0
근데 문제는 그 이후로 생겼어. 내가 주임쌤들에게 혼난 이후에 한번 더 혼나게 된는데 그때는 사회복무였나? 암튼 군인신분인 쌤이었을서야. 애들한테 인기가 아주 좋았어. 암튼 그사람이 날 혼내는데 애들은 다 내보내고 날 혼자 자기랑 방안에 같이 냅두더니 막 책상을 발로차고 누가봐도 큰소리로 날 혼냈어. 이게 글로버면 모르겠는데 난 아직도 그게 트라우마야. 책상을 단순히 빌로차는게 아니고 거의 폭력적으로 밀어서 부딪힐뻔하기도 했어. 난 정말 무릎꿇고 잘못했다고 손모아서 싹싹빌었거등? 그게 한 10분정도 지속됐나? 그리거 끝났어. 그리고 그걸 문 밖에서(반투명 문이었음) 보고있던 애들은 덤이고. 생각해봐 성인남자랑 여자애랑 일대일로 대화하는데 책상을 발로 차고 소리를 지르는게 그게 정상이냐고
이름없음 2023/08/13 23:20:16 ID : woNunva8ja0
그리고 심각한건 더 남아있었어
이름없음 2023/08/13 23:24:05 ID : woNunva8ja0
약간 센터 사이에 내가 소외되는듯한 그 묘한 기류가 시작됐어. 하루는 센터에서 밥을 먹는데 소세지를 먹으러면 콩을 더 받아가야한다면서 콩을 주는데 다른애들보다 눈에띄게 많이 주고 나를 바라보는 쌤들의 시선도 달라졌어. 대충 그런느낌들의 차별들이 이어졌어. 난 물론 이후에더 계속 반성했고
이름없음 2023/08/13 23:27:50 ID : woNunva8ja0
문제의 사건은 이후에 일주일 정도 더 다니고 였어. 갑자기 밥늦게 애들이 다 나가고 원장이 나를 원장실로 부르더라? 그러면서 하는말이 너가 요전번에 했던 짓도 그렇고 여새 자기가방에서 돈이 자꾸 없어지더래..근데 그 범인이 나 아니냐고..난 정말 목숨걸고 남의 가방에 손 댄적 없어 정말 이것만큼은 진짜로 믿어줬음해. 나는 그런 큰돈따위 넘본적 없거든. 근데 계속 나보고 가져간적 없냐고 다그치듯이 묻는거야. 이후에는 아예 소리까지 쳐댔지. 난 끝까지 아니라고 잡아뗏어. 왜냐고? 난 징짜 안가져갔으니깐.
이름없음 2023/08/13 23:30:46 ID : woNunva8ja0
그럼에도 원장은 의심의 눈초리를 떼지 못한채 날 밖으로 내보냈지. 근데 이번엔 주임여자쌤이 날 또 혼내더라? 진짜 원장 돈 가져간거 아니냐고..이게 무슨뜻인지 알아? 걍 이제 뭔일만 생기면 내탓으로 다 돌려버리려했던거야. 자기가 돈 간수 못한걸 왜 나한테 돌리냐고..난 서러워서 울었어. 근데 우는것마저도 뭐라고 하더라? 너무 어릴때라 뭐라말한지 기억은 안나지만..암튼 그렇게 혼나다가 아빠가 날 데리러왔어. 당시에는 밤늦게 가려면 부모님이 데리러오셔야했거든.
이름없음 2023/08/13 23:34:10 ID : woNunva8ja0
아빠랑 집가는데 진짜 눈물밖에 안나왔어. 그리거 여태 있었던 일들을 다 말했지. 내가 한일은 내가 나빳던 거라고 아빠한테 얘기했어. 하지만 그외의 것들은 내 짓이 아니라고 했고 우리 아빠는 믿어주셨지. 정말 내 편이 있다는게 너무 다행이었고 안심되더라..그날 이후로 당장 센터를 끊었고 이후부터 나는 복지관에서 운영하는 아동지원활동에 참가하게 돼. 이야기는 여기서 끝이아. 하지만 내가 나쁜짓을 자지른것도 그때가 처음이자 마지막이고 복지관에 다니고부터는 아무한테도 그런짓 안저질렀어. 이건 정말 기필코 맹세해.
이름없음 2023/08/13 23:35:21 ID : woNunva8ja0
머 이게 가해자의 항변처럼 들리는 사람들도 있겠지만 아닌걸 믿어줬음하네..그래서 레스주들 생각은 어때? 딋담 일에 대해선 나쁜년이라고 욕먹어도 반성할게. 그건 정말 내가 크게 잘못한 일이거든..
이름없음 2023/08/13 23:37:55 ID : woNunva8ja0
내가 센터를 끊은 일에 대해 물론 내가 겁쟁이라 내가 저지른 일을 마주보지 못하고 도망쳤다 생각한 이들도 있겠지만 나는 이후에 혹시라도 더 큰 누명이 씌어질까봐 끊은거야. 어찌보면 도망친것 같기도 하네
이름없음 2023/08/14 15:30:33 ID : 1wsmNy0spe3
아동학대지. 말로 잘 타이를 수 있는걸 책상 차면서 위협 가하는건 정서학대고, 기관에서 그랬다니 진짜 에바다
이름없음 2023/08/14 15:31:52 ID : q1Cry6jeE5X
ㄴㄴ
이름없음 2023/08/14 19:12:27 ID : xPjz81cnA1A
와....센터 사람들 너무 심했는데... 학대 맞는 거같아.
이름없음 2023/08/17 01:49:24 ID : O7go3Vaq3Qp
그래도 아버님이 믿고 스레주 편이 되어주셔서 다행이다. 도망이라 생각하지 마. 너를 보호하기 위한 선택이야. 성인이 단체로 아이를 압박하는 학대 속에 내버려두는 건 최악이야. 아이를 돌보고 보호하기 위한 곳에서 뭐 하는 짓인지...
레스 작성
3레스와 나 급찐 오져new 6 Hit
잡담 이름 : 이름없음 2분 전
3레스토미에 메이크업 하고 공포만화 필터 써봤당!new 32 Hit
잡담 이름 : 이름없음 2분 전
6레스무던하고 개인주인적인 사람은 어떨 때 상처를 받고 화나?new 26 Hit
잡담 이름 : 이름없음 10분 전
11레스능력이랑 상관없이 할수 있으면 하고싶은 직업을 적어보자new 40 Hit
잡담 이름 : 이름없음 21분 전
2레스통계청 통계 보니까 유자녀 부부 맞벌이 비율이 50% 정도던데new 23 Hit
잡담 이름 : 이름없음 28분 전
2레스남친이 퇴근 후 운동 매일 가서 끝나면 저녁 10시 넘는다. 어떨거같아?new 14 Hit
잡담 이름 : 이름없음 31분 전
10레스부모님도 커플이라는 말 동의해?new 87 Hit
잡담 이름 : 이름없음 34분 전
889레스🐋🐬🐋🐬잡담판 잡담스레 41판🐋🐬🐋🐬new 29971 Hit
잡담 이름 : 이름없음 56분 전
3레스왜 웃는걸까?new 73 Hit
잡담 이름 : 이름없음 2시간 전
6레스진짜 살인자는 인터넷에 나 누구 죽이고 싶다는 글 안 쓰잖아new 40 Hit
잡담 이름 : 이름없음 2시간 전
6레스너네가 만약에 박스 모아두는 거 싫어하는데new 69 Hit
잡담 이름 : 이름없음 2시간 전
998레스다이스 스레 2new 4333 Hit
잡담 이름 : 이름없음 2시간 전
7레스우리나라에선 절대 안락사가 합법화되지 않겠지 ? ㅎ ㅠnew 90 Hit
잡담 이름 : 이름없음 3시간 전
3레스입문용 담배 둘중 골라줘new 20 Hit
잡담 이름 : 이름없음 3시간 전
4레스아이폰은 스레딕 어플 없는 거야?new 63 Hit
잡담 이름 : 이름없음 3시간 전
2레스얘들아 디올르밤 남자 선물로 괜찮을까new 12 Hit
잡담 이름 : 이름없음 3시간 전
9레스원하는대로 급식 식단표 짜보는 스레new 95 Hit
잡담 이름 : 이름없음 4시간 전
13레스부모님이나 친척들이나 나보고 살 좀 빼라 하심new 134 Hit
잡담 이름 : 이름없음 4시간 전
46레스다정한 이야기들이 좋아서new 316 Hit
잡담 이름 : ◆LcK1DxSIFin 5시간 전
10레스4시 44분이 되면 갱신하는 스레new 338 Hit
잡담 이름 : 이름없음 5시간 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