흑역사판 둘러보다가 기억하고 싶지 않은 걸 떠올려버려서,,, 난 고백까진 아니긴 한데

나는 초등학교 5학년 때 좋아하는 남자애한테 주려고 한창 십자수 유행했을 때 언니 십자수 세트 몰래 빌려갔었어 십자수 세트 사본 사람은 알지? 십자수에 달으라고 예쁜 키링 같은 거 들어있잖아,,, 언니 꺼는 3×3cm짜리 네모난 키링이었는데 가져다가 안 좋은 손재주로 아등바등 새김 내가 한창 라바(애벌레 나오는 애니메이션) 빨간 애를 좋아했어서 고백이랑 무슨 연관인지는 모르겠지만ㅋㅋㅋㅋ 빨간 라바도 새기고,,, 하트도 새기고,,, 처음에는 분명 고백용이었는데 갈수록 혼종이 되어버리더라,,

남는 공간엔 글씨를 쓰고 싶었는데 키링이 워낙 작아서 한글은 못 넣을 거 같아서 MY LOVE IS REal ㅇㅈㄹ함 (공간 부족해서 갈수록 소문자 된 게 포인트임) 결국 부끄러워서 포장도 없이 책상에 넣음 짝남은 아마 쓰레기인줄 일고 버렸을 거 같네,,, 나중에 언니가 자기 십자수 키링 봤냐고 물어봤는데 못 봤다고 했어^^,,, 미안 언니,,, 내가 짝남 주려고 훔쳐간 거 알면 처맞겠지;; 지금 생각하면 겁나 쪽팔린다 너네도 고백 흑역사 있니ㅋㅋㅋㅋ

ㅅㅂ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래도 넌 초딩때네 난 중삼때임 ^^^^ 내가 고백해놓고 정확히 사흘 만에 내가 참 시이이이벌
스크랩하기
레스 작성
196레스 온라인 흑역사 적고 가는 스레 1분 전 new 3702 Hit
흑역사 2018/02/12 16:11:28 이름 : 이름없음
41레스 자기가 낸 역대급 쪽팔리는 비명소리 써보쟝 24분 전 new 541 Hit
흑역사 2021/06/22 23:44:57 이름 : 이름없음
136레스 이상했던 자기 화법 말해보장 28분 전 new 2147 Hit
흑역사 2020/10/21 20:33:29 이름 : 이름없음
121레스 너희가 쓴 글 중에서 제일 이불킥하고픈 글 있음? 35분 전 new 2001 Hit
흑역사 2020/09/01 17:02:34 이름 : 이름없음
28레스 다들 넘어져서 쪽팔린 썰 풀어줘 40분 전 new 312 Hit
흑역사 2020/03/24 00:53:17 이름 : 이름없음
528레스 인생 최하의 시험 점수 적고 가자(2) 1시간 전 new 4260 Hit
흑역사 2020/03/27 14:29:50 이름 : 이름없음
242레스 지금도 후회하는 잘못된 선택 말해보자 10시간 전 new 3895 Hit
흑역사 2019/01/01 22:35:26 이름 : 이름없음
81레스 너희가 가지고 있는 것 중 들키면 가장 쪽팔린 거 뭐 있냐 19시간 전 new 972 Hit
흑역사 2021/04/22 00:14:46 이름 : 이름없음
49레스 나 커뮤에서 찐특 이러는거 다하고다님 2021.08.04 1994 Hit
흑역사 2021/02/17 03:04:02 이름 : ◆q2KZii3u2sr
8레스 아니 아빠 앞에서 시부레 풀발 ㅇㅈㄹ.. 2021.08.03 142 Hit
흑역사 2021/08/01 00:25:36 이름 : 이름없음
9레스 체육복 갈아입을때 치마랑 바지 같이 내려본 사람 있니^^ 2021.08.03 138 Hit
흑역사 2021/07/26 00:59:28 이름 : 이름없음
73레스 계속 틀리던 단어 말하고 가는 스레 2021.08.03 734 Hit
흑역사 2021/01/10 23:17:43 이름 : 이름없음
740레스 흑역사가 생각났을때 소리지르고 가는 스레 2021.08.03 7341 Hit
흑역사 2018/01/25 17:52:35 이름 : 이름없음
840레스 살면서 자신이 저지른 범죄 썰 풀기 2021.08.03 17109 Hit
흑역사 2019/01/12 21:04:09 이름 : 이름없음
62레스 자다가 마지막으로 오줌 싼 나이 적고 가 2021.08.03 1396 Hit
흑역사 2020/05/26 10:29:48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