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의 역사라고 판단하고 스레올려ㅋㅋ 난 3살땐가 전라도 고창이 아빠고향인데 할머니가 거기 혼자 살고 계셨어. 할머니는 정말 옛날집(초가집)에 사셨는데 마당한켠에 장독대들이 있고 그 주위로 풀이 막 자라있었어. 당시 내 키로 보기에 한뼘정도 더 높았으니까 실제로는 1m쯤 됐을까? 거기서 키보다 높은 그 풀들을 쳐다봤던게 내 첫기억이야. 떠올리면 마치 1~2초 정도의 영상을 보는 느낌. 그 이후 기억은 4살, 5살 이렇게 단편적으로 기억나는데 3살때 기억이 최초기억.
  • 난 3살차이나는 남동생이랑 1살차이나는 여동생이 있는데 엄마가 남동생 낳으려고 산부인과 입원하셨을때 나랑 여동생은 이모가 잠깐 키워주셨거든! 그때 이모가 엄마 보러 가자고 산부인과에 데려가줬는데 내 키보다 큰 침대에 엄마가 핑크색 병원복입고 누워있던게 내 첫번째 기억이야. 그땐 병원의 모든게 다 나보다 커서 거인국에 온 느낌이었는데ㅎ
  • 난 한살 때! 엄마가 날 유모차에 태우고 산책을 나갔어 계절은 가을이어서 낙엽이 엄청떨어져 있었고, 엄마가 바닥에 손수건을 깔고 그 위에 날 앉혀두고 사진찍으시던게 기억남!! 근데 분명 그 때 난 완전 애기였는데 뭔가 머릿속으로 생각하고 있었던 걸로 기억해 말은 못하는데 분명 뭔가 생각하고 있었어
  • 5살 여름 무안에서 할머니 할아버지 오빠랑 큰방에서 다닥다닥붙어서 다같이 잔거
  • 몇 살 땐가 모르겠지만 부엌 바닥같은 곳을 기어다니고 있었는데 두 발로 어떻게든 균형을 잡아서 일어서는 기억.. 그때의 신기함과 조마조마함이 아직도 좀 기억나
  • 나한테 아주 소중한 손만한 토끼 인형이 있었는데 그걸 잡고 잤는데 없어졌어. 그 인형 자체가 없었던건지 그냥 꿈인지 아니면 진짜 사라진건지 모르겠는데 그냥 팍 기억이 나네
  • 난 쥐봐서 놀랬던 기억 3~4살 추정 ㅋㅋㅋ
  • ㅋㅋㅋㅋㅋ 난 5살에 자다가 일어나서 막 이렇게 느꼈다. '세상에! 내가 살아있어!' 이러면서 손가락 잼잼하다가 엄마 보고 '엄마야! 잠깐 나 엄마라고 생각했나?' 이러면서 딱 생각이 났던게 아직도 기억나 ㅋㅋㅋㅋ 이거 절대 잊을 수 없어. 엄마 얼굴은 처늠 봤는데 바로 날 유치워 보내버리니까 엄마ㄴ가 날 버리는 줄 알았어
  • 언니는 유치원인지 어린이 집을 갔을거야 때는 내가 3살때 한참 까불때였는데 생에 첫 기억이라하면 역시 엄마랑 밖에 나갔다가 매점에서 껌 안사줬다고 삐져서 집에 왔었어 방에 들어가서 장난감 상자에서 장난감 꺼내서 혼자 놀고 있었어 해가 뉘엿뉘엿 저물어갈때였는데 가끔 그때로 돌아가고싶어
  • 다들 3살때가 많구나! 나도 역시 3살때가 첫기억이네ㅋㅋ 어린이집에서 친구랑 수업시간에 떠들다가 선생님한테 걸려서 반 밖 의자에서 둘이 손들고 있었는데 손들고 있는 와중에도 비행기놀이!하면서 슈우웅하고 장난치고 있었어 ㅋㅋㅋ 그게 첫 기억인거 같아
  • 나도 세 살! 우리 오빠가 어릴적부터 몸이 안 좋았는데. 천식과 비염 등등 별에 별거를 다 달고 살아 지금도. 근데 오빠가 비염때문에 코 수술을 해야한다고 병원에서 수술 받았는데 그때 병문안 갔던가 기억나. 오빠랑 같은 병실에 있던 분의 보호자에게 귤 받았어서 기뻐했던 기억이 남
  • 3살 산이었는데 사람들 엄청 많고 탁트인곳에서 차세워놓고 불꽃놀이 봤어 내가 그 때 토토로에 환장했는데 고개돌리니까 뭔가 토토로 배경같은 곳이 눈에 보여서 토토로! 했던 기억..
레스 작성
2레스 고종이 이랬더라면.. 2018.09.18 49 Hit
역사 2018/09/18 00:13:28 이름 : 이름없음
4레스 역사공부하다보면 우리나라는 항상 위에가 문제였다 2018.09.17 83 Hit
역사 2018/09/14 00:00:48 이름 : 이름없음
12레스 » 생에 첫기억은 뭐야? 2018.09.16 212 Hit
역사 2018/08/21 15:21:29 이름 : 이름없음
141레스 아프리카가 가난한게 순전히 유럽 탓일까? 2018.09.15 933 Hit
역사 2018/02/22 19:41:14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내가 역사한페이지의 주인공이 되면 2018.09.14 101 Hit
역사 2018/08/06 01:33:32 이름 : 이름없음
7레스 독도는 우리땅! 2018.09.09 144 Hit
역사 2018/02/23 15:50:38 이름 : 이름없음
6레스 왕조 시절에도 정보기관, 공안방첩기관 등을 운영했을까? 2018.09.08 73 Hit
역사 2018/09/04 21:22:53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 2018.08.28 31 Hit
역사 2018/08/27 23:56:10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그냥 적는 역사 2018.08.28 44 Hit
역사 2018/08/28 05:27:31 이름 : 이름없음
75레스 각자 좋아하는 지역/시대를 말해보자. 2018.08.21 787 Hit
역사 2018/02/18 19:28:07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스레딕에 태극기 걸렸다!!!! 2018.08.15 100 Hit
역사 2018/08/15 09:17:30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정말 신기해 2018.08.06 42 Hit
역사 2018/08/06 01:36:21 이름 : 이름없음
22레스 신라는 희대의 개객기다 2018.08.06 542 Hit
역사 2018/03/09 22:45:21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의자왕에 대한 2018.08.05 63 Hit
역사 2018/08/04 07:13:44 이름 : 이름없음
1레스 연안이씨 있니? 2018.08.03 77 Hit
역사 2018/08/03 19:07:26 이름 : 이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