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무슨 착한아이증후군처럼 다른 애들이 하는거 당연하게 다 해야한다고 생각함. 외적인 것들이 아니라 내적인 요소들로. 좋은 핸드폰, 명품, 하나하나 트렌디 하고 비싼 소모품들 같은 것들이 아니야. 선생님들이 (폐지 줍는 할머니 할아버지 보여주며) 너네는 이런 사람이 되고 싶어?, (유명인 중에 교양이 흘러 넘치는 사람을 보여주며) 사람 자체가 질이 달라보이잖아 라는 식의 말들을 접하면서 굳게 다짐했어. 내면 만큼은 하타치가 되지 않기로. 하지만 내가 당시에는 집안 사정도 안 좋고 부모의 가스라이팅으로 내 인생을 포기했어서 되게 무기력하게 있었어. 여기서 가장 큰 문제는 지금 20중반 고졸인데 그때의 결핍을 아직까지 회상히고 있다는 거야. 메가스터디, 문제집 풀기, 책 읽기와 같은 학문적으로 전문성이 뛰어난 사람들의 인생을 꼭 경험해야 한다고 생각해. 근데 이거 솔직히...남들보다 늦었고 해도 소용없잖아. 시원스쿨도 하고 있는데 이것도 단순히 영어를 미친듯이 잘하고 싶어서라 어디가서 말도 안 해. 쪽팔리고 망신당하는 거 같고 말하면 마치 네가? 하면서 얕잡아보는 거 같음ㅜㅜ 생각나는 대로 부랴부랴 썼는데 요점은 내가 행동을 고쳐야 하는지 이런 피해의식을 줄여야 하는지도 가늠이 안 와...나 진짜 뭐가 문제고 어떤 걸 고쳐야 할까. 현실적으로 봤을 때 걍 땡깡이고 개쓸데없는 짓을 이제와서 하는 건데..

피해의식을 줄여야 한다고 생각해 필요 없는 거 말고 하고 싶은 거 해

걍 하고싶은거 하면서 살아 너 할말하고 다 받아주지말고

>>2 사실 이 말 듣고 싶었나봐...고마워!! >>3 웅 참고할게ㅎㅎ

나도 좀 강박 비슷한 거 있어. 뭐든 딱딱 맞춰야 해. 색칠 같은 것도 선 조금만 삐져나가면 스트레스 받아서 바로 그 자리에서 종이를 찢어버리고 싶다고 할 정도로. 이러다보니 난 그림 그리는 걸 좋아함에도 뭐 하나 제대로 완성하질 못하게 되더라. 그런 것에 스트레스를 받지 않는게 중요한 것 같은데 몇 번을 고민하고 노력해도 해결책은 아직까지 못 찾겠더라... 너도 나도 고치려고 힘내보자.
스크랩하기
5레스 6시간 8시간을 어떻게 공부해 1분 전 new 47 Hit
고민상담 2022/08/17 03:35:39 이름 : 이름없음
55레스 5년동안 써보는 스레 22분 전 new 581 Hit
고민상담 2022/01/10 05:23:10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자퇴하면 앞으로 살아갈때 현실적으로 불편한거 말해주라 1시간 전 new 33 Hit
고민상담 2022/08/17 00:48:43 이름 : 이름없음
6레스 🗑🗑감정 쓰레기통 스레 5🗑🗑 2시간 전 new 37 Hit
고민상담 2022/08/16 00:07:02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친구가 갑자기 나를 손절했는데 2시간 전 new 38 Hit
고민상담 2022/08/17 02:43:59 이름 : 이름없음
7레스 너네 쿨병 동경한거 어떻게 생각해? 3시간 전 new 35 Hit
고민상담 2022/08/17 06:38:19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내 몸무게 3시간 전 new 19 Hit
고민상담 2022/08/17 07:42:18 이름 : 이름없음
5레스 지각을 너무 밥먹듯이 해 3시간 전 new 92 Hit
고민상담 2022/08/14 01:33:13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우리집이 흔한 경우가 아닌 건지 궁금해졌어 4시간 전 new 76 Hit
고민상담 2022/08/16 14:19:44 이름 : 이름없음
768레스 하소연판 잡담스레 2판 7시간 전 new 4857 Hit
고민상담 2020/01/29 15:10:23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사회성을 어떻게 늘릴수 있을까 7시간 전 new 32 Hit
고민상담 2022/08/17 03:19:56 이름 : 이름없음
8레스 성형한 사람 혐오하는거 이상하다고 생각해? 7시간 전 new 58 Hit
고민상담 2022/08/17 01:28:36 이름 : 이름없음
6레스 부모님한테 표현 잘 하는 사람 들어와줘 8시간 전 new 60 Hit
고민상담 2022/08/16 23:27:30 이름 : 이름없음
2레스 동생 진짜 ㅋㅋㅋㅋㅋㅋ 8시간 전 new 30 Hit
고민상담 2022/08/17 03:05:48 이름 : 이름없음
3레스 혼밥 중수인데 그래도 사람들 시선이 신경쓰여 8시간 전 new 45 Hit
고민상담 2022/08/17 00:32:33 이름 : 이름없음