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치원, 초중고 전부 같이 나온 친구가 있거든? 난 그 친구가 그렇게 멍청한 줄 몰랐는데 (학교 다닐 때 같은 무리인 적도 없었고, 친했지만 가벼운 얘기를 주로 했던 사이) 재수하면서 붙어있는 시간이 많다보니까 대화를 더 많이 하게 된단 말이야 근데 그 친구가 포유류가 뭔지 모르는거야…. 그래서 난 설마,,, 하고 포유류 몰라…? 파충류 양서류 포유류!!! 할 때 포유류!! 이러니까,,, 아 알낳는건가??? 이러는거야,,, 이건 그렇다 치고,,, 해충이랑 익충이라는 단어도 모르더라고,,, 책도 안읽고,,, 뉴스도 안보고,,,, 스무살이야 참고로…

정떨어지는데 앞으로도 쭉 볼 사이야,,, 난 책읽는 것도 좋아하고 다큐나 뉴스도 자주봐서 그런 얘기도 하고싶은데 얜 단어도 모르니까 대화가 안됨 ㅠ

스무살인데 그러면.....그럴만도.......

나도 무식해서 찔려서 어느정도인가 하고 들어왔더니 나보다 무식한 친구가 있었네………… 진짜 어쩌면 좋냐

>>3 >>4 이렇게 대화가 안통할 줄은..ㅠ

괜찮아.. 직장인인데 무식한건 둘째쳐도 하나하나 알려주면서 5번 10번 설명해야 겨우 할줄 아는 동갑내기도 많더라.. 그리고 내 경험담인데 현실에서 아날로그 시계(침 있는거) 못읽는 사람이 있긴 있더라 어쩌다가 이렇게 되어버렸는지...

>>6 시계…. 왜 점점 하향평준화 되는거야…. ㅠㅠㅠㅠ

????????? 실화야? 세상에 바보가 생각보다 많구나

>>9 엄청 많아 특히 요즘은,, 애들이 책도 안읽으니까,,,,,

상식이 부족한 게 아니라 그냥 멍청한 것 같은데.

아 ㄹㅇ 솔직히 상식 너무 없는애들은 좀 짜증나긴 함…ㅜ 무슨 말만하면 “그게 뭐야??” 이러고..🤦🏻‍♀️

>>11 정답… 그래도 포장해주자 상식 부족으로..

>>12 ㄹㅇ ㅠㅠㅠ 난 작은 아씨들 모르는 애도 봤어…

>>10 과외나 학원알바하는 친구들이 요즘 어린애들 바보 ㅈㄴ 많다고 그럴 때 뭐 그렇게까지야 싶었는데 진짜 바보들이 많은가보네ㅋㅋㅋㅋ 나중에 절대 내 직장 후배로 안 들어왔으면

이젠 뭐 놀랍지도 않아ㅋㅋ스마트폰이 생기면서 어린 애들 지능은 점점 멍청해져 가고 있어ㅋㅋ

>>15 문해력이 0에 수렴함.. 요즘 아이들

>>16 ㄹㅇ,, 스마트폰 없이 애들이랑 놀이터에서 지옥탈출이나 하라곡!!!

>>18 와 근데 진짜 스마트폰이 다른 의미로 큰 일을 하는구나....얘들아 라떼는 지옥탈출하다가 버스에서 책이나 만화책 읽으면서 학원가는게 일상이었다고ㅜㅜㅜㅜㅜ

>>19 ㄹㅇ,,, 학교 끝나고 문방구에서 콜라볼 사다가 먹으면서 지탈하고 집에와서 밥먹고 구몬하는 삶..

점점 미국처럼 변해가는듯. 미국도 소수 엘리트 기득권층만 똑똑하고 다수는 기본 상식이나 산수도 헷갈려한다잖아..

>>21 아,,,,ㅠ 그럼 너무 슬플 듯,,, 각자 사정이 있겠지만은 지역별 무료도서관도 있으니까 책이라도 읽어줬으면,,, 그게 다 본인한테 나중에 힘이 될 수 있는건데 ㅠ

근데 혹시 친구가 다른… 무식한 소리 또 한 적 있어? 그래도 한두번이면 그러려니 할 수 있지 않을까

>>22 나도 학습지방문교사 해봤는데>>15 말대로 진짜 무식한애들 되게 많음. 사흘 나흘 헷갈리는건 기본이고 초6인데 3자리÷한자리 산수도 못푸는거보고 하... 얠 어떻게 중학교에 보내지 싶었음 초등학교 입학할때까진 한글떼고 가야죠! 하고 신경많이쓰는데 초3~4부턴 거의 교육에 손떼고 학교에 대부분 맡기다시피하고 신경안쓰는 경우가 많다보니... 기본적인 예의교육이나 상식같은건 결여되고 유튜브보면서 유행어만 쌓는 경우가 대다수임. 중학생되서도 책을 왜읽어요 재미도 없는데 걍 유튜브보는게 더 재밌는데요? 학교성적만 잘나오면 되잖아요? 이러는데 할말하않임.. 이런 애들이 기본적인 경제관념도 없고 세상물정 모르고 카푸어되거나 다단계 들어가서 인생 대차게 꼬임. 조금만 말장난치면 속아넘어가고 어려운 말 다다닥하면서 꼬시면 뜻도 모르면서 멋있다고 졸졸 따라가는거

>>24 와... 인생망치는 지름길이네...어지럽다야

>>23 내가 포유류가 뭔지 알려주고 나서 며칠 뒤에 포유류 얘기하니까 또 모르더라,,, “내가 알려줬잖아!!!!” 라고 하니까 아,, 알 낳는건가? 라고 하더라…. 노인과 바다 책 얘기했는데 그것도 뭔지 모르고,,, 그냥 세계문학 종류는 아예 모르는 듯..

>>24 진짜 어질어질하다,,, 요즘 친구들 해리포터도 안읽어봤다그래서 너무 놀랐음,,,,

>>26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큰일이다 진짜

아... 나 개빡대가리인데ㅜㅜ 하고 들어왔는데... 나 정도면 양반이었네. 그래도 공부는 열심히 해야겠지... 누구보다 낫다고 해서 빡대가리가 아니게 되는 건 아니니까.
스크랩하기
10레스 성인이고 취미로 피아노를 배우고 있어. 근데 친구가 꼽줘. 11분 전 new 94 Hit
고민상담 2022/08/12 00:41:33 이름 : 이름없음
7레스 나 감정쓰레기통 당하고 있는건가? 21분 전 new 83 Hit
고민상담 2022/08/12 00:22:22 이름 : 이름없음
13레스 나 성격 더러운 거 맞지? 22분 전 new 317 Hit
고민상담 2022/08/10 03:16:45 이름 : 이름없음
19레스 배에 칼한번 찌르면 괜찮지않을까 35분 전 new 315 Hit
고민상담 2022/08/08 23:41:19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서울부심부리는 my mother 2시간 전 new 22 Hit
고민상담 2022/08/12 12:56:53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내가 어린아이들이나 착한사람들한테는 진짜 친절하고 천사 같거든? 3시간 전 new 24 Hit
고민상담 2022/08/12 12:45:51 이름 : 이름없음
7레스 난 왜 회사일을 이렇게 못할까 3시간 전 new 29 Hit
고민상담 2022/08/12 11:40:04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반장이나 선도부같은 거 안 하면 3시간 전 new 14 Hit
고민상담 2022/08/12 12:24:00 이름 : 이름없음
10레스 내 몸에서 과일 신내가 나 7시간 전 new 67 Hit
고민상담 2022/08/12 03:34:45 이름 : 이름없음
11레스 분노조절장애인건가..? 화가 나면 폭력적으로 변해 10시간 전 new 94 Hit
고민상담 2022/08/11 16:29:23 이름 : 이름없음
8레스 나랑 14살 차이 나는 사람이 좋아……… 10시간 전 new 229 Hit
고민상담 2022/08/03 21:04:50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학원을 그만두고 싶은데 뭔가 말을 못 하겠어 ㅠ 10시간 전 new 26 Hit
고민상담 2022/08/12 05:28:51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강아지응가 조그만한 덩어리가 침대에 있는이유ㅠㅠㅠㅠ 11시간 전 new 56 Hit
고민상담 2022/08/12 01:25:22 이름 : 이름없음
16레스 하 인생...나 힘들어서 급발진중인데 그만둬야겠지 고민 중이야 11시간 전 new 407 Hit
고민상담 2022/07/15 23:47:26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매일 자기위로 해야 잠들어... 13시간 전 new 78 Hit
고민상담 2022/08/12 01:35:31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